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iv20
50,000+ Views

2017 연예계 전역자 vs. 입대자

누구는 새로운 시작을, 누구는 까마득한 시작을
2017년 국방의 의무를 끝마친 스타와, 국방의 의무를 시작해야하는 스타는 누가 있을까?
2017년 전역하는 연예인!
2017년 입대하는 연예인
대학내일 조웅재 에디터 woongja1@univ.me
[대학내일] 20대 라이프 가이드 매거진
13 Comments
Suggested
Recent
경찰은 아직도 연예사병 같은게 남아있나보네‥
ㅋㅋㅋ몇몇 연애인들은 군대같지도 않은곳에서 2년 보내면서 전역했다고 말하는게 쪽팔린다.
이승기가 기대되네요! 라고 하는 저는 남자입니다. 예능이랑 드라마 둘다 잘봐서~ 노래는... 취존합시다 ㅎ.
복귀예정작이 흥하네요 김현중- 주먹이운다 은혁- 진짜사나이제대하자 마자 복귀 ㅋㅋㅋㅋ 박유천-아프리카TV
@SangJuneHa 김현중하고 박유천은 꽃뱀한테 물린거라고 뉴스는 떳지만 사람들이 인식이 너무 않좋게 박혀서 힘들것같네요.
김현중 불쌍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이돌 탐구] 6탄 - 항마력 테스트 "나 꿍꼬또 기싱꿍꼬또"
오래간만이에욤 'ㅅ' 그간 절 찾는 분들은... 없었던듯 (코쓱) 오늘은 아이돌들의 기싱꿍꼬또 영상을 모아봤읍니다. 매우 많아요. 준비물: ★★★고데기★★★ 비스트 양요섭 손동운 인스타에 올라온 양요의 기싱꿍꼬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8초부터 일본어 버전ㅋㅋㅋㅋㅋㅋ 현실웃음 터져서 쥬글거가틈ㅋㅋㅋㅋㅋㅋㅋㅋ 에이핑크 윤보미 ㅋㅋㅋㅋㅋㅋ고퀄 기싱꿍꼬또닼ㅋㅋㅋㅋㅋ 오글거려하면서도 할건 다 함ㅋㅋㅋㅋㅋㅋㅋㅋ 소년공화국 성준-민수-수웅-선우-원준 순서인데, 선우랑 원준이가 나름 그 맛을 잘 살린듯ㅋㅋ 성준이는 너무 부끄러워해서 목소리가 작고 수웅이는 너무 본인같이 말했다 우우우 카라 엠넷에서 아예 아이돌 시리즈로 만들어줌요ㅋㅋㅋ 미션1. 나 꿍꼬또 기싱꿍꼬또 미션2. 빼꼬빠여 꼬끼 따뚜세여 미션3. 나 배툐리 옵툐 튱됸기 빌료됴 30초에 뜬금포로 터져나오는 한승연의 기싱꿍꼬또ㅋㅋㅋㅋㅋ 안 시켜도 알아서 잘함ㅋㅋㅋㅋ 1분부터 영지가 스타트ㅋㅋㅋ 하라가 제일 부끄러워하네요ㅋㅋㅋㅋ 규리는 되게 싫어하더니 속사포로 다 하긴 함ㅋㅋㅋ 귀여웤ㅋㅋㅋ 씨엘씨 CLC, 몬스타엑스 1분 27초부터 시작해요. 예은이 목소리가 진짜 꿀떨어지네요ㅋㅋㅋ 잘한다ㅋㅋㅋ 2분 58초부터는 몬엑의 기싱꿍꼬또. 이엠이는 공장에서 만들어내는 애교느낌ㅋㅋㅋㅋㅋ 자연스러움이 부족해ㅋㅋㅋ 주헌이가 제일 잘할 것 같더라니 역시낰ㅋㅋㅋㅋㅋ 애교 그이상의 무언가ㅋㅋㅋㅋ 스웩스웩ㅋㅋㅋㅋ 방탄소년단 48초부터. 애교부리면서 지민이 구타하는 제이홉ㅋㅋㅋ 주먹이 핵주먹급ㅋㅋㅋㅋ 정국이는 건조하기가 사막의 그것과 같구나..... 이모는 아쉽다 참으로..... 씨크릿 전효성, 갓세븐 뱀뱀/주니어, 씨엔블루 이정신 34초부터 전효성. 읽으면서 어이없어하는ㅋㅋㅋㅋㅋ 친구사이도 안 좋게 만들 수 있는 어법이랰ㅋㅋㅋ 1분 52초부터 갓세븐. 세상 살기 힘들다고 말하는 아이돌ㅋㅋㅋ 진영이가 수줍음이 많구나 후후 2분 40초부터 이정신. 얼굴만 비치고 도망가는 수준ㅋㅋㅋ 그래 참 남의 돈 벌어먹기가 이렇게나 힘들구나 (마른세수) 레드벨벳 조이ㅋㅋㅋㅋㅋ 애교 잘해놓고 호방한 웃음ㅋㅋㅋㅋ 껄껄껄 역시 레벨은 귀여워요ㅋㅋㅋㅋ 애깅애깅 샤이니 키 키보미 눈알 빠질거 같다ㅋㅋㅋㅋㅋ 아무렇지 않게 소화하는 키. JYJ 박유천 으아닠ㅋㅋㅋㅋㅋㅋ 유천쨔응도 했었구나ㅋㅋㅋㅋㅋㅋㅋ 53초부터ㅋㅋㅋㅋㅋㅋㅋ 응용도 알아서 잘한다 오구오궄ㅋㅋㅋㅋ 똥따또 떨따똥따또ㅋㅋㅋ 김티띠개 비디띠개ㅋㅋㅋ 귀여워!!!! 틴탑 1도 부끄러움이 없는 틴탑이들ㅋㅋㅋ 너무 서로 말하려고 해서 오디오 엉키고ㅋㅋㅋㅋㅋ 나인뮤지스 경리랑 민하는 얼굴색 하나 안 변하고 잘함ㅋㅋㅋㅋ 문현아(87년산/유행 박탈자) <- 이 자막이 왜이렇게 웃기죠ㅋㅋㅋㅋㅋ 빅스 엔 학연아... 되게 좋으면 나중에 제대로 또 해줭.....ㅎ_ㅎ... 기다릴게. 이번꺼는 조큼 아쉬웠엉....ㅁ7ㅁ8 슈키라 영상도 첨부했어요ㅋㅋ 40초부터. 포도 주까? 머글랭? 냠냠? 이거 뭔뎈ㅋㅋㅋㅋ 세븐틴 민규 이런 애교는 모다ㅋㅋㅋㅋ 장군감이네여ㅋㅋㅋㅋ 아이돌들이 참 고생이 많다ㅋㅋㅋㅋ 어떠셨나여ㅋㅋㅋㅋㅋㅋ 견딜만하셨는지ㅋㅋㅋㅋㅋ 올클리어한 분 있으시면 댓글 달아주세요. 항마력 만렙 인정해드림ㅋㅋㅋ 1 이런 애교 옳아요 2 하지마 다시는 하지마 3 나꿍꼬또 기싱꿍꼬또 ^*^
[가상캐스팅] '프리드로우' 주인공 한태성! 누가 어울림?
(지난 투표 결과는 아래쪽에 있어요!) 이 웹툰은 드라마나 영화로 꼭 나왔으면 좋겠다! 하는 작품이 가끔있어요. 세계관이나 규모가 너무 거대하거나 방대하지 않고, 비슷한 장르가 있으면 그런 생각을 하죠. 성장담이자 학원물인 프리드로우를 보면서도 그런 생각이 많이 들었는데요! 한태성과 이미지가 비슷한 배우들이 꽤 있는것 같았어요! 그래서 뽑아봅시다! '프리드로우의 남자 주인공 누가 괜찮아요?!' 1. 서인국 이미 두 번을 입은 교복, 한 번을 더 못입을까요? 첫번째 후보는 서인국입니다! 이미 응답하라와 고교처세왕에서 훌륭하게 고등학생 역할을 마친바 있죠. 거기다 교복을 입을 때 마다 출연작이 대박나는 기현상까지! 특히나 고교처세왕의 날티나는 고등학생 역할은 한태성을 자동으로 떠올리게 만드는 것 같아요. 2. 류준열 요즘 떠오르는 대세죠! 류준열 배우가 두 번째 후보입니다. 한태성의 날라리 같지만 순진한 이미지, 때론 엉뚱하지만 때로는 진지한 이미지가 류준열과 겹치는 바가 있는 것 같아요. 오렌지 머리의 류준열도 한번 보고 싶네요. 3. 육성재 염색 머리의 고등학생, 싸움 짱먹는 날라리, 다른 사람들에겐 무섭기 그지 없지만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한없이 푼수가 되는 캐릭터, 우리는 이미 이런 캐릭터를 드라마에서 만났죠. 그리고 그 역할은 육성재가 맡아서 잘 해주었구요. 육성재가 한태성 역할을 맡아도 전 잘 어울릴것 같아요. 마치기 전 지난번 결과를 공유합니다~ 희대의 통수! 라헬! 누가 맡으면 좋을까?의 결과는 1. 수지: @rhcpeppers, @hongly, @bluemi, @bornthisway, @kshdoyle 2. 문근영: @ting1347, @littlemonsters, @youandyou, @xxpp8637, @goldygoldy, @maeeee, @anwjr41, @itsmepjy, @jeongsori, @starrything, @zlxl124, @jeesoo5116, @rnrndyd 3. 크리스틴 스튜어트: @jooho0403, @zxzx1224qq, @kilm5241, @yanghyuk29, @shockingnews, @1004are, @pazuzu1167, @thd6646, @jiwonkangjames, @TaeyangHur, @bja41009, @parkspam 4. 다코타 패닝 혹은 크리스틴 스튜어트: @flamingo38 5. 누구도 시키지 마라, 라헬은 그냥 사라져야 한다(글쓴이 매우 동감중): @gkals1129 6. 구하라: @stylishsy 7. 차예련: @daroog57 8. 트루디: @rocking 9. 유인영: @vomin0107 문근영이 13표, 크리스틴 스튜어트가 12표로 사실상 타이를 기록했습니다. 특이한 점은 문근영을 뽑아주신 분들은 연기력을, 스튜어트를 뽑아주신 분들은 그녀의 막장 행보를 언급해주셨다는... 이번 투표도 재밌게 참여해주세요~ 투표 아이디어는 항상 여러분에게 열려있습니다~!
규현 훈련소에서 만난 썰.txt
내얘기 아니라곰 펌글이라곰 나는 곰이라서 인간의 군대를 갈수없다곰ㅋ ----- 본인은 17년도에 강원도 인제 원통에 위치한 37연대 을지신병교육대대에서 조교 생활을 하고 있었음 당시 규현이 훈련병으로 입소한 상태였는데 나랑은 중대가 다르지만 내 알동기의 소대원이여서 가끔 볼 수 있었다. 평소에 좋아하는 가수였는데 머리 빡빡 민 거 보니까 약간 느낌이 이상하더라ㅋㅋ 암튼 내가 규현쪽 중대보다 한 기수 높은 훈련병들을 담당해서 수료시키고 약 1주간 체단만 하며 무료한 생활을 보내고 있었다 그런데 알동기가 말해주기를 다음주에 훈련병의 밤을 한다는 거다 미필들을 위해 짧게 설명하자면 훈련병의 밤은 장기자랑 등 재능있는 훈련병들이 무대에서 똥꼬쇼를 하며 잘 한 인원에게는 포상도 주고 군목이 데려온 댄스팀이 위문공연 하는 것도 볼 수 있는 시간이다 근데 나는 당시 상병 초, 즉 짬이 덜 찼기 때문에 타중대라서 보러 갈 명분이 없었다 그런데 나에게 기적같은 행운이 찾아왔는데 진행 담당 하기로 했던 mc 조교가 갑작스럽게 홍천 사단 병원에 입원하게 된 것이다 mc 역할이 잘못하면 훈련병에게 무시받을 수 있어서 대부분 꺼려하고 짬 때리는 자리인데, 대대장도 그걸 알아서 포상 외박 걸고 타 중대에서 인재 있으면 데려가서 진행하라고 했다 나는 웬 떡이냐 싶어서 바로 지원했고, 체단도 제끼고 훈련병의 밤 준비를 할 수 있었다 사전 조사라는 명분으로 조명때문에 미리 방문한 댄스팀 찾아가서 노가리도 까고 그랬음ㅋㅋ 그러다가 장기자랑 할 인원들 미리 조사해야 해서 알동기랑 아저씨들이랑 같이 소대 돌아다니며 인원조사를 하는데 당연히 참가할 줄 알았던 규현이 자기는 안 할거라고 그러더라 뭔가 존나 아쉽기도 한데 강제로 시키면 안되는거라 그냥 넘어갔다 근데 그쪽 중대장이 나랑 알동기 부르더니 얘 왜 안하냐고 대대장님이 이번 훈밤 기대중이신데 무조건 설득해오라고 그러더라 그래서 규현 불러내서 왜 안하겠다고 한거냐, 여기는 노래 잘 부르면 포상 휴가 뿌린다 내 선임은 뮤지컬 했었는데 노래만으로 포상휴가 18일 다 채우고 사단장 앞에서 노래 불러서 위로휴가 5일도 받고 그랬다 라고 꼬심. 그랬더니 규현이 자기가 참여하면 다른 동기들 기회 뺏는 거 같아서 싫다고 그러더라 그래서 우리가 상황 설명하면서 너가 노래 부르면 분위기도 오르고 동기들 사기도 오를거라고 부탁하니까 그러면 부르긴 하겠지만 자기는 노래 불러도 포상휴가 필요 없으니 대신 다른 동기들 챙겨주라고 그러더라 와... 내 귀를 의심했다 진짜 인성 ㅆㅅㅌㅊ더라 그래서 중대장한테 그대로 보고했고, 중대장도 ok했다 일단 그때 간부 폰 빌려서 녹음한 거 보플로 첨부한다 무슨 장비도 안좋은데 음원 녹음하듯이 부르더라 ㄹㅇ 개미쳤음 반응도 폭발적이었고, 대대장도 병사들 사기가 후끈하게 오른거 같다면서 만족했다고 함 암튼 행사가 끝나고 우리가 규현한테 재차 물어봤다, 포상 필요 없냐고 고민도 안하고 자기는 주지 말라고 함ㅋㅋ 뭐 나는 내 소대원도 아니고 알 바 아니었는데 내 알동기는 고마웠는지 수료식날 밤에 규현 몰래 불러와서 당직사관이랑 같이 치킨 먹었다더라 아 그리고 내가 티비를 안봐서 요즘 규현 뭐하나 싶어서 네이버에 근황을 검색해 봤는데 놀라운 사실을 발견했다 규현이 논산훈련소를 나왔다더라? 이게 뭔 개소리지? 믿기지 않는 사실이긴 한데 잘 생각해보면 그도 그럴것이 사실 나는 조교를 했던 적이 없고 그냥 오랜만에 밀리언 조각 듣다가 노래가 너무 좋아서 혼자 망상속에서 규현이 훈련소에 있었을 때 어땠을까? 라고 상상하며 쓴 글이기 때문이다 보플도 그냥 유튭에서 라이브 검색해서 녹음한거임 ㅊㅊ ㄷㅆ ------------ 빌드업 지렸다 이건 규현도 믿겠다는 게 학계의 정설이라곰
아이돌 오빠들의 K-POP취재기
소소미디어의 방송리뷰! 오늘의 소소한 예능리뷰 프로그램은 지난 4월 10일 첫 방송을 했던 ‘두근두근 인도’입니다. 사실 ‘두근두근 인도’ 제목만 들었을 때는 인도 다큐 프로그램인가? 라는 생각을 했는데요. 두근두근 인도는 특종을 향한 스타 특파원들의 살아있는 취재 여행기를 담은 프로그램입니다! 슈퍼주니어 ‘규현’, 샤이니 ‘민호’, 씨엔블루 ‘종현’, 인피니트 ‘성규’, EXO ‘수호’까지.... 그렇습니다. 여러분 이건 무조건 봐야하는 겁니다. (본격사심리뷰) 그래도 GOOD리뷰와 BAD리뷰를 잊어서는 안 되겠죠! 먼저 GOOD리뷰입니다. K-POP을 실제로 이끌고 있는 아이돌들이 특파원이 되어, 아직까지 K-POP의 불모지라고 불리는 인도에 직접 가서 취재하는 것이 신선합니다. 항상 취재 대상이 되어왔던 아이돌들이 직접 자신이 몸담고 있는 K-POP에 대해 취재를 하는 것이죠! 두 번째는 인도의 역사나 문화를 취재를 통해 자연스럽게 소개하면서 10대 팬들과 같은 시청자들에게 ‘인도’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는 점입니다. 첫 회에서는 영사관에 찾아가 영사의 인터뷰를 통해 자연스럽게 인도에 대한 소개를 들을 수 있다는 점이 유익했는데요. 10대인 팬들에게 자신이 좋아하는 가수를 볼 수 있다는 재미뿐만 아니라 다양한 정보도 전달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1회 밖에 방송되지 않았지만 아쉬운 점도 있었는데요. 첫 번째는 취재를 하기 전 사전 준비가 많이 부족해보였다는 점입니다. ‘취재’라는 기획이 있었다면, 적어도 '인도에 대한 최소한의 정보는 알고 시작해야하는 것이 아닐까?’라는 의문이 들었는데요. 인도에서 어떤 음악이 유행하는지도 알지 못한 채 떠난 이들이 인도의 최신 음악을 들으며 '아, 좋은데?' 식의 반응을 보이는 모습에서 인도가 한류를 알아주기를 바라기 전에, 우리가 먼저 인도에 대한 기본적 지식부터 가져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리고 KBS 9시 뉴스에 보도될 내용을 취재하러 떠났으니 인도를 떠나기 전에 실제로 9시 뉴스 회의에 참석해서 아이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보면 어땠을까 라는 생각도 드네요. BAD 리뷰 두 번째는 1회에서 보인 내용으로는 여행 프로그램인지 취재 프로그램인지 잘 모르겠다는 것입니다. 무대 위에서 더 빛나는 아이돌들이 굳이 인도에까지 가서 “한류를 아세요?, 저희를 아세요?”와 같은 질문들을 하는 것이 민망하기도 했고, 인도의 음식을 먹고 뭄바이의 관광지를 다니는 모습이 여타 여행 프로그램과 다를 바 없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들었기 때문입니다. 여러분들은 ‘두근두근 인도’를 어떻게 보셨나요? 앞으로의 방송을 통해 아이돌 오빠들이 진지하게 취재를 하는 모습을 볼 수 있지 않을까 기대가 되기도 합니다. 여러분들의 GOOD리뷰, BAD리뷰를 마음껏 댓글로 달아주세요 : > 그럼 이만 마치겠습니다. 다음주 수요일 더 재밌는 예능리뷰와 함께 찾아오겠습니다! by 딸기 (periodista15@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