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색감 오지는데 내용은 더 대박인 테일러 스위프트 뮤비.jpgif
자고 있는 테일러 안대에 적혀있는 Calm Down 아기자기 색감 지리는 소품들이 나오더니 테일러가 별안간 헛소리 하지 말라며 존내 씅냄 알고보니 인터넷에서 자기에 대해 욕하는 사람들한테 하는 말임 빡쳐서 던져버린 핸드폰 불타기 시작함 집에 있는거 싹다 불탐 불타는 집에서 나와버리는 테일러 등에 존멋탱 타투가 보임 앨범 커버처럼 뱀에서 나비로 형상화한 타투 뱀은 6집 나비는 7집을 상징 불타는 집에 있는 액자에 적힌 문구는 MOM I AM A RICH MAN 저 문구는 가수 셰어의 유명한 인터뷰에서 가져온 문구임 셰어 : 어느날 우리 엄마가 나한테 부자인 남자한테 시집가서 정착하라고 그러더라고 그래서 내가 그랬지 “엄마 내가 부자야(MOM I AM A RICH MAN)” 개멋있음;;;; 나와서 테일러가 하는말 you need to calm down 니들 좀 진정할 필요가 있어 노래 제목이기도 함 근데 뭘 진정하라고??? 이제 진정 좀 하라는 말의 대상이 정확히 등장 뭘까? 자세히 보면 여기저기 무지개 깃발과 통통튀는 색감이 보임 무지개 옷 무지개 펜스 무지개 차 머리를 염색하고 나온 테일러 바이섹슈얼을 상징하는 색깔 어떤 피켓을 들고 시위하는 사람들 피켓에 무언가 죄악이다 라고 쓰여있음 그러든 말든 동성 결혼중 피켓 문구 : 아담과 이브야!! 아담과 스티브가 아니다! 아담과 스티브는 동성애 영화 제목이기도 함 그니까 이 노래는 LGBTQ 성소수자 인권에 관한 노래임 You Need to Calm Down 성소수자에 대해 왈가왈부하는 색기들 다 좀 닥치라는 내용 ㅋㅋㅋㅋㅋㅋㅋ 그러든 말든 존나 드르렁에 평화로운 사람들 타투받는 중인 엘렌.. 그 엘렌쇼에 엘렌 맞음ㅇㅇ 엘렌은 레즈비언 이기도 함ㅇㅇ 저 새겨진 cruel summer 타투가 앨범 수록곡 제목이냐는 말도 나오는 중 다같이 누워서 광합성 중인데 와서 뇌없냐고 머라하는 호모포비아들 그러든말든 존내 드르렁 한편 팝퀸을 뽑는 대회 왼쪽부터 순서대로 아리아나 그란데 레이디 가가 아델 카디비 테일러 스위프트 비욘세 케이티 페리 니키 미나즈 그치만 왕관을 냅다 던져버리는 시상자 이때 가사 인터넷에서 잘나가는 여자들만 모아서 비교하더라 근데 우린 알아 우리 모두가 다 왕관을 가졌단 걸 넌 진정할 필요가 있어 난리가 난 이곳에서 두리번 거리는 테일러 그리고 그녀가 찾은 사람 바로 케이티 페리 무언가 결심한듯 바라보며 마주하는 두사람 이와중에 무언가 그리고 있는 한 남자 바로 라이언 레이놀즈 ㅇㅇ데드풀맞음 동성애는 죄악이라는 피켓을 들고 있던 사람들도 결국엔 피켓을 던지고 파티속으로 들어감 그리고 서로를 껴안는 테일러와 케이티 그리고 뮤비는 짧은 글로 마무리 됨 국가의 차원에서 우리의 법이 진심으로 모든 시민들을 동등하게 대우해줄 것을 요구함으로써 우리의 프라이드를 보여주자 Change.org에 있는 평등운동을 옹호하는 상원을 위한 나의 청원에 서명해주길 바랄게
Dynamic Duo( 다이나믹듀오) - Good Love ft. 김범수
제가 생각하기에 다듀노래중에 제일 달달한 노래같어요. gaeko> 넌 날개를 펴 지옥에서 날 꺼내줘 내가 힘들 때는 가녀린 니 어깨를 줘 작은 손으로 머리를 만져주면 불면증도 도망가 불 같은 나를 잠재우는 소방관 너 없이 그 어떤 공간에 있어도 무덤이 돼 떨어져 있어도 혼자라는 것이 부담이 돼 외줄타기 세상살이에 넌 내 낙하산이 돼 주네 어디론가 숨고 싶을 때 넌 다락방이 돼 주네 나무라고 쳐 난 뿌리고 넌 꽃이야 널 위해 어둠만 상대할 테니까 넌 활짝 피어 난 기도해 항상 니가 다 잘되게 영원히 해줄게 배줄래 내 팔 배게 [chorus] BSK> 내 옆자리에 앉아서(sit next to me) 내게 기대 눈 감고서(my lady close your eyes) 바보 같은 날 위해서 (you give love for me) 영원을 약속해줘서 (I’m glad you’re mind) 고마워 내게 준 good love good love good love 고마워 good love good love good love Choiza> 넌 너무 쉽게 꼭꼭 잠궈둔 내 맘의 금고를 부셨어 그리고 아주 비싼 내 마음을 훔쳤어 딱 갖다 붙였어 니 마음 옆에다 그 후론 가둬 버렸어 사랑이란 섬에다 넌 꽃 중의 꽃 네겐 그 누구보다 이뻐 벗 중의 벗 우리 관계는 너무나 깊어 넌 덫 중의 덫 내 발목을 꽉 잡은 우리 사랑은 누구도 못 넘보는 벽 중의 벽 우리는 다투기도 해 서로 화 풀기도 해 때론 남보다 더 차갑기도 해 얼음처럼 그래도 걱정 안되 우리 둘의 관계 소주한잔이면 풀어지니까 처음처럼 [chorus] Gaeko> 두 발 자전거 첫 페달을 처음 밟은 아이처럼 삶에 비틀거릴 때도 (날 잡아줬어) 성공에 집착해서 성격이 좀 삐딱해져 술에 취해 비틀거릴 때도 (날 잡아줬어) 넌 너무 착해 어쩔 때는 좀 딱해 때론 난 참 못되고 야박해 그래도 날 믿어 나의 치어리더 숨이 내 허파를 떠날 때까지 널 위해 뛰어 Choiza> 누군가는 날 보고 미쳤댔지만 너와 함께할 수 있다면 난 미치고 싶어 누군가는 우릴 손가락질 했지만 어렵게 깍지 낀 손 절대 놓치긴 싫어 넌 죽어버린 나란 별에 다시 불을 붙였어 난 태양이 되 니 두 눈에 오랜 장마를 그쳤어 봄날의 향기처럼 풋풋한 우리 사랑의 숨결 속에서 난 다시 영원을 꿈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