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plechild
5,000+ Views

남친한테 미리 받은 화이트데이 선물

화이트데이에 정말 받고 싶은 선물이 있었어요. 사실 이런 기념일 잘 안챙기는데..
이번에 운좋게 제 생일이 화이트데이라(음력입니다ㅠㅜ) 생일 핑계로
선물을 받을 수 있게 되었어요.
남친이 전부터 뭐 갖고 싶냐고 물어봐서 저는 주구장창 요 전지현 목걸이!!
전지현도 이쁘지만 목걸이가 너무 이뻐서
핸드폰 배경화면으로도 이미지 저장하고 그랬거든요.
제가 약간 리본덕후기도 해서 왠만한 리본모양 제품들은 다 모으고 있어요!
그런데 주얼리제품은 좀처럼 본적이 없는데 이번에 스톤헨지에서
나온 거 보고 완전 숨멎 할 정도로 가지고 싶었어요.
어제 남친이랑 데이트 했는데!
꺄아아!! 이렇게 선물을 사주었습니다!!!!
아쉽게도 생일날 남친이 출장을 간다고 해요 ㅠㅜㅠㅜ
그래서 미안하기도 해서 하루라도 더 빨리 선물해주는 게 좋을 것 같다며
이렇게 감동을 먹이네요!! ㅠㅜ
너란남친!!!좋은남친!!!
이미지로 봤을 때 제가 생각한 그 느낌 그대로에요!
촘촘히 박힌 스톤도 너무 예쁘고 로즈골드 컬러도 너무 예뻐요!
처음에는 미처 몰랐는데 리본은 영원함을 의미한다고 하네요.
남친이 이걸 알고 샀을리는 없지만 너무 너무 감동입니다 ㅠㅜ
요렇게 착장컷 찍어서 남친한테 고맙다고 카톡도 날렸어요~!
너무 화려하지도 않아서 요런 빨간 스웨터에도 너무 잘어울리는 거 같아요.
그런데 또 파티룩하고 연출하면 또 다른 분위기로 매력을 뽐낼 것 같기도 해요.
디자인이 일상룩에서 파티룩까지 어떤 룩에도 자체매력을 발산할 것 같은 느낌??!!
아직 생일이 한참 남았지만 그래도 절 생각해주는 남친덕에 눈도 호강 마음도 호강하네요.
앞으로 남친에게 더 잘해줘야겠어요~!
근데 다음달이 남친 생일인건 비밀 ㅋㅋㅋ 전 뭘 해줘야 하죠? ㅋㅋ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목걸이 완전 이쁨!!!
심플하니 예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모자하나로 패피가 될 수 있다?
모자로 패션피플이 되는 꿀팁^_^ 모자는 그냥 머리 감았을 때 쓰는 거 아니야? 하는 사람 집중집중~ 1. 티셔츠 코디 볼캡x티셔츠는 가장 무난한 스타일이지. 티셔츠에 트레이닝바지 (혹은 청바지)면 그냥 머리안감은사람… 아니 저 사람 꾸안꾸 패션이다라고 불릴 수 있음~! 볼캡이 너무 흔하다고? 그렇다면 벙거지 모자를 활용해봐. 지나가다 한번쯤은 다 쳐다볼걸? 2. 셔츠 코디 보이프렌드룩의 정석 셔츠+볼캡의 조화! 나는 여자지만 남친룩을 입고 싶다 하는 사람들은 이렇게 입으면 됨! 보이프렌드룩은 상의가 심플한게 포인트 이기 때문에, 난 스타일리쉬하게 입고 싶은데? 하는 사람들은 모자를 써보도록! 3. 니트조끼 코디 니트조끼는 가을에 티셔츠만 입기에 너무 허전한데..? 할 때 코디하기 너무 좋음. 내가 요즘 자주 애용하는 아이템이야😊 (TMI) 벙거지+체크치마만 입으면 하이틴girl이 될 수 있고~ 비니+트레이닝복을 입으면 힙한girl이 될 수 있는 마법의 it-tem✨ 더우면 반팔티 위에, 추우면 겉에 아우터를 걸칠 수도 있지 ^_^ 니트조끼 넘 매력쩔~ 4. 아우터 코디 약속이 있는데, 머리 드라이하기 귀찮은데 스타일을 버릴 수 없다면? 나 좀 도시적이고 세련된 사람처럼 보이고 싶은데 머리 감기 귀찮다면? 블레이저자켓(or트렌치코트or롱코트) 등에 같이 입어봐~~! 어떤 모자를 써야할 지 모르겠다면 자켓 안쪽 이너웨어와 모자를 비슷한 색상끼리 매치하면 옷 잘입는다 소리 무조건 듣는다. 5. 원피스 코디 수영이 원피스에 모자 입어서 힙하다고 이슈됐던거 기억남? 사실 수영정도 되니까 가능한….!!!!!! 나도 러블리한 원피스에 모자 쓰고싶어! 한다면, 가디건이나 레더 자켓, 베스트 등을 활용하면 돼~! 볼캡+레더자켓, 벙거지+가디건 등 내가 원하는 모자의 느낌과 어울리는 아우터로 같이 코디해준다면~~ 말해뭐해. 알지? 이정도면 일주일 코디 끝! 다음엔 더 멋진 꿀팁으로 찾아올 테니 기대하라구~ ▼코디제품 보러가기▼ https://www.stylecrew.co.kr/?affiliate=naver_DA3
전지현의 미모 변천사
전지현, 1981년생 1997년 데뷔. 중3때 잡지 모델로 데뷔했으나, 기획사 싸이더스 대표가 발탁했고 2001년 영화 <엽기적인 그녀>에 출연해 한국 로맨틱 코미디 영화로는 가장 높은 관객수를 동원했어요 그 이후로 많은 인기를 얻어 대종상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고 그 이후로 쭉쭉 일본, 미국까지 진출하며 탄탄대로를 달린 전지현! 16살이던 전지현을 하이틴 잡지에 소개시켜줬던 아는 언니분께 제가 다 감사인사를 드리고싶네요ㅠㅠ 전지현을 캐스팅했던 싸이더스 정훈탁 대표는 당시 어린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성숙한 여인같은 느낌이 있고, 소년의 분위기까지 풍기는 <레옹>의 마틸가가 생각이 났다고 합니다 캐스팅 당시에는 많은 사람들 앞에서 수줍음을 타는 성격이었다고 해요! 지금 우리가 아는 전지현은 카메라 앞에서 전혀 수줍음을 타는 성격이 아닌데.. 어떻게 성격을 싹 고치고 카메라 앞에서 자신의 역량을 120% 발휘하는 배우로 다시 태어났는지 그 숨은 노력이 정말 대단하네요ㅠㅠ 데뷔 당시에는 긴머리의 청순한 미녀 이미지를 고수하며, 신비주의 전략을 세웠었는데 영화 <도둑들>이후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고, 연기력을 인정 받기 시작했어요 2013년에 SBS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에서 한류 스타 천송이역으로 출연해서 14년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했는데, 그것 또한 초대박 왕대박이 터졌죠 한 방송 관계자는 "전지현은 특이하다. 공효진보다 예쁘고, 이나영보다 철없고, 수애보다 사악하고, 송혜교보다 건강해 보이며, 김태희보다 표현력이 풍부하다. 그녀에겐 가장 효율적으로 짧은 시간 내에 감정의 깊이를 전달하는 능력이 있다." 라고 평하기도 했습니다. 또 장진 감독은 대한민국 최고의 여배우로 전지현을 꼽으며 "아주 훌륭한 외모를 갖고 있으면서도 선입견이 없는 배우다. 다양한 연기적 변신을 오갈 수 있는 몇 안 되는 배우다. 전지현은 아주 세련된 옷이나 천한 옷을 입히거나, 또 지적이거나 무식하거나 어떤 배역에서든 '~하는 척'하는 느낌이 안 나는 매력을 갖고 있다." 며 칭창하기도 했어요. 얼굴도 예쁘지만, 표정이나, 몸짓. 전지현 그 자체에서 뿜어져나오는 매력이 대단합니다♥ 데뷔 직후부터 미모에는 변천사가 없이 한결같이 예뻐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