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ynergytv
1,000+ Views

[데일리픽] 이번 가을의 여성패션 코디

안녕하세요. 시너지티비 에디터입니다. 오늘은 오는 가을에 유행할 수 있는 패션코디를 가져와 봤습니다. 유행은 돌고 돈다는 말처럼 제가 가져온 코디는 2015년에 이미 유행을 했었습니다. 물론 그전에도 있었겠죠. 유행을 따라가면 무난할 수는 있지만 빛날 순 없어요. 그점 말씀드리면서 올해의 가을코디 시작해보도록 할게요.
와이드&롱 포인트
올해 가을의 여성패션 포인트는 와이드와 롱입니다. 우선 오늘의 픽을 와이드 팬츠로 했는데요. 비슷한 와이드 계열의 제품은 상당히 많습니다. 이런 와이드한 하의와 팔소매가 헐렁거리는 와이드가 포인트 입니다. 이렇게 와이드 계열의 하의를 입었을 때 선택할 수 있는 몇가지 옵션이 있습니다. 3가지 정도만 설명을 드리자면 첫번째로 간단한 반팔 티셔츠를 입는 것입니다. 가장 무난한 방법이죠. 두번째로 오버핏 사이즈의 긴팔 티셔츠를 입는 방법이 있는데요 힙합느낌을 주면서 색깔을 밝게 입으면 발랄한 느낌을 살릴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와이드 슬랙스나 와이드 면바지를 입었을 때 바지의 색이랑 맞추어 상의를 세트처럼 입는 방법이 있죠. 약간 점프수트같은 스타일을 생각하시면 됩니다.
자유로움을 표현하다
와이드의 인기 전에는 무엇이 인기였는지 기억하시나요? 완전 정반대의 스키니가 유행을 했었죠. 남자건 여자건 가릴 것 없이 스타일좀 내고 싶다 하면 스키니를 찾는 유행이 있었습니다. 스키니의 특징은 몸에 착 달라붙어 아름다운 몸매를 옷을 입어도 보여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죠. 그래서 스키니는 몸을 가립니다. 아무나 소화할 수 없죠. 입었을 때 아름다운 만큼 리스크가 크다고 표현할게요. 시간이 조금 지나면서 (2015년 정도)전체적인 유행은 특권, 한 사람, 일부, 엘리트 이런 단어들에 사람들은 민감해지기 시작하죠. 왜냐하면 나는 그 중 한명이 아니니까요. 일부만 만족하는 것은 유행에 성립될 수 없는 것이죠. 그렇게 스키니진의 유행은 쉽사리 식어버리고 자유로움을 표방하는 와이드팬츠의 유행이 시작됩니다. 
와이드팬츠
와이드팬츠는 몸매가 좋던 안좋던 상관없이 누구나 입을 수 있습니다. 부담이 없죠. 게다가 몸에 붙어 있는 면적이 적기 때문에 움직이기도 상당히 자유롭습니다. 꾸역구역 다리를 스키니진에 맞추던 사람들은 와이드팬츠로 눈을 돌립니다. 여성패션의 와이드와 롱은 옷을 잘 입으려면 몸매를 가꾸어야한다는 부담과 강박관념에서 벗어나게 해줍니다. 상의도 내 몸보다 긴 것을 입으면서 내몸을 가리고 동시에 힙한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죠. 
여러분은 와이드와 롱에 대하여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한 번 쯤은 예뻐서가 아니라 왜 이 옷을 입고 있는지에 대한 생각을 하시게 된다면 조금 다른 패션과 본인만의 개성을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다음주에 다른 주제로 돌아올게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2020년 새로운 도전 BAC
- 🏔BAC 도전중! ✨ - 제1좌 마니산 ☑️ 제2좌 관악산 ☑️ 제3좌 청계산 ☑️ - 1. 강화도에 있는 기가 가장 쎈곳 자연의 기를 받으러 첫 등좌! 몸 컨디션이 안좋았지만 포기하지않음. - 2.관악산 돌계산이 많았고, 푸른소나무 꽃들 물소리 까지 자체로 힐링인 산행 - 3. 청계산 나무계단,돌계단이 많았고, 진달래꽃을 보며 올라가는 재미 매봉 도착후 서울의 모습은 장관. - 코로나로 제약이 많고 참 힘든 한해 이럴때 일수록 우울할수도 있고, 사회적 침체아닌 침체와 부정적 이상한 사건들이 비일비재한 한해 부정적인 마음보다는 긍정적으로 바라보려하고 긍정마인드 품기! - 좋은뜻 좋은건 ,같이 알아가기! . . 유지자사경성 [有志者事竟成] 사람이 하고자 하는 뜻만 있으면 무슨일이든지 이룰 수 있음. . 심청사달[心淸事達] : 마음이 맑으면 모든 일이 잘 이뤄진다. - 빙글러님들도 자연으로 힐링 해보세요~! 어려울때 일수록 주저하지 않아야 할듯 합니다. . 왼쪽에서 부터 관악산룩 - 마니산룩 - 청계산룩 제1좌 마니산을 정복한 모습이에요! 20200314 제 2 좌 관악산 정복! 20200321 날씨가 너무 맑고 조금 더웠던 옷선택이 조금 아쉬운 더웠습니다 :) 제 3 좌 청계산 정복! 20200329 진달래꽃이 참 예뻤습니다! 청계산 정상에서 바라본 서울의 전경은 참 아름다웠습니다. 하루빨리 코로나가 사라져, 마스크없이 좋은 공기 한가득 마시며 다니고 싶습니다! . 빙글러 님들도 코로나 조심하시고, 건강조심 서로 조심 배려하며 극복해보아요 :) #블랙야크100대명산 #100대명산 #블랙야크알파인클럽
원밀리언 리아킴, 포토북 <Reality, No Reality> 공개
그녀의 첫 번째 에디션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오'를 이끄는 세계적 안무가 리아 킴(Lia Kim)이 그녀의 비주얼 감각을 담아낸 포토북 <Reality, No Reality>을 공개했다. 리아 킴이그리는 현실과 상상을 테마로 <Reality>와 <No Reality> 두 카테고리에 나뉘어 전개되는 포토북은 마치 두 권의 책을 보는 듯 서로 다른 무드의 콘텐츠로 구성된 점이 특징. 먼저 <Reality>는 안무가 리아 킴으로 시작해 지금까지 현실화시킨 영상과 사진들로 구성됐고, <No Reality>는 그녀의 상상 속에만 있는 아직 현실화되지 않은 무형의 이미지를 사진작가 조기석과의 협업으로 탄생시켰다. 자신을 표현하는 데 있어 춤을 비롯해 패션, 메이크업, 스타일 등을 매개체로 삼는 그녀. 지금까지 다양한 변신을 해온 그녀지만 새로 공개된 포토북에서는 또 다른 면모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그녀의 무한한 스펙트럼을 담은 첫 번째 에디션은여기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2만 5천 원. "세상이 원하는 기준이나 사회에서 원하는 무언가에 맞추다 보면 창의력이라는 게 생길 수 없다. 내 안에서 '내가 원하는 게 뭘까?'에 온전히 집중하면 거기서부터 창 의력이 시작된다. 춤을 꼭 프로페셔널하게 춰야 하는 건 아니다. 잘 춘다는 의미는 다양한데, 나는 <즐기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춤을 즐기면 그게 잘 추는 게 아닐까." - 리아 킴 -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