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중국집과 똑같은 짬뽕 강습
요리 컬렉션을 만들었으니 비밀 레시피 하나쯤은 공개하는것이 도리 아닌가 해서 올립니다. 짬뽕강습이라고 썼다고.. 괜히 와서. 짬뽕 끓이다가 막판에 스테이크로 변하는 그런 강습을 기대했다면 오산.. 단돈 600원으로 정말 정통 중국식당에서 짬뽕을 먹은듯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는 레서피를 올립니다. 정말 이 레서피만 알면 중국집 갈 이유없어요. 가서 중국집 스티커 다 갖다 버리세요. 아..짜장면 시켜먹어야 하는구나... 다시 주서오세요. 그럼.. 먼저, 가게에 가서 오징어 짬뽕 라면을 사오세요. 냄비를 준비합니다. 냄비에 기름 너덧 방울을 흘린다음에 좀 기다리세요. 기름이 뜨거워서 냄비바닥에 흐느적 흐느적 흘러다닐무렵 고춧가루 1숫가락을 넣습니다. 이때 냄새가 아주 매우니 삼보 뒤로 물러선 자세로 팔 만 쭉 뻗어서 숟가락으로 대강 저어줍니다. 그리고는 썰어두었던 양파를 집어넣습니다. 옵션으로 애호박 과 당근 채 썬것 환영. 몇초만 살짝 볶은 후 물 550 미리를 부어줍니다. 물 부을때 냄비에서 파도소리가 나는데. 정상적인 현상이니 너무 놀라지 마시고.. 그리고 오징어 짬뽕라면 건더기 스프를 넣습니다. 잠깐 놉니다.(무엇을 하여도 허락해요♡) 야채가 거의 익은 분위기이다, 할때 라면과 분말 스프를 넣습니다. 이 다음부터는 거의 다 이긴 게임. 그냥 기다리면서 라면 한젓가락 먹어봐서 익었다 싶으면 드시면 되요. 이때. 당신에게 굴 소스가 있다! 이러면 정말 최고입니다. 굴 소스를 익었다 싶을때 한숫가락 넣습니다. 진짜 짬뽕맛 나죠.. 굴소스가 있으시다면 정말 중국집 갈 필요 없습니다. 중국집 스티커 다 갖다버리세요. 아...짜장면... 다시 주워오세요. 여기에, 진짜 중국집에서 먹은것 같은 기분을 낼 수 있는 TIP 을 알려드리겠습니다. 1. 단무지를 넉넉히 썰어둡니다. 그러나 처음 접시에는 아주 조금만 담습니다. 그리고 얼른 다 먹어버립니다. 그런 후 <여기 단무지좀 더 주세요!> 하고 말합니다. 말하고 난후 일어나서 <네~네~> 하면서 걸어가서 단무지를 더 퍼다 먹습니다. 2. 다 먹은후에 <잘먹었습니다~!> 하면서 테이블에 돈을 얹어놓습니다. (가격은 마음대로!) 그리고는 <네~고맙습니다~> 하면서 다시 지갑에 넣습니다. 3. 그래도 기분이 안나시면..다 드신다음에 <잘먹었습니다~> 하면서 잠깐 대문밖에 나갑니다. 그리고 <엄마. 중국집가서 짬뽕 먹고왔어요!> 하면서 다시 들어오세요. 그럼...많은 도움이 되셨길!
나란여자.
감사함에 기도와 당신 흘렸을 혼자 어두웠을 힘들었을 잘 참고 잘 견디어준. 내님 세상의 중심에서서 내꼬 내남자 소리치고 싶다가 철없는 내 기쁨에. 조심스럽지만. 기다리실 내님. 생각에. 행여. 조심스러웠을 걸음에. 후시딘이가 좋을까?? 마데카솔이 좋을까?? 너님. 고마워. 고마워요. 수 많은 날 수 많은 시간 당신이 지었을 미소에 한번. 흘렸을 방울꽃에 한번. 수천, 수백.... 수수수 많았을 내님 머릿 속 말풍선들에게 한번. 고마워 사랑해 보고싶어 식상하지만 고급스럽지 않은 단어가. 맘에들지 않지만. 내 머릿 속 수많은 결론은. 너님이니까 웃어지고 설레어짐에 베시시 어려웠을 한걸음 한걸음이 두려움과 걱정스러움으로 느려지지 않게 꽃이라도 뿌리깡? 빨.주.노.초.파.남.보 무지개 다리라도 놔주깡?? 당신. 난 너님만 있음 너님만으로 숨 쉬어지니까. 이 맘. 내 맘. 다 당신꼬니까. 더디더라도. 다치지 않게. 조심조심. 당신 내게온단 설레임도 너무 좋으니까 꺄악. 어떤표정으로 만나야하지?? 웃게될. 아니 울게될 지라도 그 눈물 닦아줄 내앞이니까 안아줄 내 옆이니까 걱정. 염려. 이제 함께할 너님과 나있을테니. 히힛 행복해. 감사해. 자꾸 종알종알 두리번 두리번 긔욘표졍지으려 주변쓰는 신경쓰는 나. 책임져. 긔쳑이 힘드로또요~ 내님. 혼자 베시시 웃어지네. 바보. 난 다 너. 넘흐죠닷 난. 나에겐 붕붕. 당신이시라면 당신이면 그냥 마냥 내 숨이니까. 아프지 말쟈요~>.< 내.남.자 찜.콩 요요요~ 내꼬💕 아무데도 못가~>.< ^3^ 아웅 땟지는 음.. 오또카지?? 조아조아 내가 눈으로 마음으로 사랑해드린다는 변하는게 사람이지만. 난. 몰라몰랑. 하고픈말. 넘흐 많은데요.. 결론은. 항상 하나다. 붕붕. 너 너만있으면 되지욧~💕