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nuclinic2016
10,000+ Views

'파워워킹'이 다이어트에 더 좋은 이유



'파워워킹'이 다이어트에 더 좋은 이유


안녕하세요. 차앤유클리닉입니다 :)

학교 운동장이나 하천가에서 유산소 운동을 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다이어트에 많이 이용되는 유산소 운동은 걷기부터 등산, 달리기, 수영, 자전거, 줄넘기, 에어로빅 등 다양한데요. 그중에서 걷기는 특별한 장비 없이 남녀노소 쉽게 할 수 있는 운동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죠.

걷기는 운동 효과가 크지는 않지만, 체력이 약한 노약자는 물론 임산부, 건강이 좋지 않은 사람들도 부담 없이 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며, 특히 대화하면서도 할 수 있고, 주변 환경과 경치를 느끼며 여유롭게 할 수 있어 정신 건강에도 도움이 됩니다. 단기간에 효과를 볼 수는 없지만, 매일 매일 꾸준히 한다면 그 어떤 운동보다 좋은 운동 효과를 거둘 수 있는 운동인데요. 이제는 일반 걷기와 달리기의 단점을 보완한 파워 워킹이 다이어트와 체력 단련에 좋은 운동으로 인기가 많습니다.

그렇다면 이러한 파워워킹이 다이어트에 더 좋은 이유가 무엇인지 알아보겠습니다!



파워 워킹(power walking)은 시속 6~8km 정도로 빠르게 걷는 일종의 걷기인데요. 운동 효과는 극대화하면서도 달리기처럼 많은 칼로리를 소모해 일반 걷기보다 다이어트에 더욱 효과적입니다. 체지방과 내장지방을 효과적으로 연소시키기 위해서는 많은 근육을 사용하게 되고, 지방을 태우기 위한 산소가 필요한데 파워 워킹은 이 두 가지를 만족시켜줍니다.

근육을 많이 사용하기 위해서는 파워 워킹의 자세가 중요합니다. 등 근육을 힘껏 펴고 큰 걸음으로 걸으며, 팔도 그에 맞춰 크게 흔들며 빠른 걸음으로 걷는 것이 포인트. 이 동작은 많은 근육을 사용하면서도 폐 지구력을 높이고, 걷기보다 에너지는 더 많이 소모하게 하여 운동 효과를 높입니다.

또한, 너무 빠르면 충분한 산소를 얻을 수 없는데요. 체지방과 내장지방이 연소하는 데는 산소가 충분히 필요한 데, 속도가 조깅이나 달리기처럼 속도가 빠르면 적근이라는 근육에 산소가 더 필요하게 되어 충분한 산소를 섭취할 수 없을 뿐 아니라 이산화탄소와 젖산이 많이 배출되어 피로를 유발하게 됩니다. 피로해지면 운동을 지속할 수 없게 되고 체지방과 내장지방도 감소하지 않게 되지요.

단, 파워 워킹에도 주의가 필요합니다. 체력에 맞지 않는 속도와 운동 시간은 오히려 부작용을 낳을 수 있으므로 처음부터 무리하게 하지 않고 차츰 속도를 높여가며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걸음걸이가 올바르지 못한 사람이 파워 워킹을 하면 관절염이 악화하거나 부작용이 생길 수 있으므로 올바른 자세와 방법을 숙지해 운동을 시작해야 합니다.




◆ 올바른 파워 워킹을 위한 필수 원칙


□ 운동 전 스트레칭 및 준비운동을 합니다.
□ 허리는 반듯하게 세웁니다.
□ 양팔은 L자 또는 V자로 굽혀 앞뒤로 힘차게 흔드는 것이 좋습니다.
□ 코로 깊이 숨을 들이쉰 후 입으로 내 쉽니다.
□ 발은 11자로 꼿꼿하고 힘차게 걷습니다.
□ 보폭은 키에서 100cm 정도 뺀 정도를 유지합니다.
□ 발은 뒤꿈치부터 닿은 후 발바닥, 발가락 순으로 땅에 닿도록 걷습니다.
□ 배에 힘을 주고 턱을 끌어당기며 10~15m 전방을 주시합니다.
□ 15~20분부터 체지방이 분해되기 때문에 최소 20분 이상 실시합니다.
□ 무리하지 않고 서서히 운동시간을 늘려갑니다.
□ 덤벨 등을 들고 무리하게 손을 흔들어 어깨와 팔꿈치 관절에 무리를 주지 않도록 합니다.



지금까지 파워워킹이 다이어트에 더 좋은 이유와 필수원칙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이젠 걷기와 달리기 대신 '파워워킹' 어떨까요?

건강/피부/뷰티 등 다양한 정보를 더 보고 싶다면 차앤유클리닉을 팔로우해주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남편이 졸혼을 하재요
고1딸이 있고 중2 아들 있습니다. 첫 아이 가졌을 때 저는 퇴사를 했고 그 후 쭉 전업주부입니다. 그러나 결코 먹고 논게 아닙니다. 아들 딸 핏덩이때 부터 혼자 키웠고 작년에 돌아가신 시아버지 암 수발 7년을 들었으며 아버님 돌아가신 후 어머님 수술까지하셔서 저희집에 모셨습니다. 이 모든게 다 지나니 이제 졸혼 하쟤요. 자기가 돈 벌어오는 기계냐며 이제 자기가 번 돈 자기가 마음껏 쓰며 살고 싶데요. 한푼 두푼 모아서 산 이 집에서 저더러 나가랍니다. 지가 벌어 샀다구요. 너도 나가서 제발 돈 한번 벌어서 살아보라고… 내가 얼마나 힘든지 아냐 합니다. 저는요? 이제 지는 수발 들 아버님도 안계시고 어머니 병수발도 끝났는데… 저는 그럼 니도 수발 들어봐라 할 대상이 없습니다. 애들도 더이상 젖먹이가 아니며 잠도 못자고 미친년처럼 뼈 삯아가며 어르고 달래던 시절이 끝났는데. 저는 너는 그럼 뭘 해봐라고 해야 하나요? 나 진짜 먹고 논 적 단 한순간도 없었고 오히려 밖에 나가 맘편히 집안일따위 신경 안쓰고 돈만 버는 남편이 부러웠는데… 이제와서 저더러 나가서 혼자 벌어 먹고 살랍니다. 이게 말이 되나요? 미친놈인가여 시아버지 시어머니 병수발을 몇 년을 했는데 뭐요??????? 사람탈을 쓰고 저러면 안되는 거 아닌가여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