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5,000+ Views

2018년 카투사에 지원하기 위해 필요한 토익 점수를 알아보자!!

병무청에서 오는 7월 12일, 2018년 입영 대상 카투사 모집일정을 발표했습니다. 
카투사(Korean Augmentation to the United States Army, KATUSA)는 미8군에 증강된 한국군 육군 요원(한국군 지원단 소속)으로 한미연합 관련 임무를 수행하는데요. 주한미군 부대에서 복무한다고 하니 영어 능력은 필수겠죠? 영어 능력자분들은 아래 자세한 모집 일정 및 지원 자격을 확인해주세요!

카투사 지원 일정과 지원 자격 기준 꼼꼼히 잘 확인하셨나요?
카투사 지원은 1회로 제한하므로 ‘16년도 이전에 지원한 사람은 다시 지원할 수 없다고 하니 꼭 신중하게 지원하시기 바랍니다. 충성!
더욱 자세한 사항은 병무청 홈페이지(www.mma.go.kr)를 참고 바랍니다. 
※ 해당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하여 보호받는 저작물로 토익스토리 블로그에 저작권이 있습니다.
※ 해당 콘텐츠는 사전 동의 없이 2차 가공 및 영리적인 이용을 금하고 있습니다.
※ 해당 콘텐츠의 내용을 사용하시는 경우 출처표기(해당 콘텐츠 URL)를 명확하게 해주시길 바랍니다.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생활영어] 제가 오해했다면 죄송합니다
■ 하루한문장 I'm sorry if I was misunderstood 거짓말하다니 너답지 않아 제가 오해했다면 죄송합니다 *misunderstand - misunderstood(과거) -misunderstood(과거분사)[동사] : 오해하다 어떠한 일에 대해서 상대방이 하지않았는데 상대방이 한 일이라고 상대방을 오해한 경우 상대방에게 "오해해서 미안해요" 라고 사과를 할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핵심표현 I'm sorry if ~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I'm sorry if ~ ~ 했다면 죄송합니다 ■ 패턴예문 1. I'm sorry if I was rude 무례했다면 죄송합니다 *rude[형용사] : 무례한 2. I'm sorry if my advice offended you 제 충고가 불쾌하셨다면 죄송합니다 *offend - offended(과거) -offended(과거분사)[동사] : 불쾌하게 하다 *advice[명사] : 충고,조언 3. I'm sorry if I was out of line 도가 지나쳤다면 죄송합니다 *out of line[숙어] : 도가 지나친 4. I'm sorry if I was in the way 제가 방해가 되었다면 죄송합니다 *in the way[숙어] : 방해가 되어 5....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http://haru5english.5min.kr/detail.php?id=278
[생활영어] 다이어트는 물 건너갔군
■ 하루한문장 There goes my diet 다이어트는 물 건너갔군 *my[한정사] : 나의 *diet[명사] : 다이어트 다이어트중인 친구가 초콜릿과 같은 고칼로리의 음식을 먹고 있을 때 "다이어트는 물 건너갔군!"라고 말하고 싶을 때 쓸 수 있는표현입니다. 핵심표현 There goes ~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There goes ~ ~ 는 물 건너갔군 ■ 패턴예문 1. There goes the last bus 저기 막차가 가 버리는군(물 건너갔군) *last[한정사] : 마지막의 *bus[명사] : 버스 2. There goes my vacation 휴가는 물 건너갔군 *my[한정사] : 나의 *vacation[명사] : 휴가 3. There goes my weekend 주말이 날아갔네(물 건너갔군) *my[한정사] : 나의 *weekend[명사] : 주말 4. There goes my picnic 소풍가기는 다 틀렸네(물 건너갔군) *my[한정사] : 나의 *picnic[명사] : 소풍 5. There goes any hope that he'll call me again 그에게 다시 전화 올 희망이 사라지는군(물 건너갔군) *hope[명사] : 희망 *call[동사] : 전화하다 *again[부사] : 다시,한번더 6....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http://haru5english.5min.kr/detail.php?id=275
직장인 돈 관리 하는 법 (통장 4개 굴리기)
1. 급여통장 : 잔액은 항상 0으로 유지 급여가 들어오면 1차적으로 월세나 통신비 같은 고정 지출을 자동납부하도록 해둡니다. (자동납부를 하지않으면 자칫 잊어버려서 밀리게 되고, 이는 곧 목돈이 되어 부담으로 다가옵니다). 이 통장의 경우, 수시로 입출금이 가능한 형태를 골라야겠죠. 중요한건 급여통장은 '절대' 잔액이 남아선 안 됩니다. 월급은 들어오기가 무섭게 "퍼가요~♡"의 성지가 되도록. 물론 퍼가는 주체가 카드 할부금이 되어선 안 되겠죠. 급여통장이 ‘0’이 아니라는 것은 그만큼 노는 돈이 있다는 뜻입니다. 어영부영 하다가 쓸데없는 곳으로 새기 십상이지요. 2. 투자통장 : 자동이체 날짜는 모든 통장을 동일하게 설정 적금, 펀드, 주택청약, 보험, 연금 등을 관리하는 통장입니다. 저축도 큰 의미의 투자로 본다면 여기에 포함되겠죠? 급여가 들어오면 고정지출과 함께 투자통장을 채울 수 있도록 합니다.  강조하고 싶은 것은 자동이체 및 투자상품 이체 날짜를 모두 동일하게 하는 것! 생각보다 많은 초년생들이 각종 자동이체 날짜를 우후죽순으로 설정하곤 하는데요. 이체 날짜가 동일해야 자금의 흐름을 한 번에 파악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적어도 급여의 절반은 투자통장으로 흘러가도록 세팅해 주세요. 3. 소비통장 : 당신의 자제력을 믿지 마라 애초에 쓸 수 있는 돈이 적다면, 자연스레 소비도 줄게 됩니다. 소비통장에 한달에 쓸 돈만 딱 넣어두면 되겠죠? 소비통장은 체크카드와 연결시키도록 합니다. 한 달에 5만 원만 덜 쓰기!라고 하기 보단, 소비통장에 5만 원을 덜 이체시키는 게 훨씬 지키기 쉬울 겁니다. 주의할 점은, 쓸 돈이 부족하다고 해서 추가로 잔고를 늘리기 없기! 소비통장에 넣을 돈은 급여의20~30%를 넘지 않도록 해주세요. 4. 예비통장: 소득의 10%, 평소 지출의 3배를 유지  급여통장에서 투자통장, 소비통장으로 돈을 돌린 후 남은 금액은 예비통장에 넣어둡니다. 만약 이 예비통장이 없다면, 친구 결혼식이나 예기치 못한 사고가 일어났을 때 갑자기 쓸 돈을 구하기 힘들겠죠. 적금을 깨야하는 경우도 생깁니다. 단순히 이자가 아까운 걸 떠나서, 자신의 재무 계획이 와르르 무너져버리겠죠. 예비자금은 급여의 10% 정도로 산정하는 것이 좋으며, 평소 한 달 지출의 3배 정도의 금액을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 수시 입출금이 가능하며 상대적으로 단기 고금리에 속하는 CMA를 초년생들에게 추천하고 싶네요.  너무 핵꿀팁이라 같이 보면 좋을 것 같아서 퍼옴 출처는 요기 클립할 때는 댓 하나씩 남기깅 댓글냠냠~
카메라에 담긴 '규모 6.0 지진'을 미리 감지한 고양이들
대만 타이베이에 사는 페이 유궈 씨는 아파트 거실에 홈 카메라를 설치해 반려묘들의 일상을 기록하는 게 취미입니다. 말 그대로 고양이들이 서로 장난치거나 낮잠을 자는 등의 평범한 하루를 촬영하기 위함이었죠. 그러나 8월 8일, 목요일 새벽 5시 28분, 평범한 일상과는 다른 특별한 장면이 카메라에 담겼습니다. 평화롭게 잠들어 있는 5마리의 고양이들. 화면 오른쪽에 있는 고양이가 무언가 이상함을 느꼈는지 눈을 번쩍 뜹니다. 곧이어 나머지 고양이들도 동시에 눈을 뜨고. 잠시 후, 집안의 선풍기를 비롯한 소품들과 고양이들의 머리가 좌우로 격하게 흔들립니다. 규모 6.0의 지진입니다! 다행히 영상 속 고양이들은 모두 새벽에 자다 깼음에도 지진에 침착하게 대응했으며, 다친 고양이는 한 마리도 없었습니다. 놀라운 건 바로 지진을 한참 전에 미리 예측하는 능력인데요. 동물이 지진을 예측할 수 있다는 주장은 수 세기 전부터 나왔습니다. 실제로 대만에서는 1년 전 반려견이 지진을 미리 예측하여 보호자를 구한 사례도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분명한 영상 자료에도 불구하고, 동물이 지진을 예측한다는 과학적인 증거는 아직까지도 발견하지 못했다고 합니다. 동물에 의존해 지진을 대비하기보다는 지진계를 믿는 게 더욱 정확하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주장이지만, 일각에선 일반 가정에서는 '지진을 정밀하게 예측할 수 있는 지진계'를 구하기가 쉽지 않은 만큼, 반려동물을 유심히 지켜보는 것도 지진을 대비하는 방법이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1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