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up
100,000+ Views

먹을때 최고 귀여운 사람

먹보의 궁금증
(이렇게 맛있는뎅)
먹으면서 놀라기
먹으면서 놀리기
먹으면서 인증샷 찍기
먹는데 왜 오지 ⊙.⊙?
(먹었으면 마셔야지)
쏘람쥐
볼에 이미 한가득 있어도 먹을걸 마다하진 X
귀염ㅠㅠ
예쁨♡
시장에서 짱 신났음
신세계...!!!!
누가 먹는데 뽀뽀를 하느냐
입에 한가득 음식을 넣고 오물오물 씹는게 너어무 귀여운 걸스데이 소진이 좋다면

하트뿅뿅♥ x 1000

34 Comments
Suggested
Recent
먹는모습이 진짜 다람쥐같음ㅋㅋㅋㅋ
아 진짜 귀여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모님 짱 맛있게 잡수시네~
와 여자가 봐도 사랑스럽
와... 먹으면서 이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시기상조’ 아닐까… 포켓몬 고 “다시 밖으로”
코로나19 이후 적용했던 주요 변경사항 ‘롤백’ 예정 조금 성급한 결정은 아닐까? <포켓몬 고>가 ‘포스트 코로나’를 선언했다. 개발사 나이언틱은 코로나19에 맞춰 게임에 적용했던 변경사항 중 일부를 ‘롤백’할 예정이다. 다시말해 다시 외출을 권장하는 게임 플레이로 운영 방향을 되돌린다는 이야기다. 2020년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포켓몬 고>에는 한 차례 위기가 찾아왔다. 세계 여러 국가가 국민의 이동을 적극적으로 제한함에 따라, 외출이 필수적인 <포켓몬 고> 플레이에도 큰 차질이 빚어졌기 때문. 이에 나이언틱은 <포켓몬 고>의 ‘실내 플레이’를 가능케 하는 업데이트에 발 빠르게 나섰다. 원거리에서 체육관 레이드에 참여할 수 있는 ‘리모트 레이드 패스’ 아이템 등이 추가됐고, 그 결과 오히려 매출이 기존보다 크게 증가하며 전화위복에 성공했다. 6월 21일(현지시간) 나이언틱은 자체 홈페이지를 통해 특정 국가에 한해 <포켓몬 고>의 운영을 코로나 이전처럼 외출을 권장하는 방향으로 되돌린다고 전했다. 나이언틱은 “일부 지역이 회복세에 접어들고 있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포켓스탑 방문, 체육관 레이드 등 야외 활동에 새로운 ‘탐험 보너스’가 적용될 예정이다. 또한, 코로나19사태 이전 유지되고 있었거나, 새로 도입할 예정이었던 기타 실외 플레이 보너스도 다시 돌아온다. 이런 혜택들은 7월 말부터 9월 1일까지 유지된다. 반대로, 실내 플레이 권장을 위해 적용됐던 한시적 보너스들은 ‘<포켓몬 고> 페스트 2021’이 종료되는 2021년 7월 18일 이후 미국과 뉴질랜드 지역에 한해 삭제된다. 여기에는 ‘포켓몬 향로’ 효과 보너스, 파트너 포켓몬이 획득하는 선물 개수 보너스, 포켓스탑 및 체육관 상호작용 거리 보너스 등이 포함된다. 코로나19 이후 새로 도입됐지만 향후에도 지속할 시스템도 몇 가지 있다. 상술한 ‘리모트 레이드 패스’의 경우 개선하면서 유지해나갈 계획이다. 향로 유지 시간이나 인벤토리 확장, 원격 트레이너 대전 등의 요소 역시 조금의 조정을 거쳐 시스템에 남는다. 변경사항의 적용 시점에 대해서는 “유저들의 안전한 플레이를 위해, 세계 각지의 상황에 맞는 합리적인 시점에 시차를 두고 적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롤백’의 의의에 대해서는 “<포켓몬 고>의 핵심인 ‘현실 속 이동과 탐험’을 되살리기 위한 변화다. 천천히 신중하게 도입해 여러분께 탐험의 재미를 선사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나이언틱은 지난 10월에도 이번과 동일하게 코로나19로 인한 변경사항 중 일부만 남긴 채 나머지는 삭제하겠다고 선언했었다. 그러나 많은 비판에 직면했고, 결국 거리두기 권장을 위한 여러 보너스를 다시 복원시켰던 바 있다.
"하늘의 왕자 SCV?" '스타크래프트' 신종 버그 발견, 대처법은?
감마 변화로 버그 사용 유무 판단 가능해 한국인의 '민속놀이'로 여겨지는 <스타크래프트>에 악성 버그가 발견돼 유저들이 몸살을 앓고 있다. 해당 버그는 커뮤니티에서 'SCV 날리기'라는 이름으로 불린다. 말 그대로 SCV가 공중 유닛처럼 지형을 통과하는 것. 유저 제보를 받아 촬영한 버그의 모습 해당 버그는 오래전부터 존재해 온 것으로 보인다. 유튜브 등에서 이 버그를 사용하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었기 때문이다. 다만 지금까지 유저들은 그리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이전에도 미네랄을 클릭하면 일꾼 유닛이 길목을 막고 있는 유닛을 통과하는 버그가 있기도 했으며, SCV 버그를 사용하는 유저도 극히 적었기 때문. 하지만 이를 악용하는 일이 빈번해지면서 사정이 달라졌다. 다수의 SCV에게 버그를 적용한 후, 마치 뮤탈리스크처럼 SCV를 뭉쳐 게임 초반부에 러시를 오면 이를 방어하기 쉽지 않다. 현재 버그 사용법이 커뮤니티 전반에 퍼져나갔으며, 사용 방법도 어렵지 않아 유저들이 피해를 보고 있다. 현재 <스타 리마스터> 래더 게임에서 일부 유저가 해당 버그를 악용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SCV 버그는 해외까지 퍼져나갔다. 해외 <스타> 전문 해설자이자 스트리머인 '아르토시스'의 방송에서 버그를 악용하는 유저가 나타난 것. 이에 해외 시청자와 스트리머 본인 모두 분노하는 모습을 보였다. 커맨드 센터에 교묘하게 걸쳐 유닛을 학살하는 SCV (출처 : 아르토시스 트위치 채널) 이에 해당 버그를 사용했는지 확인 가능한 방법도 공개됐다. 유튜브 '스페의 스타크래프트 강의' 채널에 따르면 <스타 리마스터>의 감마를 최대로 올려놓을 경우, 상대방이 해당 버그를 사용할 때 감마가 순간적으로 내려온다. 따라서 감마가 순간적으로 내려가면 상대방이 버그를 사용했다는 뜻이므로 이에 맞춘 초반 전략으로 어느정도 대처 가능하다. 디스이즈게임 실험 결과 해당 방법은 사실로 밝혀졌다. 상대방이 SCV 버그를 사용하면 감마가 순간적으로 내려간다. 녹화 프로그램을 사용할 경우엔 감마값이 내려가는 장면이 화면에 잡히지 않아, 핸드폰 카메라를 사용해 촬영했다. 더불어 해당 방법을 사용한 후 게임을 끝내면 <스타 리마스터>를 재접속해 주는 것이 좋다. 게임을 재접속하지 않으면 다음 게임에서는 상대방이 버그를 사용하더라도 감마값이 내려가지 않기 때문. 또한 <스타 리마스터>는 듀얼 모니터를 사용하면 감마가 제대로 변경되지 않으니 이 점도 유의해야 한다.
목숨보다 체면이 중요했던 알렉산더
알렉산더가 원정 중에 있던 일이다. 때는 한 겨울, 바람이 살을 베는 추운 날씨였다. 그런데 알렉산더는 이깟 추위따윈 아무렇지 않다며 허세를 부리며 강에 뛰어들어가 수영을 했고 당연히 감기에 걸렸다. 데려온 의사들은 선뜻 나서질 못 했다. 고열에 시달리는 왕한테 약 줬다가 죽으면 삼족이 아웃 될 판인데 누가 나서겠는가? 그러나 용감히 나선 한 사내가 있었다. (사진은 아스클레피오스) 바로 의사 필리포스였다.(알렉산더의 아버지와 동명이인. 고대 그리스에선 흔한 일이었음) 왕이시여. 제 약을 먹는다면, 며칠동안 고통스러우실 수 있으나 반드시 나을 수 있습니다. 그럼 가져와라. (약 먹는 중) 야 근데 이거 봐라 ㅋㅋㅋ 아까 파르메니온(마케도니아의 중신)이 편지 보내줬는데 니 배신자라고 적혀 있더라 ㅋㅋㅋ 그 말대로 편지의 내용은 대충 이랬다. "다리우스 3세가 왕의 목에 천금과 한 지방의 영주를 검. 필리포스랑 기타등등 의심 되니 조심하세요" 편지를 받은 필리포스는 벌벌 떨며 말했다. 아.. 아니 아니;; 전 진짜 이런 적 없습니다 진짜에요 ㅠㅠ 알아 이 새꺄 ㅋㅋㅋ 아니겠지 아마 ㅋㅋㅋ 근데 제가 말하기도 뭐한데 의심은 해보셔야 하는 거 아니에요? 의심하며 뭐해.야. 어쨌든 내가 약 안 먹으면 죽겠지? 아마 그렇겠죠? 그럼 임마 ㅋㅋㅋ 다른 놈 의심하며 끙끙 앓다가 비참하게 죽는 것보다 차라리 니 독약 먹고 죽는게 가오가 살지 않겠냐? *알렉산더는 이렇게 말했다. "다른 이를 의심하며 비참하게 죽기보다, 나는 차라리 다른 이의 손에 죽는 것이 더 명예로운 일이라 생각하오" (미친 X끼 아냐 이거..) 그 말이 맞습니다.. ㅋㅋㅋ 아 약 먹으니 졸리다 ㅋㅋㅋ 한 숨 자고 옴 ㅅㄱ 알렉산더는 약을 먹고 삼일 동안 안정을 취하자 말끔히 나았고, 부하들을 의심해야하는 일은 없어야 한다며 배신자 명단을 못 본 걸로 했다. (출처) 배포가 이만저만이 아니네 존멋이네 존멋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