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hare
10,000+ Views

파블로 피카소는 어쩌면 대단한 조각가였을 수도 있다

그는 예술가로서의 면모가 대단했던 것이다.

최근 해외 온라인 커뮤니티 보어드판다에서 3D로 재구성된 피카소의 그림들을 소개했다.

파블로 피카소(Pablo Picasso)는 현대 미술에 전세계급 영향을 주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현대 미술의 아버지라고도 불리는 그의 작품들이 이번에는 3D로 실사 구현되었다.

파키스탄 일러스트레이터인 오마르 아퀼(Omar Aqil)은 피카소에 대해 공부와 연구를 하게 되면서 이런 3D 작업을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그는 과연 3D로 그의 복잡하면서 오묘한 그림을 재구성 하면 어떻게 될지를 알고 싶어서 이런 작업을 시도했다고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간송미술관에서 소장하고 있는 작품들.jpg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및 국보 훈민정음 (1446년) 보물 신윤복 미인도 국보 동국정운 (1448년) 국보 신윤복 필 풍속도 화첩 -위 그림은 그 중 단오풍정- 국보 청자상감운학문매병 (13세기) 국보 계미명금동삼존불입상 (563년) 보물 김득신 필 풍속도 화첩 -그 중 위 그림은 파적도(야묘도추)- 보물 정선 필 풍악내산총람도 김홍도 황묘농접 한번쯤은 본 적 있을 만한 것들로 몇 개 가져와봄! 이것들 포함해서 국보 12점 보물 32점 서울시 지정문화재 4점 그 외 문화재 4천여점 소장 중 ㅇㅇ 원래 간송미술관 연 2회 무료 전시만 잠깐 할 정도로 보존에만 중점을 뒀음 개방 때는 성북동 그 80년 넘은 옛날 건물에 사람들 줄이 끊이길 않았고 ㅋㅋ 암튼 그 전까진 지원을 받으면 간섭이 생긴다는 이유로 일절 지원도 안받았고 외부에 간송의 문화재가 나가는 일은 국립중앙박물관 특별전에 잠깐 대여해주거나 이 정도가 다였는데 2014년부터 노선을 확 바꿔서 (재정상, 시설상의 이유 등)  사상 처음으로 외부 전시를 하게 됨 간송문화전이란 이름으로 ddp에서 2년 넘게 여러 테마로 전시를 진행함 ㅇㅇ 이 이후로도 3.1운동 100주년 기념 간송특별전 같은 전시를 꾸준히 열어왔음 현재는 기존 노후화된 시설과 전시공간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현재 대구에 간송미술관 분관이 지어지는 중
오정연이 알바하는 카페에 찾아온 남자 손님이 주고간 편지
To 오정연님! 안녕하세요 저는 37살된 서울 강서구에 거주중인 남성입니다. 이렇게 편지를 쓰기까지 많이 망설였는데요. 용기내어 편지를 써봅니다. 저는 사실 오정연님을 잘 몰라요. 아나운서시고 방송인인건 알지만 출연하신 방송을 본 것도 거의 없고 팬도 아니고 그냥 무관심했다는 표현이 맞을 것 같아여. 이번 라디오스타도 우연히 보게되었는데 보고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한때 잘나가던 영업사원 이었지만 작년 9월부터 우울, 불안, 무기력, 대인기피에 시달리고 있어요. 번아웃증후군인지... 아니면 사람들에게 상처를 많이 받아서인지 아니면 병원 치료로 몸과 마음이 약해져서인지 잘은 모르겠지만 수개월간 돈만 까먹으며 은둔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11월부터는 심리상담도 받으며 다시 세상 밖으로 나가려고 노력하고 있는데 잘 되질 않고 있어요. 한때 다른 사람들의 부러움을 살만큼 실적을 올리기도 했고 열정적이고 성실하단 말을 들으며 살아왔는데 남들 시선이 두렵고 창피하기도 해서 아르바이트도 못하고 있어요. 저는 몸 좀 움직이고 잡념도 없앨겸 배달 알바라도 하고 싶은데 “월 천만원씩 벌던 니가 그런걸 왜 해?” 라고 주변에서 속닥거릴거 같아 용기를 못내고 있습니다. 전 돈을 적게 벌더라도 정말 내가 할 수 있는 일, 지금 잠시 하고 싶은 일, 그냥 하고 싶은 일... 알바든 뭐든 조그만 행복을 주는 그런걸 하고 싶은데 두려웠어요. 주변의 시선이... 라디오 스타를 보고 많은 생각이 들었어요. 어떠한 이유인지는 모르겠지만 용기가 생기기 시작했어요. ‘대한민국 탑 아나운서도 저렇게 알바를 하는데 내가 뭐라고’ 이런 생각이 들면서 용기가 나기 시작했습니다. 오정연 님께서 어떤 생각으로 알바를 하고 계신지는 정확히 모르겠지만 그냥 멋져보였어요. 처음으로 오정연님 인스타도 들어가보고 많은 위로와 긍정 에너지를 받았습니다. 정말 내가 하고 싶은 일은 무엇일까 생각해 보게 되고 뭐라도 하면서 열정적으로 살아보자 하는 마음이 들어요. 일상도 무너지고 수면패턴도 망가졌는지 아침 일찍 정연님 뵈러갈 생각에 너무 설레네요. 이 편지는 감사함을 담기도 했지만 어쩌면 저 스스로에 대한 다짐을 적은 것 같기도 합니다. 정연님 정말 감사하구여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 많이 보여주세요. 항상 웅원하며 팬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편지라는걸 써본적이 없어서 내용도 글씨도 엉망이네요. 2018. 1. 31 -팬- ㅠㅠㅠ 서로에게 큰 위로와 용기가 된 것 같아여 넘나 훈훈,, 두분 모두 더더 잘되시길!!!! 그리고 혹시나 비슷한 시기를 지나고있을 빙글러들 있따면,, 위로가 되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