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share
10,000+ Views

‘내향적인’ 사람과 ‘외향적인’ 사람이 ‘커플’로서 최고인 이유

내향적인 사람과 외향적인 사람이 커플로서 최고인 3가지 이유

많은 사람이 내향적인 사람과 외향적인 사람은 상당히 다르고 커플이 된 모습을 쉽게 상상하기 어렵다는 오해를 한다. 하지만, 성향의 차이가 가끔 서로에게 굉장한 매력으로 다가간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면 깜짝 놀랄 것이다.
최근 해외 온라인미디어 라이프핵은 내향적인 사람과 외향적인 사람 커플이 최고인 이유를 3가지 꼽았다.

1. 서로가 느껴 본 적 없는 경험들을 가져온다
외향적인 사람들은 시야에 들어오는 외부의 것에 집중한다. 그들은 주변을 감싸고 있는 것들에게서 자극 받는 느낌을 추구하고 에너지를 찾기 위해 본인 내부를 들여다보는 일은 매우 드물다. 쉽게 말해서, 외향성을 띠는 사람들은 주변에서 일어나는 일을 ‘눈’으로 보고 흥미를 주는 일들을 추구한다. 반면에, 내향적인 사람들은 내부의 세계로부터 자극을 얻는다. 눈에 보이는 것 너머를 이해하는데 관심을 두는 것이다.

각기 다른 성향이 만나 서로의 장점을 인정해 주기만 한다면, 강력한 조합이 탄생한다. 이 커플을 생크림 케이크에 비유하자면, 외향적인 사람은 겉을 둘러싸고 있는 생크림이고 내향적인 사람은 케이크 빵이다. 생크림이 없으면 케이크는 굉장히 밋밋해 보이고, 빵이 없으면 케이크가 될 수가 없는 것이다.

더욱 중요한 것은, 커플은 서로의 삶에 각기 다른 독특한 경험을 가져온다. 외향적인 사람은 이벤트에 참석하거나 사회적 모임에 나가는 ‘외향적 경험’을 선사할 것이며, 내향적인 사람은 ‘깊고 친밀한 대화’나 ‘로맨틱한 일대일 저녁’과 같은 좀 더 ‘내향적 경험’을 가져올 것이다.

2. 서로에게서 많은 점을 배울 수 있다
내향적인 성향이 강한 사람들은 혼자 시간을 보내며 내면의 에너지를 충전한다. 그들은 의미 있는 일대일 대화를 통해 사람들과의 깊이 있는 연결을 선호한다. 반대로, 외향적인 사람들은 사람들로 구성된 거대한 집단 속에서 주로 에너지를 얻는다.

내향적인 사람은 외향적인 사람이 자신의 내면을 들여다볼 수 있도록 격려해주는 한편 외향적인 사람은 내향적인 사람을 편안하게 느끼는 내면의 장소에서 데리고 나와 사람들과 더욱 어울릴 수 있도록 격려해준다. 서로를 익숙한 버릇에서 끄집어내 성장의 발판을 놔주는 것이다.

3. 서로를 칭찬한다
내향적인 사람들은 날카로운 관찰 능력으로 깊은 통찰을 끌어내는데, 그들은 더 진실되고 실제로 있는 사실을 그대로 바라볼 수 있다. 외향적인 사람들은 대화중심적이고 다른 사람과 직접적인 대화를 통해서 깊은 통찰을 가져온다.

두 성향 모두 서로에게 새로운 기회를 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데, 내향적인 사람은 진실한 관찰을 통해 외향적인 사람이 볼 수 없었던 점들을 향해 눈을 뜨게 해준다. 반대로, 외향적인 사람은 내향적인 사람이 새로운 사람들과 관계를 형성하는데 도와주며, 재능이나 사람의 장점을 진열할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해준다.

주의해야할 점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진실한 대화를 통해 두 성향 간의 서로에 대한 암묵적인 이해가 있어야 한다는 것. 서로에게 솔직하고 장점과 단점을 이해하며 차이에서 오는 갭을 채우려고 노력한다면, 이보다 더 완벽한 커플은 세상에 없을 것이다.

온라인이슈팀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Comment
Suggested
Recent
초반에는 신기하고 좋지 시간이 지나면 그게 단점이되어 헤어짐이 온다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짝남하고 남사친중에 누굴 고르죠???(2)
짝남한테 갔더니 애가 약간 화난 목소리로 남사친에게 "나 OO이랑 할 말 있는데 잠깐 비켜주면 안될까?"라며 억지로 웃으면서 말했는데 남사친이 그냥 쏘쿨하게 가더니 "빨리 끝내고 와"라고 저한테 말하곤 남자애들한테 갔어요 그래서 그냥 복도에 걸으면서 "왜 요즘나한테 안와?"라고 물어보려길래 저는 "아..미안..."이라고 밖에 말을 못했어요 그러더니 짝남 "ㅇ..아니 미안해하지마..아 맞다 이번주 토요일에 시간있어?"라고 묻길래 저는 당연히 있다고 했는데 짝남이 드럼 그때 1시에 시내에서 같이 영화 보자고 하더군요 그래서 전 또 당연히 그래!!라며 말했죠 처음으로 짝남이랑 이렇게 사적으로 만난적이 없어서 이랬죠 그래서 다 얘기를 나눈뒤 바로 반으로 들어갔는데 남사친이 안보이길래 찾고 있는데 갑자기 뒤에서 누가 저를 껴안길래 보더니 남사친이 "왜 이제와.."라며 시무룩한 목소리로 말했는데 이때 저도 모르게 볼 빨개지고 심쿵당해버렸어요 그런데 그 이후에도 남사친은 계속 머리를 쓰다듬어주거나 얼굴을 갑자기 들이대거나 손잡거나 등등 이런짓을 많이 해요 그래서 저희반 애들이 계속 너네들 사귀냐?라며 계속 물었어요 저는 계속 아니라고 대답을 했고 남사친은 그냥 묵묵부답이었어요 이제 토요일에 짝남이랑 같이 영화를 보는데 내내 계속 집중이안되고 귀와볼이 계속 빨개지는 느낌이 들었어요 하지만 짝남은 그냥 평상시처럼 아무렇지도 않았고 그러다가 이제 서로 집으로 갔는데 짝남 상메에다가 어떻게 하지?라고 되어있길래 짝남한테 물어봤더니 통화 가능하냐고 묻길래 된다고 하더니 짝남이 "후우...그 상메 있잖아...하..그거 나 너 좋아하거든..? 근데 어떻게 해야될지 모르겠어서..."라고 하는거에요!!! 그래서 저는 어버버 거리면서 이러고 있는데 "나랑 사귀지않을래..?"라고 하는거에요 그래서 저는 다음편으로!!
천사표 당신이 이기적으로 연애해야 하는 이유
고객만족을 통한 이윤추구를 하라! 우리는 그동안 연애는 사랑하는 사람에게 무조건 희생해야 하는 것이라는 교과서적인 말만 들어왔다. 하지만 과연 희생하는 연애만이 연애의 정답일까? 오늘은 마케팅의 의의로 보는 이기적 연애의 필요성에 대하여 알아보자. 마케팅의 의의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나? 기업에게 보다 높은 이익을 안겨다 보는 행위? 물건을 잘 팔 게하는 방법? 아직까지 마케팅에 관하여 완벽한 정의는 나오지 않았지만 가장 정답에 근접한 답은 고객만족을 통한 이윤추구라고 말할 수 있다. 기업을 이윤을 위해 고객을 무시하고 무조건 기업의 이윤을 추구한다면 기업의 상품을 이용하던 고객들은 하나둘 떠나게 된다. 그렇다고 고객만족을 위해 기업의 이윤을 생각하지 않은 상품을 고객들에게 제공을 하면 기업은 결국 도산하게 된다.   쉽게 말해 A사에서 지들 잘살자고 고객에게 바가지를 씌우면 고객은 A사의 제품 대신 B사의 제품을 구매하고 고객을 끌어 모으기 위해 과도한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되면 티켓몬스터처럼 다른 회사에 팔리게 된다.  결국 지속 발전한 경영을 위해서는 고객을 만족시키는 한도 내에서 기업이윤을 추구해야 한다는 결론이 도출된다.  천사표 당신! 독해져라! 1. 기업이 망하면 모든 것이 끝이다. 아무리 사회적 기업이고 소비자의 만족을 위해 헌신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기업이라고 하더라도 지나치게 고객만족만을 위해 노력한다면 그 기업은 발전은커녕 지속될 수 없다. 연애도 마찬가지다 덮어놓고 상대방에게 물질적 정신적으로 쏟아붓는다면 당신은 금방 지치고 연애를 지속할 수 없다. 기업이 소비자에게 질 좋은 상품을 제공하고 그에 합당한 가격을 받아야 하듯이 당신도 상대방에게 물질적 정신적 행위를 상대방에게 제공한 만큼 그에 합당한 보상을 받아야 한다. 그 보상은 정신적 사랑일 수도 있고 물질적 선물일 수 있다. 중요한 것은 준만큼 받지 않으면 당신은 상대방에게 줄 수도 없다는 것이다. 2. 퍼주는 게 늘어날수록 당신의 불만은 커져간다.  연애 중 상대방에게 퍼주는 행위는 사랑 이름으로 아름답게 보장되지만 실상 속은 결코 아름답지 않다. 당신은 뼈 빠지게 일해서 명품백을 사줬는데 당신의 생일날 십자수가 돌아왔다면!? 당신은 수많은 껄떡 남들의 대시에도 넘어가지 않고 별 볼 일 없는 남자 친구만을 바라봤는데 남자 친구가 별 볼 일 없는 여자에게 눈길을 주고 있는 것 같다면!? 당신은 웃으며 대가 없는 사랑을 지속할 수 있을까?  물론 최고의 사랑은 대가를 바라지 않고 상대를 사랑하는 것이겠지만 이러한 사랑은 '아가페'라고 불리며 신만이 할 수 있는 사랑이라고도 한다. 아무리 마음이 오대양 같은 사람이라도 사람이라면 누구든 내가 준만큼 받고 싶어 하기 마련이다. 당신이 상대방에게 퍼주면 퍼줄수록 당신은 상대방에게 많은 것을 기대하게 되고 또 그 기대가 무너지면 분노하게 된다.  당신이 상대방에게 물질적, 정신적으로 퍼주려고 할 때 뭔가 찝찝하고 부담스러운 느낌이 든다면 길게 생각할 것 없이 절대로 주지 말아라!  3. 매일 하는 창고 대방출 행사에 감동하는 고객은 없다. 길을 걷다 보면 "창고 대방출!", "사장님이 미쳤어요!"등의 자극적인 문구로 소비자를 이끄는 곳들을 볼 수 있다 정말 가보면 시중 가격보다 적게는 40% 많게는 80%까지 파격적으로 세일을 해주고 있다. 이러한 행사에 소비자들은 열광하지만 이러한 창고 대방출 행사를 매일 하는 기업의 제품에 감동하는 고객은 없다. 기업 측에서 고객만족을 위해 기업의 엄청난 출혈을 감수하고 만든 행사라고 강조해도 소비자 입장에서는 재고니까, 질이 원래 좀 떨어지니까 등의 생각을 하며 기업의 엄청난 출혈에도 감동은커녕 해당 기업의 제품을 제값에는 절대로 사려고 하지 않을 것이다. 연애는 어떠한가? 지금 이 글을 읽고 있는 당신이 천사표 애인이라면 과연 당신의 엄청난 출혈과 노력을 상대방이 온전히 알아주고 있다고 생각하나? 처음 한두 번은 당신의 노력과 출혈에 감동하겠지만 매일매일 지속대는 묻지 마 식 사랑은 당신을 원래 잘해주는 사람, 원래 돈 잘 쓰는 사람, 원래 착한 사람으로 만든다.  받은 만큼만 줘야 한다는 것이 아니다. 손해 보는 장사를 하지 말라는 것도 아니다. 당신이 부담을 느끼지 않을 정도만 주고 적어도 당신이 상대방을 위해  지속적인 애정을 표현할 수 있을 만큼은 받아야 한다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