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kasecret
2 years ago100,000+ Views

외국인 아빠에게, 아이의 마음을 읽는 방법이란...


아이의 입장에서 바라보고, 믿고 기다려 주는것..
쉽지만 행동이 어려운...^^
더많은 소식이 궁금하다면?? 육아시크릿 앱 바로가기 ▶ http://bit.ly/2oQP8JD
52 comments
Suggested
Recent
정말.... 배울게 많은 사람입니다^^
배워야 할 듯... 아빠이기전에 인성이 너무 좋으신 멋진 분이시네요^!^
멋있다 아빠 저런건 배워야행 !
자녀의 눈높이에서 생각하는게 어른이 되면 왜이리 힘든지 나도 어렸을때 그랬는데 눈높이를 맞추어 보고 나의 어린시절을 생각해 보아요! 공부가 다는 아니잖아요! 자존감만 확실하면 잘 자랍니다 아이에 눈에서 시작해 봅시다
다시봐도 멋진 아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먹고 기도하고 사랑하라 / 2010년 개봉
원작은 책이다. 2010년 개봉했고 이제서야 봤다. 근데.지금 나에게 필요한 영화였다. 울다 웃다 마지막에 혼자서 깨닫고 유쾌해지고 영화 보다.나를.되돌아.보게 됨 ㅎㅎ 영화 시작 부분 발리에서 만난.주술사 네.다리로 안정감을.갖고 가슴으로 느끼라고 끝부분에 다시.만나 간도.웃게 하라는 대사가 나오는데 어떻게 해야.될지 계속 생각 중 ㅎㅎㅎ 결혼 해서 아이 키우는.친구의.대사 띵~~~~!!! 팩폭이다 자기가.선택한.결혼에서.회의감을 느끼고 기도한다. 그리고 8년의 결혼 생활을 끝낸다 2010년의.제임스.프랭코 멋짐 폭발 섹시미.뿜뿜 이혼 후 만나는.두번째 남자 하지만 제임스도 뒤로 하고 이태리로 떠난다 아주 오래된.숙소 숙소 주인분의 질문 이혼 해서 이제 행복하냐고 그리고 짧은.대화를 나누고 방을 계약 한다 그리고 혼자 여행하며 지내다 카페에서 만난 여자사람 친구에게 이태리.언어 선생님.추천 받아.배우기.시작.함 와인마시며 밥 먹고 줄리아.로버츠의.대사가 여기서 와인을.치료사라 표현했다. 단어.공부 중이었는데 굳이 솔로를 표현하는건 줄리아 로버츠의 현재의.마음을 표현한 것 같다 파스타도 먹고 카페.에서.만나.이태리.언어.선생님. 추천해준.친구 멜론에.하몽.얹어.먹는데 세상.꿀맛 일듯 단짝의 조화 정지하고 사진 찍음 영화 보면서 식탐이 올라.옴 ㅎㄹ 이제.언어 공부도 끝나가는지 줄리아 로버츠가 직접 주문 함. 그리고 뉴욕을 야망과 공해라고 표현 했다 로마를 표현 하며 모두 건배~~~~~하며 떼창함ㅋㅋㅋㅋ (표현한건 여기게 쓰지. 않겠음!!!) 얇은.씬 피자.한판 주문 후.먹으면서 사랑에 빠졌단다 그리고 앞으로 전날.먹은거 계산 살찔까봐 블라블라블라 신경쓰지.않겠다고 배 나온거 블라블라 번역을 품격으로 하심 ㅋㅋ 4개월 로마에서 신나게 먹고 마시고 진짜 행복한 얼굴로 지내다 그리고 인도로 쩜핑 함 그리고 두번째 만난.그에게.이별을 메일 보낸다 그리고 그에게서 한참.만에.전화가.왔다 기도하고 자아성찰 해야하나 집중을.못하고 마음 둘 곳을 찾지 못하고 1분도 명상에 들지 못 한다 그러다 잔소리.쟁이와 17세.인도 소녀를 만남 인도 소녀는 결혼 할 나이가 되어 곧 결혼 예정 여기선 결혼식날 남편을 처음 봄 이 소녀의 대사중에 인도 10대 남자들이랑 결혼 하느니 신과 결혼 하겠다고 했었다 그만큼 두렵고 자기.스스로 낮춰야하고 하고 싶은.공부도 포기해야 되고 여러가지 이유를 설명해주는데 현실에서도 일어나는 일이니 갑자기 너무 슬프더라 인도에서 태어난.너의.운명이니 '행복하게 살아' 라고 말해주고 싶다 여기서 소녀의 결혼식에 초대 받아 잔소리 쟁이 친구와 함께.간다 그리고 자신의 결혼식을 떠올리며 반성한다 그리고 마지막 3번째 사랑이 나온다 두렵고 낯설지만 줄리아로버츠는 멋지게. 자신만을 삶을 살아.가다 이혼 10년차의 3번째 남자를.만난다 (사진이 흔들려 맨 아랫 부분 펌사진 추가 했음) 로맨틱하고 자상한 그와 짧은 시간많에 가까워진다 시행착오는.있었지만 결국 줄리아.로버츠는 그가 제안한 여행을 함께 떠난다 그리고 행복했을 것이다 행복은 멀리.있지.않다 그러니 하루에.한가지씩 비워내고 행복들을 채우며.살자 이 영화 대사 중에 오~~~~이런 대사가 하게 되는 것들이 많았다
냥이가 내 사진에 뛰어 들었을 때 #ㅋㅋㅋ
1. 사랑따위 개나 줘버렷! 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말이 필요없져 그냥 보시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모야모야모야 니네 사진찍는고야???? 꺄 >_< 3. 과학의 발전이 너무... 갔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드디어 사람과 고양이의 혼종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근데 넘나 사랑스럽네영..... 4. 널 부셔버리겠어... 아무것도 모르던 이 강아지는 당하고야 말았다..... 5. 이 결혼은 무효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괴도루팡인줄 ㅋㅋㅋㅋㅋㅋ 혼자 도적질하는 영화 찍는줄 알았네영ㅋㅋㅋㅋ 졸귀 ㅋㅋㅋㅋㅋㅋㅋㅋ 8. I believe I can fly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르케 위화감없이 평화롭기 있냐옹?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9. 나도나도나도 뭐야 사진찍는거 넘나 좋아하는 표정인데여 귀여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저 표정 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0. 요가냥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시강 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마지막은... 레전더리픽처져 이미 많이들 보셨을 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성년자 관람불가입니다 ㅋ (출처) 여러분의 냥이는 어떠신가영? ㅋㅋㅋㅋㅋ
드레이크(Drake)의 저주가 시작 됐다.
AS 로마 트위터 "시즌이 끝날 때까지 드레이크와 사진찍는 것을 금지한다." 축구계 레전드로 불리는 브라질의 신화 전 축구선수 펠레의 저주를 아는가? 펠레의 저주는 그가 축구팀, 축구선수를 극찬하는 순간 정반대의 불미스러운 일을 겪는다 하여 펠레의 저주라 불린다. 그가 극찬한 선수가 사망하는 일까지 생겨 웃지못한 사건이 발생하기도 했다. 펠레의 저주를 바톤 터치할 새로운 인재가 나타났다. 바로 힙합계 거물 드레이크(Drake)가 그 주인공이다. 자신도 모르게 저주를 이어 받았은것, 실체는 이러하다. 드레이크는 인맥왕이라 불란다. 음악계는 물론 패션, 모델, 배우 등 많은 인맥을 자랑하고 있다. 당연 스포츠도 포함된다. 최근 드레이크는 파리 셍제르망 수비수 라이빈 쿠르자와(Layvin Kurzawa)와 사진을 찍은 4월 15일 다음날 축구팀 릴에게 후반전 연속으로 다섯골을 내주면서 오랜만에 참패를 당했다. 드레이크의 저주 일까? 아스날 공격수 피에르 오바메양(Pierre Aubameyang)은 드레이크 런던 공연에 참석하여 기념으로 사진 촬영을 했다. 3일 뒤 에버튼과 경기에 0 대 1로 패배하고 말았다. 도르트문트 제이 든 산초와 촬영후 바이에른 뮌헨에게 0 대 5 참패, 멘체스터 시티 세르히오 아구에로 역시 드레이크와 촬영후 챔피언스 리그 8강 1차전 토트넘에게 0 대1로 패배했다. 그의 효과를 알아본것일까? 이탈리아 명문 클럽 AS 로마 트위터엔 "시즌이 끝날 때까지 드레이크와 사진찍는 것을 금지한다."고 보도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양한 패션정보는 아래 홈페이지를 클릭해 획득하세요‼️ http://subculture.bpearmag.com 오늘 온종일 듣게 될 음악을 소개해 드립니다. https://www.instagram.com/bpearmagmusic/
오늘의 표현은 부당한 대우(비행기에서 내리라고 할 때 등)를 받을 때 대처법입니다.
버스에서 내리라든가 집주인이 갑자기 짐을 빼라든가 황당한 경우가 있을 수 있어요. 이성을 잃고 소리를 치거나 몸을 크게 움직이면 일단 손해입니다. 1. 일단 쫄지 말고 I know my right / 나는 내 권리를 알아요, 라고 말하세요. 2. 접근하거나 신체접촉을 시도하면 I'm saying, don't cross the line / 내 말 잘 들어요. 선을 넘지 마세요(함부로 대하지 마세요), 라고 경고하세요. 3. Okay, understood. I'm asking you to show me the (formal) policy on paper, please / 알아들었어요. 정식 정책을 문서로 보여주세요, 라고 정중하고 명확하게 밝힙니다. 4. Is this a mandatory or a kind of consent? / 이것은 의무사항인가요, 아니면 (저의) 동의를 구하는 건가요? 라고 정확하게 물으세요. 영미권에선 좋은 게 좋은 게 아닙니다. 가만히 있으면 가마니인줄 압니다. 5. I would like to have an explanation from who is in charge on this matter. Who can decide yes or no right now / 이 문제의 책임자(관리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싶네요. 지금 여기서 결정권이 있는 사람이요, 라고 요구하세요. 영미권에서는 직급이 낮은 사람도 자기 책임을 다 하긴 하지만 그 사람들과 길게 말하면 손해일 때도 많습니다. 특히 단순업무를 하는 사람은 고구마일 때가 많아요. 계속
740
52
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