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a0315
10,000+ Views

못난이들 "만.또.아.리 네"

미!치!괭!이! 만듀야!!!!!!!!

집사는 새로운 사실을 알아버렸다!!

만듀: 아~~~또 뭔데 저래~~!!!


온니는 만또아리한테 아주 천대받고 살았던거였어!!!!!

만듀: 저온니 왜저래~~!!!!!!

만또아리!!!! 니네말고 착한냐옹들을 만나고 왔단다!!!

만듀: 저 온니가 만듀의 강펀치를 부르네~!! 만또아리집사인 저는

어제!! 강동구고양이쉼터 첫방문을 했어요!!! 인사만 나누라시기에~ 아이들과 인사를 하려는데!!!!

정말 놀랐어요!!! 먼저 다가오고! 애교부리고!!부비부비!! 뽀뽀까지!!!! 이런대접은 처음이였어요!!
엄청난 애교와 뽀뽀를 퍼부어주던 "가을이"

8kg의 위엄!!!!!

두루뭉실한 몸이지만 ㅋㅋ 이리뛰고! 저리뛰고! 쫓아다니느라 바쁘던 가을이! 애교섞인 울음소리~
실물은 더더 동안인

18살 샴언니 "산이"

최강동안 인정할만한 체력과 외모를 겸비한

"산이" 18살의 노장이지만,

짱먹고있는 ㅎ 카리스마 산이예요~

요아이는 "코점이"라고해요!!

궁디팡팡을 해달라며~ 궁둥이를 들고!!!갸르릉거리며.. 온갖애교 남발하는 코점이!!
시크한척!관심없는척 하지만, 궁디팡팡에는 주체할수없는 몸으로 말해요~~~를 외치던

"라떼"

강동구 쉼터 대표미묘 "망고"


미묘라 살짝 튕길줄 알았지만,, 내성적이라 손길을 기다리고 있었던 "망고" 그대 이쁘오!!!

미묘!!망고야!!이쁘도다!!!

한쪽벽에서 캣타워 꼭대기에누워 잘 내려오지 않는다던 무드등처럼 내려보는

"무드"

새침한 아이!! 겁이많은건지 내성적인건지!!! 저자리에서 움직일줄 모르던

"찬호"

다음에 만나면 아는체 해주겠지!?


요아이는 미안하지만, 이름을......다음엔 꼭 기억해야겠어요!!!
가장 기억에 남는 가을이!!!! 여태 받아본적없던 애교를~~~ 몇년치 적립할수있게 애교 남발해준 가을이!!! 조만간 또 놀러갈께!!!!^^ 20마리? 더 많은 냥이들이 있지만,, 얼굴을 숨켜둔아이!! 아픈아이들도 있어서 ~~ 담지 못했지만 ~~ 다들 사랑스러움은 똑같더라구요!! 이뻐~너무~~~~~이뻐~~^^
봉사활동후 집에 와보니,, 미치괭이가 떡하니!!!버티고 있네요~~

만듀: 온니~~ 미쳤어!?우리냅두고??!!!

언니는 무한사랑을 받고왔어 만듀야!! 신세계였어!!!!!!!

또다른 두늠은 솜방맹이를 휘적거리며 저러고 있네요~~

우리집 모지리들!!!!! 서로 잔소리를 마구 해대며 .... 무수움이라고는 1도 없네요 ㅎㅎㅎㅎㅎ

만또아리가 그렇죠~뭐!!!!ㅎㅎㅎ 모두 행복한 하루되세요!!


2017-08-29

36 Comments
Suggested
Recent
쉼터에 있는 애들도 사랑이 그리운가봐요~ 애교부리고 부비작 거리는거보면... 만또아리~ 너넨 집사한테 이렇게 엄청난 사랑을 받고있는걸 고마운줄알거라~ 아닌가?? 집사님이 사랑받고 계신건가??ㅋㅋㅋㅋㅋ
만또아리한테사랑못봤구계셨군요ㅜㅜ이놈들아애교도부리고좀그래봐라 ~또동이:잘못했어하지마 하지마~내몸은소중하니깐~ 라고생각하고있을듯ㅋ
ㅋㅋㅋ다른애들냄새가나나봐요!ㅋ그리부비부하고오셨으니!ㅋ그러게잘들좀봐!이눔들아..!ㅋ
쉼터 다녀오셨군요ㅎㅎ 역시 집사님들 맴은😂😂😸😸😍😍 가까운데 맘만먹고 미뤘지만 이번기회에 한번 가봐야겠어요!!
푸하하하~~~ 저 그마음 알아요.ㅋㅋㅋ 딸램땜에 동네 냥이카페가서 오후나절 놀다왔는데.. 어찌나 팅기던지.. 울 집 멍뭉이가 새삼 좋아지더라구요.ㅋㅋㅋㅋ 돈내고 외면당한 느낌??ㅋㅋㅋㅋ 상처받을뻔~(-_ど) ㅋ 만듀 미치광이버젼 넘 웃껴여~~ 이와중에 아옹이는 왜 형아한테 양아치짓?ㅋㅋㅋㅋㅋ 다 집사님이시니 건강하게 유지되는듯 합니다요.ㅋㅋ 집사님 화이팅!!
만듀의 진정한 미치괭이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네요 ㅎㅎㅎ 발톱이 다 빠질듯이 좁은집안을 헤집고 다니는데 방바닥을 긁으며 뛰어다녀요 ㅋㅋ 만듀가 한번씩 그럴때마다 ~ 또동,아옹,아리는 뭐 저런게 다있냐는듯이 피신하고는 쳐다봐요 ㅎㅎㅎ 또 그렇게 쳐다보는 또아리가 맘에 안들면 만듀는 타켓을 정해서 때리러 가죠 ㅎㅎㅎㅎ 진정한 괭이괭이 미치괭이인가봐요 ㅋㅋ
@eba0315 푸하하하~~~(^o^)b 뚜니오빠를 그리워하는 추임새인가요?? ㅋㅋㅋㅋ 그래도 넘 사랑스러운 만듀공주일 것 같아요..ㅎ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고양이가 자꾸 대형사고 쳐서 멘붕온 집사.jpg
하...... 주말에 평화롭게 영화보면서  쟁반짜장이랑 군만두 먹고 있었는데.... 옷장 위에 옷상자가 있거든요.... 고양이가 거기 올라가서 깝치다가 같이 추락했네여... 추락하면서 저 지경을 만들어놓고...  제 어깨랑 팔 할퀴면서 피가 철철철 나구여.... 와.. 정말 너무 심하게 멘붕이 와가지고 도대체 이게 무슨 상황이지...  제가 원래 다른집사들처럼 고양이들한테 대화하거나 그러지 않는데... 저도 모르게.. 야... 내가 너한테 뭐 잘못했냐??  라고 속삭이게 되더라구요... 정신차리고 청소하는중에 지도 놀랐는지 냉장고 위에서 안내려오다가.. 머리 비벼달라고 다가오는데 진심 너무 분해서 눈물이 흐르더군요.... 한참을 수습하고 샤워하는데.. 정말... 뭐라 말하기 힘든 감정에 휩싸였네요... 큰돈 들여서 캣타워 설치해주고.. 어제는 츄르까지 뜯어줬더니... 진짜 해도해도 너무하네요.... 하... 도대체... 왜.... 큰돈 들여 사준 캣타워 후... 둘이 하도 깝쳐가지고 오래 걸렸네요 거치형 우드 캣타워로 사려다가 집이 좁아서 천장 고정형으로 샀거든요 공간활용이 될거같아서.. 근데 이거 생각보다 엄청 크네여... 25만정도 줬는데 배송오기전에는 이런게 꽤 비싸네 했다가 물건 온거 보고 가격 납득함 지금 둘이서 벽타고 난리났는데 질노는거 보니까 뿌듯하네요 이제 사고만 안치면 완벽.. 이랬는뎈ㅋㅋㅋㅋㅋ + 걸쇠 잠궈서 못들어간 그 고양이 맞음 출처 엠팍 뱅갈 클라스... 그래도 귀여운걸 어떡해????
고양이와 남편의 숨막히는 기 싸움ㅋㅋㅋㅋ
몇 년 전, 니콜 씨는 귀여운 당근색 고양이 캐롯을 입양했습니다. 캐롯은 니콜 씨의 사랑을 듬뿍 받으며 빠르게 적응해갔습니다. 하지만 캐롯을 견제하는 존재가 있었으니 바로 니콜 씨의 남편이었습니다. 집안의 2인자 자리를 두고 니콜 씨의 남편과 치열한 기 싸움이 시작되었습니다. 캐롯은 부엌의 창을 모두 연 다음 냉장고에 붙은 자석을 앞발로 휘저어 모두 바닥으로 떨어뜨렸고, 남편은 이를 못마땅하게 여기며 어지렆혀진 현장을 다시 정돈하곤 했습니다. 캐롯은 자신이 어질러놓은 부엌을 부지런하게 정리하는 남편이 마음에 들지 않았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미루고 미뤄왔던 캐롯과 남편의 불꽃 튀는 정면 승부가 펼쳐졌습니다. TV에 환한 햇빛이 반사되자 남편이 블라인드를 내렸습니다. 그러자 캐롯이 블라인드를 다시 올리며 남편을 자극했습니다. 남편도 지지 않고 곧장 블라인드를 다시 내렸습니다. 둘은 블라인드를 두고 한참 동안 실갱이 했습니다. 그러나 역시 캐롯이 한 수 위였습니다. 이대론 싸움이 길어질 것 같다고 생간한 캐롯은 블라인드를 두 개씩 열기 시작한 것이었죠. 두 사람의 기 싸움을 지켜보던 니콜 씨는 이 장면을 목격해 영상으로 촬영해 페이스북에 올렸습니다. "두 어린아이가 서로 싸우고 있네요. 둘 다 사고만 치지 마세요." P.S 남편이 3개씩 열면서 응수하지 않아 다행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