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nfriday
10,000+ Views

Daily 영어명언

나만이 내 인생을 바꿀 수 있다.

아무도 날 대신해 줄 수 없다.

도움이 되셨다면, 좋아요, 클립, 댓글 남겨주세요 :)
전화영어 맨프영어와 함께//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생활영어] 그곳에 가는데 얼마나 걸릴까요?
■ 하루한문장 How long will it take toget there?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겟 데어?] 그곳에 가는데 얼마나 걸릴까요? 여행중 어딘가에 찾아가려 하는데 그곳에 가는데에 얼마나 시간이 걸릴지 현지인에게 물어보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핵심패턴 How long will it take to ~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How long will it take to ~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 ?] ~ 하는 데 얼마나 걸릴까요? 핵심패턴How long will it take to ~ 는 ' ~ 하는 데 얼마나 걸릴까요?' 라는 의미로 무언가를 하는데에 얼마나 시간이 소요될지 물어보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패턴입니다 How long will it take to + 동사원형 to 뒤에는 얼마나 시간이 소요 되는지 물어보고 싶은 어떠한 일을 동사원형으로 적어주시면 됩니다 예문을 통하여 패턴을 익혀보세요! ■ 패턴예문 1. How long will it take to finish your work?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피니쉬 요어 웍?] 일을 마치는 데 얼마나 걸릴까요? *finish[동사] : 끝내다 2. How long will it take to make?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메익?] 만드는데 얼마나 걸릴까요? *make[동사] : 만들다 3.How long will it take to fix my car?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픽스 마이 카아?] 제 차를 수리하는데 얼마나 걸릴까요? *fix[동사] : 수리하다 *car[명사] : 차 4.How long will it take to translate the documents? [하우 롱 윌 잇 테익 투 트랜즐레이트 더 다켜먼트스?] 이 문서 번역하는데 시간이 얼마나 걸릴까요? *translate[동사] : 번역하다 *document[명사] : 문서 5....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http://haru5english.5min.kr/detail.php?id=765
[생활영어] 진실을 말하지 않은 게 후회 돼
■ 하루한문장 I regret nottellingthe truth [아이 러그렛 낫 텔링 더 트루쓰] 진실을 말하지 않은 게 후회 돼 *telling[동명사] : 말하는 것 *truth[명사] : 진실 친구나 아는 지인에게 진실을 말하지 않은 게 후회 된다고 말하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핵심패턴 I regret not ~ ing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I regret not ~ ing [아이 러그렛 낫 ~ ing] ~ 하지 않은게 후회 돼 핵심패턴I regret not ~ ing 는 ' ~ 하지 않은게 후회 돼' 라는 의미로 과거에 어떠한 일을 하지 않았던것에 대해 후회 한다고 말하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패턴입니다 I regret not + ing(동명사) not 뒤에는 과거에 하지 않아서 후회하는 어떠한 일을 명사 또는 동명사(동사ing)로 적어주시면 됩니다 예문을 통하여 패턴을 익혀보세요! ■ 패턴예문 1.I regret not leavingearly [아이 러그렛 낫 리빙 얼리] 일찍 떠나지 않은게 후회 돼 *leaving[동명사] : 떠나는 것 *early[부사] : 일찍 2. I regret not heedingadvice [아이 러그렛 낫 히딩 애드바이스] 충고를 귀담아 듣지 않은 게 후회 돼 *heeding[동명사] : 주의를 기울이는 것 *advice[명사] : 충고, 조언 3.I regret not settingmy alarm [아이 러그렛 낫 세팅 마이 얼랄므] 알람을 설정하지 않은 게 후회 돼 *setting[동명사] : 설정하는 것 *alarm[명사] : 알람 4.I regret not chargingmy phone [아이 러그렛 낫 차아징 마이 포운] 휴대폰을 충전하지 않은 게 후회 돼 *charging[동명사] : 충전하는 것 *phone[명사] : 전화 5....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http://haru5english.5min.kr/detail.php?id=767
집3
집3 오늘의 일과는 무수히 쏟아지는 택배 출고알림의 망망대해속 바다를 헤쳐나가는 일이었다. 앞으로 해야할 일들과 어떤 물건들이 속속들이 오고 있는지 파악해야 한다고 절실히 느낀 나는 곧바로 배송 목록을 확인하기로 한다. (이와중에 장바구니에 아직 결제안한거 있고, 스크랩북에 찜한게 85개이며, 맨위 상태바의 카톡은 배송알림뿐임.) 배송중인 물품 확인을 위해 가장 많이 주문한 어플의 주문내역을 들어갔고, 22개의 배송중과 11개의 배송준비를 보고 나는 생각했다. ' 이것은 모두 다 위대한 사람들이 하는 일이다 ' 21세기 역사상 가장 위대한 God of the 택배기사님들과 King of the 어플리케이션 커머스업체에서 어련히 잘 배송해줄터이니, 나같은 범자(호모에렉투스)는 무엇이 오는지 무엇을 해야하는지 생각할 것이 아니고, 그저 장바구니에 물건을 담고 구매버튼만 누른 뒤 오는 물건을 뜯어보고 설치하고 만족하면 된다는 것이다. 그렇다, 저 많은 물건들이 언제오는지 뭐부터 오는지는 내가 가늠할 수 있는 판단력의 범위 밖이였던 것이다. 이미 일주일 전부터 통장에서 얼마가 나갔는지 얼마를 썼는지는 알 수 없었고, 이것은 마치 티비 속 재벌3세나 하던 행동을 흙수저 대물림 3세가 하고 있었던 것이다. (미친놈인가? 싶겠지만 나의 심리 방어기재 '합리화'는 여기서도 발동된다 = 남들은 컴퓨터와 TV만 사는데 300만원을 쓴다 > 하지만 나는 TV, 컴퓨터를 집에서 안한다 > 고로 남들보다 300만원를 세이브하는 중이다 > 이에 300만원은 마음대로 써도 된다) 밑도 끝도없는 기적의 논리와 합리화로 정신무장을 한 나에게 한낱 인테리어 물품 소비는 숨쉬면서 딩굴거리며 아무것도 안하는 주제에 더 아무것도 안하고자 노력하는 일보다 쉬워진 것이다. (+ 네이버페이 , 오늘의 집, 원룸꾸미기 등등) 여기서 가장 중요한 점은 나는 저기서만 물건을 구매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이미 무수한 어플에서 물건을 사들였기에, 도착하는 물건들이 어디서 시켰고 어디서 왔는지는 더이상 알고자함이 사치였다. 그러니 나는 마음편히 도착하는 물건들 언박싱만 하면되는 것이다. 어림잡아 50개의물건들이 오고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마치 노르망디 해전의 8연합국이 노르망디로 들이닥치는 상황과도 같다고 볼 수 있다.(개같은 상황이라고 보면 됨) 이 모든것들은 잠시 뒤로 미루고 오늘의 행복을 찾기 위해서는! 이미 도착한 물품들을 둘러보기로 한다. 1번 왕러그 & 왕카펫이다. 200×250 점보를 구매했다. 그렇다 실수다. (한 치수 더 작은 걸 사려고했던거 같은데, 너무 많은 물품을 한번에 구매했기에 사리 분별력 수치가 영유아와 동일한 상태에서 구매한 것으로 추정된다.) 일단 카펫을 청소한다. 위이이잉 그렇다. 2번 청소기다 청소기 자랑을 위해 (부)자연스럽고 깔끔하게 카펫을 빌드업 한것이다. 더럽게 시끄럽다. 그리고 더럽게 잘빨아들인다. 69,900원에 구매한걸로 기억이난다. 합리적 소비였다고 자위하고 있다. 3번 청소하다 옆에 있던걸 발견하고 찍음. 화장실 발매트와 실내화다. 둘다 필요는 없다. 하지만 구매했다. 나에게 소비란 더이상 두렵고 어려운 일이 아니게 되었다. 화장실 발닦는 매트와 실내화를 찍다 자연스럽게 화장실을 이용한다. 그러다 화장실이 더럽다는 것을 깨닫고 갑작스럽게 청소를 시작한다. 우리에겐 치약과 칫솔이 있다. 슥삭슥삭 몇번이면 화장실 내의 모든 쇠덩어리는 반짝임을 가질 수 있다. 아 나 화장실 청소해야되서 나머지는 내일 적겠음.. (절대 용변보는거 아님) 휴 내일부터 택배 약 50개는 받아야됨. 이 50개중에 세탁기, 전자렌지, 냉장고는 없는게 포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