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onkwonkwon
500,000+ Views

[만들며 사는 삶] 3화 : 최신 유행(?) '클라우드 에그' 만들기

33 Comments
Suggested
Recent
너무 예뻐요!!! 너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말랑말랑!
하! 진-짜- 계란물쭐 모리네! 딱보이까는 억쓰 밍밍할 꺼 가튼데 쩌다가 쌈장 한 수까락만 딱~ 퍼다가 스까서 함 무바라! 는 드립이고 완전 첨보는 신선한 요리군요. 베이킹알못이라 그런데 간은 보통 어느정도 하나요?! 준비된 소금이 어느정도 쓰였어요?
저는 계란요리에 소금치는걸 별로 안 좋아해서 거의 넣지는 않았는데, 그냥 한 꼬집? 정도만 넣어도 괜찮은 것 같아요 ㅎㅎ
여윽씨 권권규 자까님이다. 뜨개질에 이어서 요리까지 범상치않은 손재주라 말씀드릴수있겠스요.
파슬리에서 현웃 ㅋㄷㅋ
근데 계란맛일것을 뻔히 알면서도 나는 왜때문에 움짤을 보고 침을 삼킨 것인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집에서 만든 파인애플 식초 후기!
안녕하세요 빙글러님들 제가 '만들며 사는 삶' 10화에서 만든 파인애플 식초 기억하시나요? 담근지 2주가 지났기 때문에 개봉해보았습니다. 식초를 담을 병은 길가다 구매한 스윙탑 병입니다. 마침 파인애플 이미지가 붙어있길래 옳거니 하고 샀어요 색은 담갔을 때와 큰 차이는 없네요 냄새는 많이 중화된 듯 합니다. 거름망을 이용해 병에 옮겨담습니다. 호옹이 참기름병 같기도 하고 오일병 같기도 하네요 양은 이 병 하나랑 텀블러 반 정도 차게 나왔습니다. 맛을 봐야겠죠 컵 바닥에 살짝 차게 따른 가득 차게 물을 부었습니다. 맛은... 存맛! 엄청 달 줄 알았는데 제가 설탕 계량을 잘못하기라도 했는지(?) 단 맛은 과일의 단 정도로만 나고 맛이 깔끔합니다. 시중에 파는 과일식초와 비교했을 때는 개인적으로 단 맛과 향이 더 깔끔한 편이고 식초의 센 맛은 아주 조금 더 강한 느낌이네요 생각보다 물을 많이 타 마시게 되서 양은 엄청 불어날 것 같습니다. 걸러낸 파인애플은 레몬이 둔갑한 것 처럼 엄청 시큼합니다. 갈아서 샐러드에 넣거나 플레인 요거트에 섞는 등 여러 시도를 해먹어봐야겠네요 냉장고로 들어간지 3~4일 쯤 됐는데 아직 안 꺼내먹고 있는거 보면 이러다가 냉장고 미아가 될 수도 있을 것 같네요 어서 레시피를 강구해봐야겠습니다. 아무튼 결과적으로 마음에 듭니다! 만드는 방법도 간단하고 괜찮은 여름 별미가 된 것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 다만 댓글에서도 어떤 분이 언급해주셨듯 과일과 설탕의 조합으로 당 함류가 적지 않을 듯 해서 혈당을 조절하시는 분이나 위장이 약한 분들은 많이 희석해 드시거나 적당량을 드시는게 좋겠네요! 그럼 다음 주에 뵐게요! <만들며 사는 삶> 컬렉션 보러가기
174
33
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