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ICII
1,000+ Views

창모-마에스트로(Maestro) 반가운 뮤직비디오

[가사]
다섯살때부터 나는
피아노를 쳤어 영재였지
베토벤부터 모짜르트
바흐 쇼팽 선배였지
허나 나난 걸 접고서
가사를 썼어 열넷이였지
난 이게 참 좋아
그건 못 벌어 그들 엿먹어
베르사체 무한리필 drank
그게 내 1악장
Maserati car 하얀색 대리석 house
그게 내 2악장
Mic는 바로 나의지휘봉
불러 maestro maestro
사실 수트바지보다
내려쳐입는게 훨 더 나
점잖떠는거는 못해
그냥 외쳐버려 돈 쌓자
부자들은 거의 겉으론 젠틀해
건희씨는 칭호 노창씨는 성을 떼요
방금 나의 라인을 듣고
너는 말해 내가 fucked up
허나 이 삶에 locked up 될바엔
일을 벌릴테야 리스크를 향해 첨벙
비닐속안 피아노 꿈꾸던 이는
그걸 치며 살기위해선
돈이 숨구멍임을
알고서 악보따윈
동네 땅에 큰 구덩이를
파 묻고 선언했지 내 자신이
classic임임을 딱 박아둬
내게 소나타는 오직 차 그것따윈
never 생각안해
날 비춰라 all of the lights
지금 내 symphony 1악장의
끝이났어 fuck 다 카포
절대로 없어 난 돌아갈일
박수 no no 2악장 play
할렐루야
다섯살때부터 나는
피아노를 쳤어 영재였지
베토벤부터 모짜르트
바흐 쇼팽 선배였지
허나 나난 걸 접고서
가사를 썼어 열넷이였지
난 이게 참 좋아
그건 못 벌어 그들 엿먹어
베르사체 무한리필 drank
그게 내 1악장
Maserati car 하얀색 대리석 house
그게 내 2악장
Mic는 바로 나의지휘봉
불러 maestro maestro
Hash hash hash hash
#돈벌어
Hash hash hash hash
#좀처럼나오지않는영재
Shout out to kubrick
shout out to 파우스트 괴테
shout out to michael tyson
shout out to 고흐 warhol casso
그리고 내 이름을 박길
Woah 한국 아인슈타인
노멀한 애들이 엿먹여
하지만 i dont give a fuck
son imma fuck you up
여기가 무덤이라 적긴 일러
내 예술의 전당은 club 야 불러
날 마에스트로
그럼 난 그렇게 불려 내 계급으론
백건우 카라얀 work위한
정도를 걸을수 없으니
Deepflow꺼 섞어 잘 어울려
내가 쳐먹었네 2nd round
클래식 용어론 끝 2악장
내 이런 이력 좋데 내 여잔
'Piano와 랩을 함'
난 있어 전용 orchestra
키보드 고장난 맥북과
내겐 위인 아닌 갓 세종과
연주해 내 삶
다섯살때부터 나는
피아노를 쳤어 영재였지
베토벤부터 모짜르트
바흐 쇼팽 선배였지
허나 나난 걸 접고서
가사를 썼어 열넷이였지
난 이게 참 좋아
그건 못 벌어 그들 엿먹어
베르사체 무한리필 drank
그게 내 1악장
Maserati car 하얀색 대리석 house
그게 내 2악장
Mic는 바로 나의지휘봉
불러 maestro maestro
안녕하세요.
오늘 포스팅할 곡은 창모의 마에스트로(Maestro)입니다.
창모가 앰비션뮤직에 들어간 이후로 나날히 상승세 중인데요.
물론 이전부터도 재능이 있어서 알아보는 리스너들도 많았고,
그만큼 능력이 있으니 일리네어에서 스카웃을 한거겠죠?
벌써 돈 벌 시간3까지 나와서 저의 귀를 아주 만족시켜주고 있는데요.
여태나온 곡들 중 오늘 포스팅하는 마에스트로는 단연 창모의 인생곡 중 하나로 뽑을 수 있는데요.
창모는 원래 피아노를 배워서 마에스트로 도입부에서도 피아노 건반소리를 들을 수 있죠.
뮤직비디오에서도 피아노치는 모습이 돋보이구요.
제가 개인적으로 창모에 더 정이 가는 이유는 옆동네에 살더라구요.
앰비션뮤직에 같이 입단한 김효은도 그렇구요.
저완 전혀 상관없지만 왠지모를 동네부심이랄까...
사실 홍대, 강남, 이태원 등 핫플에서 정말 먼 동네인데,
저렇게 성공한 래퍼들이 많이 나온 것 보면 얼마나 저 래퍼들이 노력했을지 감이 오더라구요.
그래서 더 멋지기도 하구요.
특히나 창모는 나중에 프로듀서로서도 재능을 보이지 않을까하는 생각이 듭니다.
피아노로 다져진 탄탄한 음악적 기본기도 있고, 지금까지 보여준 것들을 보면요!
무한도전에서도 도끼의 무대에서 피아노 연주를 했더랬죠.
한 5초도 안나왔지만 괜히 반가운...
아직 창모를 잘 모르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마에스트로부터 시작해서
돈 벌 시간 앨범들을 다 들어보시는걸 추천합니다.
그럼 즐감하세요 :)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