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hare
2 years ago5,000+ Views
지난달 31일 서울시청 앞에서 열린 탄핵반대 집회에 참한 한 학생의 정체가 누리꾼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2일 국민일보는 박근혜 대통령 지지 보수 단체 집회에서 연설을 한 남성을 보도했다.
국민일보 보도에 따르면 자신을 휘문고등학교 3학년생이라고 소개한 한 남성은 “학교에 다니면서 가장 많이 느끼는 것이, 학교 교육이 전교조스럽다는 것”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박근혜 대통령은 좌파 교육자가 만든 악역을 맡았을 뿐이고 죄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좌파 정치인들이 정권을 잡기 위해 별것도 아닌 박근혜 대통령의 잘못을 크게 부풀려 마녀사냥을 하고 있다”라는 식으로 주장을 펼쳤다.
이 영상은 현재 유튜브에서 조회 수 30만을 넘기며 보는 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그러나 문제는 이후였다. 2일 휘문고 측이 해당 학생은 본교 소속이 아니라고 공식 발표한 것이다.
학교는 “2016년 12월 31일 ‘대통령 탄핵 기각을 위한 “2016년 12월 31일 ‘대통령 탄핵 기각을 위한 국민 총궐기 운동본부 ‘(탄기국) 집회에서 발언한 고등학생 ‘김 모’ 군은 본교 학생이 아님이 확인되었습니다.”라고 공시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도대체 저 사람 정체가 뭐야….” , “와 장난 아니게 무섭다”, “돈 주고 산 거야? 아니면 졸업생? 누구지.” 등의 의견을 남기며 어이없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해당 발언의 영상은 아직 유튜브에 게재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아니 이 글 요지는... 저 남자가 휘문고 학생이 아니라구요... 고교생인 척한 것도 한심한데 오죽 떳떳치 않으면 휘문고를 팔겠냐구요.. 그 얘기라구요..
빙글러분들 중 주갤님 계시면 저 남자 신상 곰방 털어 주실겁니다...... 꼭... ㅎ
ㅋㅋㅋㅋ 미친것들 뻥도 작작쳐라 박사모 미친 년놈들
박사모노친네들 ‥ 대갈빡 돌아가는 수준하고는~
병실 많이 모자라겠네...
View more comments
12
9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