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galaxy
10,000+ Views

개혁(?)보수(?)신당(?) 도대체 정체가 궁금해다.
고3이면 무조건 공부해야한다는 것도 국민개개인 전체를 평소에 관심있게 보고 관찰해서 의정 활동하는데 참고하려는 의지가 결여된 것으로 판단됨. 선거판에 청소년들을 끌어들인건 박근혜와 새누리당인데~~ 그래서 더욱 자신들의 미래를 준비하는 책임자를, 국민의 명령을 충실히 수행할 머슴을 뽑으려는 건데 그만한 판단력이 만 18세에게 없다고 생각한다는 건가? '대체로'라는 표현은 자기임의적으로 다수결원칙을 차용한 것으로 보이는데 소수의견은 무시해도 된다는 평소 소양이 단순무식해보이는 대목임. 제발 헛소리 지꺼리는 시간에 지역구 시장가서 국밥사먹으면서 택시기사님들 투덜거리는 이유가 뭔지나 들어보시죠!! 의원니임아!!?
13 Comments
Suggested
Recent
자기아들이 무식한가보네
고3들을 무시하는 말이군. 우리딸만봐도 너보다 훨씬 똑똑하드만. 어디서 고3들한테 들이데나.
@budrose74 나두 인정!😡
개혁에 반발하는 '개혁'보수신당~?! 도로 가짜보수!
@ssoo7890 노노 잡탕임 이거저거그거 몸창 집대성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검사입니다. 죄 지은 장모 역시 검사 사위를 두었습니다. 검찰총장과 그 가족들의 비리를 변호한다거나 방패가 되어주는 검사들을 보고 있는 듯합니다. 정의의 이면을 보니 어떻습니까?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판사입니다. 판사 부인이 지은 죄를 고백 못하게 판사들이 막아줍니다. 좋습니다. '좋은 게 좋은 거니까' 그런데 '좋은 거 올바른' 선택은 지혜에서 나옵니다. 여기서도 기울어진 저울은 판사 조직의 이면입니다. 죄 지은 대기업들 많이 보았습니다. 판검사 사직 후 재취업하느라 봐줍니다. 변호사 개업 후 월척 고객이라 대기업 편 듭니다. 전관 예우 이면이 이렇습니다. 죄 지은 국회의원 보기도 지겹게 보아왔습니다. 판검사에게 정치 미끼로 길들이고 있습니다. 국민 배를 불려야할 의사당은 지 배만 채우려는 온갖 조직의 로비 장소가 되었습니다. 의사당 이면은 참으로 더럽습니다. 언론이 지은 죄, 잔혹합니다. 암울한 시대가 그리워질 정도입니다. 대중의 주목으로 사회적 영적 형상을 향상시키는데 포기했습니다. 생사람 잡는 혀가 무섭습니다. 악의적 여론 형성이 언론의 이면입니다. 출처: https://www.facebook.com/groups/406185656459197/permalink/943798329364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