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umsso
10,000+ Views

< 꼭 가보고 싶게 만드는 인테리어 >

포르투갈에 있는 고급레지던스에요.
약 330평에 4개의 수영장과
4개의 침실 5개의 욕실이있어요.
살면서 꼭 한번 가보고 싶게 
만드는 수영장과 인테리어네요.^^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수영장이 이뻐요. 영화 투모로우 랜드ㅏㄴ가 거기나왔던 신기한 수영장 느낌.
저 건물 도면좀 구할수 있을까요ㅠㅠ?? 이 건물을 소재로 말들어보고 싶어서요~!!!부탁드릴게욥~^^
이쁘긴 하지만 ㅜ 청소하기 힘들겠다...
여기가 어딘가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스웨덴의 미니멀리즘 회사 구경하기
스웨덴의 자동차 브랜드 회사 POLESTAR 회사 이름 요만큼 써있음 내부도 존나 미니멀함 광공이 좋아하는 하얗다못해 추운 인테리어 폴스타는 자동차회사지만 일단 자동차는 여기까지고 이 영상은 실제 직원들이 일하는 오피스를 주로 보여줌 미술관 같은 계단을 오르면 나름 따뜻한 가구들이 배치된 공간이 나옴 이 건물은 정확하게 정육면체로 지어졌다고 함 오피스를 최대한 심플하게 함으로써 직원들이 일에 집중할 수 있게 만듬 직원이 약 250명쯤 되는데 정해진 자리가 없이 아무데나 앉아서 일하고 자리 이동할 땐 앉았던 자리 치우고 가기가 룰이래 이 회사의 모든 글자는 polestar unika라는 폰트 50사이즈로 적혀있음 입사 첫날 벌써 표시 못보고 뺑뺑돌다 울었다 나는 회사 키카드는 무조건 회색, 안웃는 얼굴로 만들어짐 광공적인 집착 오피스 전체에 커텐이 없는 것도 특징임 직원들은 이런 미니멀리즘 오피스가 심플하고 깨끗해서 일 집중도 잘되고 마음도 편안해져서 좋다고 함 오피스에서 개키움 이름은 키위. 전문 트레이너가 맨날 산책시켜주는듯 미니멀리즘 집착광공 디자인이지만 드레스코드는 따로 정해지지 않고 자유임 이 날 CEO가 입고 온 자켓도 이렇게 칼라풀한걸요 사람 사는 곳이니 탕비실도 있음 다시 한번 깨끗한 외관 뚜둥! 내가 캡쳐한 곳 외에도 영상 보면 오피스가 굉장히 넓고 여러가지로 나눠져있음 출처 예쁜데요..?! 하지만 맥시멀리스트는 다소 힘들 것 같은 인테리어네요 ㅋㅋㅋㅋㅋ
신혼집을 스위트룸처럼 리모델링한 부부.jpg
<before> 현관 주방 드레스룸 베란다 <after> 현관 현관을 나와 긴 복도를 지나면 본격적으로 저희 집 공간을 소개할게요 주방. 상부장을 없애는 대신 ㅁ자 형식의 하부장 공간으로 자유로운 동선과 많은 수납 공간을 확보했어요. 불필요한 모든 물건은 하부장에 넣기 때문에 주방은 항상 정리 정돈 된 분위기를 유지할 수 있어요. 가장 자주 사용하는 커피메이커와 음악용 랩탑만 밖에 두었습니다. 대부분의 잡동사니는 이 빌트인 수납공간에 보관합니다 거실 겸 다이닝 룸. 거실에 TV가 없어요. 거실 전체가 다이닝 룸입니다. 일반적인 식탁보다 큰 테이블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식사하거나, 일을 하거나, 대화하는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하고 있어요. 거실에 거대한 우드 장이 있어요. 전체적으로 화이트 톤이라 차갑거나 삭막할 수도 있었지만, 이 거실장 덕분에 안정된 분위기를 유지할 수 있어 볕이 좋은 날에 소파에 누워 음악도 듣고 햇살도 받으면 좋겠다는 생각에 창가쪽으로 배치했습니다 침실로 가는 길. 스위트룸을 연상시키기 위해 모든 경계를 허물었어요. 베란다도 확장시키고, 화장실도 오픈했습니다. 이곳에는 2개의 TV가 있는데요, 쉬는 날엔 각자 영화를 보거나 게임을 해서, 같은 공간에서 두 개의 취미를 공유합니다. 한 쪽에는 오픈된 화장실 겸 욕실이 있어요 씻을 땐 공간이 보이지 않게 하기 위해서, 미닫이 문을 설치했어요 먼저 화장실은 건식으로. 바깥 쪽에 세면대를 설치하고 세면대 옆으로는 씻고 난 후, 바로 화장품을 바를 수 있도록 화장품 보관용 작은 공간을 만들었어요. 벽은 나무처럼 보이지만, 나무 무늬의 타일입니다. 나무는 관리가 어렵고 두께가 있어 공간을 많이 잡아먹어서요. 우드와 최대한 비슷한 색을 고르고 노란 조명을 더해줬더니 더욱 우드와 비슷한 무드 연출이 가능했습니다. 다시 세면대 쪽으로 돌아오면 세면대 뒤쪽에 커튼이 있어요. 커튼을 열면 드레스룸이 나와요. 드레스룸. 전체적으로 집안이 화이트 톤으로, 조금은 차갑고 깔끔한 분위기라면 드레스룸은 벽지나 타일 대신 벽과 바닥에 카펫을 붙여 시공했어요. 체적으로 은은하면서도 따듯한 분위기를 연출 했어요. 옷과 같이 공간의 베이스가 페브릭 소재이다보니 아무리 알록달록한 옷을 걸어놓더라도 조화롭게 잘 어울리더라구요. 게스트 룸. 두 개의 작은 방을 하나로 터서 만든 곳이예요. 큰 소파침대를 두고 사용중입니다 빔을 설치해 두어서, 영화나 게임이 가능해요. 손님이 왔을 때 함께 시간을 보내는 곳입니다. 소파 바로 옆에는 창을 만들었는데요 베란다로 나 있습니다. 저희 부부가 가장 좋아하는 부분이기도 해요. 이 창문 옆 커튼을 열면 베란다가 있습니다. 베란다에는 여러 식물을 키워요. 식물들이 모든 공간에서 잘 보일 수 있도록 베란다로 가는 모든 통로의 문은 유리로 제작했습니다. 출처 와앙 너무이쁘다 ㅜㅜㅜㅜ 저런 인테리어 쎈스 너무 좋당... 호텔같은 느낌 집 너무 맘에쏙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