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ETS
50,000+ Views

건강하고 날씬한 몸을 원한다면 알아야 할 8체질.

체질을 알면 다이어트가 쉬워진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대체 체질이 뭐길래
"나는 물만 마셔도 살이 찌는 체질인 것 같아." "저 사람은 먹어도 살이 안 찌는 체질인가 봐." 우리가 흔히 이야기하는 체질이란, 태어날 때부터 지닌 몸의 생리적 성질을 말해요. 한의학에서는 타고난 오장육부의 크기나 배열에 따라 체질을 구분 지어요. 그리고 이러한 체질에 따라 체형, 성격, 심지어 궁합이 맞는 음식도 달라진다고 이야기하죠.

출처 : allets.com, 게티이미지뱅크

8체질이라고 아시나요?
8체질은 폐, 위, 간, 췌장, 신장, 대장, 담낭, 방광의 크기와 배열 구조에 따라 총 여덟 가지로 분류해요. 사람마다 각자 장기의 어떤 부분이 강하고 약한지를 파악해 어떠한 질병에 대처해야 하며, 어떻게 건강한 몸을 유지할 것인지를 연구한답니다.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나는 어떤 체질일까?

체질을 알면 특정 음식을 먹었을 때 왜 몸이 아픈지, 특정 신체 부위에 왜 땀이 나는지, 또는 어떠한 질병에 취약한지를 쉽게 이해하게 돼요. 몸에 좋은 줄 알고 먹었던 음식들, 이를테면 과일이나 채소가 알고 보니 내 체질에는 맞지 않는다는 의외의 사실을 깨닫기도 하죠.

같이 해봐요! 체질 자가 진단

체질 진단은 기본적으로 한의원에서 진맥을 통해 받는 것이 가장 정확해요. 하지만 타고난 체형이나 성향, 평소 몸에서 벌어지는 여러 가지 증상에 따라 어느 정도 본인의 체질을 가늠해볼 수 있어요. 다만, 각 체질에 해당하는 특징이 반드시 본인의 상황과 맞아 떨어지는 것은 아니니 섣불리 단정 짓는 것은 금물! 자, 그렇다면 나는 총 여덟 가지 체질의 일반적인 특징 중 어디에 가장 많이 해당되는지 살펴볼까요?

음식으로 알아보는 체질 자가 진단
출처 : allets.com

신체 현상으로 알아보는 체질 자가 진단
출처 : allets.com

금체질

금체질은 주로 마르고 날씬한 유형이 많은데, 간혹 체질과 맞지 않는 음식을 먹어 살이 찌는 사람도 있어요. 양배추나 오이, 브로콜리와 같은 녹색 채소가 몸에 잘 맞고 해물류와도 궁합이 좋아요.
금양체질은 폐가 강하고 간이 약해요. 태생적으로 간이 약하기 때문에 육류나 화학 조미료가 많이 들어간 음식이 몸에 잘 맞지 않고 약에 대한 부작용이 발생하는 경우도 많죠. 이 체질은 땀을 많이 흘리는 운동보다는 물에서 하는 운동을 추천해요.

출처 : allets.com
금음체질은 대장이 강하고 담낭이 약한 체질이에요. 금체질은 녹황색 채소가 몸에 잘 맞고 메밀이나 현미와 궁합이 좋아요. 흔히 말하는 웰빙식, 건강식이라고 하는 식단이 가장 몸에 잘 맞는 체질이라고 할 수 있죠.

출처 : allets.com

토체질

토체질은 다른 체질에 비해 비교적 다양한 식생활이 가능해요. 대부분의 채소와 궁합이 잘 맞고 생선이나 해물, 육식도 크게 문제가 없어요. 따라서 아무거나 잘 먹기 때문에 비만에 노출될 위험이 있어 절제하는 습관이 중요해요.
위장이 강해 찬 음식을 먹어도 탈이 나는 경우는 많지 않지만, 매운 음식에는 유독 약해요. 여성의 경우 생리 불순과 같은 생식기 질환을 겪기도 하고요. 또한 토체질은 다른 체질에 비해 신장이 약해 소변을 자주 보고 몸이 잘 붓는답니다.

출처 : allets.com
위장이 강한 덕분에 비교적 다른 체질에 비해 모든 음식이 두루 잘 맞는 편이에요. 그래서 비만에 노출될 우려가 있죠. 위에 열이 많아 찬 음식이 잘 맞아요.

출처 : allets.com

목체질

목체질은 운동을 하면 근육이 잘 붙어요. 하지만 자칫 운동을 게을리하고 방심하면 살이 찌기 쉽답니다. 음식은 해물류보다는 돼지고기나 소고기의 단백질을 섭취하는 게 좋아요.
간이 약하고 폐가 약한 편이에요. 다른 체질에 비해 모든 음식이 두루 잘 맞는 편인 데다 식성이 좋아서 방심하면 살이 잘 붙어요. 한국인은 이 체질에 속하는 사람이 많은데, 잎채소나 생선 등 해물류는 몸에 잘 맞지 않아요. 폐가 약해 호흡기 질환을 겪는 사람도 많답니다.

출처 : allets.com
간이 강한 반면 장이 약해요. 다른 체질보다 대장이 짧은 편이라 하루에도 여러 번 화장실을 드나들죠. 장이 민감하기 때문에 맥주나 찬 음식을 먹었을 때 설사를 하기도 한답니다. 몸을 따뜻하게 해야 건강을 지킬 수 있어요.

출처 : allets.com

수체질

수체질은 비만이 가장 없어요. 태생적으로 비위가 약해 쉽게 속탈이 나죠. 따라서 따뜻한 음식을 먹고 몸을 따뜻하게 하는 것이 좋아요.
위장이 약하고 변비인 경우가 많아요. 스트레스를 받으면 몸 상태가 나빠지는 예민한 체질이죠. 여성은 생리통을 잘 겪는 편이에요.

출처 : allets.com
위장이 약하다 보니 쉽게 체하고 특히 찬 음식이 안 맞아요. 찬 곳에 노출되면 설사를 하기도 하고 손발이 쉽게 차가워지죠. 따라서 차가운 음식보다는 따뜻한 음식이 잘 맞고 소화에 부담을 주는 돼지고기는 피하는 것이 좋아요. 사람에 따라 상체는 뜨겁고 하체는 차가운 경우도 많아요.

출처 : allets.com
출처 : allets.com
7 Comments
Suggested
Recent
그냥 매우 평범한데 저랑 비슷한 체질은 없네요 잘먹고 잘싸고 건강하고 보통체형인데 ..딱히 체한적이나 몸에 안맞는 음식도 없구...뭐죠
정말 부러운 체질이네요
자랑할것도 없는 정말 평범한 체질이예요😅 감사합니다 ㅎㅎ
음 금양체질인거같기도 하고 토양체질인거같기도 하고 애매하네요 -_-
그래서...다이어트는 어떻게??ㅡㅡ;;방법은 안나오네욯ㅎ;;
어느 하나 나구나, 할 만한게 없고.. 여기저기 고루 섞여있네? 뭐지 난 잡체질인가...
저 술 잘마셔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히히 그래도.참고.잘하고 갑니다 ㅋㅋ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만병통치약이라는 요가자세 / 태양경배자세
안녕 나는 헬짱이야. 오늘부터 다양한 운동자세, 스트레칭, 건강 정보를 올리려고 해 빙글의 분위기가 어떤지 모르겠는데 반말이 편하니 반말을 주로 사용할게 불만 있으면 말해줘 구워먹을 고기가 많거든. 뭐. 암튼 나 팔로하고 스크랩해놓으면 당신도 몸짱이 될 수 있을거야 꾸준히 보자~~~~~~~~~~~~~ 태양경배자세 (수리야 나마스카라) 생리통 요통 두통 오십견 하지불안증 수족냉증 혈액순환에 좋고 살도 빠지고 근육도 바르게 자리잡히며 자세가 좋아지고 지병이 낫고 집안 사정이 좋아지며 월급이 오르고 삶의 질도 오르고 암튼 다 좋다고 함 내가 그렇다고 하면 그런거임 ㅇㅇ 수족냉증이 있거나 아침에 일어나서 몸에 순환이 안된다 느껴질 때, 겨울에 넘 추울 때, 운동하기 전에 웜업으로 하기 좋은 자세임 두 번 정도 쌔리면 바로 쟈라르르르~~~ 느껴지는 열기 인도에서는 모든 생명체의 근원인 태양이 떠오를 때 경의를 표하는 마음을 담아 이 동작을 반복해왔다고 함 그래서 이름이 태양경배자세 ㅇㅇ 요가 조빱인 내가 유일하게 외우고 있는 자세임 순서는 이렇게 진행되는데, 그냥 보면 참 쉬워보이지 않음? 아주 간단하게 내 몸을 깨울 수 있다 이 말이지 요즘 코로나때문에 집에만 있어 온 몸이 찌뿌둥한 사람들이 많을 텐데 함 속는셈 치고 따라해보시오. 외워두면 뭔가 있어보이기도 하고 이곳 저곳에 효과도 좋으니 개꿀 아닌지~? 아 그리고 한가지 주의해야 할 점 꼭 자신의 신체에 맞는 자세로 천천히 할 것. 아니면 시간 낭비거나 근육을 다치게 됨ㅇㅇ 잘 모를 땐 살살해도 되는 게 태양경배자세의 좋은 점임 2번 허리를 뒤로 젖히는 대신 위로만 곧게 펴기, 3번 전굴할 때 무릎을 많이 굽히기, 6번은 어깨만 살짝 들기 등 얼마든지 본인 몸에 맞춰 난이도를 조절할 수 있으므로 무리하지 않아도 됨. 다들 오늘 자기전에 한번씩 해보는게 어떨까? https://www.youtube.com/watch?v=gHcpJv9E0x4
BBC 선정 꼭 봐야할 2000년대 영화 101선
우리나라 영화는 '올드보이(박찬욱, 2003)'와 '봄 여름 가을 겨을 그리고 봄(김기덕, 2003)'이 있네요 - 1. 멀홀랜드 드라이브 (데이빗 린치, 2001) 2. 화양연화 (왕가위, 2000) 3. 데어 윌 비 블러드 (폴 토머스 앤더슨, 2007) 4.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미야자키 하야오, 2001) 5. 보이후드 (리처드 링클레이터, 2014) 6. 이터널 선샤인 (미셸 공드리, 2004) 7. 트리 오브 라이프 (테런스 맬릭, 2011) 8. 하나 그리고 둘 (에드워드 양, 2000) 9. 씨민과 나데르의 별거 (아쉬가르 파라디 , 2011) 10.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에단 코엔, 조엘 코엔, 2007) 11. 인사이드 르윈 (에단 코엔, 조엘 코엔, 2013) 12. 조디악 (데이빗 핀처, 2007) 13. 칠드런 오브 맨 (알폰소 쿠아론, 2006) 14. 액트 오브 킬링 (조슈아 오펜하이머, 2012) 15. 4개월, 3주 그리고 2일 (크리스티안 문쥬, 2007) 16. 홀리 모터스 (레오 까락스, 2012) 17. 판의 미로 (길레르모 델 토로, 2006) 18. 하얀 리본 (마이클 하네케, 2009) 19.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 (조지 밀러, 2015) 20. 시네도키 뉴욕 (찰리 코프먼, 2008) 21.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웨스 앤더슨, 2014) 22.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 (소피아 코폴라, 2003) 23. 캐시 (마하엘 하네케, 2005) 24. 마스터 (폴 토마스 앤더슨, 2012) 25. 메멘토 (크리스토퍼 놀란, 2000) 26. 25시 (스파이크 리, 2002) 27. 소셜네트워크 (데이빗 핀처, 2010) 28. 그녀에게 (페드로 알모도바르, 2002) 29. 월-E (앤드류 스탠튼, 2008) 30. 올드보이 (박찬욱, 2003) 31. 마가렛 (케네스 로너건, 2011) 32. 타인의 삶 (플로리안 헨켈 폰 도너스마르크, 2006) 33. 다크나이트 (크리스토퍼 놀란, 2008) 34. 사울의 아들 (라즐로 네메스, 2015) 35. 와호장룡 (이안, 2000) 36. 팀북투 (압델라만 시사코, 2014) 37. 엉클 분미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2010) 38. 시티 오브 갓 (페르난도 메이렐레스, 카티아 룬드, 2002) 39. 뉴 월드 (테런스 맬릭 , 2005) 40. 브로크백 마운틴 (이안, 2005) 41. 인사이드 아웃 (피트 닥터, 2015) 42. 아무르(마하엘 하네케, 2012) 43. 멜랑콜리아 (라스 폰 트리에, 2011) 44. 노예 12년 (스티브 맥퀸, 2013) 45. 가장 따뜻한 색 블루 (압둘라티프 케시시, 2013) 46. 사랑을 카피하다 (아바스 키아로스타미, 2010) 47. 리바이어던 (안드레이 즈비아긴체프, 2014) 48. 브루클린 (존 크로울리, 2015) 49. 언어와의 작별 (장 뤼크 고다르, 2014) 50. 섭은낭 (허우샤오셴, 2015) 51. 인셉션 (크리스토퍼 놀란, 2010) 52. 열대병 (아피찻퐁 위라세타쿤, 2004) 53. 물랑루즈 (배즈 루어먼, 2001) 54.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나톨리아 (누리 빌게 제일란, 2011) 55. 이다 (파벨 파블리코프스키, 2013) 56. 베크마이스터 하모니즈 (벨라 타르, 2000) 57. 제로 다크 서티 (캐스린 비글로, 2012) 58. 물라데 (우스만 셈벤, 2004) 59. 폭력의 역사 (데이비드 크로넌버그, 2005) 60. 징후와 세기 (아핏차퐁 위라세타쿤 , 2006) 61. 언더 더 스킨 (조너선 글레이저, 2013) 62. 바스터즈 거친 녀석들 (쿠엔틴 타란티노, 2009) 63. 토리노의 말 (벨라 타르 , 2011) 64. 더 그레이트 뷰티 (파올로 소렌티노, 2013) 65. 피쉬 탱크 (안드리아 아놀드, 2009) 66. 봄 여름 가을 겨을 그리고 봄 (김기덕, 2003) 67. 허트 로커 (캐스린 비글로, 2008) 68. 로얄 테넌바움 (웨스 앤더슨, 2001) 69. 캐롤 (토드 헤인스, 2015) 70. 우리가 들려줄 이야기 (세라 폴리, 2012) 71. 타부 (미겔 고메스, 2012) 72. 오직 사랑하는 이들만이 살아남는다 (짐 자머시, 2013) 73. 비포 선셋 (리처드 링클레이터, 2004) 74. 스프링 브레이커스 (하모니 코린, 2012) 75. 인히어런트 바이스 (폴 토머스 앤더슨, 2014) 76. 도그빌 (라스 폰 트리에, 2003) 77. 잠수종과 나비 (줄리언 슈나벨, 2007) 78. 더 울프 오브 월스트리트 (마틴 스콜세지, 2013) 79. 올모스트 페이머스 (캐머런 크로, 2000) 80. 리턴 (안드레이즈 즈비아긴체프, 2003) 81. 셰임 (스티브 매퀸, 2011) 82. 시리어스 맨 (에단 코엔, 조엘 코엔, 2009) 83. A.I. (스티븐 스필버그, 2001) 84. 그녀 (스파이크 존즈, 2013) 85. 예언자 (자크 오디아르, 2009) 86. 파 프롬 헤븐 (토드 헤인스, 2002) 87. 아멜리에 (장피에르 죄네, 2001) 88. 스포트라이트 (톰 매카시, 2015) 89. 머리 없는 여인 (루크레시아 마르텔, 2008) 90. 피아니스트 (로만 폴란스키, 2002) 91. 엘 시크레토 비밀의 눈동자 (후안 J 캄파넬라, 2009) 92. 비겁한 로버트 포드의 제시 제임스 암살 (앤드류 도미니크, 2007) 93. 라따뚜이 (브래드 버드, 2007) 94. 렛 미 인 (토마스 알프레드슨, 2008) 95. 문라이즈 킹덤 (웨스 앤더슨, 2012) 96. 니모를 찾아서 (앤드류 스탠튼, 2003) 97. 백인의 것 (클레어 드니, 2009) 98. 텐 (압바스 키아로스타미, 2002) 99. 이삭 줍는 사람들과 나 (아그네스 바르다, 2000) 100. 레퀴엠 (대런 아로노프스키, 2000) 101. 카를로스 (올리비에 아사야스, 2010) 출처 클립해두고 꺼내보기!
원더걸스 선미가 집에서 매일 한다는 '학다리 운동'
선미의 학다리 라인을 만든 '바디 트레이너' 표국찬 씨는 하루 10분만 투자하면 누구나 선미처럼 학다리를 만들 수 있다고 조언한다. 원더걸스 선미처럼 각선미가 살아있는 학다리를 만드는 운동법을 소개하니 이번 기회에 꼭 성공하자. 1. 한쪽 다리를 올리고 엉덩이에 힘준 채 올린 다리의 힘으로 의자 위에 올라간다 2. 이때 절대로 반대편 다리의 반동을 이용해서는 안된다 3. 올라갈 때와 마찬가지로 올린 다리의 힘만으로 천천히 내려온다 4. 1세트에 한쪽 당 10회씩, 총 3세트를 실행하면 힙업 효과를 볼 수 있다 5. 이번에는 양다리를 옆으로 넓게 벌리고 지각으로 무릎을 구부린다 6. 손을 편안 자세로 모은 다음 한쪽으로 이동하여 반대쪽 다리를 길게 펴준다 7. 허리는 곧게 세운 상태로 엉덩이는 수평을 이뤄 좌우로 반복해준다 8. 2분간 무리하지 않는 선에서 1세트 당 10~15번 정도 실시한다 9. 의자에 편안하게 기대 앉는다 10. 다리를 꼬고 위에 얹은 다리의 힘을 뺀 채 발목은 90도로 세운다 11. 자세를 유지하면서 아래쪽 다리의 힘으로 들어 올리고 내리고를 반복한다 12. 양쪽 다리를 번갈아가면서 2분간 반복해 실시한다 13. 바르게 누워 한쪽 다리를 구부린 뒤 반대편 다리를 위로 들어 올린다 14. 들어 올린 다리 발바닥 앞쪽에 수건을 걸치고 양손으로 잡는다 15. 그 상태로 복부와 허리 힘을 이용해 골반을 들어올렸다 천천히 내린다 16. 1세트에 한쪽 당 15회씩, 총 3세트를 실시한다 출처 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