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0+ Views

에이치앤엠, 베트멍과 고샤 루브친스키 디자인 표절 논란

진실은 모두가 잘 알 것이다.
패스트패션 기업의 생명은 속도다. 이 때문일까? 하루에도 급변하는 패션 트렌드의 속도를 맞추기 위해 패스트패션 기업들은 타 브랜드의 디자인 요소를 교묘하게 베껴 매 시즌 표절 논란의 중심이 되고 있다.

이번에는 에이치앤엠(H&M)이 그 논란의 중심으로 떠오른 것. 그것도 유스 컬처의 양대 산맥 베트멍(VETEMEMTS)과 고샤 루브친스키(gosha rubchinskiy)의 디자인 요소를 표절했다는 이유로 말이다. 공개된 에이치앤엠 제품에서는 베트멍의 베스트셀러인 후디에 새겨진 특유의 레터링이 티셔츠와 후디 제품군에 흡사하게 등장한다. 또한, 고샤 루브친스키의 아이코닉 한 키릴 문자 역시 양말에 고스란히 담긴 모습을 확인해 볼 수 있다. 표절과 인용은 한 끗차이라 하지 않았던가, 진실은 모두가 잘 알 것이다. 한편, 에이치앤엠은 지난 2013년 여아 아동복 리틀판트(Littlephant)의 디자인을 표절해 생산한 모든 제품을 회수 조치한 바 있어 향후 입장 표명에 귀추가 주목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을 남자의 필수템! -스.웨.터-
●ALLSTYLEKOREA ●중앙일보 ●SWEATER #8SECONDS #에잇세컨즈 1. 독수리 패턴 니트 풀오버 ₩59,900 2. 블루 앙고라 컬러 블록 스웨터 ₩59.900 3. 라인 니트 풀오버 ₩59.900 4. 별 모티브 풀오버 ₩59.900 5. 컬러 포인트 피셔맨 니트 ₩59.900 6. 스트라이프 롱 슬리브 니트 ₩39.900 7. 스트라이프 피셔맨 니트 ₩49.900 8. 와플리브 라운드넥 풀오버 ₩59.900 9. ALIVE 레터링 스웨터 ₩49.900 10. EthNo 니트 풀오버 ₩59.900 #H&M #에이치앤엠 1. 울 블렌드 니트 스웨터 ₩39,000 2. 와플니트 스웨터 ₩49,000 3. 울 블렌드 스웨터 ₩35,000 4. 코튼 패턴니트 스웨터 ₩59,000 5. 니트 스웨터 ₩59,000 6. 니트 스웨터 ₩39,000 7. 메리노 울 패턴 스웨터 ₩89,000 8. 모헤어 블렌드 컬러블록 스웨터 ₩89,000 9. 멜란지 모헤어 블렌드 스웨터 ₩69,000 #SPAO #스파오 1. 불독 자카드 풀오버 ₩39,900 2. 불독자수풀오버 ₩39,900 3. 심슨자수스웨터 ₩39,900 4. 투톤 조직물 풀오버 ₩39,900 5. 칼라믹스 스웨터 ₩15,000 6. 그라데이션 풀어버 ₩29,900 #TOPTEN #탑텐 1~5. 7GG 자캬드 풀오버 시리즈 ₩39,900 6. 니쥬조직반목터틀넥 ₩29,900 7. 변형 양두조직 풀오버 ₩39,900 8. 램스울 7GG 블럭배색 풀오버 ₩19,900 #ZARA #자라 1. 자카드 스웨터 ₩95,000 2. 스트라이프 스웨터 ₩49,000 3. 트위스트 니트 스웨터 ₩59,000 4. 자카드 스웨터 ₩79,000 5. 스트라이프 팬시 스웨터 ₩79,000 6. 스트라이프 팬시 스웨터 ₩79,000 7. 테일러드핏 스웨터 ₩59,000 8. 지퍼 스웨터 ₩79,000 빙글러 여러분은 어떤 스웨터가 가장 마음에 드시나요?
h&m x 발망 콜라보레이션 남성 라인 미국 가격 공개 !!
안녕하세요 atclaire 에요 :) 드디어 11/5 에첸엠 발망 콜라보가 공개되는거잖아요 !! 콜라보레이션 소식이 알려졌을 떄부터 핫!!!!!!!!쏘핫!!했던 그 컬렉션이 !!!!! 그래서 여성 라인 가격 카드를 올렸더니 @vhjw 님이 남성 라인도 요청하셔서 올려보겠습니당 :D 1. $299 2. $49.99 3. $199 4. $299 5. $59.99 6. $149 7. $199 8. $99 남성복 어쩜 이렇게 예쁜거죠 !!!! 거기다 가격도 여성복 대비 더 괜찮은 것 같구요 ???? 1번 코트는 진짜 보자마자 엄지척 b 그외도 다 디테일들이 살아있습니다... ㄷㄷ 1. $649 2. $549 3. $349 4. $349 5. $129 6. $99 세상에 멋짐이란 것이 폭발하는 군요. 1번 사랑합니다. $129 이라는데 음..? 사이즈나 기타 등등이 궁금해지는 옷입니다.ㅋㅋㅋ 1. $99 2. $69.99 3. $59 4, 5, 6. $39.99 탑도 예쁘네요. 특히 2번은 제일 작은 사이즈로 사서 저도 입고 싶어요 !!! 1. $49.99 2,3,4. $34.99 5. $29.99 남성라인에도 역시나 '발망' 티셔츠가 있습니당.ㅋㅋ 목만 안 늘어난다면 살만할 것도 같구..ㅋㅋㅋ 5번은 뭔가 넝마 같기도 하구..ㅋㅋ 저건 언제 품절될지가 궁금하네요.ㅋㅋㅋㅋ 1. $99 2. $99 3. $349 4. $99 5. $79.99 발망하면 바이커진이죠 !!!!!!! 바이커진 디테일을 살려낸 바지들 ㅜ ㅜ 그래요 어차피 이건 콜라보레이션인데 리얼레더 안 쓰고 99달러 이렇게 나오는게 낫죠!! 여성복은 왜 바이커진 리얼레더에 그 가격이야 엉엉 예쁜데 못 사겠잖아 엉엉엉엉 1. $299 2. $299 3. $149 4. $129 5. $249 6. $59.99 백팩 귀여운데 가격은 안 귀엽네용 ㅋㅋㅋ 그래도 리얼레더니까... 라고 생각해봅니다. 그럼 남성분들도 11/5 이 앞에서 만나요 :D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옷덕후 특집 / 셀비지 입문
이번 셀비지 입문은 정말 자료조사를 많이했어..그래도 2주 안넘기고 용케올렸다는게 신기하구만! 참고로 질이 좋다고 알려진 셀비지 데님들은 대부분 일본산 원단을 사용해. 일본산이 아니어도 질이 좋은 원단은 많지만, 현재 일본산 데님 원단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것은 부정할 수 없어. 왜 일본 데님원단이 유명하냐면, 구식 방직기는 품질은 좋았지만 생산 효율이 별로 높지 않았어. 신식 기계들에 비해 폭은 3배, 넓이는 5배 가까이 차이가 났지. (이게 무슨 말이냐면, 한벌 만드는데 들어가는 원단의 양이 더 많아 진다는 소리야.) 그렇기에 미국이 신식 기계로 갈아타면서 쓸모 없어진 미싱기와 방직기를 일본 데님 회사들이 사들였고, 결국 일본 데님은 과거 미국의 데님 원단을 아직도 생산중인거야. 명품 브랜드에 원단을 납품하는 데님 생산공장들도 대부분 일본에 위치해 있어. (여기서 품질이 좋다는 말은 튼튼하고 뭐 그런것도 있지만, 오래 입음으로서 워싱이 얼마나 잘 진행되느냐의 의미도 있어. 워싱에는 염료의 탈락인 페이딩 뿐만 아니라 원단의 뒤틀림이나 주름 잡힘도 있으니 '좋다'라는게 의류의 성능을 표현하진 않아.) 물론 전량 매수했다, 혹은 미국에선 저런 구식 데님이 생산되지 않는다! 라는 말은 아니야. 하지만 데님의 본고장인 미국에서는 패션아이템으로의 용도보다는 작업복의 용도로 먼저 시작되었으니, 본래의 목적에 적합한 데님을 생산하는게 먼저라고 생각해. 특히 작업복의 원조인 리바이스라면. 이외에도 디젤, 돌체&가바나, 발망, 디올, 입생로랑, 디스퀘어드2, 게스, 캘빈클라인, 리, 랭글러, 에드윈, 에이프릴77, 모드나인, 칩먼데이, 닥터데님, 에비수, 플랙진, 누디진, 텔라슨, 로그테리토리, 레일카, USDG, 퓨어 블루 재팬, 재팬블루, 언브랜디드, 모모타로, 트루릴리전, 락리바이벌, 모디파이드, 이스트쿤스트, 사무라이진, 3Sixteen, 더 플랫헤드, 데님 인디고 마스터, 피스워커, 슈가케인, 스컬 진, oni shoai, Studio D'Artisan, 이터널, 리얼 맥코이, 아이언 하트, 등등..이 외에도 수많은 브랜드들이 데님을 생산하고 있어. 이중 가성비가 좋지만 잘 알려지지 않은 브랜드들은 다음과 같아. 언브랜디드-네페 하위라인, 10~20사이. 데님 인디고 마스터-제품군이 정말 많다고.. 10만원대 중반 피스워커-모드나인과 함께 가성비 양대산맥. 10만원 내외 모드나인-국내브랜드. 부담없이 소비하기 좋은듯?역시 10만원 내외. 돈을 좀 더 쓰면 그만큼 퀄 좋은 데님은 많지만, 입문용이나 그냥 적당히 괜찮은 거 입겠다면 피스워커, 모드나인, 플랙진 등을 추천해. 10만원 정도의 데님을 구매하고자 한다면 저 세 브랜드도 나쁘지 않을듯 해. 진짜 질 좋은 청바지를 입겠다면 국외로 눈을 돌리는 것이 더 좋겠지만!
향수 덕후들 여기여기 모여라.
빙글러 열허분 중에 향수 덕후 있으신가여? 제가 요즘 향수에 관심이 많이 생겨서 새로운 향수도 살겸,, 추천도 받고 싶은데 말이져,, 흠흠,, 향수가 꽤 비싸니까 신중하게 사야해서 어떤 향이 인기가 많은지 좀 알고 싶더라고여. 일단 제가 몇가지 가지고 싶은 걸 추려본 것! + 써본 것 이 이외에도 써보고 좋았던 향수 추천 좀.... 해주십셔 제발 먼저 가지고 싶은 향수,, 먼저 요즘 그,, 멋이 철철 흐르는 모양새에 이끌려 딥디크를 한 번 사보고 싶더라고요,, 딥디크 플레르드뽀 딥디크 도손 + 제가 써봤던 향수! 러쉬 Flower's Barrow 이 제품은은 러쉬 향수 제품인데요.. 옛날에는 한국에서도 팔았던 것 같은데 이제는 런던에서만 팝니다...! 2년 전 런던에 가서 향에 반해서 샀다가, 이 향을 못잊어서 다시 런던에 가서 한 병 더 사왔다는 이야기... 혼자 여행할 때 계속 뿌리고 다녔던 향이라서 그런지 이 향수를 바르면 여행할 때 생각이 나여.. (아련...) 향수의 장점은 향기를 통해 과거 기억이 더 강렬하게 난다는 것.. 이 향수는 달지 않고 좀 딥한데 농후한 들꽃향기가 납니다.(향기 묘사는 언제나 어려워,,,) 런던 가시는 분이 있다면 시향해보시길.. 더 쟁여두고 싶네여,, 랑방 에끌라 드 아르페쥬 이고는 약간 스테디 향이져? 랑방에서 가장 유명하기도 하고 많이들 쓰고,, 그만큼 향도 좋고요. 랑방 에끌라 드 아르페쥬를 잠깐 써봤었는데, 왜 많이들 쓰는지 알겠더라고요. 무난하면서 차분하고,,, 그렇게 가볍지 않은 향 같았어요! 무난한데도 뿌리면 오 좋다~ 라는 말이 나오는 그런 향.. 달달한 꽃향 그런데 달달한 향 싫어하시면 비추입니다! + 좋았던 향수 추천 ㄱ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