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vwow99
2 years ago10,000+ Views

타인에게 존재로서의 존중, 있는 그대로의 인정, 어느 정도의 공감 태도를 갖추어야 합니다.

<타인에게 존재로서의 존중, 있는 그대로의 인정, 어느 정도의 공감 태도를 갖추어야 합니다.> 타인은 자신과 같은 인생을 살아오지 않았습니다. 그것이 현실이라는 것을 인정한다면 타인이 내 자신을 쉽게 이해한다는 것은 "어렵다."라는 것이 어찌보면 당연합니다. 아무리 맞는 사실적 이야기라고해도 그것을 받아들이는 상황, 상대방의 감정적 상태 등에 따라 판단하는 건 내 자신이 아니라 듣는사람 즉, 타인이라는 것을 인정해야합니다. 타인을 존중해주고 공감과 이해를 통해 일방적 대화가 아닌 쌍방향적 대화를 해야합니다. 즉, 내 의견을 타인에게 일방적으로 억지로 강요해서는 안된다는 것을 인정해야 합니다. 타인에게 존재로서의 존중, 있는 그대로의 인정, 어느 정도의 공감적 태도를 갖추어야 합니다. - 2017.04.02 BH Amazing Grace~♡ -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최고의 5G품질 제공 위해 전사 역량 집중할 것
LG유플러스 5G 서비스 품질 업그레이드 된다 LG유플러스는 5G 서비스 품질을 높여주는 핵심 기술인 ‘EN-DC’, ‘빔포밍’, ‘MU-MIMO’를 자사 5G 네트워크에 본격 적용한다고 밝혔다. 먼저 LG유플러스는 5G 품질 향상을 위해 5G와 LTE를 결합하는 EN-DC(E-UTRA NR Dual Connectivity) 기술을 5G 네트워크에 순차 적용한다. LG유플러스는 현재 5G 스마트폰에서 5G 네트워크를 이용하도록 하고 있으나 EN-DC를 적용하게 되면 5G와 LTE 두 개의 망을 동시에 사용하여 5G 이용 속도에 LTE 속도가 더해지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이 기술 적용으로 5G 서비스 제공 속도가 평균 100~200Mbps 이상 증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EN-DC를 적용하면 데이터 전송 속도만 증가하는 것이 아니라 5G 스마트폰의 배터리 사용시간을 1.5배 이상 연장시킬 수 있다. LG유플러스만의 특화된 배터리 절감 기술이 EN-DC에 녹아있기 때문이다. 5G 스마트폰이 5G망을 활용하면 LTE망에 연결됐을 때 보다 더 많은 배터리 전력을 소모한다. 이에 채팅, 웹서핑 등 저용량 서비스는 LTE망에 우선 연결시키고, 대용량의 5G 서비스를 이용하는 경우에는 LTE와 5G망을 동시에 활용하면 소모전력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것이 LG유플러스의 설명이다. 이와 함께 LG유플러스는 커버리지와 가입자 수용용량을 높이기 위해 시범 운영 중인 5G 핵심기술 ‘빔포밍’과 ‘MU(Multi User)-MIMO’를 전국 5G 네트워크에 적용키로 했다. 이들 기술을 적용하면 동시에 여러 사용자들이 동시에 몰리는 프로야구 경기장이나 강남역 등 인구밀집 지역에서도 속도 저하 없이 고품질의 5G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빔포밍은 5G 전파 신호(빔)를 원하는 곳에 선택적으로 전달하는 기술로, LG유플러스의 빔포밍 기술은 타사 대비 2배 높은 출력의 5G 전파를 발사해 적은 기지국 수로 동일한 서비스 커버리지를 제공할 수 있는 것이 차별화된 특징이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서울·수도권 및 광역시와 85개 주요도시 지역 중심으로 상반기 5만개, 연내 누적 8만개의 5G 기지국을 구축하여 촘촘한 커버리지를 확보하고, 5G 전용 콘텐츠를 연말까지 1만 5천개 이상으로 확대하여 5G 서비스 조기 확산을 이끌겠다는 방침이다.
14
Comment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