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안면비대칭 1초 자가 진단테스트 안면비대칭 원인은 틀어진 골반일 수 있다?
너무 유명한 '뭉크의 절규 ' 작품이죠?^^ 그런데 그림속 주인공처럼 매일 10분 정도 얼굴마사지를 하면 얼굴 좌우의 균형이 잡힌 얼굴을 만들 수 있다는데 안하실 분 계실까요?^^ 웃을때 입이 한쪽으로 더 올라가다 보니 비웃는 것처럼 보인다고 오해를 사는 경우도 있나요? 얼굴에 보톡스 시술을 했는데 그렇게 효과를 보지 못하셨나요? 짝짝이 처럼 보이는 얼굴의 원인이 골반 때문이라구요? 안면비대층은 골격을 이루고 있는 두개골의 균형이 틀어지면서 발생하게 됩니다. 얼굴이 틀어져 있다는 것은 골반과 척추도 틀어져 있다는 것으로 상체에 136개 전체의 근육들도 전체적으로 부조화를 이루게 됩니다. 그로 인해 허리에 통증이 온다거나, 어깨 근육의 한쪽으로 수축이 되면서 통증이 온다거나, 만성두통, 시력저하, 소화장애까지 올 수 있습니다 귀 안쪽에서 소리가 들린다든지, 귀 양쪽에서 지그재그로 벌어지는 느낌이 나면 안면비대층을 갖고 있을 확율이 높습니다. [안면비대칭 셀프 마사지] 집에서 간단히 할 수 있는 안면비대칭 셀프마사지를 소개합니다. 단, 골반이 틀어진 상태에서 안면비대칭 마사지가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는 없을 것입니다. 틀어진 골반교정관련은 따로 카드를 준비하겠습니다.^^ [사진출처 : 스토리온 더 바디쇼 화면캡쳐][https://www.youtube.com/watch?v=wcUY4uDNCYU]입니다. 턱관절 스트레칭 너무 힘주지 마시고 뭉크의 절규처럼 20회 하시면 됩니다.^^(▶▶▶▶옆으로 넘기세요^^) 아래턱 림프 마사지 집에서 어느 정도 효과를 볼 수 있는 셀프 얼굴 대칭 스트레칭입니다.^^(▶▶▶▶옆으로 넘기세요) 턱관절 스트레칭과 아래턱 림프 마사지가 근본적인 치료가 되지는 못할 겁니다. 몸의 중심인 골반이 얼마나 중심을 잘 잡고 있고 평소 바른자세를 유지하는 습관이 몸에 베었냐가 중요합니다. 자료 출처 : http://blog.naver.com/8577chuk/220650955768 안면비대칭 교정 비교 이미지도 있으나 교정 전후 사진까지 빙글에 올리는 것은 아닌듯하여 셀프 마사지까지만 올렸습니다. 조금 더 자세한 정보를 아시고 싶은 분이 있을 것 같아 링크 걸어 두었구요.. 다음 섹션에는 올바른 골반교정법에 관한 카드를 올리겠습니다.
오싹오싹 풍선 근육 (약혐)
원래 인터넷에서 흔히 말하는 '풍선근육' 은 시청도 만렙인 키보드 워리어들이 '웨이트 트레이닝으로 얻은 벌크업 근육'을 비하하는 용어이다. 이런식으로 고중량 고립 운동(+약물)을 반복해 얻은 근육은 격투기에 쓸모가 없다는 의미인데 근육의 크기가 근협응력이나 반사신경, 격투기술을 키워주는건 아니기 때문에 프로레벨에서는 맞는 말이다. 하지만 어쨌건 근육이 크다는건 최대로 낼 수 있는 파워의 상한선이 높단 뜻이고 이는 대부분의 상황에서 이득이기 때문에 적어도 풍선근육이라고 비하될 만한건 아니다.  하지만 이 글에선 진짜 풍선근육을 소개하고자 한다. 가끔 유투브나 짤방으로 이런 이상한 근육맨들을 본적이 있을거다.  모르는 사람들은 당연히 포샵질이라고 생각했을텐데 놀랍게도 아니다. 이 좆같이 생긴 근육은 신톨(Synthol) 이라 불리는 화학물질 투여로 만들어진 인공 근육이다. 약물주사로 만들어지는 근육 이란점에선 위의 아나볼릭 스테로이드 등으로 만들어진 벌크업 근육과 공통점이 있지만... 이 신톨이란 물질은 도핑검사에 걸리지 않는다.  왜냐면 걍 순수한 알콜과 기름이기 때문! 저걸 그냥 근육에 주사해서 성괴들이 주름 펴겠다고 보형물 넣어서 모양만들듯이 부풀리는거다.  알다시피 보디빌딩이라는건 자기과시욕의 끝판왕이기 때문에 열등감과 경쟁심리에 의해 객관성을 잃기 쉬운 종목이다. 쇠질좀 해본 놈들은 다 알겠지만 근육은 아주 조금 늘리는데도 너무 좆같이 번거롭고 많은 좌절을 겪는다. 식단, 쇠질 모든게 몸에 극도의 스트레스를 가하는데 반해서 얻어지는 근육증가량은 좆만하기 때문에 도핑에도 걸리지 않고 주사 한번으로 꽤 큰 펌핑을 얻을수 있다는 말에 솔깃하지 않을 수 없다. 물론, 정상적인 사고가 가능한 인간이라면 좆까는 소리라고 일축할테지만 로이더들은 이미 쇠질의 피로와 왜소한 신체에 대한 열등감으로 뇌가 피폐해져 정상적인 사고를 할 수 가 없게 된 상태이므로 '한번쯤은' 이라면서 저걸 주사하게 된다.  그래도 '좀 보기 흉하지만 본인만 행복하면 뭐 괜찮지 않을까?' 라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문제는 저 끝이 영 좋지 않다는거다. 우선, 위에도 말했듯이 신톨은 그냥 기름 알콜의 혼합물이다.  제대로 된 의료용 보형물도 아니기 때문에 주사한 위치가 나쁘거나 했을 경우, 힘주면 저런식으로 새어나온다.   또한 제대로 된 근육이 아니기 때문에 인대와 힘줄이 제대로 지탱해주지 못하고 중력의 영향을 받아 축 쳐지므로 모양이 굉장히 나쁘다. 피부조직 또한 신톨의 무게를 지탱하지 못해 점점 늘어나고 괴사하게 되며 마찬가지로 인대와 힘줄도 손상을 받는다. 신톨 투여자들은 대게 이 통증을 견딜 수 없게 되었을때 쯤 의사선생을 찾게 되고 신톨이 자기몸에 어떤 손상을 줬는지 정밀검진 받고나서 알게 된다. 신톨 투여자의 팔근육의 상태... 저 흰부분이 전부 신톨이다. 아래에 얇게 깔린 회색부분이 진짜 근조직인데 신톨에 눌려 거의 괴사직전의 상태인걸 볼 수 있다.  이물질, 그것도 기름과 알코올을 피하에 직접투여 하는거니까 당연히 순환, 면역 계에도 매우 좋지 않다. 감염증에 취약해지고 상처도 낫지 않게 되며 피에는 기름이 섞여 흐른다.  결국엔 근조직이 전부 괴사하고 저런 괴물같은 혹덩이를 달고 살던지 괴사가 더 진행되기 전에 잘라내던지 하게 된다.  교훈: 허세 근육 만들겠다고 용쓰다가 좆되지 말고 생긴대로 살자. (출처) 이야말로 찐광기 저런 걸 진짜 사용하다니 자기 과시의 세계란 ㅉ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