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usinessplus
a year ago50+ Views
현대자동차의 고성능 라인업 'N'이 베일을 벗었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의 주도로 개발에 착수한 지 2년 만이다. [출처 : 비즈니스플러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Like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