delmontequality
1,000+ Views

The Prime Minister of India's salary is only $2,400 USD

Well, its not like the US President makes much anyway (around 200,000). Sounds like a lot but its a joke when you consider the job.
2 Comments
Suggested
Recent
yeah probably, still a good policy thouhg
he probably makes a lot more in reality though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친절한 랭킹씨] ‘이 사람이 내 상사였으면…’ 3위가 백종원, 1·2위는?
TV 속 많은 스타들은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는 만큼 사회에 상당한 영향을 끼치기도 합니다. 연예인에게 공인과 같이 엄격한 평가가 뒤따르는 이유지요. 그리고 그중에는 여러 스태프, 동료와 함께하는 모습에서 유독 매력적인 리더십을 보이며 누군가에게 롤모델로 꼽히는 이들도 적지 않은데요. 각종 예능에서 활약하는 스타를 대상으로 직장인들이 ‘함께 일하고 싶은 연예인’을 꼽아본다면 과연 어떤 이름이 순위권에 오를까요? 이상적인 상사 유형과 그에 맞는 연예인은 누군지, 취업성공 플랫폼 잡코리아와 아르바이트 대표 포털 알바몬이 함께한 설문 결과를 통해 살펴봤습니다. ※직장인 790명 대상 ‘롤모델 상사’ 설문조사 조사 결과 7위부터 4위까지 순위권에 꼽힌 인물들을 보면 가수부터 배우, 기업인 등 다양한 분야에 그 면면 또한 화려했는데요. 7위는 트로트 경연 방송을 통해 후배들의 가능성을 응원하고 발굴하는 모습을 보여준 가수 장윤정이 꼽혔습니다. 해당하는 상사 유형은 부하직원의 성장을 독려하는 ‘후임양성형’으로 분류됐습니다. 6위는 고민상담 방송에서 현실적인 조언으로 활약을 펼친 ‘등대형’ 서장훈의 차지. 5위는 재치 있는 입담으로 방송을 이끄는 ‘소통형’ 신동엽이 올랐습니다. 4위는 음악 예능에서 군림하지 않고 함께 즐기는 모습을 보여준 유희열이 ‘공평무사형’ 상사로 선정됐지요. 본격적인 상위권인 톱 3에는 더 다양한 분야의 인물들이 꼽혔는데요. 3위에는 어려운 자영업자들에게 상황에 맞는 솔루션을 제공하고 현장을 진두지휘하는 ‘실무형’ 리더십을 보여준 기업인 겸 요리연구가인 백종원이 꼽혔습니다. 또 고희(古稀)를 훌쩍 넘기고도 예능 방송을 통해 새로운 도전을 이어가며 편견 없이 다양성을 존중하는 모습을 보여준 윤여정이 ‘열린마인드형’ 상사로 2위에 올랐지요. 이름만으로도 인정받는 여러 스타들을 제치고 함께 일하고 싶은 상사 유형 1위를 차지한 사람은? 다양한 돌발 상황에도 유연하게 대처하며 방송을 이끌어가는 국민MC 유재석이 ‘나침반형’ 상사로 꼽혔습니다. 이상 톱3 인물들은 세대별 순위에서도 대부분 상위를 차지했는데요. 세부적으로 세대에 따라 선호하는 유형에는 조금 차이가 있었습니다. 유재석은 20대 선호도에서, 윤여정은 3040 선호도에서 첫 번째로 꼽혔습니다. 또 백종원은 전 세대에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는데요. 40대 이상에서 유희열이 선호도 2위에 오른 점도 눈에 띕니다. 지금까지 직장인들이 함께 일하고 싶은 이상적인 상사에 대해 살펴봤는데요. 여러분의 마음 속 순위와 비슷한 결과가 나왔나요? 또 순위에는 언급되지 않았지만 현실에서 여러분이 바라는 이상적인 상사의 모습이 있다면 어떤 유형인가요? ---------- 글·구성 : 박정아 기자 pja@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10 Fascinating Train Routes Across The World
The history of rail transport dates back nearly 500 years. Many railroads that passes through wonderful landscapes have until recently been a popular form of passenger transport. But with the invention of planes, these beautiful and sometimes treacherous routes are usually transformed into a tourist attractions. 1. Konkan Railway, India The Konkan Railway is a railway line which runs along the Konkan coast of India. It runs from Thokur, near Mangalore in Karnataka to Roha railway station in Maharashtra through Goa, along the west coast of India and Western Ghats. The Konkan railway experience is enriching for both domestic and foreign tourists. The travelers can experience breathtaking views - Arabian Sea beaches, gushing waterfalls, distant mountains, are a few examples of the landscapes that a Konkan Railway traveler will experience while on way to Goa from Mumbai. Foreigners have a great experience if they take Konkan railways either from Goa to Mumbai or vice versa. Besides enjoying the beautiful Indian landscapes, they can also experience travelling by Indian railways. link Indian Railways is an icon for Indian culture. People from diverse regions of India travel in the same train and so one can get the glimpse of the varied cultures and traditions of India. 2. Rocky Mountaineer, Canada Rocky Mountaineer offers over 45 Canadian vacation packages and four unique rail routes - three train journeys through British Columbia and Alberta to Banff, Lake Louise, Jasper and Calgary, and one train excursion from Vancouver to Whistler. This world-renowned, luxurious train travels by daylight through the wild beauty of Canada's West and is the best way to experience the majestic Canadian Rockies. In 2013, Rocky Mountaineer introduces a new three-day rail route, Coastal Passage, connecting Seattle to the Canadian Rockies. Rocky Mountaineer was awarded the "World's Leading Travel Experience by Train" in 2005, 2006 and 2007 at the World Travel Awards, has been listed among the "World's Top 25 Trains" since 2005 by The Society of International Railway Travelers, and was recognized by National Geographic Magazine as one of the "World’s Best Journeys" in 2007. The Society of American Travel Writers, the world’s largest organization of professional travel journalists and photographers, rated the Rocky Mountaineer as the world's top train ride in 2009. [link1, link2] 3. Argo Gede Train Railroad, Indonesia There are two train services plying the Jakarta-Bandung route: the Parahyangan Express and the executive class Argo Gede. link The three hour journey to Bandung on the Argo Gede is an especially comfortable ride. The journey takes you through an amazingly lush landscape of mountains and valleys. The train runs steadily on tracks elevated above plunging valleys, across a delightful vista of tea plantations, paddy fields, cascading streams and pastoral villages. [link] 4. Jungfrau Railway, Switzerland This unique round-trip by modern cogwheel railway takes you first to Kleine Scheidegg, altitude 2061 metres (6760 ft), at the foot of the notorious Eiger North Wall. From here the Jungfrau Railway climbs to the station at Eigergletscher , well known for its mountain restaurant and polar dog kennels. The trip continues through the Eiger tunnel to the stations at Eigerwand and Eismeer, with a five minute halt at each. Tourists can enjoy spectacular sightseeing through large observation windows hewn from solid Alpine rock. And then the arrival on the Jungfraujoch (col), in the heart of a glorious glacier world on the very roof of Europe! Superb views extend as far as the summits of the Vosges Mountains in France and the Black Forest in Germany. The Great Aletsch Glacier, at 22 km (13.7 mi) the longest ice-stream in the Alps, begins on the Jungfraujoch-Top of Europe. 5. Rovos Rail, South Africa Rovos Rail is a private railway company operating out of Capital Park Station in Pretoria, South Africa. The Society of International Railway Travelers has regularly named the Pride of Africa, as the train is called, as one of the World's Top 25 Trains because of its excellent accommodation, public spaces, service, dining and off-train sightseeing. Rovos Rail runs its train-hotel to a regular schedule on various routes throughout Southern Africa, from South Africa to Namibia and Tanzania. The trains consist of restored Rhodesia Railways (NRZ) coaches with two lounges, two restaurant cars, private sleeping compartments, each with private ensuite facilities. The train has three types of accommodation on board, the smallest being a Pullman, at 76 square feet (7 sq m); the largest being the Royal Suite, which is half a train car, and 172 square feet (16 sq m). All types of cabins have ensuite shower, sink and toilet. The Royal also has a Victorian-style bathtub. The train combine the golden age of rail travel with modern conveniences, creating an unforgettable extravagant elegance of a bygone era. 6. Kuranda Scenic Railway, Australia The Kuranda Scenic Railway is a name for the railway line that runs from Cairns, Queensland, Australia to the nearby town of Kuranda. The tourist railway snakes its way up the Macalister Range and is no longer used for regular commuter services. It passes through the suburbs of Stratford, Freshwater (stopping at Freshwater Station) and Redlynch before reaching Kuranda. The line is used for some freight services and other passenger services, such as The Savannahlander. The railway is 37 km (23 mi) in length. It takes about one and three quarters of an hour to climb one way. The tropical gardens Kuranda rail station are a well-known attraction in the area. Downhill the line cuts through the Barron Gorge National Park. The tourist train stops at a lookout, with a sweeping view of Barron Falls. A number of smaller waterfalls are passed, including Stoney Creek Falls, just metres from the train. As the train travels up and down, a detailed commentary of the railway's construction is provided. 7. Outeniqua Choo Tjoe, South Africa The Outeniqua Choo Tjoe was the last remaining continually-operated passenger steam train in Africa, ending operation in June 2009. The railway was completed in 1928, and links the towns of George and Knysna in the Western Cape, South Africa. The 3 hour journey also stops in the towns of Wilderness, Goukamma, and Sedgefield. The scenic 67-kilometre (42 mi) route hugs the rugged coastline of the Garden Route before ending by crossing a bridge over the lagoon in Knysna. It was declared an officially preserved railway in 1992, carrying about 40,000 passengers per year at the time. A decade later, it carried 115,000 passengers per year, 70% of whom were foreign tourists. 8. Albula-Bernina Railway Line, Switzerland Albula-Bernina Railway Line is operated by Rhaetian Railway - a Swiss transport company, that owning the largest network of all the private railways in Switzerland. The best known trains operating on the Albula/Bernina Railway are the Glacier Express and the Bernina Express. The Bernina Express is a train connecting Chur (or Davos) in Switzerland with Poschiavo and Tirano in Italy by crossing the Swiss Alps. For most of its journey, the train also passes along and through the World Heritage Site known as the Rhaetian Railway in the Albula/Bernina Landscapes. The Glacier Express crossing the Landwasser Viaduct The Glacier Express travels from Zermatt to Davos or St. Moritz in around seven hours.The Glacier Express, which has been operating since 1930, is billed as "the world's slowest express train" and averages 36 km/h (22 mph). The trip on the Glacier Express is a 7½ hour railway journey across 291 bridges, through 91 tunnels and across the Oberalp Pass on the highest point at 2,033 m (6,670 ft) in altitude. The Albula line and the Bernina line on the Bernina Express route were jointly declared a World Heritage Site in 2008. The trip on the Bernina Express through this World Heritage Site is a four-hour railway journey across 196 bridges, through 55 tunnels and across the Bernina Pass on the highest point at 2,253 metres (7.390 ft) in altitude. The Bernina Railway built the Bernina line between 1908 and 1910, and then operated it independently until the 1940s, when the Rhaetian Railway took it over. The Bernina Express uses gradients of 7% to negotiate the difference in height of about 1800 meters (5.900 ft) from the summit at Ospizio Bernina to Tirano. 9. Chemin de Fer de La Mure, France The Chemin de Fer de La Mure (the Mure railway) is a tourist railway in the department Isère near the city of Grenoble, France. Following threats of closure in the mid-s1970s, the line was saved by an oil crisis, getting the chance of a further life to become one of the finest tourist railways in Europe with spectacular views over dams and lakes, and mountain scenery. It can be reached easily by road from Grenoble, or by trains on the SNCF line towards Gap. 10. Conway Scenic Railroad, USA The Conway Scenic Railroad is a heritage railway in North Conway, New Hampshire. The railroad operates over two historic railway routes: a line from North Conway to Conway that was formerly part of the Conway Branch of the Boston and Maine Railroad, and a line from North Conway through Crawford Notch to Fabyan that was once part of the Mountain Division of the Maine Central Railroad. link The Conway line is owned by Conway Scenic and the Mountain Division is owned by the State of New Hampshire. Russ Seybold is owner and president of the Conway Scenic. The railroad's main terminal is located in historic downtown North Conway in the Mount Washington valley. The station complex has been listed on the National Register of Historic Places since 1979. [link] Bonus: Chennai-Rameswaram Route, India link The only way to reach the Island of Rameswaram at the southern coast of India is through a dangerous path, The Chennai-Rameswaram route. link The Rameswaram runs along the southern coast of India crossing the Ramaswaram sea bridge over the Indian Ocean. Because of the strong prevailing winds, it can take over fifteen minutes to pass and has been the scene of many unfortunate accidents
10년 경력의 히키코모리를 채용한 회사 썰
우리회사는 채용면접을 전부 내가 담당하는데 과거에 딱 한명 전직 히키코모리를 채용한 적이 있다. 이력서를 처음 봤을 때 35세였는데 경력 공백이 10년 이상이었다. 보통은 망설이지 않고 서류심사에서 떨어트렸을 텐데 왜 그 타이밍에 우리회사에 응모했는지 흥미가 돋아 면접에 불러봤다. 처음 만난 인상은 햇볕을 쬐지않은 콩나물처럼 비실비실한 청년이었다. 사람은 태양을 보지않으면 이렇게나 하얘지는구나 싶었다. 이야기를 들어보니 학교를 졸업하고 취직한 회사가 맞지않아서 바로 퇴직하고 그때부터 계속 히키코모리 생활을 시작해 집에서 게임만 하다보니 10년이 지났다고 했다. 응모 이유를 들어보니 그속에는 히키코모리에서 벗어나고 싶은 강한 마음과 각오가 보였다. - 양친이 자신을 걱정하고 있다 - 더는 걱정을 끼치고 싶지 않다 - 일할 기회가 온다면 죽을 각오로 하고싶다 - 자신을 바꾸고 싶다 이런 생각을 매우 불안한듯이 말하면서도 눈동자 속에는 강한 의지가 보였다. 도심에 있는 일류기업이라면 채용면접에서 그 사람의 실적이나 기술레벨, 인간성을 보겠지만 우리같은 회사의 채용면접에서 그런 짓을 하면 채용할 사람이 없어진다. 그래서 나는 항상 "일할 수밖에 없는 이유"가 강한 사람을 찾고 있었는데 그런 의미에서 그는 딱 맞는 사람이었다. 얼마간 불안은 있었지만 내 사람 보는 눈을 믿고 파트타이머인 창고 작업원으로 채용하고 이틀후부터 일하기로 했다. 출근 당일 정말로 출근할지 어떨지 왠지 나까지 두근두근하면서 회사에 가보자 거의 샤우팅에 가까운 레벨로 사원 한사람 한사람에게 인사를 하며 돌아다니고 있었다. 그날부터 그는 10년 경력의 히키코모리라고는 생각되지 않을 정도의 활약을 보여주었다. 창고안을 종횡무진 달리면서 어떤 일이든 열심히 임하는 자세에 회사내의 평가도 아주 높았다. 처음 월급을 받는 날에 그는 내게 일부러 찾아와서 감사인사를 하며 가족을 데리고 식사를 하러 갈거라며 기쁜듯이 말했다. 그로부터 몇개월이 지났을 때 그가 내게 매우 긴장된 표정을 짓고 찾아왔다. 지금까지의 경험으로 봤을 때 내게 그런 표정을 짓고 오는 직원은 거의 100% 사직서를 가지고 왔다. 이봐, 모처럼 그렇게까지 열심히 했는데...라고 생각하면서 회의실로 데려가 이야기를 들어보니 불안해하면서도 그는 "매일 충실한 직장생활을 하니까 너무 즐겁다. 앞으로도 더 열심히 하고싶다. 그러니까 정직원으로 채용해주면 좋겠다" 는 내용의 상담을 했다. 나는 너무 기쁜나머지 울어버릴 정도였다! 그 자리에서 고용계약서를 작성하고 정직원으로 등용을 결정했다. 그후 정직원이 된 그는 점점 더 활기차게 일하게되어 창고에 관한 일이라면 그에게 물어라는 말을 들을 정도가 되었다. 그런 어느날 회사에 어떤 여성분의 전화가 걸려왔다. 전직 히키코모리인 그 직원에 대해 할 말이 있으니까 내게 직접 이야기를 하고싶다고 했다. 전화를 건 사람은 그의 어머님이었다. 그가 우리 회사에서 일하게 된 뒤부터 집안에서도 다른 사람처럼 바뀌었다. 그렇게 기쁠 수가 없다. 라고 울면서 감사인사를 하는 것이었다. 나는 딱히 대단한 일을 한 것도 아닌데 나까지 기뻐서 울었다. 사람을 고용한다는 건 이런 거구나...라고 배우게 된 일이었다.  출처 멋지다.. 알아봐준 고용주도 대단하고 본인도 대단하네요
각종 영화 스포) 알면 재미있는 영화 디테일들 -5-
1. 코코 영화에서 대다수의 시간을 좌측처럼 넝마와 맨발로 지낸 핵터는 후반부 오해를 풀고 다시 리베라 페밀리로 돌아오며 신발과 복장이 복원됨 2. 슈렉3 빨간망토가 빌런들과 악당들 클럽에 모여있는것을 볼수 있는데 왜 쟤가 저기있나 의문을 가질수 있지만 슈렉 3편에서 빨간망토의 할머니를 잡아먹은 악당늑대가 슈렉편이기 때문에 이해 가능함 나라도 할매 죽이고 그 옷 입고있는 미친 괴물 있으면 복수하고 싶을듯 3. 데드폴 2 데드폴 2 삭제신 중에 엑스맨 하우스에 엑스맨들 코드네임이 적힌 벨크로가 있는데 그 중 휠체어(Wheels)가 있음 이는 엑스맨 1편에서 프로페시아x에게 울버린이 당신은 휠체어라 불러야 하냐고 비꼰 걸 나중에 데드폴 2에서 표현한것 4. 킬 빌2 페이메이는 엘르 드라이버에게 자신의 죽음에 대한 복수를 간접적으로 함 페이메이는 브라이드(우마 서먼) 을 처음 만났을 때 너의 오른팔은 나의 것이라고 하는데 이후 페이메이가 죽고 브라이드가 엘르의 눈을 뽑을때 오른팔을 사용함 5. 해리포터와 불사조 기사단, 신비한 동물사전: 그린델왈드의 범죄 불사조 기사단에서 헤리에게 아빠 위즐리가 마법부 부서간 마법메모가 사용되기 전에는 부서간 문서 이동을 부엉이를 통해서 했다고 말하는데 11년뒤 프리퀄 영화인 그린델왈드의 범죄에서 실제로 마법부 내부에서 부엉이들이 문서를 배달하는 장면이 있음 6. 다시 또 장고 극중 초반에 누렇고 더러운 이빨을 가지고 있던 장고는 마지막에는 비교적 깨끗한 이빨을 보여주는데 이는 같이 다니던 닥터 킹 숄츠가 치과의사로써 실력을 발휘해 줬을것이라고 추정 가능함 7. 스파이더맨 3 찐따파커의 스파이더맨 3의 시작점에 파커의 손을 보면 거미에 물린자국이 있음 8. 알라딘 자스민이 도둑질을 하다 걸린 상황에서 알라 율법에 따라 도둑질을 하다 걸린놈은 손모가지를 자른다는 형벌을 하려는 장면인데 도마를 보면 얼마나 많은 손모가지들이 여기서 잘렸는지 알수 있음 9.주토피아 교통국애서 나무늘보에게 증명사진을 찍으려던 돼지는 엔딩에서 보면 교도관이였음 10. 마다가스카 3 (2012) 영화에서 뉴욕을 그리워한 동물친구들중 마티는 그 특유의 미친 강박관념 덕분에 뉴욕의 스카이라인을 전부 기억해서 진흙으로 만들었는데 2006년 지어진 원 월드 트레이드 센터는 이 스카이라인에 포함되지 않음 왜냐면 애네들이 뉴욕을 떠난 날짜가 2005년이기 때문에 마티는 모르는것 11. 007 스카이폴, 007 스팩터 007 스펙터에 나오는 M의 복장은 스카이폴과 동일함 스카이폴 직후 M은 자신이 죽을때를 대비해 비디오 유언장을 안전망에 올려놨다고 추정 가능 이후 본드가 그 비디오를 보고 자신이 죽고난 뒤에도 지시를 받을수 있게 함 12. 월E 오프닝 신에서 쓰레기 더미 위에 핵발전소와 풍력 터빈이 있는것을 볼수 있는데 인류가 쓰레기더미에 파묻히면서 뒤늦게 친환경 에너지를 이용하려 했지만 너무 늦어버렸다는것을 암시함 13. 업, 카2 서양 잼민이가 발견한건데 업에서 사용한 정글부분 인트로를 카2에서 재활용함 14. 6 언더그라운드 라이언 레이놀즈가 SNS에 영화 촬영중인 배경으로 노가리 까는 동영상을 올렸는데 영화 14:42에 노가리 가는 라이언 레이놀즈 뒤통수 확인 가능함 15. 라푼젤 마녀가 "널 세상에서 가장 사랑한단다" 하며 라푼젤에게 키스하는데 자세히 보면 이마가 아닌 머리카락에 키스중임 (출처) 이제 마지막인가봐영! 덕분에 재밌었당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