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hrsh1234
10,000+ Views

#832

부슬부슬내리는비에신발이젖으니발이시리고
따사로운당신의사랑에젖으니마음이시리구나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자의 마음을 사로잡는 20가지 비결
1. 그녀의 오늘 일정에 관해 잘 알고 있다는 표를 내기 위한 특별한 질문을 하라. 예를 들어, “오늘 병원 갔다 온 건 어떻게 됐어?” “백화점에서 산 옷은 맘에 들어?” 등등.. 여성의 마음을 사로잡는 가장 중요한 핵심은 바로 '관심'이다. 남성의 관심은 여성에게 '사랑받고 있다'는 행복을 선사한다. 남자가 자신의 하루를 마음으로 좇고 있다는 특별한 관심과 사랑은 여성에게 자부심을 안겨준다. 2. 그녀의 외모에 대해 수시로 찬사를 보내라. 여성에게 “예쁘다”는 말은 최고의 최음제다. 3. 그녀의 기분이 안 좋아 보이는 날에는 “내 기분도 꿀꿀하다”고 공감을 표하라. 이럴 때 이유를 물어 자잘못을 규명하고 해결책을 제시하려는 태도는 절대 금물이다. 그녀는 그저 관심과 공감을 원할 뿐이다. 4. 일하는 중에도 짬짬이 전화를 해서 어떻게 지내는지 물어보고, 즐거운 일이 있다면 함께 나누어라. 그리고 마지막에는 꼭 “사랑해”라는 말로 마무리를 하라. 여성은 청각에 약하다. 5. ㅁㅁ를 하기 전에는 꼭 이를 닦고, 샤워를 하며 그녀가 좋아한다면 향수를 뿌려라. 여성에게 ㅁㅁ는 가장 낭만적인 사랑의 행위다. 불결함은 낭만을 오염시킨다. 6. 그녀가 누군가와 다퉈 기분이 안 좋을 때는 따지려 말고 무조건 그녀 편을 들어줘라. '사랑'에 많은 기대를 갖는 여성들은 사랑하는 사람에게는 무조건적인 이해와 공감을 받고 싶어한다. 여성에게 애인이란, 어떤 상황에서도 나를 이해하고 공감해주는 사람과 같은 의미다. 7. 그녀가 얘기를 할 때는 도중에 시계를 본다거나 다른 데를 쳐다본다거나 하지 마라. 특히 둘만의 은밀한 곳에 있거나 그녀가 속상한 이야기를 하소연할 때는 전화가 울려도 받지 마라. 여성은 이런 태도를 최고의 사랑 표현으로 받아들인다. 8. 장미꽃 한 송이나 쵸컬릿, 향수 같은 작은 선물을 자주 해주라. 여성은 비록 작은 것이라도 선물을 자신에 대한 관심과 존중으로 생각해 크게 감동받는다. 9. 지갑 속에 애인의 사진을 지니고 다녀라. 그리고 가끔씩 최신의 사진으로 바꿔 넣고 있다는 것을 그녀가 알게 하라. 여자는 다른 데 한 눈 팔지 않고 자신만을 사랑해 주는 남자를 최고로 여긴다. 10. 100일 기념일 등, 생일, 발렌타인데이 같은 연인을 위한 특별한 날들은 절대 잊어서는 안 된다. 이런 날은 아기자기한 이벤트를 벌여주면 가장 좋고, 안되더라도 반드시 데이트를 하고, 기념일에 맞는 작은 선물을 건네야 한다. 11. 애인의 기분에 관심을 보이면서 어떤지 물어보라. “오늘 기분이 좋아 보이는데?” “오늘 피곤해 보이네. 비타민이라도 사줄까?”라고 물어보라. 역시 문제는 ‘관심’이다! 12. 사랑의 편지나 시로 그녀를 깜짝 놀라게 하라. 여성은 모두 낭만주의자들이다. 13. 망가지거나 고쳐야 할 물건이나 기계가 있으면 고쳐줄 테니 말하라고 하라. 여성들은 물건이나 기계를 다루는 일을 어려워 한다. 이런 일을 남자들이 해줄 때 남성적인 매력과 사랑을 느낀다. 14. 택시를 타거나 건물에 들어갈 때 그녀를 위해 문을 열어주라. 그리고 길을 걸을 때는 찻길 쪽에 위치하며 그녀를 에스코트 해주라. 여성은 남성에게 보호받고, 특별한 존재로 대우받는다고 느낄 때 사랑을 느낀다. 15. 그녀의 가방이나 무거운 물건은 받아서 들어주라. 이런 세심하고 자상한 행동의 폭발력은 상상 이상이다. 한 번 실천해 보라. 바로 효과를 느낄 것이다. 16. 그녀가 이야기할 때는 그녀의 눈을 보고 눈동자를 맞추어라. 여자는 자신만을 주목하고, 특별한 존재로 여겨주는 남자에게 빠져든다. 17. 자기 전에 전화를 걸어 그녀의 하루가 어땠는지, 무엇을 했는지 관심을 가지고 물어보라. 그녀는 언제나 대화와 소통을 갈망한다. 18. 그녀가 말할 때는 “아하. 오~ 음..” 등의 추임새를 넣어 공감하며 잘 듣고 있다는 신호를 보내라. 이런 추임새만 잘 넣어도 그녀 마음의 반은 얻은 것이다. 19. 그녀가 헤어스타일을 바꿨다는 걸 알아채고, 보기 좋다고 말해주라. "예쁘다", "잘 어울린다"고 말해줄 수 있다면 금상첨화다. 20. 그녀와 떨어져 있을 때는 “보고 싶다”고 말해주고, 나중에 만났을 때는 “보고싶었다”고 말해주라. 여성들은 마음만으로는 부족하다. 마음을 꺼내서 보여주고 적극적으로 표현주어야 한다.
짧은 예지몽
안녕하세요 저는 늘 똑같아요 괜찮습니당 ㅋㅋㅋㅋㅋ 점집 다녀 온 이후로는 정말이지 촉이 곤두선듯해서 저도 무섭네요 .. 진짜로 어떻게 해야할 지,, 무튼 고고 이번 건 정말 짧아요 :) 지금 내가 일하는식당은 포장하면 천원 할인해주는곳임! 단 현금으로 2인분 이상 주문 시 , 아무튼 ‘꿈에서 아줌마 손님이 포장 다해드렸더니 포장할인 안해주냐며 좀 내 기분에 약간에 스크레치 내는내용’ 이였는데 첫손님으로 포장 하러 오신 아줌마.. 우연이겠지하며 열심히 포장해드리고 카드주시기에 카드결제 해드렸더니 포장 할인 한거냐면서 살짝 따지는톤 ? ㅋㅋ 나도 순간 신기해서 와우 할 뻔함 그래서 현금결제 일 때 가능하세요~ 했더니 현금결제 하셨는데 할인해서 14,500원인데 15,000원 주셨으니 나는 당연히 500원을 거슬러 드렸음 그래서 안녕히가세요 하려는데 500원만 주셨는데 ?? 이러셔서 나도 ??? 이랬는데 총 포함해서 천원 깎아주는거냐 등등 별 거(?)아닝데 시간끌면서 자꾸 체크하시다 가심ㅠ ㅠ 그리고 아침에 집에서 나오기전에 같이 일하시는분이 본래 퇴근보다 한시간 일찍 갈 거 같은 느낌이 들길래 기분탓이겠지~ 했는데 진짜 집에 일있어서 먼저 들어감.. 그리고 또 , 같이 일하시는분 집에 갑자기 단수 됌ㅅ다면서 딸램하고 다 난리인 거 계속 전화하고 ㅋㅋ 관리비 안내서 그런 거 같다면서 그러다가 집 가신건데 내가 그거 수도 끊긴게 아니고 누가 잘못 만져서 잠궈놓은 거 같은데 했더니 청소하시는분이 모르고 잠구신 거 ㅠ ㅠ 별 거 아닌 거 같은데 그런 말 들어서 의식한건가.. 찜찜하네요 ,, 얼른 마감하고 집가야지 ,, 😂 여러분들도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꿈 꾸세요 :)
라오스 뻘짓 여행 7. 거 집에좀 갑시다 ㅠㅠ
어제 티비보는데 붐이 그럽디다 호텔 침구는 아삭 하다고 ㅋㅋㅋㅋ 딱 맞는 표현!! 침대가 원체 넓어서인지 내가 잠버릇이 험하지 않아서인지 침구 정리해놓은게 그대로 있더이다 ㅋ (이불을 매트 밑으로 싹 넣어서 정리해주는데 그게 안빠지고 그대로 그니까 나만 이불속에 쏙 들어갔다가 다시 나온 뭐 그런 상황) 호캉스의 쌍두마차는? 수영장과 조식 자 그럼 조식을 뿌시러 함 가볼까나 식당은 깔끔하다 호텔 조식에서 난 이 에그 스크램블이랑 베이컨이 왤케 맛난지 ㅋ 이것저것 담아 먹고 먹고 커피 한잔 마샤주고 앗 망고밥이다~~~~~ 퍼음엔 아니 왜 과일이랑 밥을 먹냐 했지만 먹다보니 그 묘한 달콤함과 고소함과 찍득함에 반한다지 ~~ 이미 배는 불렀지만 마지막 스퍼트를 내어 본다 빵빵하게 먹고 또다시 수영장으로 고고고 수영장에서 또 놀려고 밥도 겁네 일찍 먹은겨 ㅋㅋㅋㅋ 그렇게 혼자 또 펌벙거리며 물속을 배회하고 짐챙겨 체크 아웃을 한다 동남아의 거의 모든 노선은 한국행 뱅기가 밤에 있지 않더하던가 호텔에 짐을 맡겨놓고 시내를 돌아다녀본다 교통카드도 하나 사보고 그 뭐더라 카오산 로드인가 그 여행자들의 성지... 거길 가고 싶었으나 시간도 애매하고 가는 방법도 모르겠고 (무계획 나님 책이고 뭐고 암것도 없음) 무엇보다 덥고 습하고 그럼 머 쇼핑몰이지 ㅋㅋㅋㅋ 귀요미 무민~~ 무민 카페가 있드만요 헐..... 저 어마무시한 파르페? 빙수? 누가 먹기는 하는걸까? 가격도 오지더만.... 어흑흑 내사랑 쏨땀 넘 맛있어 사실 태국 길거리에서 사먹고 싶었으나.... 난 돈이 많기에 ㅋㅋㅋㅋㅋ 고급진데서 먹는다 쏨땀과 함께 태국식 치킨도 시켜보고 음 맛있었어 돈이 많은 나님은 고급지게 마시지를 선택했다 ㅋㅋㅋㅋ 누가보면 나 엄청 돈많은 줄 알겠다 ㅋㅋㅋㅋㅋㅋㅋ 아벤져스가 알려줘서 가게된 곳 방콕에선 꽤 유명하고 고급진데라고 하는데 .... 난 읾도 모르겄다 기억이 안난다 암튼 사람이 엄청 많았던 곳 내부도 깔끔하게 잘 정돈되어 있다 마사지 처음 받아봤는데... 오호 시원하니 좋드라구요 두시간 동안 마사지 받고 슬슬 저녁을 먹어본다 캬캬캬캬캬 똠얌꿍 저 아이를 처음 만난건 미국에서 한량생활을 할때 태국 친구들이 데려갔던 타이레스토랑애서였지.... 나에게 먹어보라 권해주며 어쩌면 입에 안맞을 수도 있다고 미리 경고를 주긴 했었으나 뭐 먹을만 하니까 먹겠지 하고 덥석 받아 먹었다가 “아 얘가 나 싫어하나?” 라고 밖에는 생각할 수 없었던 야리꾸리하고 희안한 시큼 텁텁했던 얌꿍이 ㅋ 그러나 선병맛후중독의 선구주자 얌꿍이 언제부턴가 나는 얌꿍이 앓이를 하고 있더라는 ㅋ 카오팟은 이제 더이상의 언급은 않겠다! 그냥 진리시다! 팟타이 이분이 또 타이 푸드의 일등 공신 아닐까 한다 얌꿍이는 호불호가 넘 심하고 카오팟은 볶음밥이니까 사실 외국음식이란 생각이 덜하고 팟타이야 말로 왠만하면 모든사람 입에도 잘 맞으면서 외국 음식같지 않나 싶다 ^^ 그렇게 잔뜩 먹고 이제 슬슬 공항을 향해본다 11시 비행기니까 9시 까지만 가면 되겠지.... 와씨 공항은 사람들로 미어 터진다 보딩패스 받으려는데........ 자리가 없댄다 왓다헬 ~~~~알 유 키딩 미? 잇츠 낫 마이 비지니스 아이 얼레디 패이드 포 마이 티켓 이게 무슨 귀신 시나락 까먹는 소리인지 자리가 없다며 나몰라라.... 나 내일 출근해야하는데 문제 생기면 책임질거냐 비지니스라도 내놔라 개난리를 피웠음 현재 한국행 비지니스 좌석도 만석이랜다 나는 어떻게든 내일 아침까지 날 인천공항으로 옮겨 놓으라고 항의를 했고 한참을 수소문 하던 직원은...... 현재 한국행 직항은 모두가 풀이니 상하이를 갔다가 상하이에서 아시아나 비지니스석을 태워주겠댄다 아놔...... 별 도리 있나 그렇게라도 해야지 낼 출근해야하는데 타이항공 직원은 보딩패스와 함께 흰 봉투도 함께 준다 이게 뭐냐고 물으니 보상금이랜다 나중에 열어보니.... 4000바트더라 바트 갔고 있어봤저 쓸데도 없고 바로 달러로 환전 아 정말 이번 여행 끝까지 스펙타클 하다 그렇게 상하이행 보딩패스를 받아들고 공항에서 또 대기 상하이 도착 비지니스 보딩패스를 받고 라운지를 급하게 즐긴다 아오 시간이 너무 부족하다 먹을거 엄청 많은데..... 제대로 먹어보지도 못하고 ㅠㅠ 깔끔했던 아시아나 라운지 시간이 너무 촉박했기에 간단히 먹고 맥주만 몇개 챙겨 나왔드랬지 비지니스석이 좋긴 좋구나 넓다 그리고 의자가 180도 펴진다 비행 시간이 짧아서인가.... 기내식이 살짝 아쉬웠다 그렇게 간식같은 기내식을 먹고 한 두어시간 의자 쭉펴서 기절을 했고 인천공항에 착륙해서야 눈을 떴더랬지 집에 가자마자 샤워만 얼른 하고 바로 출근을 했고 수업하면서 분명 서있는데 졸고 있는 나도 볼 수 있었다 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비행기는 정말 원없이 탔지 싶다 갈때 인천-홍콩-방콕-비엔티엔 올땐 루앙프라방- 비엔티엔 - 방콕 - 상해 -인천 ㅋㅋㅋㅋㅋㅋ 이런경험 또 언제 해보겠어 역시 여행은 좀 이래야 추억이 더 남는법이지 이렇게 이년전 라오스 여행기를 잘 마쳤네요 그동안 읽어주시고 댓글주셨던 분들 감사합니다^^
4
Comment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