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ilosophy78
5,000+ Views

고영태 긴급체포로 누가 이득을 보는가? "매우 이례적인 긴급체포"


박근혜, 최순실 게이트의 대표적인 내부자가 고영태다. 이유야 어쨌든 이번 게이트가 폭로되고, 썩어있고 곪아있던 부위가 드러나 늦게라도 치료를 받게 된 것은 고영태의 폭로때문.

그럼에도 불구하고 고영때뿐 아니라 노승일 부장 역시 자신들이 최순실과 함께 일하고 상당부분 '부역'했음을 부인하지 않는다. 아마 이들이 최순실에게 충분한 댓가를 받고 인정을 받았다면 내부 폭로는 없었을지 모른다. 뭔가 자신들에 대한 부당한 처사가 있었기에 폭로한 것. 대의가 아닌 지극히 사적이고 개인적인 이유로 인한 것.

그런데 그게 어쨌다는 건가? 내부자들은 꼭 영화에서처럼 영웅적인 기재로 대의를 위해 희생을 감수하며 내부 비리를 폭로해야만 하는가? 그렇지 않다. 내부자들 중에는 상당수 떳떳지 못한 이들이 있다. 그러면 이들은 끝까지 최순실의 부역자로 남아있어야 하는건가?

고영태의 폭로가 있은 후 일부에서는 고영태에 대한 심각한 비난이 있어왔다. 특히 박근혜 대리인단들은 고영태가 박근혜의 측근인 최순실을 이용해 국정농단을 일으킨 것처럼 프레임을 만들었다. 고영태의 과거 행적을 들먹이며 그의 증언을 가치없는 것으로 만들려고 한다.

고영태의 과거는 과거일 뿐. 검찰은 고영태를 '세관장 인사 관련 뒷돈 정황'으로 긴급 체포했단다. 이게문제가 있다면 고영태에 대한 수사는 당연한 것이고 법적인 처벌을 받게 될거다. 그러나 왜 갑자기, 이렇게 긴급하게, 무슨 테러리스트를 진압하듯 시선을 끌고 있는 건가?

13일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김어준의 고영태의 긴급체포는 너무 이례적이어서 이상하다고 말한다. 특검과 검찰에 협조적이었고, 월요일 변호사와 검사가 통화까지 했는데 다음날 긴급체포는 도저히 납득이 안되는 상황. 13일 체포적부심 심사를 청구한 것은 당연한 일.

같은 날 안민석은 안철수의 지지율이 올라가면서 왜 이런 이상한일이 생기는지 모르겠다고 말한다. 물론 안철수가 배후라는 게 아니다. 그러나 보수언론이 동원되어 안철수를 지지하고 있다는 건 너무나도 분명한 정황. 누구의 지적대로 박근혜가 파면된 이후 사회가 개혁이 아닌 더욱 보수적으로 변해가는 건 저 적폐세력들과 그들의 지지했던 표심이 야당의 중요한 지지자로 돌아서면서 생긴 현상이다.

이럴 때 일수록 안철수와 국민의당은 정신을 차려야 한다. 이들 갑작스럽게 유입된 지지자들의 비유를 맞추기 위해 갑자기 사드를 찬성하고, 단설이건 병설이건 사립유치원의 사익을 보호하기 위한 발언을 하는 등 그런 행태들이 고개숙인 저 국정농단 세력에게 용기를 준다. 문재인과 민주당도 마찬가지. 이럴 때일수록 더욱 정신차려야 할 듯. / 사람ing 헤르메스

고영태 긴급체포로 누가 이득을 보는가? "매우 이례적인 긴급체포"
[김어준의 뉴스공장/ 2017.04.13.목]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일본과 똑같은 어려움을 겪는 캐나다
포스팅 아래에 붙은 그래프는 100명당 접종자 수를 말함. 국내 언론에서  영국백신 영국백신! 캐나다도 시작했다~ 하던 그때,  캐나다도 12월에 접종을 시작했지만..  지금도 100명당 5.35명을 완료한 상태. 자체 생산이라는게 중요하네요. 국내 바이오 분야 기업들.. 땡큡니다. 캐나다도 나름.. 미국이 '다 내꺼임!' 할 거 생각해서 결정한 선택이 저리 될 줄은.. 늘 그게 맞는건 아니겠지만 백신도입을 추진하면서, 하나에 몰빵 않고 이것저것 나눠서 구매한건 잘한 부분입니다. (이후 상황은 더 봐야겠으나..) 기레기 말을 안듣길 잘했죠. 그럴리 없지만, 우리정부가 엉엉울면서 덜컥 선구매만 후딱하길 바랐나? 지금쯤 손가락만 빨면서? '뒤늦게 발로 뛰지만...' 이런 기사나 썼을 겁니다. ㅋㅋ ▼ 이것들이 언제 제대로 된 소릴 했어야지.. 희망찬 일본, 정반대인 한국? ㅋㅋㅋㅋㅋ + 위의 포스팅에 정리가 잘 돼 있지만, 더 참고가 될 자료.  (이어 붙이기는 좀 길어요.) [자료] 코로나 백신 접종, 집단면역 스타트 https://www.parksiyoung.com/forum/8894 ▼ 위 자료의 마지막 문단. 이처럼 백신 접종에 있어서는 계약서 상의 물량을 언제 얼마나 확보하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물량을 확보할 수 있느냐가 가장 중요한 문제입니다. 그리고 조금씩 장기적으로 질질 늘려가면서 접종하는 것이 아니라 최대한 단시일 내에 집중적으로 최대한 많은 국민들이 접종을 받을 수 있게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런 점에서 우리나라는 매우 확실한 준비를 갖춰놓고 접종을 시작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늑장백신 타령하던 놈들이 좀 봐야하는데... 우리가 자만하자고 올리는 글은 아닙니다. 늘 방역수칙 잘 지키도록 노력해야죠. 기레기들은 독감백신 때처럼 코로나 백신으로 또 불안감 조장이나 하고, 이런 부분을 빼놓고 봐도.. 그동안 수없이 가짜정보로 사람을 홀리고, 방역활동을 일부러 방해했습니다. 그게 여전히 진행 중이니까. 독립언론을 운영하는 기자의 말이라도 빌려서, 저 놈들을 줘 패고 싶을 뿐이고. 국내 언론이 말 않는 얘기를 전하고 싶네요. 출처 사실 확인도 제대로 않고 의도에 따라서만 움직이는 기사에 휘둘리지 말고 모두 화이팅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