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chca
50,000+ Views

경기중 삼성 선수들에게 다구리 맞는 오지환 ㅋㅋㅋ

7회 오지환이 삼성의 2루를 훔칩니다. 꽤 간발의 차로 들어오는데 성공하지만 삼성측은 곧바로 비디오 판독을 요청했습니다.
그리고 비디오 판독 과정에서 린치가 벌어집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장원삼을 비롯해 중견수 박해민까지 오지환에게 모여듭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지환 고개숙이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왜 모이는거야 ㅋㅋㅋㅋㅋㅋ
아마 오지환 선수랑 다른 삼성 선수들이 꽤 친한 모양이에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오지환도 무슨 대역죄 지은 사람처럼 모자벗고 고개숙이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장원삼은 뒷모습으로 말함 ㅋㅋㅋㅋㅋㅋ '너 왜 도루하냐'
여하튼 이 판정은 굉장히 빠르게 결론이 나며 오지환의 민망함은 빠르게 해소될 수 있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세이프 판정됨)
그 후 후속타자의 안타로 오지환은 빠르게 집으로 돌아올 수 있었습니다
끝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집단 다굴 놓고 삼성 선수들 안되겠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많이 친한가보네요 저정도면ㅋㅋㅋㅋㅋ석고대죄하는 느낌이야ㅋㅋㅋ
무릎왜꿇냐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원석이 살짝 때리는것도 웃김 ㅋㅋㅋㅋ
우리 모두 저렇게 해요..잘하면 상대편이라해도 열심히 한 것에 토닥여 주는. 예쁘다. ㅎ
오지환: 죽을 죄를 지었사옵니다!!
Content was hidden due to reports.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4살 여자친구와 키스하다 소아성애 혐의로 체포 됐었던 WWE 빅쇼
14살 때 이미 키가 2m가 넘었던 빅쇼는 큰 체격과 관련된 에피소드도 많다. 특히 12살 때 여자친구와 첫 키스를 한 뒤 경찰에 체포된 사연을 담담히 털어놓기도 했다. 빅쇼는 “12살 때 롤러스케이트장에서 나보다 2살 많은 여자친구와 첫 키스를 했다”며 “그런데 갑자기 경찰들이 왔고 나를 체포했다”고 말했다. 이어 “경찰들이 나를 어른으로 오해해서 신분증을 보여달라고 하더라”며 “너무 무서워서 울면서 ‘저는 도서관 카드밖에 없어요’라고 말했는데 경찰들은 내가 12살이라는 것을 믿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빅쇼는 “그 일로 인해 여자친구가 창피함을 많이 느꼈고 다시는 나랑 얘기를 안했다”며 “너무 슬픈 첫 키스의 추억이었다”고 말한 뒤 활짝 웃었다. https://m.news.nate.com/view/20210102n01113?sect=spo&list=rank&cate=interest 위치타 주립대 농구팀에서 뛰던 빅쇼군 체포당했던 12세때 빅쇼는 이미 188cm에 100kg가 넘는 거한이었다 다행히 부모님이 오셔서 풀려났다고 ㅊㅊ ㄷㅋ 모야 왜 눈물이 나냐 ㅠ 심지어 빅쇼가 연하였음;;;;; ㄷㄷ 저는 도서관 카드밖에 없어욬ㅋㅋㅋㅋㅋㅅㅂ 이게 고등학교 때라고 함 ㅇㅇ 이거 오른쪽 아래부터 반시계 방향으로 초-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