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innnnnnnn
10,000+ Views

강동원 젊었던 시절..ㄷㄷ

반전매력ㅋㄲ졸귀
..그리고 현재

네, 안늙네요 진짜 최강동안 37이라는게 안느껴짐ㅠㅠ
이래서 강동원 강동원 한다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중간에 머리 짧은 사진 탑 인줄 알았네...
ㅋㅋㄱㄱㅋㅋㄱ저도 처음에 탑인줄ㅋㄱ
진짜 1년에 한번 생파가는게 유일하게 실물영접할수있는 시간이었는데 ㅠㅠ 이젠 생파도 안하고 ㅠㅠ
그러니까요ㅠㅠ시사회나 무대인사 표 구하기가 너무 힘들어요ㅠ우리동네에 자주 오지도 않고😢
고딩때 사진 2장있네요 저때 같이 거창읍내 나가면 지나가던 여인들 동원이 돌아보면서 수근거리곤 했는데..벌써 37이라니 ㅠㅠ
ㅠㅠ그래도 잘생김 하핳
나보다어린줄알았는데...
ㅋㄲㄱㅋㄲㅋㅋㅋ파워동안
세번째 짤 어제 찍은줄💓💓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사탕받고싶은 남자연예인을 뽑아보자
재미삼아 사탕받고 싶은 남자 연예인을 뽑아봐요! 남자회원님들도 컴온컴온^^ 빅스 / 홍빈 (작년 화이트데이는 까먹고 그냥 지나쳤으니까, 올해는 완전 기대할거라고 신신당부 했더니 화이트 데이 당일 약속장소에서 저러고 기다리고있는 남친) 응답하라1988 / 박보검 (저녁에 배드민턴 치다 잠깐 쉬면서 내일 화이트 데이인데 사탕 주고싶은 친구가 있냐고 물어봤더니 대답은 않고 한 참 날 뚫어져라 쳐다보는 상꼬마시절부터 친하게 지낸 아끼는 동생) "....네 있어요. 근데 친구는 아니구요." 태양의 후예 / 송중기 "사탕.. 당연히 빙글씨 주려고 산거죠. 설마 지금까지 내마음도 몰랐어요?" 몬스타엑스/ 셔누(손현우) "뭐야 누나.. 오늘도 왜이렇게 예쁘게 하고 왔어? 벚꽃을 보라는거야 누나를 보라는거야~" 시그널 / 이제훈 "저 정말 이상한 사람아니구요, 오늘 안주면 계속 후회 할것 같아서요.. 앞으로 매년 챙겨주게 될것 같은 사람이라 올해도 놓치기 싫었어요" 시그널 / 조진웅 (무뚝뚝한 대리님과 비밀 사내연애중이라 사탕은 기대도 안했는데, 점심시간이 지나고 자리에 와보니 서랍에 사탕과 예쁜 선물이 있는걸 본 후 대리님이 있는쪽을 황급히 쳐다보니) "V" 치즈인더트랩 / 서강준 "뭐야 일 끝나고 간다니까 어떻게 여기까지 왔어~ 지하에 내 차있으니까 기다리고있어. 얼른 갈게 이따보자" 좋아해줘 / 유아인 "화이트데이고 빼빼로데이고 다 상술이야.. 캬라멜이 충치유발지수가 얼마나 높은지 아니?" EXO / 시우민 "선배.. 저기.. 혹시 사탕 좋아하세요? 제가 사탕을 영화관에 맡겨놨는데 퇴근하고 같이 가주실수 있으세요?" 검사외전 / 강동원 "진짜 내가 만든거야! 양 조절 못했으니까 6개월은 먹어줘야돼!! ..근데 진짜 맛있어?" EXO / 세훈 "내가 왜 누나한테 사탕을 줘요. 제발 이상한 소리좀 하지 마세요." 슈퍼맨이돌아왔다 / 이서준 "이모꺼 업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는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도 정말 좋아해요...♥
강동원 10년 전vs현재 ㅇㄱㄹㅇ 뱀파이어
영화 <검은사제들>에서는 김윤석과 강동원이 대화하는 장면이 잦았다. 김윤석 원샷은 머리부터 쇄골까지 나오는데 강동원은 얼굴 전체가 스크린에 꽉 찼다. 크레딧이 올라가는 순간까지 강동원의 클로즈업 샷은 심장을 강타했고, 여성 관객들이 ‘헉’하고 숨을 들이쉬는 소리가 들려왔다. 미소지기들은 언제라도 제세동기를 꺼낼 준비가 되어있었다. 강동원을 마주한 여자들의 흔한 반응.gif 끊임 없이 등장하는 강동원 얼굴 덕에 ‘오른쪽 눈과 왼쪽 눈이 짝짝이라던지, 코 끝이 조금 비뚤어졌다던지, 입술이 어떻게 생겼다던지. 그런데도 참 잘생겼다.’ 뭐 그런 생각이 들었다. 집에 돌아와 강동원의 지난 작품들을 찾아봤다. 데뷔는 2003년 MBC 드라마 <위풍당당 그녀>. 무려 12년 전인데 놀랄만큼 늙지 않았다. 이 정도면 세계 미스터리에 들만하다. 대체 이 오빠 뭘 먹고 사는걸까. 아니 도대체 정체가 뭐야? 정말 뱀파이어인가? 그래서 내친김에 준비했다. 강동원 뱀파이어설을 증명한 자료. 뽀글뽀글 파마머리│늑대의 유혹(2004) vs 초능력자(2010) 강동원 레전드 영상인 <늑대의 유혹> 우산 씬. 그리고 <초능력자>. 강동원이라면 무슨 머리든 안 어울릴까. 소화하기 힘든 뽀글머리로 등장한 강동원. 캐릭터 성격도, 느낌도 다르지만 변하지 않는 게 있다면… 잘생김? 늑대의 유혹(2004) 초능력자(2010) 미모의 검객│형사 Duelist(2005) vs 군도:민란의 시대(2014) 솔직히 이 두 영화는 정말 말 안하면 언제 찍은건지 구분 못할 것이다. <형사 Duelist>와 <군도:민란의 시대> 속 강동원은 마치 한 편의 화보를 찍은 듯 최강의 미모를 과시했다. 긴 머리를 나풀거려도, 상투를 틀어올려도 다 잘 어울렸다. 특히 장검을 뽑아들고 춤 추듯 휘두를 때면 여심까지 함께 휘둘렸다지…. 형사 Duelist(2005) 군도:민란의 시대(2014) 변치 않는 교복핏│늑대의 유혹(2004) vs 두근두근 내인생(2014) 이미 <늑대의 유혹>을 찍을 때도 나이가 25살이었다. 그 후 딱 10년만에 다시 교복을 입었는 데 자연스럽다. 세상에 곧 마흔을 앞두고 교복이 잘 어울리는 남자라니. 거의 뱀파이어설 90% 입증한듯. 늑대의 유혹(2004) 두근두근 내인생(2014) 진리의 내린머리│우리들의 행복한 시간(2006) vs 의형제(2010) vs 검은 사제들(2015) 개인적으로 앞머리를 내린 남자를 좋아한다. 강동원은 뭘 해도 멋있지만 앞머리를 내리면 뭐랄까 보다 청초하고, 우수에 찬 얼굴이 돋보인달까.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2005) 의형제(2010) 검은 사제들(2015) 10년이 넘는 시간동안 꿀피부, 꿀성대를 유지해 온 그에게 박수를 보내고 싶다. 오라버니, 새해에도 훈훈하시고 작품이 흥하시며 다작하시길 비나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