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DFactory
50,000+ Views

매번 고민하던 향수고르기.

선물 받은 향수만 사용하지 않으셨나요?
마음 먹고 향수 사러 갔다가, 퍼퓸이니 오뜨뚜왈렛이니 너무 어려워서 그냥 좋은 향 추천해달라고 머쓱하진 않으셨나요?
향수별 간단한 정보 가지고 가세요:)
(* 이 포스팅은 지극히 제 주위에 추천으로만 작성된 포스팅입니다.)
- 존바바토스 아티산 꾸민듯 안꾸민듯 멋스럽고 내추럴 스타일의 향수입니다. 깨끗하고 가벼운 청량한 느낌은 아니지만, 쾌적함과 따뜻하고 편안함을 안겨주는 내추럴한 향입니다. 2-30대의 여성분들의 남친향 으로 인기가 좋은 향수입니다.
- 페레가모 서틸옴므 마냥 시원한 향입니다. 톡쏘는 듯한 신선함과 만다린, 로투스, 진저 등 달달하며 시원한 향이 놀랍도록 남성의 향을 뿜습니다. 시간이 지나서 장미향이 지속적으로 풍겨지며 머스크향이 돌기 시작해서 한층 부드러운 잔향이 나게 됩니다. 활동성은 스포티하지만, 감성적인 남성분들에게 추천 합니다
- 불가리 뿌르옴므 익스트림 약하면서도 기분좋은 오렌지의 신선함과 허브의 청량감, 머스크의 편안함이 동시에 느껴지는 향입니다. 블루옴므보다 향이 은은해서 누구에게나 무난한 향입니다. 클래식과 모던의 조화라는 컨셉 답게, 절제를 아는 남성이지만 프레쉬하느 느낌을 주고 싶으신 분들께 추천드립니다.
- 메르세데스 벤츠 우먼 (퍼퓸) 이 향수는 여자향이다, 남자향이다 라고 구분할 경계가 모호해서 오래 맡고 있기 좋은 중성적인 향수 입니다. 죙장히 시원하고 풍성한 온실향으로 시작되는데, 머리가 아프게 진하거나 너무 여성스러운 향기가 아닌 마치 숲속에서 불어오는 바람에 살짝 과일꽃냄새가 묻어져 풍기는 느낌입니다. 고급 수공예 비누 향기 같기도 하고, 방금 씻고 나온 사람이 스쳐 지나간 느낌이 나는 향수 입니다.
- 케네스콜 맨카인드 남자남자스럽게 달고 상쾌하게 시작합니다. 약간 향기가 싸가지 없는 가벼운 이미지가 돕니다. 초반 알콜 향이 날아가면서 약간 진한 남자향이 사라지게 되는데 그럴때 초반보다 한결 싱그럽고 풍성한 향이 돌게 됩니다. 여자 향수 중에서도 있을 법한 향입니다. 지속력이 상당히 길어서 출근직전에 두어번 분사해두면 집에 돌아올때까지 남아 있을 정도로 지속력이 오래갑니다. 낮이밤져 스타일을 풍기고 싶다면 추천해드립니다.
- 엘리자베스 아덴 5번가 진한 풀내음이 묻어나는 싱그러움 처음에는 장미향으로 시작하고 점점 시간이 흐를 수록 너무 달콤하지만은 않은 남성적인 머스크향입니다. 중국 고급차의 향이 언뜻 풍기며 고급 비스포크에서 나는 향입니다. 섬세하고 자상한 남성상을 품기고 싶은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 버버리 터치포맨 매력적인 악당 느낌 시간이 좀 지나면, 순한 비누로만 목욕하는 사람에게 나는 그런 살랑살랑한 좋은 살냄새가 납니다. 처음 뿌렸을땐 향이 진하지만, 거북할정도는 아니고 시간이 흐를 수록 중독되는 매력적인 향. 여자가 써도 무리가 없을 정도로 달콤한 머스크 향입니다. 달콤하고 묘한 향이라, 아까 언급한대로 나쁜남자 느낌입니다. 터치포맨도 지속력은 좋기 때문에 두번 정도 분사로 하루를 충분히 보낼 수 있습니다.
- 버버리 워크앤드 맨 사춘기의 소년소녀 느낌이 나는 향입니다. 햇빛에 널어 놓은, 좋아하는 친구의 옷 냄새를 몰래 맡아본 느낌입니다. 많이 뿌리면 살짝쿵 표백제 느낌이 나지만, 거북할 정도는 아니고 무난한 향입니다.
더욱 다양한 정보는 》청춘개발.com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어떤 향인지 묘사해주시는거 너무 좋아용 어떤 느낌인지 알꺼같아요 너무 좋다아 ㅎㅎ 새 향수 생각중인데 많이 도움되는거같아용~~
: ) 저두 탑노트니 미들노트니 너무 어려워가지구 ㅎㅎ
ㅎㅎㅎ 저도 향수 정말정말 좋아하는데 케네스콜 맨카인드는 저도 쓰는데 처음엔 진짜 어우 완전 남자향이네 이랬는데 조금만 지나면 진짜 매력적인 향이 남는거같아요😁 저도 하나 추천하자면 펜할리곤스 앤디미온 진짜 강추드려요 요거 뿌리고 나갔을땐 향수 뭐냐고 물어보시는 사람도 많았어욯ㅎㅎㅎ 향이 금방 날라가긴하지만 정말 강추하는 향수에요
휴대하고 다녀야겠네요~!! 바로 시향해보러 갈게요😁 충동구매신이 강림 할 것 같아요
오 저는 케네스콜 블랙 쓰는데 지속력이 약한거 같아서 불만이었거든여. 맨카인드 지속력은 어떤가요?? 그리고 구입처좀 ㅜ
유용한정보 감사합니당~~😀
유용하게 향기녀되세요😆
써보고 싶어지는 향수들이 많네요 > <
주관적이겠지만 강추 향수 한번더 포스팅할게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바셀린의 15가지 쓰임새 한 통으로 완전히 본전 뽑기!
바셀린은 미국 가격으로는 5불, 한국에서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지만 사용할 수 있는 용도는 너무나 다양합니다 :) 건조해서 갈라진 피부에 딱 맞는 보습제가 되기도 하고, 뻑뻑해진 마개에 살짝 바르면 잘 열고 닫히게 해주기도 하죠. 이렇게 다양한 멀티 태스킹 제품이 어디 있을까, 싶은 바셀린. 좀 더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는 방법이 있다면 어떤 게 있을까요? byrdie에 실린 아티클을 옮겨보았습니다. 1. 향수의 향기가 더 오래 가게 해주는 베이스 촉촉한 상태의 피부는 향수의 향기를 더욱 오래 잡아줘요. 손목이나 발목처럼 심장 박동이 느껴지는 부위에 살짝 바세린을 바르고, 흡수 되게 끔 둔 후에 향수를 그 위에 뿌려주면 향기가 더 오래 남습니다. 2. 머리카락도 부드럽게 부스스한 머리카락, 상해서 끝이 갈라지는 머리가락에 살짝 바세린을 코팅하는 것처럼 발라주세요. 눈썹모가 사방팔방으로 간다 싶으면 제 자리에 딱 붙어 있게끔 하는 것도 도움이 되어요! 3. 피부 화장에 광 낼 때 손가락에 살짝 바셀린을 덜어 문질러 열감을 준 후에, 하이라이터처럼 사용해보세요. 펄광 때문에 빛나는게 아니라, 피부 위에서 촉촉하고 윤기가 나는 듯한 광을 더해줍니다. 다리에 광 내고 싶을 때는 보습 효과+광감까지 더해져 더 더욱 좋아요 :) 4. 옷감에 남은 메이크업 자국 지우기 기사에 따르면, 바세린은 옷이나 베갯잎, 담요, 시트 등에 묻은 메이크업 자국을 옷감에서 빠지게 도와준다고 하네요. 어떻게 하는 건지는 저도 궁금궁금! 5. 깔끔하게 매니큐어 바를 때 매니큐어를 바르기 전, 큐티클 부위에 바셀린을 미리 살짝 발라주세요. 이렇게 하면 매니큐어가 큐티클 주변 살에 묻는 것을 방지해줄 뿐만 아니라 나중에 매니큐어 라인 정리할 때도 훨씬 쉬워요! 6. 건조한 피부에 특급 특급 보습 쉽게 건조해지기 마련인 발꿈치, 팔꿈치에 슬쩍 바르면 너무 좋죠. 덧붙여 발에 바르셨다면 양말을 한 켤레 신으시고 그냥 자세요. 자고 일어나면 매끈매끈하고 촉촉해져요 >.< 7. 글리터나 피그먼트 사용할 때 오래 고정되게 해줍니다 :> 가루 타입이기 마련인 글리터나 피그먼트, 그리고 가루 타입의 블러셔를 바르기 전 살짝 코팅하는 느낌으로 바셀린을 발라주세요. 바셀린이 꾸덕하고 끈적하기 때문에 가루 입자들을 잘 잡아줍니다! 덧붙여서 이런 가루 타입의 메이크업 제품에 바셀린을 조금 섞어 주면 크림 타입의 메이크업 제품으로 변해요. 특히 쉬머리한 피그먼트를 바셀린에 섞어주면 촉촉한 광 느낌 가득한 하이라이터처럼 사용할 수 있습니다! 8. 눈썹모 가지런하게 모양 잡기 쌩얼같은 화장을 하고 싶을 때, 눈썹을 진하게 그리고 싶지 않지만 확실하게 표현하고 싶을 때. 아이브로우 마스카라 대신에 바셀린을 사용해보세요, 스크루브러쉬에 바셀린을 살짝 묻혀서 눈썹모에 슬쩍슬쩍 발라주시면 빗질을 한 것처럼 가지런히 눈썹이 잡혀서 더욱 풍성하고 정돈된 느낌이 됩니다. 9. 가죽 광 내기 부츠, 가방 등 가죽 소재로 된 물건에 바셀린을 살짝 발라 주면 광이 살아나요 :) 10. 셀프 태닝할 때 더욱 완벽하게 쓸 수 있어요! 셀프 태닝 제품을 바르시기 전에 바셀린을 미리 살짝 발라주세요. 이렇게 바른 바셀린은 셀프 태닝 제품과 피부 사이에 장벽 같은 역할을 해주어서 인위적으로 태닝 제품이 발리지 않게끔 도와줘요. 특히 셀프 태닝은 꼼꼼하게 하기가 어렵기 떄문에 바셀린의 역할이 꽤 큰 편이죠! 셀프 염색을 하기 전에도 헤어 라인을 따라서 살짝 발라주면 피부에 묻은 염색약이 피부에 지저분하게 남지 않고 깨끗하게 지워져요. 11. 메이크업 리무버 메이크업을 지워야 하는데 세상에 메이크업 리무버가 없는 상황! 바셀린이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워터프루프 기능이 강력한 제품이 아니라면 어느 정도 아이라이너, 마스카라, 아이섀도우 정도는 지워낼 수 있을 거에요. 12. 뻑뻑한 침핀에 살짝 바르면, 부드럽게 귀걸이를 낄 수 있어요. 자주 귀걸이를 끼시는 분이 아니라면 이런 상황 많이 겪으셨을텐데요. 귀걸이를 넣기 위해 뚫은 구멍 주변에 바셀린을 살짝 바르고, 뻑뻑해진 귀걸이 침핀에 살짝 바르고 귀걸이를 끼우면 아프지도 않고 부드럽게 들어가요. 13. 스크럽 반들기. 흑설탕 약간에 바셀린을 섞어주면 입술에 쓰기 좋은, 보습 효과도 있는 립 스크럽이 되구요. 입자가 고운 소금과 섞으면 샤워하면서 사용하기 좋은 바디 스크럽이 됩니다 :) 14. 매니큐어가 끈적하게 말라 붙는 걸 방지해줘요. 네일 폴리쉬의 뚜껑 주변에 바셀린을 살짝 발라주세요. 매니큐어를 개봉하고 오래 사용하면 끈적하게 말라 붙어서 사용하기 힘들어지는데, 살짝 바셀린을 발라 두면 이런 현상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습니다! 15. 면도날이 오래 살아 있게끔 도와줘요. 면도기를 사용하기 전, 면도날 사이에 정말 정말 살짝 발라주면 면도날이 오래 간다고 해요. 녹스는 것도 방지해주고요. 하지만, 면도날에 바셀린을 바르기 전에 완전히 건조된 상태여야 한다고 합니다 :D
47년 만에 돌아온 반지
미국 조지아주에 사는 63세 여성 데브라 맥케나는 최근 영문을 알 수 없는 소포를 받고  놀라워하며 감동했습니다. 그 소포는 무려 6,000km나 떨어진 핀란드에서  일면식도 없는 사람이 보내온 것입니다. 데브라는 조심스럽게 소포를 열어봤는데 소포 안에는 그녀가 47년 전에 잃어버린 반지가 들어있었던 것입니다. 47년 전, 고등학생이었던 데브라는  한 백화점 화장실에서 손을 씻으려고 잠깐 빼놓은  반지를 깜빡하고 말았습니다. 잃어버린 반지는 당시 남자 친구였던 션의 고등학교 졸업 기념으로 받은 학급 반지를 선물한 만큼  데브라에게도 남다른 물건이었습니다. 상심에 빠진 데브라에게 남자 친구인 션은  '그저 반지일 뿐'이라며 그녀를 다독였습니다.  이후에도 사랑을 이어가던 두 사람은  몇 년 뒤 결혼해 부부가 되었고  반지는 기억 속에서 사라지는 듯했습니다. 그런 그 반지가 47년의 시간이 지나고  바다를 건너 돌아온 것입니다. 반지는 핀란드 카리나 지역에서 땅에 묻혀있는  반지를 우연히 발견한 사람이 보낸 것이었습니다.  반지에 각인된 션의 고등학교, 졸업 연도,  이니셜을 보고 주인을 찾아준 겁니다. 그 반지가 왜 그 먼 곳에서 발견되었는지 이유를 아는 사람은 아무도 없습니다. 반지의 원주인인 남편 션은 안타깝게도 이미 3년 전 세상을 떠났다고 합니다. 그러나 반지를 돌려받은 데브라는 '반지를 받고 세상을 떠난 남편이 아직도 나와  늘 함께하고 있다는 것 같다'며 눈물을 흘리며 기뻐했습니다. 이사를 하거나 집 청소 중에 오랫동안 잃고 있었던 추억의 물건을 발견하면 잠시 그때로 떠나서 행복해하곤 합니다. 작은 것에도 감사하는 사람이 가장 행복한 사람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사랑했던 시절의 따스한 추억과 뜨거운 그리움은  신비한 사랑의 힘으로 언제까지나 사라지지 않고  남아 있게 한다. – 발타자르 그라시안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