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labkorea
10,000+ Views

토요일 아침 헬스장에서

#유산소운동 #런닝머신 #트레드밀 #인터벌운동 #스쿼트 #플랭크 #매킨지 #근력운동 #다이어트 #다이어트절친 운동 토요일 아침인데 헬스장이 한가하네요 이유가 뭘까요?
8 Comments
Suggested
Recent
아침이니까요
아침 8시인데도 한가하더라구요 ㅎㅎㅎ
술이 문제네요. 빨리 먹어 없애야지! 아자!!!!!!
없애 주세요 ^^
술빨아서글쵸
결국 술이문제군요
불금이란 거사를 치른 다음날이니까요
그렇군요 ㅎ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자신의 인생을 살아간다는 것
내 친구인 제리 화이트는 예루살렘에서 유학하던 중에 골란 고원으로 캠핑을 갔다가 중동전쟁때 묻혔던 지뢰를 밟았다. 그는 두 다리를 잃었고 생명까지 위태로웠다. 그가 여러 달 병원 침대에 누워 회한과 분노, 씁쓸함 그리고 자기 연민 같은 복잡한 심정으로 뒤엉켜 있을 무렵, 옆 침상에 있던 군인이 그에게 말을 걸었다. "제리, 이 일은 자네에게 일어날 수 있는 최악 아니면 최고의 일이네, 자네가 결정하게!" 제리는 그 군인의 충고를 받아들여 자신이 겪은 불행이 타인 탓만 하는 희생양의 역할로 전락하지 않도록 마음을 고쳐먹었다. 제리는 자기 인생에 책임을 지고 주변 상황을 변화시켰다. "난 불운으로 인해 인생을 망쳐버린 냉소적이고 징징대는 제리라는 내 이미지가 싫었어." 그는 <나는 부셔지지 않으리>라는 감동적인 책도 출간했다. "살아가야 할 인생이 있었고 뛰건 구르건 어쨌든 내 인생이었고 난 되돌리려 했다." 그 결과 제리는 자신과 자기의 인생에서 예스를 얻었다. 물론 이것도 결코 쉽지 않았지만 제리는 삶이 계속되도록 그의 불운한 사고에 대응했다. 이로 인해 제리는 세계적으로 전쟁이나 테러로 인한 지뢰 부상에서 살아남은 희생자들을 돕는 생존자단체를 공동 설립했고, 이 단체는 노벨상 산하에서 지뢰를 금지하는 국제적인 캠페인을 벌이는 주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그것으로부터 제리는 공공서비스 분야에 관여해 세계 도처에서 발생하는 갈등을 해소하는데 힘쓰고 있다. 그 자신에게서 예스를 이끌어낸 것이 남들로부터 예스를 얻는 데 도움을 주었고, 그가 해온 일은 사회 전체의 예스를 구하는 데 일조했다. 인생을 책임진다는 것이 다소 부담스러워 보이지만 오히려 자유로워질 수 있다. 자기 자신과 타인을 향하던 원망이 엄청난 에너지가 되어 분출된다. 무책임하고 남 탓하는 것으로 스스로가 만든 감옥에 자신을 희생양으로 가둬뒀다는 사실을 깨닫는 순간, 그 벽은 깨지고 자유로워진다. 자신에게 일어나는 사건들이 그럴 만하건 아니건 인생을 결정하는 요인은 자신이다. 우리 마음대로 닥친 상황을 선택할 수 없을지는 몰라도 문제를 대응하는 태도는 결정할 수 있다. - 출처). <윌리엄 유리 하버드 협상법> 중에서
체중감량 뿐만 아닌 건강한 머리결도 찾아봐요!
안녕하세요~ 다들 설날 잘 보내셨나요? 저는 설 잘 보내긴 했는데.. 명절음식을 너무 많이 먹어서 몸이 둔해요..ㅋㅋ 명절하면 기름진 거 많이 먹게 되는 대표적인 날 아니겠어요? 또 상 차렸을 때 먹는 것보다 전 부치면서 먹는게 더 많잖아요 그래서 그런지 명절을 다 보내고나니 체중도 불어있고 밀려드는 잔소리에 아주 머리털이 다 빠지겠더라구요? ㅋㅋㅋ 그래서 체중조절도 할 겸 스트레스 받은 머리도 관리할 겸 간단하게 마시는 선식을 찾아봤어요 여러가지 서칭하다가 찾은 게 바로 이 고르다 선식! 공식 홈페이지 들어가보면 종류가 진짜 많아요 핑크선식, 단백질선식, 블랙선식 등등 선택장애이신 분들은 고르기 어려울 수도 있지만 각각 장점이 다르니 설명을 잘 읽어보면 금세 정하실 수 있을 거예요 ㅎㅎ 저는 체중감량이 사실 주목적이지만 머리카락에도 좋은 성분을 준다는 서리태가 들어가 있는 요 싹난다 선식을 선택했어요. 구매하니까 이렇게 샘플하고 계량스푼도 함께 주더라구요? 텀블러는 4만원이상 구매하면 무료증정이라는데 저는 그냥 하나 구매했어요 하나 있으면 선식 먹을 때 빼고도 다양하게 사용가능 할 것 같아서요 저는 보통 이 계량스푼으로 한스푼 반정도 넣어서 먹는데요~ 농도는 입맛따라 조절해서 섞어드시면 될 것 같아요 마시지도 않았는데 고소한 냄새가 진동을 하더라구요 저는 간단하게 마시려고 물에 타먹었는데 선식 특유에 칼칼하고 텁텁한 느낌이 없어서 좋았어요 물이랑 타먹었는데도 고소하고 담백한 맛이 아주 잘 느껴지더라구요 우유나 두유에 타먹으면 더 달짝지근하고 맛있을 것 같아요 ㅎㅎ 선식 같은 경우에 가루를 먼저 타면 밑에 가라 앉아서 잘 안섞이더라구요 그래서 요즘은 액상류부터 먼저 타고 가루를 넣고 있어요 ㅎ 액체류는 사실 배가 금세 꺼지고는 하는데 저녁에 배고플 때 마시면 생각보다 포만감이 오래가서 마음에 들었어요 그렇다고 식욕이 완전 절제되는 건 아니지만 그래도 조절정도는 해준달까요.. 그리고 머리감을 때 괜히 기분탓인지 머리카락이 덜 빠지는 느낌? 이라서 뭔가 정말 변화가 있나 싶었어요 싹난다 선식 말고도 다양한 선식들이 있어서 골라 구매할 수 있으니 관심 있으신 분들은 홈페이지 들어가서 한 번 구경해보세요 !!
흡연자들 술마신 다음날 절대 먹지말라는 약
아세트아미노펜 계열 약물 사실 이렇게 말하면 대부분 모를텐데 상표를 말하지 않고 이야기하자면 편의점에서 판매하는 감기, 두통약들을 말한다. 어? 그렇게 간편하게 구할 수 있는 약물에 무슨 부작용이 있어? 매우 강력한 부작용이 있다. 간편하면서도, 치명적인 부작용이. 1.일일 허용 섭취량 이상을 넘길 경우 2.알콜(술)을 섭취할 경우 3.장기간 복용할 경우 이 셋중 하나일 경우. 간이 빠르게 망가진다. 최악의 경우 죽음에 이를 수 있다. 에이 또 공포심 조장 글이지? 뭐 트럭단위로 먹어야 문제가 생긴.. 그럴거면 글을 애초에 쓰지 않았다. 보통 편의점에서 파는 아세트아미노펜은 300mg~500mg 정도의 복용량을 가지고 있는데 3250~4000mg이 한계치이다. 즉, 6~10알로 한계치에 이른다. 또 저걸 한번에 먹지 않더라도, 꾸준히 먹다보면 간이 빠르게 망가진다. 여기에 또 주의해야 할 점이 있는데 약간의 알코올로 인해 저 작용이 급격하게 빨라진다. 소주 2~3잔, 맥주 2~3캔 어떤 예시로. 하루 포도주 약간과 두통약을 먹더 사람이 4일만에 간이 아예 망가져서 혼수상태에 빠지고 간 이식을 받아야 했다. 문제는 저것이 적정량을 단기간 복용할 경우 알려진 부작용이 없고 (일부 임산부 제외) 효과도 빠르기에 시장에서 조금씩 조금씩 몰아내는 중이라는 것이다. 그러니 술먹고 두통왔다고 편의점에서 두통약을 사먹거나. 감기약을 먹고 머리 안 아프다고 술먹는 짓은 하지 않길 바란다. 어지간한 정도로는 큰 문제 없을 확률이 높으나 그저 이런 약을 쉽게 구함 + 안전하다고 너무 과남용 하지 말자는 주의 글이다. + 출처 : 더쿠
그녀가 즐거운 이유
어떤 구두 가게에서 늘 밝은 표정으로 열심히 일하는 여직원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손님이 구경만 하고 나가더라도 낙담하지 않고 행복한 표정으로 일했습니다. 이를 이상하게 여긴 다른 직원들이 물어봤는데 그녀는 자신이 관찰한 내용을 설명했습니다. 어느 날 자신이 판매한 기록을 살펴보니 구두를 구매하지 않고 그냥 나가는 손님이 많을수록 구두를 팔 확률이 높은 걸 발견했습니다. 평균을 내보니 열 명의 손님이 그냥 나가면 열한 번째 손님은 구두를 구매했던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그녀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손님들이 올 때마다 이렇게 생각합니다. 이 손님이 구두를 구매해 줄 열 명의 손님 중에 한 명이 될 수도 있겠구나!” 우리를 힘들게 하는 것은 무엇일까요. 그건 외부에서 오는 것이 아니라 우리가 품고 있는 부정적인 생각과 현실에 대한 낙담입니다. 행복의 비밀은 자신이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이 아니라, 자신이 하는 일을 좋아하는 것입니다. 그럼, 세상 무엇보다 빛나는 멋진 인생을 만들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그곳을 빠져가는 가장 좋은 방법은 그곳을 거쳐 가는 것이다. – 로버트 프로스트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낙담 #긍정 #인생 #삶 #명언 #영감을주는이야기 #교훈 #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