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1mannn
10,000+ Views

있잖아..너네가 찾는 그녀ㄴ 여기있어

숨어있던 정유라네 고양이 눈으로 말해 일러줌... ..이 아니라 jtbc기자가 현지 제보받고 31일부터 인터뷰 시도하자 불끄고 창문을 이불로 가리고 은신해서 덴마크 경찰에 신고해 잡았어요 근데 그와중에 고양이 귀엽네요 ㅎㅎ
독일에 반려동물들이 방치되어 모두 영양실조상태 였다고 합니다 독일에서 돈세탁에 추가로 동물학대죄도 검토한다고 합니다. 저는 그동안 이런년이 동물을 사랑하다니.. 적어도 동물을 사랑하는 사람은 이렇지 않다고 의문을 가졌었는데 지금보니 답나오네요 애니멀호더 였습니다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 엄마나 딸이나 지옥에 떨어질것들아!!!! 키우던 아가들 이렇게 방치해놓고 넌 도망다니면서 밥이 넘어가더냐 독일동물보호법이 어떤지모르겠지만!!! 거기죄는거기서받고 여기죄는 여기서 받고 정산잘하자 금수저자랑질하더니 똥수저된거야 넌!!!!
아끼는 동물을 왜 밥도 안주고 키우는지ㅡㅡ어이가 없네요ㅎ딱 호더냄새 났죠~ 독일은 동물보호법 강력해서 장난 아닐텐데...;;독일에서 붙잡히지 않은게 넘 아쉬운ㅠㅠ
잡혀갔으니 고양이밥은 누가 주지....
인생 한방이네
정유라가 울나비 쌍둥이언니 델꼬있음ㅠ
슬프네요 인질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왜용이 병원 일기
왜용이가 어제 다시 병원에 갔었어요 항생제를 2중 정도 먹어보고 붓기를 좀 뺀다음에 원래는 어제 수술을 하기로 한거죠 여러가지 검사를 했는데 혈액검사에서 간수치 이상 소견이 있다고 ALT 451이 나왔어요 (정상범위 12-130) 그동안 먹었던 항생제때문에 약간 오를수있지만 451은 너무 높은 수치라서 마취를 할수가 없고;; 수술도 못하게됐습니다 영양제 수액 맞고 간수치 낮추는 약을 받아 집에왔어요 선생님이 왜용이는 선천적으로 다른 애들에 비해 간이 많이 작은 편이래요 ㅜㅜ 그래서 더 그런거같다고 신장도 두개중에 하나가 작다고 제가 얼마전에 왜용이 사료를 조단백질이 좀 높은 일명 좋은 사료라고 불리는 걸로 바꿨는데 그게 왜용이 간에 부담이 되었던 모양이에요 간이 약한 아이들은 단백질이 너무 높으면 안된다고 ㅜㅜ 마취한다고 어제부터 금식해서 너무 배가 고파하길래 병원에서 주신 캔부터 얼른 따줬어요 오늘은 이거 먹이라고 ㅜㅜ 원래 캔 안먹은 앤데 정말 허겁지겁 먹어요 체중도 엄청 빠져서 4.8키로 밖에 안된다고 남편이 애를 데려와서 얘기하는데 둘이 한동안 아무말도 못하고 멍하게 서있어요 캔 좀 먹고 좀 진정된 모습 좋아하는 창가도 한번 구경해보고 초음파 때믄에 복부 털을 밀어서 허옇게 다보이네 ㅎㅎ 사료를 먹던걸로 당장 바꾸고 아직 처방사료꺼지는 필요없고 예전에 먹던 조단백이 좀 낮은걸로 바꿔서 약 2주 더 잘 먹어보고 다시 2주뒤에 검사해보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