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hoola
1,000+ Views

초등 수포자 되기 전 반드시 점검해야 할 사항 4가지


1. 기초 연산, 제대로 하고 있는지 확인하기 설마 내 아이가 구구단도 모를까 생각할 수 있겠지만 의외로 고학년이 되어서도 구구단을 능숙하게 외우지 못하는 경우를 종종 봅니다. 연산실수를 유발하는 가장 큰 원인도 구구단을 기본으로 하는 계산에서 발생합니다. 특히 3~4학년은 고학년으로 올라가기 전, 구구단 외우기를 일반적인 속도로 능숙하게 할 수 있는지 반드시 확인해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2. 연산속도 살펴보기 기초연산은 비교적 정확하게 하는 편이지만 유달리 계산 속도가 느린 경우도 있습니다. 이런 경우 기초연산 트레이닝을 꾸준히 하여 계산의 정확도와 더불어 계산 속도가 빨라질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계산속도가 유달리 느리면 정해진 시간 안에 문제를 풀이하기 어려우며 학습량에도 큰 지장을 초래하기 때문에 계산의 정확도와 더불어 연산속도의 향상을 위해 노력해야 합니다.


3. 나눗셈을 능숙하게 하는지 확인하기 사칙 연산중 아이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것이 나눗셈입니다. 특히 ‘세 자리수 ÷ 두 자리수’와 같이 계산에 활용되는 숫자가 복잡해질수록 아이들은 더 힘들어하지요. 나눗셈과 관련한 가장 중요한 두 가지 기능은 어림수를 활용한 곱셈과 정확한 뺄셈입니다. 특히 구구단이나 받아 내림이 있는 뺄셈을 제대로 하지 못하거나 연산속도가 느린 아이들에게 있어서 나눗셈은 수학이 싫은 과목이 되게 만드는 가장 중요한 요인인 경우가 많습니다.


4. 계산 절차를 지켜가며 풀이하는가?수학에 어려움을 느끼는 아이들의 경우, 일반적으로 문제와 관련한 계산을 공책 여기저기에 아무렇게나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다보니 문제 해결을 위한 체계적 사고를 하지 못하고 계산의 흐름을 놓치게 되며 어디에서 무엇을 잘못하여 틀렸는지를 모르게 되지요. 수학계산은 가급적 줄공책을 활용하는 것이 좋으며 교과서에 나온 계산 절차를 반드시 지켜가면서 풀이하는 습관을 가져야 합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시각장애 엄마를 위해 참고 맞은 아들
자신의 자녀가 방문교사에게 상습적인 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A씨의 청와대 국민청원이 네티즌의 관심을 끌고 있다. A씨는 최근 청원에서 자신을 “두 아이를 키우는 평범한 엄마”라고 소개한 뒤 자신의 자녀를 폭행한 방문 교사에게 강력한 처벌이 가해지도록 도와달라고 호소했다.  이 청원은 13일 여러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시되며 화제가 됐다. 시각장애를 앓고 있는 A씨는 “2018년 여름쯤부터 11세 아들 몸에 멍이 들어있다는이야기를 주변 사람에게 들었다”며 글을 시작했다.  그는 “아들에게 멍 자국에 대해 수차례 물어봤지만, ‘넘어졌다’ ‘친구와 장난치다 부딪혔다’는  대답만 들었다”면서 “빛 하나 보이지 않는 저는 멍 자국이 얼마나 심한지,얼마나 자주 들었는지도 알 수 없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꿈에도 생각 못 한 일이 벌어졌다. 알고 보니 멍은 복지관에서 소개받은 방문교사 때문에 들었던 것”이라며 믿었던 교사의 민낯에 큰 충격을 받았다고 털어놨다. 기사 원본 http://naver.me/Gbis7P0Z 실화탐사대 방송링크 http://m.imbc.com/Imbbs/ImbbsView/1003736100000100000?pos=tv&bid=truestory_clip&list_id=4058606 http://m.imbc.com/Imbbs/ImbbsView/1003736100000100000?pos=tv&bid=truestory_clip&list_id=4058607 청원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4698 자기 엄마가 알면 가슴아파할까봐 꾹 참고 말 안한 애가 참...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