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름 셔츠의 A to Z, 이것만 알고 입자!
안녕~크루들~ 혹시! 지금 셔츠를 입고 있다? 손~~~ 그만큼 옷 중에 우리가 가장 많이 입고 또 대중적인 아이템 중에 하나인 셔츠에 대해 알아 보려고 해! 셔츠에는 정말 다양한 종류들이 있고 각각의 스타일링 할 수 있는 팁들이 존재하지! 과연 어떤 셔츠들이 있고 어떤 팁들이 있을지 지금 바로 알아보자고~ ㅎㅎ 첫번째로 가장 베이직하면서 가장 많이~ 입는 ‘스탠다드 셔츠’를 소개하지! 스탠다드 셔츠는 단추 전체를 클로징해서 클래식한 느낌으로 연출 할 수도 있고, 사진 속 모델처럼 윗 쪽만 클로징해서 힙하게 연출 할 수 있지! 이것도 답답하다면 안에 반팔 티를 입고 오픈해서 재킷처럼 활용도 가능해 ㅎㅎ 활용도가 정말 높은 셔츠라고 말 할 수 있지! 엣헴 다음은 줄무늬 패턴이 들어간 ‘스트라이프 셔츠’야~ 상체가 통통하신 크루들이라면 가로 스트라이프 셔츠를 피 하는게 좋아! ㅜㅜ 왜냐하면 가로는 우리의 몸을 옆으로 넓어 보이게 하기 때문이지! 근데 난 가로패턴 셔츠를 많이 못 본거 같아…흠… 스트라이프 패턴의 셔츠도 과하지 않은 포인트라 밋밋 할 수 있는 스타일을 한층 더 돋보이게 해주는 거 같아! 개인적으로 비율이 좋아 보이게 할 수 있는 셔츠라고 할 수 있지!!! ㅎㅎ 3번째는 여성들에게 강추하는 셔츠, ‘셔츠 원피스’ 셔츠 원피스는 여성스러움을 갖춰주면서 포멀한 분위기를 연출해 줄 수 있는 아이템인데~ 신발만 바꿔준다면 분위기를 다르게 연출 할 수 있는 것 같아! 구두에 신으면 무겁고 우아한 분위기를~ 스니커즈에 신으면 캐쥬얼하면서 좀 더 가벼운 느낌을~ 선택은 크루들의 몫!!! 지금 입기 딱 좋은 셔츠네~‘반팔 셔츠’ 다양한 무늬가 들어간 패턴 셔츠는 평상복은 물론 바캉스 룩으로도 정말 많은 사랑을 받고 있지! 우리 크루들도 휴가 때 한번쯤은 입어 봤을 거야~ 맞지~? 아니면 말구..ㅎㅎ; 추가로 더위를 정말 정말 못참는 크루들은 린넨이나 시어서커 소재로 제작된 셔츠를 입는다면 올 여름은 시원하게 보낼 수 있을 거야! 마지막은 허리 라인이 그대로 들어나는 ‘크롭 셔츠’ 그래서인지 여성스러움을 보여주는 동시에 시원하게 멋을 내기 좋은 아이템이지~ 크롭 셔츠도 어떻게 입느냐에 따라 다양한 스타일로 연출이 가능하지만, 어느 정도의 포멀함을 갖추고 있는 아이템이라고 할 수 있어! ㅎㅎ 또한 키가 작은 크루들이 입는다면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볼 수 있지! 오~~꿀팁! 되도록이면 여유있는 핏의 셔츠를 추천! 셔츠를 처음 구매한다! 라고 하는 크루들은 없을거야 ㅎㅎ... 하지만 셔츠를 새로 구매하는 크루가 있다면! 너무 슬림한 핏 보다는 여유있는 사이즈로 고르는걸 추천해! 너무 슬림한 핏이라면 활동하는데 편하지 않아 손이 자주 가지 않을거야 ㅜ_ㅠ 두번째 팁은! 바로 바로~ 펄스널 컬러를 이용하자! 셔츠의 컬러가 고민된다면 쿨톤인 크루들에게는 핑크색과 하늘색 컬러를! 웜톤인 크루들은 베이지와 이이보리 등 고급스럽고 따뜻한 컬러를 추천 할게! 만약 쿨톤인지, 웜톤인지 모르겠다면 무난한 화이트 셔츠를 ㅊㅊ! 본인의 체형이 고민이라면 패턴을 활용 하자! 상체가 통통한 크루들에게는 화려한 패턴이 들어간 셔츠로 시선을 분산시켜 약점을 보완 할 수 있고 상체가 마른 크루들은 민무늬나 무늬가 적게 들어간 패턴의 셔츠를 추천해! 오늘 이렇게 해서 셔츠의 모든 종류와 고르는 팁들을 알아 봤는데~ 도움이 많이 됐는지 모르겠네 ㅎㅎ 셔츠 이외에도 다양한 옷들의 정보나 알고 싶은 팁들이 있다면 댓글에 남겨줘! 적극적으로 반영해서 컨텐츠를 만들어 볼게! 요즘 날씨가 너무 덥지?ㅠㅠ 몸 관리 잘하고 내일 더 재미있는 이야기로 돌아 올게~ 안녕~
고구마로 전하는 마음
제 아이는 고구마와 사탕을 아주 좋아하는 초등학교 1학년생인데 간혹 생각 이상의 행동으로 저를 놀라게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 남편은 결혼 후에 병을 얻어서 몸이 좋지 않습니다. 저는 아픈 남편 병간호와 아이까지 키우면서 직장생활까지 하고 있습니다. ​ 어느 날은 야근이 있어서 늦게 귀가를 했습니다. 보통이면 문이 열리는 소리에 아이가 뛰어와 반겼겠지만 늦은 시간 탓에 남편도 아들도 자고 있는지 집 안이 깜깜하더군요. ​ 외투를 벗어 내려놓고는 거실 불을 켰습니다. 여기저기 미처 정리하지 못한 장난감, 옷 등을 치우려는데 식탁 위에 웬 쟁반이 놓여 있더군요. ​ ‘아들 녀석이 또 음식을 먹다 남겨 놓았나?’ ​ 그런데 이 쟁반 위에… 군 고구마 한 개, 사탕 두 개, 우유 한 잔, 그리고 하얀 종이가 놓여있었습니다. 자세히 보니 삐뚤삐뚤 서툴게 쓴 아들의 편지였습니다. ​ ‘엄마, 직장 다니느라 힘들죠. 아프지 마세요. 이것 먹고 힘내세요. 엄마 사랑해요.’ ​ 저를 위해 자기가 제일 좋아하는 것들을 남겨두었다는 것이 너무 기특했습니다. 아이들은 생각지도 못한 부분에서 부모를 위로합니다. 그리고 부모는 아이들을 통해 사랑의 표현과 새로운 세상을 배웁니다. ​ 이처럼 자녀의 존재는 부모를 조금씩 변화시킵니다. 아이를 키울 때 비로소 어른이 된다는 말처럼 아이와 함께 부모도 성장합니다. ​ ​ # 오늘의 명언 부모가 자녀의 인생에 남겨줄 수 있는 최고의 유산은 좋은 습관이다. 그리고 그 못지않게 중요하고 강력한 것이 하나 더 있다면 그것은 아마도 따뜻한 추억일 것이다. – 존 스미스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자식교육#자식#사랑#배움#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