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llohello
1,000+ Views

화보사진인거 같은데 


저기요.. 서핑보드 뒤집어졌어요... 진짜 아는사람들 보면 어이벙찌는 사진이네요
뒤집어 주고싶네요
0 Likes
1 Shares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운동 중, 무엇을 어떻게 얼마나 먹어야 할까?
운동전에는 간단한 탄수화물이 들어간 음식을 먹어야 한다고 소개를 한 적이 있는데요. 운동 중에도 먹어야 하는 것들은 '물' 1. 수분이 손실은 어느 정도 될까? 우선, 운동 전 몸무게를 잽니다. 그리고 운동이 끝난 후에 몸무게를 잽니다. 만약 운동 전보다 몸무게가 1킬로가 더 빠져 있다면 수분이 빠졌을 가능성을 염두하시면 되는데요. 1.5배의 물을 마셔줘서 수분을 보충해야 한다고 해요. 2. 운동 중 물을 틈틈이 마셔줘야 아쉽게도 위에 수분 손실 양은 운동이 끝났을 때 아는 사실이죠 그래서 , 운동 중간에 자신의 몸의 소리를 집중해야 한다고 몸이 목 마름의 신호를 보낼 때 적절하게 물을 마셔줘야 한다고 귀찮더라도 틈틈이 물을 마셔가면서 운동을 해야 집중력있게 운동의 효율도 오른다고 하네요. 2시간 운동 = 500ml가 적당 4시간 운동 = 1000ml 3. 운동하는 도중 먹는다면, 소화가 빠르게 되는 것들로 운동을 오래 지속하는 운동선수 같은 경우에는 틈틈이 음식물을 섭취해줘야 하기도 하는데요. 이때 소화가 빠르게 될 수 있는 전해질물질의 음료나, 혹은 에너지젤 같은 것이 좋다고 4. 도중에 먹는 커피 효과있어.. 운동 도중에 먹는 커피의 효과가 있을지에 대한 관심이 많은데요. 대체적으로 커피를 즐겨먹는 사람이라면 운동중에 먹는 커피는 효과가 있다고 해요. 커피의 카페인이 뇌를 자극해서 집중력과 운동의 효율성을 높인다고
운동 후, '무엇'을'어떻게' 얼마나 먹어야 할까?
운동 후 몸을 회복 시키는 것은 중요하죠. 해외 유명 스포츠 영양 전문가의 Collins의 조언을 따라서 한번 운동 후에는 무엇을 어떻게 먹어야하는지 알아보도록 해요. 1. 빠르면 빠를수록 섭취하는 것이 좋다고 고난이도의 트레이닝 후에는 몸속에서 필요한 필수 영양소들을 빠르게 흡수해 주는 것이 좋다고 하네요. 최소 1시간 이내로 섭취한다면 회복에 효과적이라고 2. 단백질과 탄수화물이 포함된 음식을 먹어야 어떤 음식에도 단백질과 탄수화물의 성질이 포함되어 있는 음식은 회복에 도움이 된다고 하는데요. 이 두가지 영양소는 몸속 필수 영양소로 음식 섭취 후 글로세린으로 저장되어 근육형성과 간에 저장된다고 (지방간? ㄷㄷㄷ) 이런말하면 조금 잔소리 같긴 한데요. 단백질은 근육 세포의 성장과 치료에 필수적이죠 . 고난이도의 운동은 근육을 손상시키기 때문에 운동후 단백질 섭취를 하면 아미노산이 공급되어 다음날 근육통도 줄일 수 있다고 3. 단백질과 탄수화물을 포함된 음식의 예시 그럼 그런 음식이 무엇일까? 하는 고민에 빠질 수 있는데요. 치킨케밥(,패스트 푸드점에서도 파는) , 아몬드랑 살구가 포함된 그레놀라 (시중에 많죠?) 조금 돈이 넉넉하신 분들은 아보카도와 연어가 들어간 초밥도 좋다고 해요 4. 살이 찔 수 있으니 발란스를 맞춰야 그렇다고 마냥 음식을 먹게 되면 살이 찔 수 있는데요. 체중 감량과 함께 근육 손실을 막으면서 음식을 먹으려면 발란스를 맞춰야 한다고 그래서 체중관리를 하는 분들은탄수화물을 섭취할 때 GI 수치가 낮은 것들을 섭취하시면 좋은 것 좋아요! 운동전 무엇을 어떻게 얼마나 먹어야할까? <-바로보기 글씨 클릭
제주도맞나요? 여름을 위해 스크랩하심 행운이
네 제주도 맞습니다 2016년 여름을 위해 스크랩해두세요 지나가다 비치로 오심 아이스더치 가 무료랍니다 (스크랩 이벤트는 2015년까지 스크랩한것까지유효합니다 아이스더치는 사정상 다른음료와 변경될수 있으며 스크랩한 1인 한잔기준 양도불가) 제주에서가 아닌 아시아에서 가장 아름다운 해변으로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단지 수영복만 가져오심 All inclusive Program 이 여러분에게 제공됩니다 자동차 렌트도 숙소도 친구도 생각도 필요없는 이곳은 #더섬 #코난비치 입니다 해양레져 식사 간식 술 음료 친구 모든것이 Full service 왜 이런곳이 한국에 없냐? 라고 묻지 마세요 선택된 15명의 사람들과 즐거운 하루 걱정없는 하루 그것이 제주도 #더섬라운지 에 있습니다 라운지의 풀장역시 보다 더 이국적인 휴식을 제공합니다 낯선곳 낯선이들과의 만남도 낮술 한잔이면 모두 원만해지는 이곳 하지만 이곳도 제주도 대자연의 일부랍니다 우리 #더섬 은 자연에 비하면 헛간이겠지요 2016년 가장 핫한 하루 15명의 사람들과의 멋진 만남을 미리 기대해봅니다. #더섬 을 기억하세요 스크랩하세요 자다가도 지나가다가도 떡이 생깁니다~^^ #더섬은 #제주코난 이 운영합니다 theSUM thing Soecial place ever 리얼 어메리칸 그릴 바베큐 바다위 선택된 사람들을 위한 천연수영장에서 함께하길 바랍니다
[초강추] 제주도 서핑 게스트하우스 비고르서프 by nket
안녕하세요. 원바잇의 엔킷입니다. 오늘은 제주도에서 따스한(?) 봄날에 제 인생 첫 서핑을 해본 이야기에 대해 써보려고 합니다~ 봄 기념으로 회사에 휴가장을 던지고 중학교 친구와 단둘이 떠난 제주도. 2박 3일 일정인데, 뭘 할지 고민하다가 예전에 서핑도 하고 게스트하우스에서 싸게 재워준다는 기사를 봤던 게 기억이 나서 급 폭풍 검색. 제일 깔끔해 보이는 게스트하우스 선택. 지난번에 부산 갔을 때 게스트하우스 실망했던 기억 때문에 두려움을 안고 게하 도착. 제주도 비고르 게스트하우스 첫 생각: 'vigor'(바..바이거? 비거?.. 음.. 뭐지?) vigor 1. 정력, 힘, 활력 2. 활기, 정신력, 기력, 원기 암튼 '바이거'가 아니고 '비고르'라고 읽는단다. ㅎ 무식한 나.. 어쨋건 외관은 깔끔하니 맘에 듦. 입구에서 얘가 반겨준다. 이름은 '고르' ... 고르.... 푸핫 내부도 깔끔 방도 개인 사물함 따로 있고, 괜찮네. 우린 4인실 잡았는데, 사장님이 다들 따로 방 나눠줘서 우리 둘만 씀. 샤워룸도 깔끔하고 샴푸, 린스, 바디젤 있음. 그리고 이어진 게하 저녁 파티 힘든 몸을 이끌고, 다 같이 밥 먹고, 맥주 마시면서 파리를 한다. 교육받으며, 또 서로 물에 빠지며 웃고 힘들어하다 보니 꽤 친해진 터라 분위기 좋음. 총평: 전체적으로 게스트하우스는 지은지 얼마 안 돼서 그런지 깔끔하고 좋았고, 사장님도 좋고, 같이 묵는 사람들도 같이 배우니 쉽게 친해져서 좋다. 내 인생 첫 서핑 [비고르 서프 @ 사계 해안] 우어어어... 떨린다... 우리 게하 전용 천막이 있어서, 중간에 햇볕 피하고 쉬기 좋다. 저~~기 다른 팀들이 열심히 타는 모습이 보인다. 숨은 고르 찾기 어디 가나 했더니 얘도 서핑하러 가는 듯. 열심히 교육 듣는 중. 파도가... 높다... 무섭다 ㅠㅠ 엄청난 파도가 왔는데, 3번째 탄다는 분이 멋지게 시도... 하지만... 곧.. 풍덩 ㅎ (그래도 멋있었어요~ ㅎ) 엄청난(?) 파도를 타고 있다. (냐하~ 시원하게 넘어지져?~ ㅋ 그래도 막판엔 좀 타심 ㅎㅎ) 므흣 막판 단체샷. 수건은 기념~ 서핑 총평: 서핑... 진짜 재밌다.. 그러나 힘들다.. 그래도 또 하고 싶다. 멋진 사진을 남겨보고 싶었지만.. 아직은 무리 ㅠㅠ 6월에 또 가야지!!~ 잊지 못할 추억 ^^ 너무 즐거웠음! 감사합니다~ p.s. 제 컬렉션에 재밌는 카드 많..지는 않지만 계속 만들고 있어요^^; 보시고 맘에 드시면 '팔로우' 부탁드립니다! (__)
수상의 꽃 윈드서핑에 대해 알아보자 (역사 및 간단설명)
요트의 돛과 서핑보드를 결합한 수상레포츠에요 그냥 쉽게 말하자면 판데기 하나에 날개 하나를 판에 꽂아 올라타서 바람을 휘저으면서 물위를 슝슝슝 다니는 거에요 역사를 보면 1967년 미국 캘리포니아 해안 지방에서 시작된 것으로 보는데, 서핑과 요트의 장점을 접목시켜 새로운 기구를 고안해 낸 것이져 사실 배에다가 닻을 다는거를 서핑보드에 달았따고 생각하면 쉽게 이해할 수 있어요 가격을 저렴하게 해서 좀 더 서민적으로 바꾼거죠 그래서 요트를 운전할줄 알면 서핑보드를 하는데 도움이 많이 된다고 하네요 전 윈드서핑도 사치를 부리는 운동이기에 요트는 안뇽 한국에는 1976년도에 처음 도입되고 1988년 서울올림픽 개막식전 행사로 한강의 강상제에서 윈드서핑 퍼레이드를 펼침으로써, 일반인들에게 큰 관심을 불러일으키며 급속히 확산되었다구해요 현재 전국적으로 수백 개의 동호인 클럽과 수십만 명의 동호인들이 활동하고 있다구 해요 마라토너 분들도 즐기는 경우가 많다네염 한강에 뚝섬지구에 가면 윈드서핑타시는 분들의 아지트가 펼쳐져 있다는 ㅅㅅㅅㅅ 쉽게 말해서 윈드서핑은 판에 날개를 달아 바람을 타는 스포츠랍니다 날개젓는건 새뿐만아니라 사람도 할 수 있는거죠 사진을 보면 가장 정석의 모습의 자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