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rtsseoul
10,000+ Views

[B급통신] 이 몸매가 70대 할머니라고요?!

[스포츠서울] 30대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로 동안을 자랑하는 한 호주 할머니가 화제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각) 영국 일간 '데일리 메일'에 따르면 3명의 자녀와 4명의 손주를 거느린 호주 할머니 캐롤린 하츠가 남다른 건강 비결을 자랑하고 있다. 캐롤린의 건강 비결은 지난 28년간 설탕이 든 음식을 먹지 않은 덕분이라고 한다. 이에 대해 캐롤린은 덕분에 군살 없는 탄력 넘치는 건강한 몸을 유지할 수 있었다고 건강 유지 비결을 전했다. 하지만 캐롤린이 처음부터 건강한 몸을 지닌 것은 아니었다. 캐롤린은 40세 때 당뇨병 우려 진단을 받은 뒤 늘 즐기던 치즈케이크와 비스킷 등 군것질을 과감히 끊었다. 그 결과, 1년후 건강을 회복할 수 있었고, 끊었던 간식을 직접 만들어 먹기 시작했다. 단, 캐롤린이 직접 간식을 만들면서 단 맛을 내는 설탕 대신 자일리톨을 사용했다. 그 덕분에 캐롤린은 28년간 설탕을 먹지 않을 수 있었다.
특히 30년 여간 설탕을 먹지 않는 '슈가 프리' 식단을 이어온 그는 55세 때 설탕 대신 자일리톨을 공급하는 '스위트라이프'라는 회사를 설립했다. 더불어 자신의 경험과 레시피를 정리한 요리책도 썼다. 건강을 위해 했던 일이 인생을 통째로 바꿔 버린 것이다. 현재 70세인 캐롤린은 젊은 사람 못지않은 에너지와 미모로 활동하고 있어 많은 이들이 선망하는 인물이다. 그는 "무엇보다도 긍정적인 생각이 중요하다"며 "역경이나 실패를 겪으면 거기에서 다시 시작하면 되는 것이지요. 한 쪽 문이 닫혀 있으면 어딘가에 있는 또다른 문은 열려 있는 법"이라며 자신의 건강과 동안 미모를 유지할 수 있는 이유를 설명했다.
한편, 캐롤린은 현재 몸매와 건강 비결에 대해 '슈가프리 식단'이라며 설탕을 줄이고 단백질 섭취를 늘리라고 조언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스위트라이프 인스타그램



▶ 스포츠서울 TOP뉴스 보러가기

내리고 가리고, 초미니 의상에 ‘AOA' 설현 난감

이게 자다가 나온거라고? 아이린의 놀라운 실물 미모

중국 ‘밀크티녀’ 동안 미모에 남편 굴욕

▶ 스포츠서울 카카오 플러스친구가 되어주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30대는 오버;;; 60대 정도로 보이는데;;;;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no title)
#Repost @thebluehouse_kr —— "6박 8일의 UAE·사우디·이집트 방문을 마치고 서울에 도착했습니다" 우리나라의 중동·아랍권 주요 우방국들인 UAE·사우디·이집트를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6박 8일간의 순방을 마치고 이집트를 출발해 오늘 오전 10시에 귀국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앞서 지난 15일(현지시각) UAE를 방문해 다음 날인 16일 첫 일정으로 '한-UAE 수소협력 비즈니스 라운드테이블'에 참석했고, 이어 모하메드 알 막툼 UAE 총리와 회담을 갖고 '방산협력·국방기술협력 MOU'와 4조원대 '천궁Ⅱ' 수출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는 국산 단일 무기체계 최대 규모 계약 성과로 전 세계에 K-방산의 우수성을 알림과 동시에 추가적인 후속 협력사업을 촉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어 사우디아라비아를 공식 방문한 문 대통령은 18일 모하메드 왕세자와 회담을 갖고 방산과 원전, 수소 에너지, 의료협력 등 양국 간 다양한 분야의 실질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를 가졌습니다. 이날 회담을 계기로 양국은 제조·에너지, 보건의료, 수소 등 신산업 협력 다각화를 위한 양해각서(MOU) 14건을 체결했습니다. 또한, 문 대통령은 '한국-사우디 스마트 혁신성장 포럼' 참석해 양국 경제계 주요 인사와 기업인 앞에서 수소, 미래도시 건설, 신성장 동력 3가지 분야 협력의 필요성을 강조했고, 삼성물산이 진행하는 사우디 ‘리야드 메트로’ 현장을 방문해 우리 관계자들을 격려하기도 했습니다. 이번 중동지역 순방의 마지막 일정으로 이집트에 공식 방문한 문 대통령은 20일 압델 파타 알시시 이집트 대통령과 단독 및 확대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간 미래지향적이고 지속가능한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또한 ▲2022년 KOICA 이집트 전자조달시스템 개선사업 교환각서, ▲이집트 룩소르-하이댐 철도 현대화 사업 시행 약정, ▲무역경제 파트너십 공동연구 양해각서, ▲2022~2026년 EDCF 차관에 관한 양해각서 등 4건의 문건을 체결했습니다. 이와 함께 양 정상은 K-9 자주포가 이집트군 전력 증강에 크게 기여한다는 점과 기술 협력 및 현지 생산을 통해 양국 간 상생 협력의 훌륭한 사례가 될 것이라는 점에서 생각을 같이하며, 최종 타결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제 귀국길에 오르면서, “외교의 힘은 국민으로부터 나오고, 대한민국의 상승된 국격은 모두 국민들 덕분"이라며 "국민들께서 같이 느껴주실 것을 바랄 뿐”이라고 SNS에 소회를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