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0+ Views

홍콩영화 최고 전성기 시절 남자배우들

곽부성

1965년 10월 26일
대표작 : 신조협려, 천장지구2, 천면은호, 풍운, 초류향등등



견자단

1963년 7월 27일
대표작 : 철마류, 칠검, 실파랑, 도화선, 엽문등등




금성무, 카네시로 타케시

1973년 10월 11일
대표작 : 타락천사. 중경삼림, 모험왕, 첫사랑, 명장, 적벽대전 등등



홍금보

1952년 1월 7일
대표작 : 오복성, 칠소복, 용적심, 프로젝트 등등



원표

1957년 7월 26일
대표작 : 쾌찬차, 공작왕, 비각칠, 오복성 등등



알란 탐

1950년 8월 23일
대표작 : 지존무상, 용형호제, 경천12시 등등



양가휘

1958년 2월 1일
대표작 : 연인, 도신2, 동사서독, 동성서취 등등



양조위

1962년 6월 27일
대표작 : 무간도, 동경공략, 해피투게더, 화양연화, 중경삼림, 색계 등등




여명

1966년 12월 11일
대표작 : 첨밀밀, 유리의 성, 타락천사, 불조차열혈남아 등등




이수현

1952년 8월 6일
대표작 : 강력반장, 첩혈쌍웅 등등



장학우

1961년 7월 10일
대표작 : 열혈남아, 스트리트 파이터, 첩혈가두, 가을날의 동화2 등등



조문탁

1972년 4월 10일
대표작 : 황비홍2기 시리즈, 서극의 칼, 청사등등



주윤발

1955년 5월 18일
대표작 : 영웅본색, 첩혈쌍웅, 도신, 가을날의 동화, 와호장룡 등등



주성치

1962년 6월 22일
대표작 : 도성, 도협, 도학위룡, 신정무문, 서유기, 007북경특급, 소림축구, 쿵푸허슬 등등



이연걸

1963년 4월 26일
대표작 : 황비홍, 영웅, 보디가드, 태극권, 의천도룡기, 방세옥, 동방불패, 소림사, 더원 등등



장국영

1956년 9월 12일
대표작 : 영웅본색, 아비정전, 천녀유혼, 이도공간, 패왕별희, 백발마녀 등등



유덕화

1961년 9월 27일
대표작 : 천장지구, 무간도, 신조협려, 열혈남아, 지존무상 등등



성룡

1954년 4월 7일
대표작 : 폴리스 스토리, 용형호제, 홍번구, 취권, 성룡의 빅타임, CIA, 러이아워 등등



오맹달

1953년 1월 2일
대표작 : 소림축구, 도성, 도학위룡, 서유기, 도협 등등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43 Comments
Suggested
Recent
추억의 한 페이지를 장식하는 어린 시절의 아이돌들...
성치형과 맹달형의 조합은 따라올자가없다.
여기에는 빠져있지만 정이건도 참 멋있는 배우지요. 참고로 저는 오요한 이라는 배우를 좋아했어요.
우와...진짜 추억돋는다ㅜㅜ 어릴때 하도 많이 봐서ㅋㅋ삼촌같은 느낌ㅋㅋ 아!!진짜 정리해주셔서 감사합니다 ㅋㅋ 홍콩영화땡기네요ㅎ
곽부성은 진짜 역대급외모로 홍콩은 미소년의 대명사..즉 홍콩은 미소년이 많다(곽부성,임지령,금성무,손요위 등..)는 이미지를 만들어냈음..특히 곽부성은 예쁜남자의 선두주자로 나의 우상이었네요..첫짤은 광야지성앨범사진이죠 나 앨범테이프있음 ㅎㅎ
정말 전성기때 미모열일 하셨죠! 진짜 곽부성 같은 얼굴은 다신 안 나올듯ㅜㅜ
@victorysky23 네 많은 스타들이 곽부성을 따라하려고 복제품이 많았네요 ㅋㅋ 특히 킹오브파이터즈의 쿠사나기쿄의 실제모델이 곽부성이라는것도 널리 알려진 사실이죠
@elkarz 쿄 어쩐지 ㅋㅋㅋㅋ 넘나 닮은 것ㅠㅋㅋㅋㅋㅋ최근 모습도 봤는데 선이 좀 굵어진것 빼고는 거의 안 늙으심요 이런 방부제같은 양반ㅜㅜㅎ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셔누글 보고 싶은데
뭐같은 악플러 때문에 못본다 .. 여러분 이제 아무런 이유없이 비방하고 악플 달고 인신공격으로 사람 기죽이고 그딴 거 하지마세요 그거 사람 미칩니다. 바로 스타쉽에 피디엪 따서 보내버릴랑ㄲ ㅡㅡ 한심한 짓 적당히들 합시다.. 셔누 아프대요.. 음방에서 살 쪽 빠진 거 보셨죠? 과다한 스트레스 때문에 밥 못 먹어서 그래요 아주 그냥 불쌍해 죽겠습니다.. 그리고 몬엑 뿐만 아니라 모든 연예인들한테 괜한 상처 주지 마세요 그들도 우리와 같은 사람이고 감정이란 게 있어요. 누구든 사생활을 보호 받을 권리가 있습니다. 사람인지라 우리처럼 사소한 말 한마디에 상처 받고 아파하는 건 똑같다는 걸 명심해주세요. 제가 이렇게 말하고 있지만 지금 이 순간에도 또 생각 없이 자판 뚜들기는 분들. 이제 그만 멈추고 본인 좋아하는 연예인 기사에 응원글로 도배해. 그게 현명한겁니다. 제발 부탁드려요.. 저 정도는 아니였는데.. 속상한 마음에 횡설수설 정신 없지만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해요 세상 모든 분들이 행복하길, 그리고 다수의 상당한 악플로 지울 수 없는 상처와 고통을 받고 있는 분들께도 제글이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잘생긴 건 여전하지만 이 때에 비해 살이 너무 빠졌다 누누야 보고싶어..
가을타니? 그럴땐 이런 관심사지!
다들 안녕들하신가? 첫번째 관심사 소개로 돌아온 오박사네 자 혀가 길면 지루하니 바로 본론으로 들어가지. 두근두근 떨리는 첫번째 소개카드의 주제는 가을타니? 그럴땐 이런 관심사지! 요즘 찬바람 슬슬 불어오니 나도 모르게 시니컬해지고 떠나간 연인들이 떠오르고.. 바닥에 굴러가는 낙엽을 보며 눈물 한 방울 남몰래 흘리고는 한다네.. 이것이 바로 진정한 남자의 감수성 설마 나만 그런건 아니겠지? 혼자 가을탄다고 울적해있지 말고, 빙글에서 외로운 빙글러들끼리 뭉쳐보세 우리 빙글 안에서도 할 일이 얼마나 많은데! 첫번째로 소개할 관심사는 #나는나와연애한다 빙글 핵인싸 굿뭘닁맨님이 프레지던트로 있는 관심사라네. 관심사 이름부터 포스가 철철 넘치지 않는가? 나는 나와 연.애.한.다. 커플공화국이 되어버린 대한민국, 오롯이 자신만의 시간을 가지며 연애할 시간에 자기개발에 힘쓰는 건실한 대한민국의 젊은이들이 모여있는 관심사라네. "어파치 우리는 모두 잠재적 솔로. 운명을 거스르지 말지어다!" 이 문장에 감명받은 빙글러가 분명 나 말고 여럿 있을거라고 믿네. 솔로들이여 부끄러워 하지말고 #나나연에서 함께여서 행복한 가을과 연말을 보내보자구~!~! 두번째 관심사는 #영화 영화관 안 간지 오조오억년인 빙글러가 분명 있을거라고 생각하네. 혼자 영화관 가기 뻘쭘해서 안 가다보니 요즘 어떤 영화를 상영중이고, 어떤 감독의 작품이 핫한지, 나의 취향에는 어떤 영화가 잘 맞는지 알아볼 수 있는 공간이지! 가끔 넷플 켜놓고 뭘 봐야될지 고민일 때 #영화 관심사를 눈팅하면 하나쯤은 꼭 괜찮아 보이는게 나타나더군! 또한 영화에 평소 관심이 많은 빙글러들도 놀기 좋은게 관심사내에서 영화 스터디 / 신작 별점 / 영화 추천 톡 / 스레드 영화퀴즈 등 다양한 이벤트들도 진행하기 때문이네. 아주 알찬 관심지! 지금은 커뮤니티 메인 이미지를 교체하기 위한 이벤트를 하고 있더군? 내가 추천한 이미지가 메인으로 당첨되면 커뮤니티 메인 설명에 내 닉넴도 박제된다고 하니, 관심있는 빙글러는 참여해봐도 좋을 것 같네 자칭 타칭 이동진인 빙글러들 당장 안달려가고 뭣하는가? 이렇게 2개의 커뮤니티를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보았는데, 혹시 추천받고 싶은 주제가 있다면 언제든지 댓글을 남겨주시게! 내가 뒤적뒤적 빙글을 파헤쳐서 오직 당신을 위한 관심사를 찾아오겠네 오빠 믿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