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ld
100,000+ Views

일본가면 꼭 사와야 하는것 10가지

일본으로 여행을 간다면 꼭 사야할 것들이 있다. 요즘은 한국에서도 판매를 하는 것도 있지만, 일본으로 여행을 떠날거라면 일본에서 국민 아이템이라 불리는 제품들을 좀 더 저렴하게 사오도록 하자. 그럼 이제부터 일본에서 꼭 사야할 것 베스트 10을 알아보도록 하자. 
1. 스토파
급똥을 즉각적으로 차단해주는 약. 급 신호가 올때 물 없이 한 알만 씹어 먹어주면 화장실 갈 수 있는 시간을 벌 수 있다. 스토파는 일본 드럭스토어 약품 코너에서 구매할 수 있다. 
2. 다이쇼 구내염 패치 
입 병이 자주 생기는 사람은 다이쇼 구내염 패치를 써보자. 악마의 약이라 불리는 알보칠 과는 달리 통증이 없고, 효과 또한 좋다. 입 안에 환부를 거즈로 닦아주고 동그란 패치를 붙여주면 끝. 다이쇼 구내염 패치도 드럭 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3. 비오레 사라사라 시트
비오레 사라사라 시트는 땀 나고 끈적이고 냄새나는 한 여름에 필수품이다. 시트 한장 꺼내서 겨드랑이나 땀이 많이 나는 부위를 닦아주면 땀 냄새도 잡아주고, 해당 부위가 뽀송뽀송해진다. 남녀 가릴것 없이 일본에서 꼭 사야할 제품이다. 드럭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4. 사카무케아
사카무케아는 바르는 밴드다. 우리가 상처 났을때 흔히 쓰는 붙이는 밴드와는 달리 환부에 발라주는 제품이다. 매니큐어처럼 발라주면 얇은 막이 생겨 환부를 보호해 준다. 방수효과 까지 있어 설거지도 가능! 드럭스토어에서 구매할 수 있다.
5. 유자폰즈
먹어 본 사람은 집 안에 항상 비치해 둔다는 유자폰즈. 유자폰즈는 간장 소스라 보면 된다. 만두나 샤브샤브, 고기, 회, 초밥등 어디에 찍어 먹어도 맛있다. 유자폰즈는 브랜드가 상당히 많은데 mizkan 유자폰즈가 맛있기로 유명하다. 
6. 카베진
일본 국민 위장약이라 불리는 카베진. 속이 자주 더부룩 하거나 쓰린 사람들은 반드시 사오자. 카베진 1정에는 소화 기관에 좋은 양배추 1통이 들어 있는것과 같다고 한다. 일본여행 가서 작정하고 과식할 사람도 추천! 카베진 복용법은 8세미만은 복용 금지, 15세 미만은 1일 3회/1회 1정 , 15세 이상은 1일 3회/1회 2정 식후 복용하면 되며, 카베진은 영양제가 아니므로 증상이 있을때만 복용해야 한다.
7. 로히츠보코 동전파스
로히츠보코 동전파스는 부모님들이 특히 좋아하는 제품이다. 크기가 동전만해서 아픈 부위에 쉽게 붙일 수 있다. 효과도 좋아 꾸준한 인기가 있는 제품이다. 
. 허니체 헤어마스크
써 본 사람들은 모두 극찬한다는 헤어마스크 제품. 드럭스토어에서 헤어케어 제품 판매 1위를 차지한 제품이다. 유해한 성분은 빼고, 고보습 꿀을 모아 만든 천연성분 헤어케어 제품으로, 상한 머릿결에 강력한 보습을 전달해 준다.
9. 오타이산
국민 소화제라 불리는 오타이산. 소화제 종류가 엄청 많은 일본에서 140년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는 제품이다. 일본여행에서 과식으로 속이 더부룩 할때 한 스푼 떠서 물과 함께 먹어주면 속이 편안해진다.
10. 호빵맨 패치
호빵맨 패치는 모기나 벌레 물린 곳에 붙여주는 동전 크기의 패치다. 효과가 좋아 인기가 많은 제품이다. 12개월 이상 아기부터 사용 가능하고, 사용 시간은 4시간을 넘기지 않는게 좋다고 한다. 여행을 못가는 사람들은 큐텐에서 직구도 추천한다. https://www.qoo10.com
30 Comments
Suggested
Recent
캬베진은 영양제예요. 증상이 있을때만 먹는 응급약 아닙니다. 꾸준히 먹어서 위를 튼튼하게 만드는 건강보충용식품이에요. 내용이 잘못되어있네용.
영양제 아닙니다.대부분 영양제로 잘 못 알고있는데 증상 있을때만 먹는게 좋습니다.
ㅋㅋ 영양제 아니고 약입니다.
동전파스도 좋지만 샤론파스도 좋습니다 전 개인적으로 샤론파스가 더좋더군요 ㅋㅋ
오우~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워훜ㅋㅋ진짜실용적인거 많다
직구하는 방법은없을까요?
큐텐에서 직구할수 있어요 https://www.qoo10.com/su/400900128/Q107960629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년만에 일본어 듣기 정복작전
1. 일본어가 좋아졌다. 왜? 묻지 마시라. 애니 오타쿠였던 암흑기는....아무튼 애니메이션이든 드라마든 한국어 자막 없이 보고 싶었다. 그리고 일본 사람들을 만나서도 꿀리고 싶지 않았다. 2. 오타쿠 + 계획맨 오타쿠는 계획맨이었다. 매일 10분 단위까지 철저하게 계획을 세웠다. 그리고 실천했다. 물론 70% 성공률로. 지금 생각하면 정상적인 사람이 할 짓은 아닌 것 같다. 그렇지만 후회하지는 않는다. 지금도 계획이 좋은 걸 어찌하리... 3. 몰아치기 시청 + 폭풍 듣기 주말에는 일본 드라마 10~11편(대체로 한 시즌)을 몰아치기 시청했다. 덕분에 눈은 오덕눈이 되어갔다. 그리고 드라마의 음성을 mp3로 추출해서 들었다. 양치질 하면서, 해우소에서, 버스/지하철에서, 걸어다니면서. 그랬더니 신기한 일이 생겼다. 어느 순간부터 드라마의 장면이 떠오르고, 어떤 대사를 할 지까지 외우게 되었다. 4. shadowing ....쉐도윙 들리니까 앵무새처럼 말도 따라하기 시작했다. 곤니찌와를 시작으로 좀 더 어려운 말까지 따라하게 되었다. 신기했다. 뭔가 일본어의 벽을 하나 점령한 것 같은 희열이 느껴졌다. 지금은 알게 되었지만, 그게 shadowing이라고 하더라. 나중에는 드라마를 보면서도 연습했다. 5. 깨달음. 노력은 결실을 낳고, 배신을 하지 않는다. 1년 동안 그 짓(?)을 하고, 꼭 1년 후에 일본 유학을 갔다. 아직도 생생한데, 날 배웅나온 사람을 못 찾아서 한 시간을 헤맸다. 결국 카운터(?)에 가서 나는 일본이 처음이고 일본어를 전혀 못하니까, 사정이 이러이러하니 배웅나온 사람 좀 방송해달라고 했다. 나름 유창한 일본어로. 내가 이런 얘기하니까 쑥쓰럽지만, 그 때 다시 한 번 희열을 느꼈다. 일본인과 직접 얘기한 게 두 번째인데, 그 사람이 하는 얘기가 다 들렸기 때문이다. 당황스러운 상황이었지만 그 때 느꼈다. 아~! (적어도 외국어에서만큼은)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구나. 여러분도 1년 동안 1만시간 이상 들으면 외국어가 들릴 날이 올 것이다. 그 날이 내일이길 기원드린다.
인간극장 아들 네쌍둥이 10년 지난 최근 근황.jpg
2011년 방영된 인간극장 네쌍둥이 영웅호걸 첫째 둘째 일란성, 셋째 넷째 이란성인 아들 네쌍둥이 태영, 태웅, 태호, 태걸 아이가 생기지 않아 시험관을 했는데 네쌍둥이라는걸 알게됐고 병원에서는 힘들거라 유산도 권유 했지만 낳기로 결정한 부부 첫째는 일찍 나와 병원에 있음 아이들을 낳고 몸이 안좋아진 아내 그런 아내를 대신해 아이들 옷과 이불등을 재봉틀로 만드는 남편 병원에서 보호사로 일하는 남편, 일하는 중에도 아들보기 직장동료에게 자랑하기 ㅋㅋㅋ 허리가 아파서 집게로 물건을 집는 아내..ㅠㅠ 그리고 묵묵히 부부를 도우는 아이들 친할머니 아빠가 직접 그려준 아이들 백일옷 각자 캐릭터가 다름ㅋㅋㅋ 좋은아빠가 되기위해 아버지학교를 다니는 남편 어릴때 집을 나가 행방불명된 아버지를 보며 자람 아버지의 정을 느낀적이 없는 수일씨는 아이들에게 더 잘하고 싶어졌다 쉬지도 못하고 아이돌보기와 일을 병행하는 남편 돈을 절약하기위해 아이들옷 나눔을 받은 아내 그것을 보는 시어머니는 마음이 편치는 않고, 드디어 첫째 퇴원 한곳에 모인 영웅호걸이 시어머니, 이모가 교대로 아이를 봐주고 있음 시어머니가 몸이 아프신데도 도와주는게 감사하다는 아내 돈을 벌수 있다면 무슨일이든 하러 나가는 남편 농사 보조일도 묵묵히 하러간다 이제 앉아서 밥도 먹는 아이들 돈이 너무 많이 들어서 힘들긴하지만 아이들을 보면 행복하다고 이제 말썽꾸러기가 된 아이들 + 작년 (2020년) 근황 벌써 초등학생이 된 아이들 딸이 이뻐죽는 아빠 요즘 굴삭기 자격증을 공부하는 아빠 코로나로 병원이 닫고 일을 쉬게되서 집에서 주부로 4개월, 그동안 공부도 틈틈히 하고있음 아침이 되면 아이들을 깨우고 이모집에 놀러온 태웅이 능숙하게 밥상을 차리는걸 도움 밥을 먹고도 자연스레 치운다 할머니가 놀러오시자 아이들이 모여들어 서로 옆에서 자겠다고 ㅋㅋㅋㅋ 할머니 손이라도 잡고 자겠다는 아이들 ㅋㅋㅋ 그리고 몇달후 코로나라 비대면으로 세배 올리기 주부로 살게되면서 요리도 하게된 남편 밥 더해달라는 아이들 남은밥까지 볶음밥 쓱쓱 밥을 먹고 자연스레 정리 그리고는 설거지하는 아빠에게 감 물 절약하기 잠시잠시라도 물을 끄는 습관이 생김 설거지 끝난후 놀기! 다들 건강하게 잘 자라는중 출처 보면서 왜 눈물이나지.. ㅋㅋ 부모님의 사랑과 희생이 정말 어마어마하다
[혼슈 북쪽 끝 아오모리현 8] 구루링 시모키타호(ぐるりんしもきた号) 버스투어 : 천오백만년에 걸쳐 형성된 극락정토 해안 호토케가우라(仏ヶ浦)
(호토케가우라 仏ヶ浦) 버스는 오오마곶(大間崎)을 출발한지 30분만에 유람선 선착장이 있는 사이무라(佐井村)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津軽海峡文化館アルサス)에 도착했습니다. 유람선 사이라이트호(サイライト号)를 타고 뱃길로 호토케가우라(仏ヶ浦)로 갑니다. 호토케가우라는 깍아지른듯이 높은 낭떠러지 아래에 있어서 육로를 이용한 접근이 어렵고, 해안에서 조금 떨어진 바다에서 보는 전망이 좋기 때문에 유람선 이용이 필수입니다. 유람선이 출발한지 30분만에 호토케가우라에 도착했습니다. 호토케가우라(仏ヶ浦)는 기이한 모양의 낭떠러지와 거대한 바위가 해안선을 따라 2km 이상 늘어서 있는 해식애 지형입니다. 1500만 년 전에 해저 화산에서 분출된 화산재가 굳었다가 빗물과 파도에 깎여서 형성되었다고 합니다. 높은 절벽 아래에 있어 육상에서 접근이 어려워 오랫동안 지역민들만 아는 명승지였다고 합니다. 또 각각의 바위에는 극락정토의 이미지를 붙여서 '오백나한(五百羅漢)', '여래의 머리(如来の首)', '연꽃 바위(蓮華岩)', '봉래산(蓬萊山)', '병풍바위(屏風岩)', '쌍계문(双鷄門)', ‘향로암(香櫨岩)’ 등의 이름이 붙어있습니다. (오백나한 五百羅漢) (여래의 머리 如来の首) (연꽃 바위 蓮華岩) (신선이 살고 있다는 봉래산 蓬萊山) (병풍바위 屏風岩) (쌍계문 双鷄門) (향로암 香櫨岩) 이 곳에 오마치 케이게쓰(大町桂月 1869~1925)의 시비가 있습니다. 일본의 문인이자 여행가인 그는 1922년에 호토케가우라를 방문하고 감명을 받아 아래의 시를 쓰고 발표하면서 호토케가우라가 널리 알려지게 되었다고 합니다. 神のわざ 鬼の手つくり 仏宇陀 人の世ならぬ処なりけり 신의 기술과 도깨비의 손으로 만든 호토케우타(호토케가우라의 옛이름) 인간의 세상이 아니로구나 다시 배를 타고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로 돌아왔습니다. 점심 도시락을 나눠줘서 버스 안에서 먹으면서 오소레잔(恐山)으로 이동했습니다. 중간에 쓰가루해협 페리 터미널도 들렀습니다. (계속) (여행일 2019.09.14) [오늘 이용한 교통편] 08:10 무쓰 카사마이관(むつ来さまい館) - 09:20 오오마곶(大間崎) (구루링 시모키타호 ぐるりんしもきた号) 09:50 오오마곶 - 10:20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津軽海峡文化館アルサス) (구루링 시모키타호) 10:40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 - 11:10 호토케가우라(仏ヶ浦) (유람선) 11:40 호토케가우라 - 12:10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 (유람선) 12:30 쓰가루해협 문화관 알자스 - 14:15 오소레잔(恐山) (구루링 시모키타호) 15:15 오소레잔 - 16:30 시리야곶(尻屋崎) (구루링 시모키타호) 16:50 시리야곶 - 18:10 오미나토역(大湊駅) (구루링 시모키타호) 18:13 오미나토역 - 19:14 노헤지역(野辺地駅) (쾌속시모키타 키하100계) 19:24 노헤지역 - 20:11 아오모리역(青森駅) (아오이모리철도 701계)
가성비 좋은 니트쇼핑몰 베스트5
2017년 이군요.새해복 많이들 받으시고 올해도 멋진스타일로 아낌없이 주목 받으시길^^ 겨울과 봄에 가장 필요한 아우터가 코트라면 이너로는 무조건 니트라고 말하고싶다.섹시하고 사랑스럽다고 해야하나??? 브랜드는 솔직히 너무 비싸기만하다. 가격좋고 퀄리티 좋기로 소문난 곳을 지금부터 공개한다. 남자,여자 모두 주목해 보자. 1.바이슬림 저가의 니트부터 터틀넥까지 구성이 잘되어 있는 바이슬림. 마른체형의 남자들은 알아두면 매우 유용하다. 마른체형의 10,20대 남자라면 더욱 참고하자. 가성비 ☆☆☆☆ 2.지니프 심플한 코디로 유명한 지니프. 깔끔한 컬러와 스탠다드핏의 니트 그리고 감성적인 사진까지 잘 갖추어져서 남여모두에게 인기가 좋은곳이다. 20,30대 남자라면 참고하자. 가성비 ☆☆☆☆☆ 3.크로시 심플한 니트와 오버핏 터틀넥 그리고 감성적인 사진까지 구성이 좋은 곳이다. 가격과 사진까지 좋아서 남여모두에게 인기있는 곳이다. 표준체형의 20,30대 남자라면 참고하자. 가성비 ☆☆☆☆☆ 4.에버프리 루즈핏 터틀넥과 다양한 청바지 그리고 깔끔한 사진으로 인기가 좋은 곳이다. 키크고 마른 체형의 20대 대학생들은 참고하자. 가성비 ☆☆☆☆☆ 5.레드옴므 컬러플한 니트와 트렌디한 핏의 니트의 구성이 잘 갖추어진 곳이다. 유니크한 사진 감성으로도 보여주어 인기가 좋은 곳이다. 트렌디한 것을 좋아하는 20,30대 남자들에게 추천하는 곳 가성비 ☆☆☆☆ 인기좋고 사랑받는 남자들에겐 공통점이 있다. 자신을 가꾸고 꾸밀줄 안다는것. 못생긴건 참아도 옷을 못입는건 못참는다는 말은 괜히 나온말은 아니다. 알고입자. 이왕이면 좋은것으로 말이다. 2017년 항상 행복하고 좋은일만 있으시길
청와대 관람 신청 방문 후기 2편
#청와대관람 #청와대관람후기 #청와대 #청와대방문후기 청와대 방문후기 2편 소개합니다. * 댓글 링크를 누르면 청와대 방문 후기 2편 영상과 상세보기 * * 링크를 누르면 청와대 관람 팁과 관람 1편 상세하게 볼 수 있어요. * * 청와대 개방 첫날 관람 코스 전체 영상 보기 *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오늘 서울 기온이 초여름 날씨라고 합니다. 어제 을왕리 바닷가에서는 바람이 많이 불어 더위보다는 시원함을 즐기고 왔습니다. 화요일도 건강하게 보내세요. 오늘은 요즘 가장 핫플레이스로 관심도가 높은 청와대 관람 후기 1편에 이어 2편을 소개합니다. 청와대 방문 시 편한 복장, 운동화, 여름여행 준비물 챙기세요. 서울 종로 가볼만한곳 -청와대 관람코스 2편 1. 청와대 춘추관(헬기장) 2. 청와대 침류각 3. 청와대 뒷길 4. 오운정 5. 석조여래좌상(미남불상) 6. 청와대 사랑채(기념품점. 카페) 청와대 관람 입장하는 곳 3곳 : 1.영빈관(영빈문), 2. 정문(경복궁신무문 앞), 3.춘추관 청와대 관람 코스 영빈관-칠궁-청와대본관(대정원. 소정원)-대통령관저-수궁터-상춘재-녹지원-춘추관-삼청동 쪽 춘추관-녹지원-상춘재-대통령관저-청와대본관(대정원)-수궁터-영빈관 -칠궁-청와대 사랑채-효자동쪽 #서울종로가볼만한곳 #종로가볼만한곳 #청와대관람 #청와대춘추관 #청와대미남불상 #청와대사랑채 #청와대카페 #청와대사랑채주차장 #청와대주차장 #종로카페 #청와대침류각 #청와대불상 #청와대뒷길 #청와대오운정 #종로데이트 #서울데이트 #서울가족여행 #서울여행지추천 #청와대주변카페 #청와대주변가볼만한곳 #청와대주변갈만한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