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식물 초보 추천, 죽일래야 죽일 수 없는 식물 TOP 5 .jpg
5위. 스파트필름 성장속도 빠른 편 물이 없으면 축 쳐지면서물 달라고 시위하기 때문에 물재기가 힘든 초보들도 제때 물을 줄 수 있다 다만 수돗물을 그냥 주면 잎 끝이 상하기 때문에 물을 하루정도 놔뒀다 줄 것 여러 조건을 맞춰주지 않고 물만 잘 줘도 새순을 계속해서 뽑아내기 때문에 키우기 쉽다 생명력이 매우 강해서 물을 말려도 축 쳐진 상태로 오래 버틴다 4위. 몬스테라 성장속도 빠른 편 이름값 하게 화분에 적응한 후로는 성장속도가 어마어마하다 다만 스킨답서스와는 차이가 있는데 새순이 미친듯이 나는 게 아니라 새순 하나하나가 거대하고 아름다워서 풍성해짐 작은 식물을 크게 키우고 싶은데 자신이 없는 식물초보라면 꼭 들여서 키워보도록 하자 많이 키우는 종류로는 몬스테라 아단소니, 몬스테라 델리시오사가 있다 생명력이 강하고 병충해가 적어 초보가 키우기에 참 좋은 식물이다 다만 무늬가 있는 몬스테라는 진짜 매우 엄청 비싸기 때문에 무늬종을 좋아한다면 생각 좀 해봐야 할 듯 하다 3위. 스킨 답서스 성장속도 매우 빠른 편 죽일 수 없는 식물로 유명하다 물을 말려도 안 죽고 과습이 와도 뿌리를 쳐내고 분갈이만 해주면 살아난다 종류도 무늬에 따라 여러가지 있기에 처음 재미붙이기도 좋은 식물 많이 키우는 종류는 형광스킨, 엔젤스킨, 엔조이스킨, 오레우스, 마블퀸 등등 있다. 다 예쁘게 생김 다만 성장속도가 매우~ 매우매우 빠른 편이라 감당이 안 될 것 같으면 피하도록 하자 (스킨답서스 중 가장 성장속도가 느리다는 엔젤스키도 다른 식물들에 비하면 매우 빠른 편이다) 작은 잎이 좋으며 높은 화분에서 늘어뜨리면서 키우고, 큰 잎이 좋으면 지주대를 세워 타고 올라가게 해주자 2위. 산세베리아 성장속도는 느린 편 근데 그냥 집에 들여놓고 한 달에 두 번정도 물주면 알아서 잘 자란다 신경 꺼놓고 현생 살아도 혼자서 잘 자람 슈퍼바 문샤인 등 종류도 많아서 초보들이 재미 붙이기에 좋다. (스투키도 산세베리아다) 하지만 자랄수록 못생겨진다는 단점이 있다 1위. 사랑초 성장속도 매우 빠른 편 이 녀석은 정말 태우는 거 아니라면 죽일 수 없다 죽이는데 성공하더라도 곧 그 화분에서 또 자라난다 단점이 있다면 이 녀석을 들여놓으면 몇 달 뒤 다른 화분에서도 사랑초가 자란다는 점이다 ㅎㄷㄷ 종류도 많고 잎도 꽆도 이뻐서 인기가 많은 식물이다 물을 오랫동안 안 줘도 잘 살고 과습 오라고 펑펑 줘도 잠시 죽었다가 며칠 뒤 살아난다 (..) 이쯤되면 어떻게 사는 건지 기묘한 식물 사랑초를 키우는데 실패하여 죽인다면 가드닝은 포기하도록 하자 + 이대로 가긴 아쉬워서 열심히 찾아온 플랜테리어 이미지들 *_* 확실히 공간에 식물이 있으면 훨씬 생기있어 보이는 거 같아요 - 식물을 케어할 자신이 없는 분들을 위해서 요즘은 조화도 넘 잘 나오더라고요 !
월세 받으면 일 안하나요?
결혼 3년차 남편 저 나이 33살입니다 제목 그대로 남편은 무직입니다... 올해로 7년째요 남편 집은 엄청 잘 사는 건 아니지만 그냥 저냥 그래도 시부모님이 도움 좀 주셔서 감사하게 40평대 자가에 살고있구요 남편은 서울 변두리 건물에서 세를 받아요 세 받은지는 3년 조금 넘었고 엄청 큰 건물의 건물주 이런건 아니고 그냥 5층짜리 작은 상가에요 결혼하기 전 남편은 약속을 했어요 본인은 회사같이 얽메이는 곳은 못다닌다고 그치만 프렌차이즈 자영업이든 뭐든 일은 하겠다구요 그 말 믿고 결혼했는데 3년째 여전히 세 받는다는 빌미로 집에서 게임만 하고 놉니다 취미가 게임이라 어디 밖에 나가지도 않아요 참고로 저는 결혼 전부터 일을 했고 앞으로도 쭉 할 예정이에요 돈을 떠나서 그냥 생산적으로 뭔가를 하면서 사는게 저는 좋아서요 흠 전 와이프분 마음이 이해가 가는데... 돈을 벌고 안 벌고의 문제가 아니라 이건 사람 사는 게 아니지 않나요? 하루종일 아무데도 안 나가고 다른 건 아무것도 안 하고 게임만 하는 건 몸도 마음도 망가지는 행동인 것 같은데 내 남편이 그러는 걸 보고 있으면 당연히 걱정되고 그만큼 속이 터질 것 같아요. 게다가 종일 게임만 하니까 둘이 공유하는 게 하나도 없잖아요. 이게 무슨 결혼이야.. 종일 게임만 할 거면 결혼을 왜 해요 참..
우리 가족들을 소개합니다🪴
매달린 건 립살리스들🌱 그러니까 제가 현재 살고 있는 서울에는 사람 가족은 없지만 지금 이 순간에도 산소를 뿜어내고 있는 아주 싱그러운 식구들이 있거든요. 바로 식물 친구들🌱 매달린 아이가 하나 늘었어요. 호야 수태볼🌱 비록 이들 모두와 함께 겨울을 나고자 하는 나의 의지는 의심할 나위 없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세상사 맘대로 되는 것은 아닐테니, 이 아이들이 나의 곁에 잠시 살았다는 걸 증명하기 위한 증명 사진들을 찍어 보았습니다. 보시겠어요? 제 식구들이에요 *_* 오리발시계초 / 칼라디움 스트로베리스타 칼라데아 스트로만테 멀티칼라 / 마란타 무늬 홍콩야자 / 엔조이 스킨답서스 호야 카이라이 / 신홀리 페페 필로덴드론 버럴막스 (바리에가타) / 무늬 싱고니움 몬스테라 아단소니 / 크로톤 바나나 피토니아 레드스타 / 수박 페페 알로카시아 블랙벨벳 / 제라늄 (디컨 문라이트) 타이거 베고니아 / 스틸리디움 데빌레 칼라데아 마코야나 / 아글라오네마 스노우사파이어 무늬 아이비, 수성 아이비 / 스파티필름 블루스타펀 고사리 / 몬스테라 칼라데아 진저 / 아글라오네마 지리홍 수채화 고무나무 / 아펠란드라 천사의 눈물 / 아비스 피쉬본 / 히메 몬스테라 드라세나 맛상게아나 / 알로카시아 제브리나 알로카시아 프라이덱 / 호야 나폴리나이트 페페 / 몬스테라 2 마블 스킨답서스 / 깻잎 (대표) 바질 (대표) / 몬스테라 3 몬스테라 4 / 거북 알로카시아 무늬 몬스테라 1 / 베고니아 신밧드 몬스테라 5 / 호접란, 방울 토마토 푸테리스, 개운죽 러브체인, 스킨답서스와 수박페페, 플로리다 옐로우 고스트 디시디아 화이트, 디시디아 드래곤 제이드, 수염 틸란드시아 헤헤 사실 요 증명사진은 일주일 된 것인디 이 이후로도 식물이 두 아이가 더 늘었지만 고건 더 자라면 보여드릴게요 헤헤 지금은 그냥 애기들이라👼🏻 대신 며칠 전 너무 예쁘게 해를 받고 있던 천사의 눈물 너무 아름답쥬! 머리가 쑤시방탱인데도 너무 예뻐ㅜㅜ 그리고… 곰팡이의 공격으로ㅜㅜ 큰일날 뻔 했던 호접란과 함께 합식돼있던 호야를 요렇게 수태볼로 만들어 주기도 했답니다 *_* 너무 귀엽죠! 호접란들은 이렇게 하나씩 새 화분에 분갈이를 해줬구(*4) 아. 예쁜 화분들에 분갈이도 (며칠 전에) 해줬어요! 예쁘죠! 저는 이번 가을 겨울에 옷 한 벌 사지 않았는데 식물들한테는 옷을 자꾸 사다줍니다 흑흑 니들이 예쁘면 나는 좋아… 게다가 과습이 겁나서 토분들로 조금씩 이사시키는 중이에요. 참! 얼마 전엔 크로톤 바나나에 꽃(이라기에 너무 하찮지만 귀여운 꽃!)이 폈는데, 그래도 꽃이라고 꿀을 달고 있는데 그 꿀이 너무 상큼하구 달아서 어찌나 대견한지! 이게 꽃이라니 저게 꿀이라니 너무 귀엽죠! 암튼 요 정도로 소개를 끝내봅니다. 너무 큰 여인초는 헤헤 찍기 힘드니까 전에 찍어뒀던 걸로 대체할게유! 라고 하려고 했지만 올리고 보니 새 잎이 쫙 펼쳐졌는데 미안해서 그냥 지금 찍어서 더해봅니다 훗훗 무려 1분 전에 찍은 따끈한 사진! 휴 이렇게 소개가 끝났네요 애기들 빼구 *_* 여러 개인 아이들은 대표로 한 놈만 찍었구 몬스테라는 여러 개지만 다들 크고 다르게 생겼으니 다 찍었습니당 훗훗. 찍고 보니 상추는 안 찍었지만 베란다 나가기 너무 귀찮아서 그만… 이 아이들은 모두 방에 함께 있는 룸메이트들이랍니다 껄껄. 내방인지 얘네방인지🤦🏻‍♀️ 요즘 테레비 볼 시간도 없어요 얘네 수발하느라… 그럼 저는 또 애들 상태 살펴보러 갈게요 며칠 전에 응애를 발견해서 제가 지금 너무 슬픈 상태거든요ㅜㅜ 응애 너무 싫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