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roseoul
10,000+ Views

[메트로] 구직자 48% "청탁해서라도 취업하고파"

▲ 취업청탁 설문조사 결과 /사람인 제공

구직자 48% 청탁해서라도 취업하고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됐음에도 불구하고, 끝 모를 구직난에 구직자 2명 중 1명은 청탁을 해서라도 취업을 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취업포털 사람인에 따르면 구직자 322명을 대상으로 '취업을 위해 청탁을 할 의향이 있는지 여부'를 조사한 결과, 47.8%가 '있다'라고 응답했다.

청탁을 할 의향이 있는 이유로는 '일단 취업 성공이 가장 중요해서'(74.7%, 복수응답)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다음으로 '청탁도 능력이라고 생각해서'(26%), '꼭 입사하고 싶은 곳이라서'(24.7%), '실력만 있으면 상관 없어서'(21.4%), '주위에서도 하는 사람이 있어서'(16.9%), '가산점과 비슷한 거라 생각해서'(8.4%) 등의 순이었다.

반면, 취업 청탁을 할 의향이 없는 응답자(168명)들은 그 이유로 '정당하지 못한 편법이라서'(66.7%,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계속해서 '다른 지원자에게 피해를 줄 수 있어서'(34.5%), '실력으로 경쟁해야 한다고 생각해서'(29.8%), '입사 후 피해를 받을 것 같아서'(25.6%), '취업에 직접적인 도움이 안될 것 같아서'(23.2%), '실력을 과소평가 받을 수 있어서'(21.4%), '금품 등 대가를 지불해야 해서'(19%),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이 시행돼서'(15.5%) 등을 들었다.

실제로 전체 응답자의 14.3%는 주위에 취업 청탁을 해본 경험이 있었다. 청탁을 해본 횟수는 평균 2.3회로 집계됐다.

취업을 청탁한 상대는 '가족의 지인'(39.1%, 복수응답)이 가장 많았고, '본인 친구 및 지인'(34.8%)이 뒤를 이었다. 이외에 '가족 및 친지'(26.1%), '학교 선, 후배'(17.4%), '동아리, 동호회 등 인맥'(15.2%) '교수 등 은사'(8.7%), '고향 선, 후배'(8.7%) 등이 있었다.

또, 청탁 대상과 해당 기업과의 관계는 'CEO 등 임원'(39.1%, 복수응답), '팀장급 실무진'(34.8%), '일반직원'(30.4%), '인사담당자'(21.7%) 등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청탁을 한 기업의 지원 결과는 절반에 가까운 43.5%가 '최종합격'이었다. 다음으로 '서류합격'과 '서류탈락'이 23.9%, '면접합격'은 8.7%로 조사됐다.

한편 실제로 청탁을 통해 채용 과정에서 도움을 받은 경험에 대해 응답자의 50%가 '도움을 받았다'고 답했다.

청탁을 통한 도움으로는 '채용 대상자 후보로 추천'(52.2%, 복수응답)을 선택한 비율이 가장 높았다. 이어서 '전형 없이 바로 채용'(26.1%), '서류전형 가산점'(26.1%), '전 과정에서 합격자로 내정'(13%), '면접전형 가산점'(13%), '서류전형 면제'(8.7%)가 있었다.

한편, 실제로 청탁을 해본 구직자들 중 17.4%는 부정청탁금지법(김영란법) 시행 이후에도 청탁을 해봤다고 밝혔다.

메트로신문=송병형 기자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더많을꺼같은데ㅜㅜ
기사만 봐도 답답한데.. ㅜ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청년창조발전소 꿈터플러스, 금정구 거주 청년 서포터즈 모집
부산 금정구 소재 청년창조발전소 꿈터플러스가 지난 4일 청년 서포터즈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창조발전소 꿈터플러스는 부산의 청년문화예술 및 지역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있는 공간으로 청년들이 직접 참여하여 공간을 활성화하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널리 알리기 위해 ‘청년 서포터즈’를 기획하기에 이르렀다. 청년 서포터즈는 금정구에 거주하며 청년정책과 지역사회에 관심이 많은 만 18세 이상 만 39세 이하 청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모집인원은 4명으로 활동기간은 4월부터 12월까지 총 9개월간이다. 주요 활동은 꿈터플러스 공간 소개 및 참여 후기, 금정구 주요 행사 후기 등을 대외적으로 홍보하는 임무를 맡는다. 참신한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매월 페이스북, 블로그, 유튜브 등에 매월 콘텐츠 2점 또는 영상물 1점을 제작하여 게시하면 된다. 활동 보상으로는 홍보 미션 달성 시 매월 15만원을 지급하며, 활동 종료 후 수료증을 수여한다. 또한 최우수 및 우수 활동자에게는 각각 상금 혜택도 주어진다. 청년 서포터즈 참여를 희망하는 사람은 꿈터플러스 홈페이지에서 제출서류 양식을 다운받아 작성 후 오는 19일까지 이메일 또는 방문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 합격자는 23일에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꿈터플러스 관계자는 “청년 서포터즈를 통해 꿈터플러스라는 공간과 다양한 프로그램, 창업지원, 시설대관 등에 대한 정보가 부산 시민들에게 널리 알려지길 바란다”며 “청년들이 서포터즈 활동을 원활히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꿈터플러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전화(☎051-710-4920~3)로 문의하면 된다. 이명환 / busaninnews@naver.com #청년창조발전소 #꿈터플러스 #청년서포터즈 #홍보미션 #활동수당 #우수서포터즈 #콘텐츠 #공간소개 #참여후기 #행사후기 #SNS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