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복이라 쓰고, K-패션이라 부른다
요즘 우리나라 전통 의상인 ‘한복’이 최근 중국 일부 누리꾼들로부터 ‘원조 논란’이 되고 있는거 다들 알지? 그래서 추석 기념 우리 한복의 역사와 전통에 대해서 소개하겠음!! 고구려 고분 쌍영총 벽화 – 주름치마와 저고리를 입은 고구려 여인 한복이 처음으로 기록에 등장한 것은 고구려의 벽화야 한푸&기모노 = 남방계 한복 = 북방계 삼국시대는 고구려,백제,신라,가야가 거의 같은 형태여서 큰 차이는 없어~! 그나마 큰 차이점이라고 하면 고구려는 왼쪽여밈, 백제는 오른쪽여밈. 백제시대 한복 백제는 외국과 교류가 활발했기 때문에 여러 국가의 영향을 많이 받아서 화려한 무늬장식이 많다고 함ㅋㅋ 통일신라 한복 신라는 통일신라 전/후로 나누어지는데 통일신라 이후부터는 중국 당나라의 영향을 많이 받았대~ 당나라 복식 당나라의 영향? 동화에 나오는 선녀들 옷하면 떠오르는 그 옷! 날개처럼 생긴 숄을 걸친 옷. (이게 당나라 복식인줄 처음안 1인…ㅋㅋㅋㅋ) 고려시대 한복 고려시대는 중국이 한푸가 한복의 원조라고 우기는 그 시기ㅎ 고려시대는 삼국+남북국+조선시대 스타일이 섞인 퓨전스타일이야~ 일부 중국인들은 “한복은 명나라가 고려에 전해 준 것이다” 라고 주장을 하고 있지..^^ 근데 그거알아? 오히려 거꾸로 명나라 초기에 ‘고려양’ 이라고 불리는 고려의 풍습과 복식이 유행이였고 명나라 복식들이 고려의 복식 영향을 많이 받았어^_^ 무슨말인지 알지? 결국 일부 중국인들이 말하는 ‘한푸가 원조다’ 이 말은 거.짓.말 이라는 거지. 조선시대 공주 비대면 한복 패션쇼, KOREA IN FASHION 조선시대 때의 한복은 임진왜란 이후부터 변하기 시작-> 지금 우리에게 익숙한 짧은 저고리의 한복으로 완성 조선시대 공주 비대면 한복 패션쇼, KOREA IN FASHION 올 해 조선시대 공주의 한복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비대면 온라인 패션쇼인 KOREA IN FASHION를 진행했는데,, 와…보면서 감탄… 너무 예뻐.. (입틀막) 조선시대 공주라고 하니까 영화 덕혜옹주가 생각ㄴ… 현대의 한복하면 빼놓을 수 없는 그 들! 바로 BTS (방탄도령단) 방탄소년단 ‘IDOL’ 뮤직비디오 사실 그 들이 유명해지기 전까지 관심이 없었는데, 지금와서 보니까 BTS가 노래 ‘IDOL’에 우리의 가락인 추임새를 넣고, 한복을 입는 등 우리 전통문화를 살려서 음악하는 모습들이 너무 존경 그 자체. 성공하는 데엔 이유가 있다. 작년에 경복궁 앞에서 보여준 무대… 레전드 of 레전드.. 방탄의 레전드 무대를 뽑는다고 하면 난 무조건 이거야. 방탄도령단도 마찬가지지만, 한류열풍의 주역인 블랙핑크 미모가 다했다.. (한복의 미모) 한복을 입고 찍은 이 뮤비(How You Like That)가 유튜브 3억 뷰가 넘었다면서..?- 국뽕이 차오른다..!!!! 사실 한류스타들이 한복이나 우리나라 전통을 살리려는 노력들에 대해서 우리나라 대중들은 큰 관심이 없었지만, 방탄도령단과 블랙핑크로 인해 요즘 많은 관심이 생기고 있는 것 같음ㅋㅋ (소 잃고 외양간 고치기 전에..) 우리 전통에 대한 많은 관심을 가지자!
제가 패딩입고 다니면 사람들이 비오는 줄 알아요..
4년전 겨울 군대 제대하자마자 군대에서 모은 코묻은 군인월급으로 샀던.. 십 몇만원인가? 암튼 그랬던 나아이-키 패딩 되시겠습니다 보시다 시피 옷에 뭐가 얼룩 덜룩 묻었죠? 네… 떼국물 아니라 디테일 되시겠습니다 ㅎㅎㅎ 뭐 저런 옷을 거금 주고 샀냐고 물어보신다면 저래 보여도 안감이 부들부들 패딩이 빵빵하여 편하고 따뜻하며 적당한 기장감과 기능적임에도 불구하고 핏이 좋아서 한번 입자마자 그냥 두번 안 물어보고 나라사랑 카드 긁어버렸던 그런 패딩이었답니다.. 그때.. 조금 더 생각하고 구매할걸.. 저 빌어먹을 디테일이 불러올 참사를 그땐 알지 못했던거죠 저 옷을 입을 때마다 벌어졌던 사태를 간략히 말하자면 일단 저 옷을 입으면 기본적으로 주위에서 “엄머, 비오나봐” “미친 밖에 비오나보다..” “눈오나봐..” “이런.. 눈온다.. 비온다..” “봄에는 황사 진짜 쩌는구나..” 라는 소리를 정말 뻥안치고 하루에 10번 가까이 듣습니다. 나중에 가서는 버스나 지하철 탈 때 제 옷을 쳐다보는 사람들의 기운을 느끼자마자 “눈 안옵니다, 비 안옵니다”라고 일단 먼저 말해주는 센스까지 겸비하게 되었드랬죠 지하철을 탈 때 역이 지상에 있어서 밖의 기상을 확인할수 있는 지상역이 아니라 지하에 있어서 밖의 기상을 확인할 수 없는 곳에 있을 때 이 옷을 입으면 정말 가관입니다. 제가 역사를 지나가면 그곳에 있는 모든 가판대 상인분들이 갑자기 우산을 꺼내시구요 지하철 스크린 도어 앞에 잠시라도 자리를 잡고 줄을 서고 있으면 2줄로 나란히 서 있는 모든 이들이 갑자기 가방을 열게 됩니다. 우산 찾느라.. 처음엔 막 미안하고 쪽도 팔리고 해서 실내에선 벗고 다니고 그랬었는데 나중에 되선 뭔가.. 나라는 하찮은 존재가 이 많은 군중들의 행동을 변화시키고 있다는게 뭔가 내가 막 눈과 비를 몰고오는 정령이 된 기분이고.. 막 신기하더라구요.. 엑스맨의 스톰이 이런 기분일까 싶기도 하고 암튼 뭐.. 이런 귀찮은 일들만 있었던 건 아니고 이거 입고 고기집을 갔었는데요 실외에서 먹어서 옷을 비닐에 안 넣었거든요.. 그리고 고기 와서 고기 굽고 있었는데 갑자기 사장님이 달려오시더니 “아이고.. 옷에 기름이 다 튀었네요.. 애들 시켜서 고기 굽게 해드릴게요 ㅜㅜ” ..................... 맨날 비 안 옵니다, 눈 안 옵니다 라고만 했지 이런 경우에는 뭐라고 설명을 해드려야 하나 모르겠어서 가만히 있다가 그냥 종업원이 구워주는 고기 맛있게 먹고 나왔습니다. ㅇㅇ 암튼 겨울에 입을만한 유일한 외투가 이놈밖에 없던 시절에는 그냥 참고 다니다가 나중에 돈 좀 벌고 좋은 잠바 몇벌 더 사서 이제 이 옷은 눈올때나 비올때만 가끔 꺼내 입고 그렇습니다. 세상의 평화를 위해서... 오유펌 비가 하도 오길래 갑자기 생각난 레전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봐도 봐도 저 담담한 말투가 개웃김 ㅠ 누가봐도 비오는데 뻥치지마요
발볼, 발등이 커서 신발 고르기 힘든 사람들을 위한 꿀팁
발볼이 넓은 사람들은 오른쪽 처럼 신발이 편하게 나왔으면 좋겠는데 왼쪽이 예뻐서 회사들이 보통 왼쪽 처럼 만드는 경우가 많으니 발볼이 넓은 사람들은 억지로 오버사이즈로 신거나 그러는 경우가 많다. 발볼이 넓은 사람들이 신어야 할 신발 선택에 대해 알아보자.  번역은 내가 대충했다. 신발 이름 뒤에 2E나 4E가 들어가면 엄청 넓은 발볼로 나오는 거라고 보면 된다. 거의 모든 대부분의 신발은 B나 E로 나온다. 평소 너희들이 신발 매장가서 카운터 직원이나 아줌마들에게 발볼 넓은거 없어요? 라고 물어봐도 1E짜리 밖에 없다. 그래서 울며 겨자먹기로 오버사이즈 해서 신었던 사람들 많을 거라 본다. 이것도 대충 번역했다. 일반적으로 성별에 따라 권장되는 발볼 넓이 및 신발 고르는 방법인데 여자는 2E, 남자는 4E를 골라. 자기 발을 줄자로 "뒷꿈치에서 엄지발가락 끝" 길이를 재라 거기서 사이즈 한단계만 올려서 신발 주문해. 예) 발 길이가 딱 260이면 4E 265mm 신발을 주문 정말 앵간해서는 발볼 넓다고 해도 정사이즈에서 +1 (5mm 업) 하면 불편함은 없다. 이것도 번역했다. 발볼과 발등에 따라 다르다. 2E와 4E는 발볼 넓이는 같으나 발등 높이가 4E가 더 높아.  6E는 탈인간들 피지컬 발을 가진 사람들이 신는 사이즈니 거의 99%의 사람들은 4E에서 정리된다. 4E 운동화를 파는 브랜드는 아디X스, 나X키, 아식X, 언더X머, 뉴발란X 이렇게 있으니 재량껏 주문해. 출처 발볼 넓고 발등도 높아서 길이 긴 신발 신느라 싫었는데 이거 개꿀팁이네
비는 오지만 스타일은 포기 못해!
안녕~ 크루들~! 지난주부터 본격적인 장마철이 시작되었어~ 이번 장마는 39년만에 찾아온 때 아닌 7월 장마! 꿉꿉함과 끈적임은 말할 것도 없고 하루 종일 옷부터 신발까지 몽땅 젖어버리니까 코디하기도 만만치 않아 ~ ㅠ,,ㅠ 하지만 포기할 수 없는 패.션.만.큼.은 매일매일 쨍.쨍.한 해뜰날로 만들어줄게~!~!! 장마철에도 눈부신 꿀팁 코디 꿀팁 대방출!! 첫번째, 숏팬츠 & 레인부츠 딸기와 바나나, 소주와 삼겹살처럼 레인부츠와 숏팬츠는 서로가 서로를 돋보이게 해주는 찰떡코디야! 두번째는 원피스 & 레인부츠야 비오는 날 레인부츠는 이제 빼놓을 수 없는 완죤~ IT TEM 이라구 하지만 여기에 나만의 개성을 한껏 살린 원피스를 업어주면 비안개 속에 신비롭게 피어난 여성스러움 보여줄 수 있어~ 남자를 위한 코디도 추천 할게!! 세번째로 강력 추천하는 건! 반투명 레인 자켓과 반바지야~ 반투명한 레인코트를 입고 비에 젖었을 때 또 색다른 패션을 보여줄 수 있지~! 마지막으로, 파카형 레인코드 & 샌들이 있어! 무릎과 발목 사이까지 내려오는 꽤 장코트인 이 레인코트를 입으면 빗속에서 옷이 젖는 것도 막을 수 있고, 패션도 살릴 수 있지! 곧 태풍도 온다고 하는데, 우리 같이 장마철 대비 아이템 하나 장만해서 이번 장마도 같이 이겨내보고 패션도 지켜내자.☆
백만장자를 꿈꾸던 소년? 아메리칸드림이 되다.
피케셔츠의 원조 the 랄프로렌 이야기(.jpg) 스타일크루가 소개하는 브랜드 시리즈 #1 안녕 크루들~? 짝짝짝짝~아메리칸드림의 대.명.사! 랄프 로렌에 대해 소개할게~~~! 울 아빠 이거 진짜 좋아해서..맨날 입음 ㅋㅠ (갑분 tmi...) 폴로 랄프로렌의핵심 상징은 왼쪽 가슴을 채우고 있는 <말을 타고 있는 남자>라능 그럼 왜 플로 랄프로렌이 아메리칸 드림의 대표가 되었는지 말해줄게 창립자의 연대기를 함께 살펴볼까? 폴로 브랜드의 창립자 랄프로렌은1939년 뉴욕 대공황 시기의 뉴요~크 유대인 이민자 가정에서 태어났어~운동신경과 뛰어난 외모를 형제에게 '몰아주기' 당한 막내였던 꼬마 랄프는패션 하나만큼은 유독 관심이 많았지 !!! 패션을 사랑하고 상류사회를 동경한 그 !! 랄프로렌 : '만약 부자들처럼 입고 다닌다면나도 부자가 될 수 있을 거야' 그렇게 부자처럼 입는 방법을 생각한 그는, <폴로>라는 상표를 붙인 넥타이 사업을 시작했지! (since.1976) 폴로는 당시 미국 상류층이 즐기며고급스러움을 잔뜩ㅎ~ 짊어진 스포츠였어!!! 그렇게 알고보니까 얼마나 고급져요! in 랄프로렌, 넥타이 상점 상류층으로 맨하튼의 거주하는 엘리트 손님들은,트뤠디셔널한 스타일과~~ 오우~섹쉬한 아이비리그 스타일로 사랑 받았어~ 그렇게 폴로는 미국인의 꿈아메리칸드림을 대변해주는 브랜드가 됐단 말씀!! 아메리칸 드림의 객관적 상관물 랄프로렌, 은 대공황을 감지한 기념비적인 소설위대한 개츠비 영화로도 '개츠비룩' '애니룩'을 뽐냈지. 여기까지가 차별화된 쓰따일 & 뛰어난 디자인을 뽐내며시간이 지나도 대중적 사랑을 받는<BRAND>가 되게 돼. 이상 <폴로 랄프로렌> 이야기야. 뉴트로가 다시 유행한 요즘~~ 랄뽕룩으로 다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랄프로렌>의 맞춤코디를 알려줄까? 무덥잖아? ? 그럴 땐 시원하게 랄프로렌 카라 스트라이프&랄프로렌 반바지 트레블러 어때? 랄프로렌과 함께라면, 이.번.여.름.도시원하고 경쾌하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