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dy58
100,000+ Views

지하철 대참사

18 Comments
Suggested
Recent
재밌내" 컬투쇼 9,10 만원 짜리 사연 될듯~
저는 8만원입니다~
저는 10만원이요!! ㅋ
뭔가 그림 까지 있었으면ㅋㅋㅋㅋㅋ
ㅎㅎ남성이 후레쉬 지적만 안해도 줌마 하루종일 기분 업인데 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좋아하는 캐릭터 커스텀해서 만들기 :) (feat.토미에)
토미에를 만들어보자 :) 간만에 다시 작업기입니다. 기존에 양산형 제품으로 나온 피규어 중 좋아하는 캐릭터를 닮은 녀석이 있어서 :) 한번 만들어볼까해서 작업해보고있습니다. 토.미.에 어설픈 그림솜씨는 죄송합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하는 만화캐릭터 중 하나이면서 예쁘면서도 징그러운(?) 면모를 다 가진 매력적인 캐릭터에요:) 이토준지 공포시리즈에 나오는 주인공 캐릭터 중에 하나다보니 아마 아시는 분들은 아실거라 생각해요:) 우선 피규어 베이스로 쓸 그림들은 대충 쓱쓱 그려주고 피규어 헤드 작업을 해줍니다:) 피규어 헤드를 까보면 이마와 뒷통수가 없어서 식모&접모 (머리카락을 붙이거나 심는작업)이 불가해서 ㅎㅎ :) 퍼티로 이마라인과 뒷통수를 만들어줍니다. 저 위에다가 머리를 붙여나가야해요:) 우선은 직모헤어로 전체적으로 꼼꼼하게 붙여나간다는 느낌으로 붙여줍니다. 얇은 양모를 사용해야 피규어에 비해서 머리카락이 굵어보이지않기 때문에 모량&모 굵기를 잘 선택해줘여합니다 :) 여자캐릭터 식모&접모는 정수리 부분처리가 가장중요. 해보다보니 조금씩 늘어가는 느낌입니다:) ㅎㅎ 처음이다보니 어설프네요. 토미에는 앞머리 뽕이 생명이니(?) ㅎㅎ :) 스타일링을 신경써줘야합니다.... 내머리에 왁스칠 해본지가 몇년전인지 기억도 안나는데.. 참 ㅋㅋ :) 어느정도 헤어컬이 살아났으니 스타일링&컷.. 거의 AJ헤어 디자이너가 된 느낌. 다시 스타일링을 위한 고정작업.........머리하나 붙이는데 꼬박 하루가 걸리네요. 닥터비비 라는 피규어를 토미에화(?)하는 작업이다보니 이녀석 의상에도 토미에 느낌을 좀 심어줍니다:) 눈알은 조형해서 의상에 심어줘요:) 토미에의 상징과도 같은 눈밑 미인점. 우선은 토미에 작업은 헤어스타일링이 끝나야하니 여기까지 다른 버전으로 작업이 끝난 녀석 사진 몇장 올려보고 마무리하겠습니다:) 생각해보니...한창 닥터비비라는 피규어로 재미나게 며칠 쭉 놀고만 있네요 이녀석은 닥터비비 × 키스헤링 버전으로 커스텀해본 입니다 :) ㅎㅎ 이녀석도 커스텀 작업이 마무리되면 다시 올려볼게요:) 간만에 그림그리고 노느라 시간가는 줄 몰랐네요:) 늘 정신없이 두서없는 글만 쓰는 것 같아서 죄송해요 ㅎㅎ 늘 감사합니다.
식단 다이어트 하는 중이라면 추천.jpg
선식에 푹 빠져버린 나는, 온갖 종류의 선식을 섭렵하기 시작함ㅎㅎ 이번에 먹고 있는 건 바로 고르다의 핑크선식! 고르다선식 제품들에 빠져서 이것저것 또 알아보다가 이 핑크 선식이 다이어트하는 사람들한테 좋다고 하길래 거침없이 이 제품으로 선택했다ㅋㅋ 제발 이번 다이어트 성공할 수 있게 해주세요ಥ_ಥ 선식주문할 때 보틀도 함께 주문했었는데 이 보틀 진짜 요물임ㅋㅋ 평소 다른데서 사봤던 보틀보다 크기가 좀 작아서 요걸로 양이 찰까? 싶었는데 생각보다 한잔 양 딱 적당히 나오고 무엇보다 들고 다니기가 넘 편하다★ 선식을 요런 비주얼+_+ 미숫가루랑 비슷하게 생겼는데 마시면 미숫가루보단 조금더 가벼운 느낌이 들어서 텁텁함도 덜하다~ 우유 200ml정도를 보틀에 따라주고 선식 1-2스푼을 따라주면 기본 만드는 방법은 끝! 여기에 나는 꿀도 좀 더 추가해 넣어 마신다ㅎㅎ 꿀을 넣어야 좀더 달달한 맛이 가미되서 좋음~꿀이나 올리고당 뭘 넣어도 무방함! 그럼 이렇게 가득한 한 잔이 나오는데~ 밖에 나갈땐 요렇게 들고 나가기도 하고 집에선 컵에 따라 마시기도 한다ㅎㅎ 다이어트 하다보니 변비도 오고 배도 너무 자주 고프고 힘들었는데 요렇게 계란하고 선식마셔주면 아주 화장실도 틈틈히 가게되고ㅋㅋ 맛도 고소한게 넘 맘에듬ㅎ 선식으로 식단다이어트해도 좋을것같아 추천하고감! 고르다선식 구경가보기>> https://goreda.co.kr/
심리 용어로 이해는 세상살이 (공감보장)
세상을 살아가면서 참 다양한 경험들을 합니다. 그 경험들을 심리학의 효과로 설명한다면 더 인과관계가 명확해지겠죠? 지금부터 심리학 용어 및 효과와 그것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어떻게 녹아들어가 있는지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 칵테일파티 효과 우선, 독서실에 시험공부를 하러간 상황을 생각해볼게요.  독서실에서 공부를 하는데, 옆자리에서 볼펜을 딸깍거리는 소리 혹은 숨소리가 강의 속 강사의 말소리보다  더 잘 들리는 경험을 해본적이 있으신가요? 이렇게 특정 소리가 더 잘 들리게 되어 다른 소리들이 잡음처럼 들리는 현상을 ‘칵테일파티 효과’라고 합니다. 또 다른 예시로, 시끄러운 파티장서 누군가와 대화를 하고 있다고 가정을 해봅시다!  이야기를 하던 도중 옆자리에서 하는 이야기에 더 집중이 잘 되는 그런 경험 해보신 적 있지 않으신가요? 이런 효과를 마케팅에서도 사용한다고 해요.  예를 들어, 네이버 메인 검색창에 생각하던 검색어를 입력하려고 했는데 광고 배너에 이끌려 생각했던 검색어를 입력하지 못했던 경험들! 을 말합니다. 2. 제이갈닉 효과 김성주 MC의 사진입니다. 어떤 말이 예상되시나요? ‘60초 후 공개됩니다’ 결승 발표를 앞둔 상황에서 채널을 돌리실 용기가 있으신가요?  저는 없습니다... 그 과정도 재밌게 보았지만 결과 또한 기대되는 것이 사실이거든요.  이런 결과 발표가 기다려지는 것처럼 미완성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하는 효과를 ‘제이갈닉 효과’라고 합니다.  드라마에서도 이런 상황을 정말 잘 이용합니다. 50분 드라마라고 가정을 할 경우,  45분 동안 재밌게 흘러가던 드라마가 마지막 5분 동안 엄청난 궁금증을 가지게 하는 내용을 보여줍니다.  그리고 나서는 엔딩 장면을 보여주며 끝을 맺죠. (이게 무슨,,,,,,!!)  다음주를 기다리지 않을 수가 없습니다.  해당 효과는 마케팅 기법으로도 많이 사용이 되곤 합니다.  예를 들어, 좋아하는 가수의 앨범 티저가 나왔다고 가정할게요.  제작사 측에서는 그 티저로 수많은 팬들의 관심을 끌기위해서 엄청난 노력을 할 것입니다.  그럼 기다리는 팬 입장에서 티저가 좋으면 정식 앨범을 하염없이 기다리게 되는 거죠.. 3. 콩코드 효과 ‘지금까지 봐온 손해가 얼마인데... 분명히 오를거야..’ 주식 투자에서 흔하게 느낄 수 있는 감정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더구나 코로나 시대인 요즘 주식 투자를 접하는 사람이 많이 늘었다고 하는데 이런 효과를 겪고 계신분이 더 많아졌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이렇게 지금까지 했던 투자가 아까워 그만두지 못하는 현상을 ‘콩고드 효과’ 그리고 ‘매몰비용 효과'라고도 부릅니다 그렇다면 이런 효과는 왜 생기는 걸까요? 1) 손실을 피하려는 성향  - 손해 보는 것을 좋아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혹시,,,!‘라는 감정이 콩고드 효과를 만들어 내는 원인들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2)  과거 결정이 잘못됐다는 것을 인정하기 쉽지 않아서이다.  - 사람들은 ’시간 낭비‘, ’헛 일‘ 등의 평가를 받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래서인지 투자를 해서 손해를 봤을 때, 듣게 될 비판, 자존심의 상처 등을 피하기 위해 잘못된 결정을 고수하게 된다고 합니다. 3) 휴리스틱 과잉  - 현실적으로 주식투자를 할 때 모든 조건을 완벽하게 파악할 수는 없겠죠.  그렇기 때문에 중요 변수만을 분석해 신속하게 판단하고 결정을 내리기 때문에 발생하는 것이라고 합니다. 이처럼 일상 생활속에 많은 사람들이 겪는 현상을 심리학의 용어로 해석해 보았습니다.  물론 모든 현상이 소개한 용어들로 설명이 될 수는 없겠지만 알아두면 원인정도는 떠올려 볼 수 있을거라는 생각이 드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