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0+ Views

양양 휴휴암

낙산에서 자고 아침은 강릉가서 먹었지만 여기를 꼭 들리고싶어서 다시 올라왔습니다 ㅋ
두번째는 꼭 사진이 역순으로 올라가네요. 뭐 순서가 바뀐다고 달라지는건 없지만 제 의도대로 올라가지 않는다는게 좀 아쉽네요... 글자가 사라져서 취소, 임시저장 후 다시 카드쓰기를 해야하는 불편함도 여전하네요 ㅋ. 설연휴라 그런지 사람들 엄청 많더라구요.
바다를 끼고 있는 것이 기장 해동용궁사 느낌이 들었지만 경치는 여기가 훨씬 좋았답니다. 바다는 역시 동해 그것도 겨울 동해바다 인듯요^^
여기 물색도 삼척 장호항 못지 않게 이뻤답니다.
카페에 앉아 바다 구경하는 맛도 좋은데요...
휴휴암엔 특이하게 멧돼지 상들이 많이 보이더라구요. 강릉까지 내려갔다 다시 구경하러 왔지만 잘했다는 생각이 ㅋ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친구가 가자고 해서 처음 듣는 것이라 어디야 라고 했는데 가보니까 좋더라구요
네, 저도 인터넷 검색하다 발견하고 찾아가봤답니다.
좋은곳 너무잘보았습니다,감사합니다,또,많이올려주세요.
감사합니다^^
아... 국수는 -.- 낙산사군여
ㅋㅋㅋ
여기 좋아요.. 가끔 국수(?) 얻어 먹기도..
여긴 방생을 많이 해서 물반, 고기반인걸 봐야하는데
제가 간날도 방생하시는 분들이 계시더라구요. 네마리 만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법정스님의 8가지 명언
-◆ 법정스님의 8가지 명언 ◆- 1. 나는 누구인가? 스스로 물으라. 자신의 속 얼굴이 드러나 보일 때까지 묻고, 묻고, 또 물어야 한다. 건성으로 묻지 말고, 목소리 속의 목소리로 귀 속의 귀에 대고 간절하게 물어야 한다. 해답은 그 물음 속에 있다. 2. 무소유란 아무것도 갖지 않는다는 것이 아니라, 불필요한 것을 갖지 않는다는 뜻이다. 우리가 선택한 맑은 가난은 부보다 훨씬 값지고 고귀한 것이다. 3. 우리가 지금 이 순간 전 존재를 기울여 누군가를 사랑하고 있다면, 이 다음에는 더욱 많은 이웃들을 사랑할 수 있다. 다음 순간은 지금 이 순간에서 태어나기 때문이다. 지금이 바로 그때이지 시절이 따로 있는 것이 아니다. 4.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삶이 아니라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다. 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것이 들어설 수 없다. 공간이나 여백은 그저 비어있는 것이 아니라, 그 공간과 여백이 본질과 실상을 떠받쳐주고 있다. 5. 나 자신의 인간 가치를 결정짓는 것은 내가 얼마나 높은 사회적 지위나 명예 또는 얼마나 많은 재산을 갖고 있는가가 아니라, 나 자신의 영혼과 얼마나 일치되어 있는가이다. 6. 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 영원한 것이 어디 있는가. 모두가 한때일 뿐 그러나, 그 한때를 최선을 다해 최대한으로 살 수 있어야 한다. 삶은 놀라운 신비요, 아름다움이다. 7. 내 소망은 단순하게 사는 일이다. 그리고, 평범하게 사는 일이다. 느낌과 의지대로 자연스럽게 살고 싶다. 그 누구도 내 삶을 대신해서 살아줄 수 없기 때문에 나는 나답게 살고 싶다. 8. 빈 마음 그것을 무심이라고 한다. 빈 마음이 곧 우리들의 본마음이다. 무엇인가 채워져 있으면, 본마음이 아니다. 텅 비우고 있어야 거기 울림이 있다. 울림이 있어야 삶이 신선하고 활기 있는 것이다.
모든 일이 잘 풀릴 혜민스님 좋은 글
-◆ 모든 일이 잘 풀릴 혜민스님 좋은 글 ◆-   인생길에 내 마음 꼭 맞는 사람이 어디있으리. 난들 누구 마음에 그리 꼭 맞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내 귀에 들리는 말들 어찌 다 좋게만 들리랴? 내 말도 더러는 남의 귀에 거슬리리니. 그러려니 하고 살자.     세상이 어찌 내 마음을 꼭 맞추어 주랴? 마땅찮은 일 있어도 세상은 다 그런 거려니 하고 살자.     사노라면 다정했던 사람 멀어져갈 수도 있지 않으랴? 온 것처럼 가는 것이니 그저 그러려니 하고 살자.     무엇인가 안되는 일 있어도 실망하지 말자. 잘되는 일도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더불어 사는 것이 좋지만, 떠나고 싶은 사람도 있는 것이다. 예수님도 사람을 피하신 적도 있으셨다. 그러려니 하고 살자.     사람이 주는 상처에 너무 마음쓰고 아파하지 말자. 세상은 아픔만 주는 것이 아니니, 그러려니 하고 살자.     누가 비난했다고 분노하거나 서운해 하지 말자. 부족한데도 격려하고 세워주는 사람도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사랑하는 사람을 보냈다고 너무   안타까워하거나 슬퍼하지말자. 인생은 결국 가는 것. 무엇이 영원한 것이 있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컴컴한 겨울 날씨에도 기뻐하고 감사하며 살자. 더러는 좋은 햇살 보여 줄 때가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그래, 우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 혜민스님 좋은글 중에서 -
모든 일이 잘 풀릴 혜민스님 좋은 글
-◆ 모든 일이 잘 풀릴 혜민스님 좋은 글 ◆-   인생길에 내 마음 꼭 맞는 사람이 어디있으리. 난들 누구 마음에 그리 꼭 맞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내 귀에 들리는 말들 어찌 다 좋게만 들리랴? 내 말도 더러는 남의 귀에 거슬리리니. 그러려니 하고 살자.     세상이 어찌 내 마음을 꼭 맞추어 주랴? 마땅찮은 일 있어도 세상은 다 그런 거려니 하고 살자.     사노라면 다정했던 사람 멀어져갈 수도 있지 않으랴? 온 것처럼 가는 것이니 그저 그러려니 하고 살자.     무엇인가 안되는 일 있어도 실망하지 말자. 잘되는 일도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더불어 사는 것이 좋지만, 떠나고 싶은 사람도 있는 것이다. 예수님도 사람을 피하신 적도 있으셨다. 그러려니 하고 살자.     사람이 주는 상처에 너무 마음쓰고 아파하지 말자. 세상은 아픔만 주는 것이 아니니, 그러려니 하고 살자.     누가 비난했다고 분노하거나 서운해 하지 말자. 부족한데도 격려하고 세워주는 사람도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사랑하는 사람을 보냈다고 너무   안타까워하거나 슬퍼하지말자. 인생은 결국 가는 것. 무엇이 영원한 것이 있으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컴컴한 겨울 날씨에도 기뻐하고 감사하며 살자. 더러는 좋은 햇살 보여 줄 때가 있지 않던가? 그러려니 하고 살자.   그래, 우리 그러려니 하고 살자.     - 혜민스님 좋은글 중에서 -
제 58회 제주탐라문화제 정보 알려드려요!
10월 9일 (수) 부터 13일 (일) 까지 '탐라인의 삶 제주문화 중흥'을 주제로 제주 탐라문화광장에서 제주 탐라문화제가 진행되고 있어요! 제주도 여행 하시는 분들이나 제주도민 분들은 참고하셔서 축제를 함께 즐겨보세요~ 위치: 제주시 일도 1동 1146-22 10월 10일에는 탐라광장에서 무형문화재축제와 민속예술축제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탐라 가락의 춤사위를 느낄 수 있고, 10월 11일에는 산지천무대와 북수구광장에서 도내 활동 공연 단체와 도내 생활예술을 실천하는 시민들의 다채로운 공연이 진행될 예정이에요~ 탐라광장에서는 해외 및 국내 타지역에서 온 공연 단체들이 지역 특색이 담긴 멋진 공연을 펼쳐주어 즐거움을 전해 줄 예정이랍니다 12일에 오전 10시 산짓물 공원에서는 제주 전통혼례시연과 잔치국수 및 돗궤기를 즐기는 제주어 큰 잔치가 열리고, 5시 30분에는 제주시청 ~ 탐라문화광장까지 퍼레이드 페스티벌이 열려요! 구간이 대폭 확대된 이번 가장 퍼레이드는 총 3000여명의 아티스트가 참여해요 13일 마지막날에는 탐라광장에서 폐막행사로 제주도립무용단과 제주시연합풍물패 공연, 종합 시상식, 제주 가수 축하공연 등이 열려 축제 분위기를 한층 더 뜨겁게 달궈준다고 해요 행사 기간 내에는 문화 체험 행사와 플리마켓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마련될 예정이니, 기간 내에 방문하여 제주의 축제를 함께 즐겨보세요~! [자세한 내용] 탐라문화제 홈페이지 http://www.tamnafestival.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