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aedaily
10,000+ Views

라면 너마저…월급 빼고 다 오르는 '미친 물가'

농심이 지난 16일 신라면과 짜파게티 등 주요 라면 가격을 평균 5.5% 인상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신라면은 기존 780원에서 830원으로, 너구리는 850원에서 900원으로, 육개장사발면은 800원에서 850원으로 각각 오릅니다.
농심은 이번 가격 인상이 2011년 11월 이후 약 5년만으로 그동안 누적된 물류비와 인건비 등 경영비용 증가에 따른 조치라고 밝혔습니다.
회사 측은 어쩔 수 없이 가격을 인상했다고 밝혔지만 가뜩이나 나빠진 경기 탓에 소비자들의 부담은 클 수밖에 없습니다. 게다가 올 들어 과자, 음료, 맥주, 계란 등 주요 생필품 가격이 크게 오른 추세라 부담은 더 늘었습니다.
다른 업체들은 얼마나 올렸는지 볼까요. 맥주 시장 1위업체인 오비맥주는 지난달 초 카스와 프리미어OB 등 주요 제품의 출고가를 평균 6% 올렸습니다. 비슷한 시기에 코카콜라도 콜라와 환타 출고가를 평균 5% 상향 조정했습니다.
주요 과자 가격도 크게 올랐습니다. 롯데제과는 지난 3월 비스킷류 8종의 가격을 평균 8.4% 올렸으며 크라운제과도 지난 6월 빅파이 등 11개 제품의 가격을 평균 8.4% 인상했습니다.
최근에는 조류인플루엔자(AI)의 영향으로 계란 가격도 가파르게 뛰고 있습니다. 롯데마트와 이마트, 홈플러스 등 대형 할인마트는 계란 공급 부족으로 지난 2주에 걸쳐 10% 가량 계란값을 올린데 이어 추가 인상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생활필수품 가격이 크게 오르자 지난 올해 중순만 해도 0%대 상승률에 그쳤던 통계청 소비자물가지수는 최근 3개월 연속 1% 이상 상승했습니다. 이는 국민들의 장바구니 부담이 더 커지고 있다는 것을 뜻합니다.
해당 업체들은 재료비와 인건비 등 원가가 인상해 소비자 가격 인상이 불가피하다는 입장입니다. 그러나 일부에서는 최근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로 정국이 혼란한 틈을 타 업체들이 기습 인상에 나선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보내고 있습니다.
실제로 일부 인상 품목의 경우 수년전에 비해 제조원가가 오히려 감소한 제품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정혼란이 빠르게 마무리돼 정부차원의 물가안정 시도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Asiaedaily
11 Likes
5 Shares
7 Comments
Suggested
Recent
물가 오를땐 올랐다고 올리고 내릴때는 모르쇠. 혹은 조삼모사마냥 세일~
일하는 시간도 그대로 월급도 그대로 에라이
최저시급오르면 물값은 더높아지네 월급은 그대로 ㅋㅋ
박근혜 정부에서 물가안정을 기대 하지도 않았지만 이건뭐 자고 일어나면 다 오르네. 근데 월급은 왜 안오르는지ㅠ
미친ㅋㅋ살지말라는거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오가 육체를 지배한 레슬러
그의 정체는 바로 AEW소속의 오렌지 캐시디 흉폭하고 잔인한 기술로 유명했던 레슬러임 그의 과거를 말해주는 오렌지 캐시디의 AEW 영입당시 리플들 AEW는 하드코어한 곳이라 알고있었지만 그래도 이건 너무 심하잖아 난 이 계약을 지지할 수 없어 그의 킥은 너무 위험해 다른 선수들이 그의 킥에 다리가 부러지지 않길 바라 댓글이 말해주는 그의 경기력 그럼 이제 그의 극악무도한 경기 영상을 확인하자 불곰같은 챱으로 상대방의 가슴을 찢어버리는 오렌지 캐시디 상대방이 정신을 차리지 못할 정도로 무자비하게 쏟아지는 킥 남다른 등장으로 자신의 우월함을 드러내는 오렌지 캐시디 그저 쉬고 있을 뿐인데도 넘쳐 흐르는 그의 가오 그의 전광석화같은 킥에 눈이 멀어버린 레슬러 (왼쪽 주의) 저정도의 펀치로는 그를 절대 쓰러트릴 수 없다. 일어날때도 느껴지는 가오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그의 이스케입 친구를 구하러 등장한 오렌지 캐시디 스테이지 장악력이 어마무시하다 단 한번의 점프로 악의 무리를 해치우는 오렌지 캐시디 3단 로프 점프로 적들을 무찌르는 오렌지 캐시디 굉장히 아파보이지만 절대 주머니에서 손을 빼지 않는다 오렌지 캐시디 덕분에 목숨을 구한 친구들. 아름다운 포옹으로 마무리 되는 경기 (격정적인 줌아웃이 포인트) 형. 존나 멋있어. 진짜.
포스터 한 장에 담겨진 영화들 '프로파간다'
다들 영화 좋아하세요 ? 저는 굉장히 좋아해요 *_* 영화를 고르실 때, 다들 다양한 기준이 있겠지만 저는 영화 포스터도 굉장히 신경쓴답니다 :) 취향을 저격하는 포스터를 만나면 두근두근해지고요 ♥︎ 그래서 오늘은 작가가 아닌 디자인 스튜디오를 소개하려고 해요 ! 언제나 제 취향을 빵야 빵야 저격하는 바로 그 곳 스튜디오 '프로파간다'입니다 ㅎ_ㅎ 프로파간다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많을거라 생각해요 :) 빛나는, 피그말리온 스튜디오와 함께 3대 디자인 스튜디오라고 불리기도 하고요 ! 프로파간다는 영화뿐만 아니라 공연, 캘리그라피 등 엔터테인먼트 분야를 전문으로 하는 스튜디오예요 *_* 그리고 여기서 놀라운 사실! 프로파간다 스튜디오의 디자이너는 총 3명밖에 안된다고 해요 👀 작은 고추가 맵다고 . . 적은 인원이지만 엄청난 퀄리티의 작업물로 많은 사랑을 받는 프로파 간다♥︎ 저는 개인적으로 프로파간다의 타이포 활용을 굉장히 좋아해요 :) '프로파간다 + 캘리그라피 = 끝장'이라는 공식도 제가 만들어봤어요 ! 모르는 영화가 더 많네 . . 뭔가 이런 감성감성한 작업물만 만드나 ? 이런 생각을 하시는 분들도 있겠죠 ㅎ_ㅎ 이런 느낌의 포스터도 작업한답니다 *_* 대부분의 빙글러들이 알만한 작품들이죠? 조금 더 제너럴하지만 프로파간다의 특징과 분위기는 잃지 않은 포스터들 ! 특히나 악녀 포스터는 정말 잘 나온 것 같아요 :) 배우의 얼굴을 강조하지 않으면서도 영화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한눈에 들어오고, 푸른 배경과 대비되는 분홍빛 캘리도 멋지지 않나요 8ㅅ8 감동 . . 혹시 여러분도 좋아하는 디자인 스튜디오나 마음에 쏙 드는 영화 포스터가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_* 프로파 간다의 감각적인 작업물들은 아래 홈페이지에서 더 많이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
반려견이 '보호자의 장례식'에 참여해야 하는 이유
캐나다의 브리티시 컬럼비아에서 뭉클한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심장마비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한 남성과 반려견의 이야이기입니다. 1년 전, 한 남성이 심장마비로 쓰러졌습니다. 가족의 신고로 구급대원들이 출동해 응급조치를 취했지만 그는 숨을 거두고 말았습니다. 가족들은 갑작스러운 남편과 아버지의 사망에 망연자실하며 눈물을 흘렸고, 가족의 반려견 새디는 들것에 실려가는 보호자의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습니다. 그때부터 새디는 며칠 동안 식사를 거르며, 온종일 창문 밖을 내다보았습니다. 들것에 실려나가던 보호자의 모습만이 마지막 기억으로 남은 새디는 자신의 오랜 친구가 다시 돌아오기만을 기다렸습니다. 남성의 장례식이 열리는 날, 유가족들은 새디와 보호자가 마지막 인사를 나눌 수 있도록 장례식으로 함께 향했습니다. 조문객들은 순서를 기다리며 남성이 누워있는 관 앞에서 마지막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그리고 새디의 차례가 되었을 때, 새디는 두 발로 서 관 안에 들어있는 친구의 얼굴을 한참 동안 들여다보았습니다. 그의 부인은 눈물을 흘리며 새디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새디가 충분히 납득할 수 있을 때까지 기다려주었고, 그렇게 둘의 마지막 작별 인사가 마무리되었습니다. 그날 이후로 새디는 밥을 먹기 시작했습니다. 가장 친한 친구와의 이별을 받아들인 것입니다. 하지만 새디의 사례와 달리, 대부분의 장례식장과 사람들은 '장례식에 개를 데려오는 것이 상식에 어긋난다'라는 선입견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 전문가는 반려동물의 보호자가 세상을 떠난다면, 상실감에 오래 시달리지 않도록 반려동물이 마지막 작별 인사를 할 수 있도록 허락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개들도 인간과 마찬가지로 감정이 풍부한 동물입니다. 자신의 보호자와 친구들을 한없이 기다리며 상처받지 않도록, 이별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