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cosocial
10,000+ Views

[영화 음악] 사관과 신사 OST (An officer and a gentleman)

사관과 신사 OST (An officer and a gentleman)https://youtu.be/oXKW2c7RtAE
Who knows what tomorrow brings in a world few hearts survive? All I know is the way I feel When it's real, I keep that alive The road is long There are moutains in our way But we climb a step everyday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Where the eagles cry on a mountain high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Far from the world we know up where clear winds blow Some hang on to "used-to-be" Live their lives looking behind All we have is here and now All our life out there to find The road is long There are moutains in our way But we climb a step everyday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Where the eagles cry on a mountain high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Far from the world we know up where clear winds blow Times go by No time to cry Life's you and I alive today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Where the eagles cry on a mountain high Love lift us up where we belong Far from the world we know up where clear winds blow http://cafe.naver.com/ecosocialgroup/689 More 영화 음악
Comment
Suggested
Recent
고딩때 단체관람 했던거 생각나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복을 부르는 7가지 긍정적인 생각법
1. 먼저 숨을 완전히 내쉰 다음 천천히 크게 들이쉰다. 이때 세상의 여러가지 좋은 것들을 들이킨다는 기분으로 '아,좋다' 라고 마음으로부터 생각하면서 숨을 들이쉰다. 2. 그리고 천천히 숨을 내쉬면서 좋은 것들을 들이켰으므로 답례하는 감사의 기분으로 '고맙다'고 생각한다. 3. 마음속으로 다시 '좋다' '고맙다'는 생각을 한다. 누구에게 고마운지, 무엇이 좋은지는 생각하지 않아도 된다. 4. 그러면 온몬의 세포가 즐거워하며 그 반응으로 손이 따뜻해지는 것을 느낄 것이다. 또 고맙다고 생각하면 온몸이 따뜻해질 것이다. 5. 그런 자기 몸의 변화를 의식하면서 '좋다' '고맙다' 를 반복한다. 재미있는 것은 '좋다'라고 생각하면 정말 앞으로 좋은 일들이 많이 생긴다는 사실이다. 신이 아니라 자신의 힘으로 좋은 일들을 만들어내고 발견 하는 능력에 눈뜨게 된다. 6. '좋다' '고맙다'는 간단한 비법이지만, 정말 행복해진다. 혹시 실수로 넘어져 무릎이 벗겨지고 피가 나면 보통은 '누가 여기에 이런 것을 놓아둔 거야!' 하고 화를 내겠지만, 이 연습을 하고 나면 달라진다. 넘어져서 아프기는 하지만 '아, 다행이다. 골절되지는 않았으니까.' 하고 생각하게 될 것이다. 7. 좋다고 생각하면 치유력, 곧 낫게 하는 힘이 강해지기 때문에 빨리 낫는다. 가능한한 잠자기 전에 한다. 아니면 아침에 눈을 떠서 '잘 잤다. 기분좋다.' 하고 말해본다.
신문이 눈에 들어오는 경제용어(8)
여러분 오늘은 심심한 사과로 시작하겠습니다. 어제 올린글이 너무 어렵다고 회사 동기에게 욕을 먹었습니다 ㅜㅜ 무슨 채권이란 단어 햇갈리게 채무랑 같이 붙여놨냐, 채권이란거 좀 쉽게 설명해줄 순 없냐? 이렇게 설명하면 알아 듣겠냐? 등등... 친구가 못보겠다고 해서 오늘은 정말 최대한 쉽게 쓰겠습니다 ㅜㅜ 오늘을 채권 평가에 대해서 풀어볼텐데요! 평가라는게 어려워서 어떻게 쉽게 풀까 생각하다가 할인에 대하여 설명을 하면 더 쉽지 않을까 생각하여 할인 개념을 가져와 봤습니다. 전에 설명했던 이자에서 다루었던 것 처럼 우리는 이자를 받습니다. 1년에 대한 이자율이 10%일때, 10,000원을 맡기면 1년뒤에 우리는 11,000원을 받게되죠! 그런데 1년 뒤에 10,000원을 받기로 하고 지금 돈을 빌려줄때(이자율은 같을때) 우리는 얼마를 빌려주어야 할까요? 9,000원이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을텐데요! 사실은 9,091원입니다.?????????? 왜지? 라고 생각하는거 알아요. 저도 처음에 그랬거든요. 10,000이 11,000이 되는 과정은 10,000*(1.1)이 되어서(이자율과 원금을 합한 것에 곱) 이자가 불어나는 것인데, 그것을 반대로 하면 10,000/(1.1)이 되기 때문에 할인을 하면 9,091이 되는 것이죠! 일종의 이자를 미리 받는 개념이죠! 채권에는 표면금리라는 것이 있는데, 채권이 발행 때부터 표면금리가 만기까지 고정되어 있고, 정해진 기간마다 이자를 받을 수 있는 구조인데, 채권은 만기 전에 팔 수 있습니다. 그런데 사고 팔 때 기준금리가 다를 수 있기 때문에, 채권의 가격이 샀을 때와 다를 수 있겠죠? 그게 채권수익률입니다. 그래서 뉴스같은데 보면, 채권 표면금리가 10%인데, 채권 수익률이 23%씩 나오는 것을 볼 수 있는데, 이건 위와같이 사고 팔면서 수익이 나기 때문입니다.(드물지만) 금리에 따라 채권의 가격은 어떻게 바뀔까요? 표면금리가 2%인 채권이 있을 때 3%인 채권이 나오게 되면, 2% 채권의 인기가 떨어지겠죠? 그럼 채권을 팔기위해서 가격을 더 낮추어야 합니다. 즉, 채권 금리가 오르면 채권 가격이 내리게되죠. 하지만, 만기까지 보유하고 있으면 표면이자를 받을 수 있는 것이 채권의 장점이고 그래서 안전하다는 거죠! 금리가 결정되는 여러 요인 중에서 이렇게 채권이 거래되면서 생기는 흐름도 중요한 요인중 하나입니다. 마지막으로 줄여서 시중 금리가 오르면 채권 금리는 오르고 채권 가격은 내리고, 시중금리가 내려가면 채권금리도 내려가고, 채권가격은 오르게 됩니다! 여기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요즘 바빠서 글 올리는 시간이 짧아져서 글이 매끄럽지 않은 점 죄송합니다 ㅜㅜ 그럼에도 불구하고 관심 가져주시고 읽어주시는 모든분들 감사하고 존경합니다! 내일은 채권의 종류로 돌아오겠습니다!
전직 CIA 간부가 말하는 스파이 영화 속 진실과 거짓
설명하는 여자는 전직 CIA 위장 부서의 책임자를 역임한 바 있고 1979년, 주 이란 미국 대사관 인질 사건에서 간신히 피신했던 6명의 인질들을  이란에서 빼내오기 위한 비밀 구출 작전인 캐네디언 케이퍼 작전  (영화 아르고의 모티브이기도 함)을 수행한 CIA 요원의 아내이기도 함 본 시리즈 다양한 국가의 여권과 돈다발이 가득한 상자 -> 이런 거 없음 애초에 위조 신분증은 만들기도 어렵고 오래 걸리는데, 여권도 마찬가지임 CIA는 미리 만들어 놓은 걸 세계 곳곳의 은신처에 숨겨두지 않음 필요하다면 충분한 시간을 갖고 그때 그때 만들어서 씀 미션 임파서블 톰 크루즈가 순식간에 군인에서 신부로 옷을 갈아입는 장면 -> 빠르게 변장하는 방법은 실제로 많이 사용하고, 요원들에게도 훈련을 시킴 하지만 CIA는 성직자나 언론인 등으로 변장 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음 만약, 정체가 탄로 났을 경우 뒷감당이 안되기 때문이라고 함 실리콘 가면 -> CIA에서도 이런 마스크를 사용하고 마스크를 만드는 기계도 있다고 함 인종, 피부색, 성별 다 바꿀 수 있음 다만, 탐 크루즈 처럼 코 넓이가 좁은데 코 넓이가  넓은 마스크를 쓴다거나 하는 것은 안된다고 함  요원의 얼굴에 딱 맞게 제작한다고 베이비 드라이버 옷을 훔쳐서 빠르게 갈아입어 위장하는 장면 -> CIA는 갈아입을 옷을 미리 챙겨두지, 훔쳐 입지 않는다고 함 007 카지노 로얄 관중 속에 숨어서 멍청하게 이어피스에 손 대고 무전 중 ->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가장 큰 실수 중 하나라고 함 한마디로 나 잡아가라 하는 거라고 CIA가 쓰는 통신 장비 중에는 만약 잘 안들릴 경우를 대비해  귀에 손을 대지 않도록, 이어피스에 연동된 목걸이로  음량을 조절 하는 장비를 개발했다고 함 스파이 가상 신분을 부여받는 장면 -> CIA도 실제로 저렇게 한다고 함 가상의 인물 신분증 등 지갑에 넣고 다닐 물건들을 비롯해  여러가지를 상자에 넣어서 줌 이런 상자를 포켓 리터 (Pocket Litter) 라고 부른다고 함 바스터즈 독일군으로 위장한 영국인 패시가 독일식이 아닌  유럽식으로 손가락 숫자를 세서 정체가 탄로나는 장면 -> 그 나라의 문화적 관습을 어기는 순간 끝나는 것임 요원은 그 후 벌어지는 결과는 뭐가 되든 어쩔 수 없이 받아들여야 한다고 함 킹스맨 온갖 스파이 용품들로 가득한 방 -> 독이 들어간 만년필은 실제로 있음 소형 몰래 카메라도 많이 사용함 요원이 잡혀서 고문의 위험이 있을 경우,  치사량의 독극물을 묻힌 만년필로 혀를 찔러 자살하는 경우도 있다고 함 슈퍼맨 클락의 안경 변장 -> 안경 하나 딸랑 쓴다고 신체적 특징이 바뀌는 건 아님 이런건 실패한 변장임 셜록홈즈 소파로 변장하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 가구 자체로 변장하는 경우는 없지만,  가구 안으로 들어가는 경우는 있었다고 함 냉전 시절 차 시트 속에 숨는 일이 많았다고 함 22 점프 스트릿 멕시코 억양을 어설프게 흉내내는 장면 -> CIA는 그 나라의 언어를 완벽하게 배워야 현장 요원이 될 수 있음 각 나라의 언어를 전문적으로 가르치는 사람들이 있다고 함 배트맨 : 다크 나이트 배트맨의 음성변조 -> 사실 이런 음성변조는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다고 함 CIA에서는 몇년간 단순 목소리 변조가 아니라  아예 음성 패턴을 바꾸는 프로젝트를 진행했으나 실패했다고 함 다른 사람인 것 처럼 음성 패턴을 바꾼다는 건  임무를 수행하는 내내 한쪽 발을 쩔뚝이며 걷는 것과 마찬가지라고 함 여차하는 순간 원래 목소리가 나오기 때문에 절대 시도해서는 안된다고 함 레드 스패로우 남성을 유혹하는 여성 스파이를 양성소에서 교육 시키는 장면 -> 냉전 시기 러시아에서 실제 존재했다고 함 미국에서는 이런 건 없었다고 함 레드 스패로우에서 나오는 이런 학교는 전형적인 러시아 스타일이라고 함 변장술 이런건가.. 졸라 신기하네 오 다 허구라고 생각했는데 비슷한점이 더 많네 흥미로움 ㅇㅇ
'엽문 4' 주말 1위 & 극장과의 사회적 거리 두기 : 2020년 4월 1주 주말 박스오피스 외
정부 차원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아이러니하게도 나들이객은 늘고 있는 방면 극장 관객 수는 회복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2020년 4월 첫 번째 주 주말 박스오피스 순위 1위부터 10위까지입니다. (4월 3일(금) ~ 4월 5일(일)) *1위부터 10위까지 관객 수 합산: 7만 9,414명 (전주 대비 -31.31%) 1위: <엽문4: 더 파이널> *순위 변동: 신규 진입 *주말 관객 수: 2만 0,146명 *누적 관객 수: 3만 1,110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206개(1,740회) *좌석 판매율: 5.97% - *관람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4월 1일 *개봉 주차: 1주 - *주말 매출액: 1억 8,178만 원 *누적 매출액: 2억 6,859만 원 *배급: (주)키다리이엔티 *현재 예매율: 6.1% (2위) 이번 주 역시 순위와 관객 수 모두를 살펴보는 게 별 의미가 없었던 주말입니다. 어쨌든 4월 첫 주말의 1위는 <엽문 4: 더 파이널>이 차지했습니다. 지난주 1위였던 <주디>와 마찬가지로 불과 2만 명 남짓의 주말 관객 수를 기록 중이고요. 지금 추세로는 5만 명 안팎의 누적 관객 동원은 가능할 것 같습니다. 언제쯤 극장이 활기를 되찾을까요. 거의 모든 상업 영화들이 개봉을 연기하거나 아예 <사냥의 시간>처럼 넷플릭스행을 택하고 있는 상황에서, 다양성영화들만으로는 극장의 활기를 되찾을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고되는 가운데 한강공원 등 나들이객들의 행렬은 예년 못지않다는 기사도 눈에 띄네요. 2위: <1917> *순위 변동: 1계단 상승 *주말 관객 수: 1만 3,680명 *누적 관객 수: 73만 4,945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362개(1,782회) *좌석 판매율: 4.55% - *관람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2월 19일 *개봉 주차: 7주 - *주말 매출액: 1억 2,386만 원 *누적 매출액: 66억 9,321만 원 *배급: (주)스마일이엔티 *현재 예매율: 4.0% (5위) 어느새 개봉 7주차를 맞이한 샘 멘데스의 <1917>이 다시 한 계단 오른 2위를 기록했습니다. 순위 상승 자체에 의미가 있다기보다는 그만큼 신작이 부재한 상황이기 때문으로 보시면 되겠습니다. <1917>의 누적 관객은 73만 4천여 명입니다. *DJ의 <1917> 리뷰: (링크) 3위: <주디> *순위 변동: 2계단 하락 *주말 관객 수: 1만 1,420명 *누적 관객 수: 6만 9,929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352개(2,012회) *좌석 판매율: 3.14% - *관람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3월 25일 *개봉 주차: 2주 - *주말 매출액: 1억 0,079만 원 *누적 매출액: 5억 6,744만 원 *배급: TCO(주)더콘텐츠온 *현재 예매율: 5.8% (3위) 3위는 지난주 1위로 데뷔했던 <주디>입니다. 두 계단 하락한 현재 누적 관객 수는 7만 명에 조금 미치지 못하는 수치입니다. 지금 추세라면 9~10만 명 사이 어딘가를 향해 가고 있는 <주디>입니다. 4위: <인비저블맨> *순위 변동: 2계단 하락 *주말 관객 수: 8,222명 *누적 관객 수: 55만 5,237명 *스크린 수(상영 횟수): 280개(1,374회) *좌석 판매율: 3.76% - *관람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2월 26일 *개봉 주차: 6주 - *주말 매출액: 7,643만 원 *누적 매출액: 48억 4,058만 원 *배급: 유니버설픽처스 *현재 예매율: 1.7% (14위) 4위는 <1917>만큼이나 차트에 오래 머무르고 있는 <인비저블맨>입니다. 개봉 6주차를 맞아 누적 관객 수는 55만 5천여 명입니다. 5위: <더 터닝> *순위 변동: 신규 진입 *주말 관객 수: 7,161명 *누적 관객 수: 1만 0,015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294개(1,511회) *좌석 판매율: 3.04% - *관람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4월 2일 *개봉 주차: 1주 - *주말 매출액: 6,546만 원 *누적 매출액: 8,919만 원 *배급: (주)스마일이엔티 *현재 예매율: 1.7% (15위) 5위는 신작 호러 영화 <더 터닝>입니다. <인비저블맨>의 고지를 넘지는 못하여, 주말 동안 누적 관객 1만 명을 간신히 기록했네요. 6위: <n번째 이별중> *순위 변동: 신규 진입 *주말 관객 수: 6,815명 *누적 관객 수: 1만 0,303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171개(1,109회) *좌석 판매율: 3.70% - *관람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4월 1일 *개봉 주차: 1주 - *주말 매출액: 6,451만 원 *누적 매출액: 9,309만 원 *배급: (주)팬 엔터테인먼트, (주)영화특별시 SMC *현재 예매율: 1.0% (28위) 6위 역시 신작으로, 에이사 버터필드와 소피 터너가 주연한 <n번째 이별중>입니다. <더 터닝>과 마찬가지로 누적 관객 1만 명을 간신히 넘어선 모습입니다. 7위: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 *순위 변동: 3계단 하락 *주말 관객 수: 4,837명 *누적 관객 수: 3만 8,043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212개(1,041회) *좌석 판매율: 2.91% - *관람 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3월 25일 *개봉 주차: 2주 - *주말 매출액: 4,506만 원 *누적 매출액: 3억 1,870만 원 *배급: 제이앤씨미디어그룹 *현재 예매율: 5.6% (4위) 7위는 지난주에 이어 세 계단 하락한 <스케어리 스토리: 어둠의 속삭임>입니다. 10위권 안에 호러 영화가 여러 편 있네요. 누적 관객은 3만 8천여 명입니다. 8위: <라라랜드> *순위 변동: 3계단 하락 *주말 관객 수: 3,990명 *누적 관객 수: 363만 2,898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92개(563회) *좌석 판매율: 3.49% - *관람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2016년 12월 7일 *개봉 주차: - - *주말 매출액: 3,563만 원 *누적 매출액: 302억 9,015만 원 *배급: 판씨네마(주) *현재 예매율: 2.1% (9위) 8위는 지난 주보다 세 계단 하락한 <라라랜드>입니다. 일부 극장에서 재상영 중이며, 주말 동안 3,900여 명의 관객을 추가 동원했습니다. 9위: <다크 워터스> *순위 변동: 3계단 하락 *주말 관객 수: 1,661명 *누적 관객 수: 12만 5,718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119개(416회) *좌석 판매율: 2.91% - *관람 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개봉일: 3월 11일 *개봉 주차: 4주 - *주말 매출액: 1,440만 원 *누적 매출액: 10억 8,372만 원 *배급: (주)이수C&E *현재 예매율: 0.5% (53위) 9위는 토드 헤인즈 감독의 <다크 워터스>입니다. 개봉 4주차를 맞아 누적 관객 수 12만 5천여 명을 기록 중입니다. *DJ의 <다크 워터스> 리뷰: (링크) 10위: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순위 변동: 2계단 상승 *주말 관객 수: 1,482명 *누적 관객 수: 62만 2,429명 *스크린 수(상영횟수): 61개(223회) *좌석 판매율: 5.39% - *관람 등급: 청소년 관람불가 *개봉일: 2월 19일 *개봉 주차: 7주 - *주말 매출액: 1,332만 원 *누적 매출액:54억 0,084만 원 *배급: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 *현재 예매율: 0.1% (102위)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집승들>이 지난주 12위에서 두 계단 상승한 10위를 기록했습니다. 관객 수와 스크린 수 모두 줄었기 때문에 순위 상승에 딱히 의미가 있는 것은 아니며  재진입은 <정직한 후보> 등 기존 상영작들이 하락폭이 더 컸기 때문입니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의 누적 관객 수는 62만 2천여 명입니다. *그 외, 11위 <봄날은 간다>(기획전 재상영), 12위 <아쿠아맨>(기획전 재상영), 13위 <정직한 후보>, 14위 <날씨의 아이>(기획전 재상영), 15위 <작은 아씨들> 등의 영화들이 있었습니다. -'현재 예매율' 및 관객 수, 스크린 수 등은 4월 6일(월) 15시 기준입니다. -'순위 변동'은 10위권 내 순위 등락을 의미합니다. -좌석 판매율은 해당 영화의 3일간 관객수의 합에서 3일간의 총 좌석수를 나눈 값입니다.((3일간의 관객수/3일간의 좌석수)*100) -통계 출처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입니다. 실시간 예매율을 제외한 관객수 등 나머지 자료는 자정에 공개된 이후 하루 동안 전산망 데이터 보정으로 인해 상세 수치의 조정 및 변동이 있을 수 있습니다. -틀린 정보나 잘못된 자료 혹은 오탈자가 있을 경우 덧글로 알려주시면 확인 후 수정하겠습니다. 이번 주에 새로 극장을 찾아오는 주요 개봉작들을 간략히 소개합니다. (주로 세 편 안팎으로만 소개합니다.) 일정 규모의 상업 영화들은 계속해서 개봉을 연기하고 있고, 작은 영화들만 다소 울며 겨자 먹기처럼 개봉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선생님과 길고양이> *개봉일: 4월 9일 *감독: 후카가와 요시히로 *출연: 이세이 오가타, 소메타니 쇼타, 피에르 타키 등 *배급: 찬란 *교장 선생님과 길고양이를 주인공으로 한 잔잔한 드라마인<선생님과 길고양이>입니다. *<선생님과 길고양이> 예고편: (링크) <신과 나: 100일간의 거래> *개봉일: 4월 8일 *감독: 팍품 웡품 *출연: 티라돈 수파펀핀요, 츠쁘랑 아리꾼, 수콴 불라쿨, 눗타신 꼬띠마누스와닛 등 *배급: 제이앤씨미디어그룹, 와이드 릴리즈(주) *오랜만에 찾아온 태국 영화 <신과 나: 100일간의 거래>입니다. *<신과 나: 100일간의 거래> 예고편: (링크) <오픈 더 도어> *개봉일: 4월 8일 *감독: 올가 고로데츠카야 *출연: 옐레나 랴도바, 블라디비르 브도비첸코프, 세바스티안 부가에브 등 *배급: (주)팝엔터테인먼트 *러시아의 호러 영화 <오픈 더 도어>입니다. *<오픈 더 도어> 예고편: (링크) <사랑이 뭘까> *개봉일: 4월 9일 *감독: 이마이즈미 리키야 *출연: 키시이 유키노, 나리타 료, 와카바 류야, 후카가와 마이, 에구치 노리코 등 *배급: (주)엣나인필름 *<좋아해, 너를> 등을 연출한 일본의 이마이즈미 리키야 감독 신작 <사랑이 뭘까>입니다. *<사랑이 뭘까> 예고편: (링크) *그 외에 <기도의 힘>, <핀란드 메탈밴드>, <공수도>, <시체들의 새벽: 컨테이젼>, <다니엘 이즌 리얼>, <걸즈 앤 판처 제 63회 전차도 전국 고교생 대회> 등의 영화가 개봉합니다. *본 글의 원문은 브런치(링크)에 게재하였습니다.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프립소셜클럽 [영화가 깊어지는 시간] 모집: (링크) *매월 한 명의 영화인을 주제로 다루는 영화모임 '월간영화인': (링크) *원데이 영화 글쓰기 수업 '오늘 시작하는 영화리뷰' 모집: (링크) *원데이 클래스 '출간작가의 브런치 활용법' 모집: (링크)
[생활영어] 봄에 잠이 오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 하루한문장 It is natural to feel sleepy in spring [잇 이즈 내처럴 투 필 슬리피 인 스프링] 봄에 잠이 오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feel sleepy[숙어] : 졸음이 오다 *spring[명사] : 봄 따스한 봄에 잠이 오는 것은 매우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말하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핵심패턴 It is natural to ~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It is natural to ~ [잇 이즈 내처럴 투 ~ ] ~ 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 하는 건 당연해 핵심패턴It is natural to ~ 는 ' ~ 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 라는 의미로 어떠한 일을 하는 것은 당연하고 자연스러운 일이다 라고 말하고 싶을 때 쓸 수 있는 패턴입니다 It is natural to + 동사원형 to 뒤에는 당연하고 자연스러운 일이라고 말하고 싶은 어떠한 일을 동사원형으로 적어주시면 됩니다 (It is 는 It's 로 줄여 쓸 수 있습니다) 예문을 통하여 패턴을 익혀보세요! ■ 패턴예문 1.It is natural to be afraid [잇 이즈 내처럴 투 비 어프레이드] 두려워 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afraid[형용사] : 두려워하는 2. It is natural to worry about your family [잇 이즈 내처럴 투 워이 어바우트 요어 패멀리] 당신의 가족을 걱정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worry[동사] : 걱정하다 *family[명사] : 가족 3.It is natural tomix with like minded people [잇 이즈 내처럴 투 믹스 윋 라익 마인더드 피펄] 마음이 맞는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mix with ~ [숙어] : ~ 와 어울리다 4.It is natural toupset by them [잇 이즈 내처럴 투 업셋 바이 뎀] 그들 때문에 화가 나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야 *upset[동사] : 화나다 5....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 http://haru5english.5min.kr/detail.php?id=964
꿈을 이루는 20가지 방법
꿈을 이루는 20가지 방법 01. 재탄생의 법칙 새로운 나를 만나기 위해 산고를 즐겨라 02. 다이아몬드의 법칙 ‘나’를 최고의 보석으로 만들어라 03. 목숨의 법칙 두 번 없는 한 번이기에 불꽃처럼 치열하게 살아라 04. 장인정신의 법칙 하는 일에 혼을 담아라, 그러면 결국 알아준다 05. 빨간 하이힐의 법칙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 그림자로 살지 마라 06. 다이어트의 법칙 핵심만 남기고 나머지는 다 버려라 07. 재능의 법칙 건드려서 꽃을 활짝 피어나게 하라 08. 열정의 법칙 남극을 녹일 만한 뜨거움, 가슴에서 꺼내라 09. 특화의 법칙 나만의 신무기를 개발하라 10. 라이벌의 법칙 질투와 시기를 자극하는 자, 항상 곁에 둬라 11. 씨앗의 법칙 씨앗 한 톨 안에 거대한 숲이 있다는 걸 알아라 12. 인간관계의 법칙 사람과 사람 사이에 교각을 지어라 13. 진심의 법칙 진심은 견고한 벽도 뚫는다는 걸 알아라 14. 휴식의 법칙 잠시 세상을 잊고 여행 가방을 꾸려라 15. 책벌레의 법칙 책이라는 바다에 낚싯대를 드리워라 16. 실수의 법칙 이제부터는 낯설고 새로운 실수를 저질러라 17. 스피드의 법칙 시대보다 항상 한걸음 더 앞서 나가라 18. 고독의 법칙 혼자만의 시간 속에서 발전된 나를 만나라 19. 창조의 법칙 새 틀을 짜는 사람이 되어라 20. 준비의 법칙 소나기는 언제라도 내릴 수 있다, 미리미리 우산을 준비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