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good
10,000+ Views

더 나은 내일을 만드는 20가지 성공 법칙

01. 재탄생의 법칙
새로운 나를 만나기 위해 산고를 즐겨라
02. 다이아몬드의 법칙
‘나’를 최고의 보석으로 만들어라
03. 목숨의 법칙
두 번 없는 한 번이기에 불꽃처럼 치열하게 살아라
04. 장인정신의 법칙
하는 일에 혼을 담아라, 그러면 결국 알아준다
05. 빨간 하이힐의 법칙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 그림자로 살지 마라
06. 다이어트의 법칙
핵심만 남기고 나머지는 다 버려라
07. 재능의 법칙
건드려서 꽃을 활짝 피어나게 하라
08. 열정의 법칙
남극을 녹일 만한 뜨거움, 가슴에서 꺼내라
09. 특화의 법칙
나만의 신무기를 개발하라
10. 라이벌의 법칙
질투와 시기를 자극하는 자, 항상 곁에 둬라
11. 씨앗의 법칙
씨앗 한 톨 안에 거대한 숲이 있다는 걸 알아라
12. 인간관계의 법칙
사람과 사람 사이에 교각을 지어라
13. 진심의 법칙
진심은 견고한 벽도 뚫는다는 걸 알아라
14. 휴식의 법칙
잠시 세상을 잊고 여행 가방을 꾸려라
15. 책벌레의 법칙
책이라는 바다에 낚싯대를 드리워라
16. 실수의 법칙
이제부터는 낯설고 새로운 실수를 저질러라
17. 스피드의 법칙
시대보다 항상 한걸음 더 앞서 나가라
18. 고독의 법칙
혼자만의 시간 속에서 발전된 나를 만나라
19. 창조의 법칙
새 틀을 짜는 사람이 되어라
20. 준비의 법칙
소나기는 언제라도 내릴 수 있다,
미리미리 우산을 준비하라
-서른즈음, 다시 태어나는 나 (김현태 지음) 중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책추천] 르몽드 디플로마티크 성일권 대표의 pick!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입니다.  르몽드 디폴로마티크는 "진실을, 모든 진실을, 오직 진실만을 말하라"라는 언론관으로 유명한 프랑스 일간지 <르몽드>의 자매지이자 국제관계 전문시사지로서 세계의 다양한 소식을 전하며 독자들에게 세계를 보는 관점을 넓혀주고 있습니다. 한국에서도 만나볼 수 있는 이 전문시사지를 이끄는 발행인이자 편집인 성일권 대표는 세계를 바라보는 편견없는 시각으로 한 세기의 인문학사를 돌아보며 인류의 존재론적 의미에 대해 고민하기도 했는데요! 지난 세기부터 현재까지 인문학이 남긴 자취 사상의 흐름을 따라가며 그 배경과 의미도 알게 될 책 비판 인문학 100년사 성일권 지음 | 르몽드코리아 펴냄 자세히보기 > 오늘은 21세기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인문학적 영감을 채워줄 성일권 대표의 추천책 4권을 소개합니다. 눈감을 때 죽는 걸까, 모두에게서 잊힐 때 죽는 걸까? 당신에게도 세상을 등지고 사진에만 남은 사람이 있다면 여우들은 밤에 찾아온다 세스 노터봄 지음 | 문학동네 펴냄 자세히보기 > “그게 왜 고통인 것인지 궁금했습니다” 연약한 우리가 회피하지 않고 바라봐야 할 고통 서랍에 저녁을 넣어 두었다 한강 지음 | 문학과지성사 펴냄 자세히보기 > 끝이 안 보이는 악순환을 끝내고 싶어서 존중하고 이해하기 위해 말을 거는 편지 나의 팔레스타인 이웃에게 보내는 편지 요시 클라인 할레비 지음 | 경당 펴냄 자세히보기 > 여자와 남자, 동물과 사람, 그 사이 평등은 어딨는가 권리를 외치려는 약자와 그 앞을 가로막은 공포에 대하여 물범 사냥 토르 에벤 스바네스 지음 | 책공장더불어 펴냄 자세히보기 > 지금 플라이북에서 빌려보기!
빵 두 봉지
오랜 시간 힘들게 모은 돈으로 빵 가게를 개업한 한 남자가 있었습니다. 아직은 서툴지만, 노릇노릇 구워져 진열장에 놓여 있는 빵만 보고 있어도 좋았고, 손님이 많은 날은 입가에 미소가 떠날 줄 몰랐습니다. ​ 그런 그에게는 너무도 사랑스러운 딸이 있었습니다. 하루는 아이가 학교 가기 전 빵을 챙겨가도 되냐고 물었고 그는 매일 아침 가장 맛있게 만들어진 빵 두 봉지를 가방에 챙겨 넣어주었습니다. ​ 그러던 어느 날, 그날도 마찬가지로 아이를 등교시킨 뒤 빵을 진열대로 하나둘 옮겨놓다가 금방 딸이 놓고 간 준비물을 발견하곤 뒤를 쫓았습니다. ​ 그런데 멀리서 보인 딸의 모습에 마음이 뭉클해져 눈물을 흘릴 수밖에 없었습니다. 아이가 편의점 주변에서 폐지를 수거하는 할머니에게 빵 두 봉지를 드리고 가는 것이었습니다. ​ 빵을 받은 할머니는 딸아이를 향해서 익숙한 듯 감사함을 표현했습니다. ​ “이쁜 학생 덕분에 이 할머니가 매일 이렇게 맛있는 빵을 먹게 되어서 정말 고마워요~” ​ 사실은 아이는 그동안 매일 아침 아빠에게 간식으로 받은 빵 두 봉지를 폐지를 수거하는 할머니에게 드렸던 것입니다. ​ 그는 그다음 날부터 딸아이가 가져갈 두 봉지의 빵과 함께 할머니께 드릴 빵도 따로 만들어 두었습니다. 누군가를 돕는 것은 남을 위하는 마음에서 시작됩니다. 타인을 생각하는 마음의 씨앗 하나가 떨어지면 배려심이 자라고 행동이 나오며, 습관이 모여 따뜻한 세상을 만듭니다. ​ 도움이 필요한 주변 이웃을 살펴보고 따뜻한 손길을 내밀어 보세요. 선행은 작은 관심에서 시작됩니다. ​ ​ # 오늘의 명언 착한 일은 작다 해서 아니하지 말고, 악한 일은 작다 해도 하지 말라. – 명심보감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이웃#타인#관심#배려심#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