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jpapalove
50,000+ Views

라쿤털 복원하는 특급비법

패딩의 꽃! 모자에 달린
라쿤털 복원하는 특급비법 소개합니다^^
★ 라쿤털 복원하는 방법
1. 분무기에 물을 가득 채우고 중성세제 1방울 넣습니다.
2. 가죽에 묻지 않도록 털에만 세제 물을 살살 뿌려줘요
3. 마른 수건으로 털 바깥부분을 구석구석 닦아줍니다.
4. 털은 빨리 말리는게 좋으니 드라이기로 한 번 더 말려줘요
5. 여기서 특급 비법은 바로 호일!! 다리미 판을 쿠킹호일로 감싸요
6. 실크 다릴 때 처럼 낮은 온도로 다리미를 맞추고 10번 정도 다리고 털어주면 털이 살아나요
- 다리미 바닥은 거의 코팅이 되어 있어 마찰력을 높이기 위해 호일로 감싸주는 건데요. 또 알루미늄은 열 전도율이 높다고 합니다.
- 호일로 감싼 다리미로 라쿤털을 마구 문질러주면 털은 누우려는 성질이 있는데 털을 세워주고 풍성하게 만들어줍니다.
- 양털, 여우털 , 특히 밍크는 이 방법으로 옛날 밍크털을 살린다고 합니다. .^^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스고이!
잘쓰겠습니다
좐인해..
저거.. 따라하다가 불날거같은디.... ㄷㄷ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짤줍_316.jpg
굿모닝 오늘은 진짜 모닝에 와봤어영 ㅋㅋ 다들 굿모닝일까 사무실 넘나 더워서 잠시 바람 쐬러 나옴 왜때문에 밖은 춥고 안은 덥고... 후... 다들 굿모닝이길 바라면서 짤 던져유 1 그렇다고 쳐도 자네 공룡 썩은내를 맡아 본 적 있나? 2 아빠가 싫어 ㅠㅠㅠㅠㅠㅠㅠㅠ 이제 댈 핑계도 없어져 부렸네 ㅠㅠㅠㅠ 3 집사가 만든 자신의 미니미가 맘에 안드는 냥님 ㅋㅋㅋㅋㅋㅋㅋ 근데 넘나 닮았잖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저 이르케 생긴 냥님 넘나 좋아요 이런 냥님이면 내가 모실게여 ㅠㅠㅠㅠ 4 밍궁둥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게 뭐라고 웃겨서 끅끅대고 있어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 ㅋㅋㅋㅋㅋㅋㅋㅋㅋ빼박ㅋㅋㅋㅋㅋㅋㅋ 6 다 다른거 아닌가여! ㅋㅋㅋㅋㅋㅋㅋㅋ 7 자고로 모든 것은 밥심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자 그래서 구구맨으로부터 치킨을 지키기 위한 어제의 대장정 ㅋㅋㅋㅋㅋㅋ 계속 해서 비둘기를 못 잃던 구구맨은 결국 치킨 컴니티 대문을 치느님으로 바꿨습니닭ㅋㅋ 구구맨이 직접 캡처해서 톡방에 올린 대문.jpg 앱으로는 전체 분위기를 보기가 힘들어서 컴퓨터로 들어가서 찍어 와써여 그러니까 이렇게 되었음 ㅋㅋ (첫번째 사진 빼고) 치킨으로 대동단결... 아름다움...... 찝찝하지만 이 정도면 선방 아닌가여! 이거슨 모두 치킨 짤들을 마구 마구 올리고 톡방에서 닦달한 여러분의 덕이라는 스아실! 근데 왜 앱에서는 커뮤니티 대문이 보이는데 웹에서는 그냥 회색인가여? 회색이니까 비둘기 같잖아 ㅋㅋㅋㅋ 암튼 이 정도에서 맘 푹 놓고 잘라는디 구구맨에게 알림이 와서 들어가 봤습니닭 뫄?????? 99공포증? 곧???????? 자려고 누웠는데 ㅂㄷㅂㄷ해서 다시 일어나서 캡처했음 ㅋㅋㅋㅋㅋㅋㅋ 아직도 구구맨 정신을 못 차렸나 봐여....... 다들 긴장을 놓지 않고 예의주시해야 할 듯 치킨 못잃어.... 치킨 커뮤니티 지켜 줍시닭!!!!! 여전히 미리보기에서는 비둘기네여 싫닭....ㅠㅠㅠㅠㅠㅠㅠ 그럼 모두 좋은 하루 되시고 전 이만 짤 주우러 빠잇 ㅇㅇ
이별통보를 받았을 때 현실 헤어짐 단계
박보검, 송혜교 주연의 드라마 <남자친구> "우리, 헤어져요." ....? 갑자기 이별을 고하는 수현의 말에 그대로 굳어버린 진혁. "진혁씨가 잘못해서 그런것도 아니고, 우리사랑이 모자라서 그런것도 아니야." 다시 확인사살하는 수현... "어... 무슨.. 말 하는거에요..?" "어떤 사랑은 여기까지가 애틋한 사랑도 있어요." "....... 아버님 일이.. 힘들죠? 내가 뭐라도 도울 수 있는 일이 없어서 너무 속상해. 그러니까 그런 말 하지 말고...." 어떻게든 말 돌려보려고함... "아빠 일은 올바른 방향으로 흘러갈거에요. 힘들거나 두렵거나 하지 않아." "...그런데.....왜.... 왜.. 나를.... 버려...?" 자리를 떠나려는 수현을 붙잡아보고 제발 버리고 가지 말아달라고 간절히 눈빛을 보내보지만 진혁의 손을 뿌리치고 나가버리는 수현... 홀로 남게되서야 멍하니있다 주르륵 눈물이 흐름...  이별한 다음날부터의 일상 밤을 새우고, 초췌해지고, 몸도 정신도 그저 멍함 "괜찮아요 그냥 일이 많아서 그래." "요즘 옷을 춥게 입고 다녔나봐." "약 먹었어요. 괜찮아." 무슨일 있냐는 부모님께 사실을 말하지 못하고 그저 몸살감기라고 하고 홀로 방에 들어와 멍하니있지만 현실감이 없음 사랑 하는 사람이 줬던 물건, 추억이 담겨있던 물건들은 아직 방에 그대로... 결국 다시 한 번 찾아가 매달려보는 진혁 하지만 다시 끝을 고하는 수현. 수현이 나가버린 방 그대로 주저앉아 오열하는 진혁... 아 이 사람과 나는 헤어졌구나. 현실 부정하다가, 말 돌려보다가, 그냥 머릿속이 하얘지는데 눈물이 주르륵 나오는 현실 헤어짐의 과정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