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ing2you
10,000+ Views

사랑하는 사람과의 관계유지 방법 10가지

1. 오해는 반드시 일어난다.
오해는 일어난다.
당신은 상대방의 말을 의도와 다르게 해석할 수 있다.
당신 역시, 당신 말이 의도와 다르게 받아들여져서 당혹스러운 적이 있지 않았던가.
상대방도 그런 의도가 아니었는데 당신이 오해하고 확대 해석할 가능성이 있다,
따라서, 파트너의 말에 상처를 받았거나 열이 받았다면 우선 숨을 깊게 들이쉬고,
당신이 생각하는 그것이 오해일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떠올려라.
그럼 바로 되받아치지 않고 대신, 질문을 하게 될 것이다.
질문은 오픈 커뮤니케이션을 가능케하고 오해를 풀 수 있게 도와준다.
2. 신뢰하는 방법을 배워라.
파트너를 신뢰해야 한다.
파트너를 믿지 않는다면 좋은 관계를 맺을 수 있는 출발점에 서있지 않는 것이다.
문제가 생긴다고 하더라도, 믿음을 기반으로 풀어나가는 것이 훨씬 현명하다.
일단 먼저 믿고, 대화해야 한다. 의심으로 시작하면 모든 것이 다 나쁘게 보인다.
3. 서로가 서로를 그리워 하도록 해야 한다.
늘 같이 있는 것은 결코 좋지 않다.
물론, 계속 같이 있고 싶은 순간이 있겠지만
적정히 떨어져서 각자의 것을 하는 시간이 있어야 한다.
유명한 심리학자도 한 사람의 행복에 일과 사랑이 큰 영향을 미친다고 했다.
사랑만 집중하는게 아닌,
자신만의 할일이 있어야 그 사람의 행복이 더욱 균형이 잡히게 된다.
즉, 같이 사랑하는 시간과 각자가 떨어져
서로의 할일을 집중하는 시간이 둘다 필요하다.
4. 상대방의 성장과 변화를 지원해주고, 촉진해야 한다.
사람은 여러 변화와 어려운 과정을 겪으며 성장한다.
따라서 다른 사람과 좋은 관계를 맺기 위해서는
그 사람의 변화하는 과정, 성장을 믿어주고 좋아해주어야 한다.
생각해보자.
계속 똑같은 모습으로 멈춰져 있으면 자극도 없고 재미도 없다.
파트너가 새로운 도전을 하고 성장하는 여정을 적극 응원해주어야 한다.
또한 자신 역시 이에 자극을 받고 자신의 성장 여정을 밟아야 한다.
5. 한발짝 물러선다는 것은 당신이 약함을 의미하는게 아니다.
파트너 의견의 수용은 결코 '진다'의 의미가 아니다.
이는 오히려 반대다.
당신이 한번 수용을 해주면,
상대방이 다른 순간에 당신의 의견을 수용할 확률은 훨씬 높아진다.
그리고 상대방의 의견을 이해하고,
받아들이겠다는 자신의 굳건한 사랑의 표시이다.
관계가 자라고 발전하기 위해서는 서로가 한발짝씩 물러나야할 순간이 온다.
이때 저 사람이 먼저 물러나지 않았는데
내가 왜?라고 생각하는 것은 어리석다.
진정 위너는 먼저 포용하고, 수용한다.
왜냐면 이는 다른 사람이 자신을 포용하고,
수용하게 하는데 핵심 전략임을 알기 때문이다.
6. 당신의 약점을 인정해야 한다
파트너는 당신을 슈퍼히어로, 만능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그리고 그렇게 생각하는 파트너라면 관계는 어려워 진다.
우리 모두는 실수를 자주 하는.. 약점을 가진 사람이다.
따라서 당신의 약점을 솔직하게 공유하자.
그리고 서로가 서로의 약점을 받아들이고 이를 보살펴주어야..
관계는 오래가고 행복해진다.
서로가 강하기 때문에 남을 필요로 하는게 아니라,
서로가 약점이 있기 때문에 함께 있어야 하는 것이다.
7. 때로는 상황을 그냥 받아들이고.. 고치려 하지 말아야 한다.
모든 사람은 자신만의 고집, 중요시 여기는 자신만의 생각이 있다.
따라서 남들이 그것을 바꾸고 고치려고 할 때는 저항적이 된다.
이는 모든 사람이 마찬가지다.
파트너만의 습관, 독특한 고집을 어느정도 수용하고
그냥 묵인, 받아들여주는 것도 필요하다.
서로 다른 두사람이 만난다는 것을 이해하자.
8. 용서를 빨리, 제대로 하자
마음속에 응어리를 쌓아둔 사랑은 결코 오래가지 못한다.
빠르게 바보처럼 잊는 연습, 훈련을 하자.
실제로 스트레스 낮은 사람의 특징은
과거의 나쁜 점을 실제로 까먹거나 기억을 하지 못한 사람이다.
과거의 아쉬운 점, 서운한 점은 쉬원하게 용서하자.
훌훌 잊어버리자 - 자신의 행복을 위해서, 서로의 행복을 위해서.
9. 아무것도 기대를 하지 말자
자신 마음속에 상대방이 모르게 기대하는 것은.. 정말 위험하다.
기대를 하고 싶을 때는 이를 살짝 밝히자 (나 선물 줄꺼지?)
당신의 마음은.. 당신의 기분은 당신만 알기에 다른 사람이 다 알아주고,
다 챙겨주고, 다 미리 준비해줄거라는 기대를 하지 말자.
기대를 하는 순간 실망이 올 가능성이 높아진다.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좋은 일이 일어나면
엄청나게 행복해지지만 기대를 했는데
그 기대가 만족되지 못하면 싸움과 불행이 일어날 수 있다.
10. 당신의 감정을 표현해라
관계에 있어 최악은 게임을 하는 것이다.
감정을 가지고 장난을 치지 말자.
사랑하는데 사랑하지 않는다고 거짓말을 하거나,
화가 엄청 났는데 이를 속으로만 생각하거나,
감정을 억누르고 다른 식으로 표현하는 것은 나중에 부작용을 가지고 올 수 있다.
당신의 현재 감정을 담담하게 솔직하게 얘기하는게 좋다.
단 여기서 화를 내며 감정을 폭팔하면 안된다.
숨을 한번 들이쉬고, 감정의 상태를 차근차근 얘기하자.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상대에 입장에서 생각하고 이해하려고 하고 배려한다면 관계는 돈독해지겠지요.
속이상하고 화가났는데도 내감정을억누르다보니 맘만상하고 솔직히 차근차근내감정을얘기하는게 분명맞더라구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을 아우터 특집" 트렌치 코트와 블레이저 자켓의 역사
가을은 독서의 계절 x 가을은 패션의 계절! 오늘은 가을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트렌치 코트와 블레이저를 소개하려 해! 군용에서 패션 아이템으로. "트렌치 코트의 역사" 트렌치 코트는 원래 1차 세계대전에서 육군 장교가 착용하는 의상이였어 트렌치 코트의 뜻은 말 그대로 참호(Trench)에서 착용하기 위한 코트지~! 트렌치 코트 : 참호전 코트 트렌치 코트하면 떠오르는 브랜드가 있지? 바로 버버리(Burberry)! 모르는 사람은 없을거라 생각해^^ 사실 트렌치 코트는 버버리가 먼저 만든 건 아니야. 군인들에게 필요했던건 비나 눈을 막아줄 수 있는 방수 기능이 있는 코트였고, 고무를 코팅하여방수기능을 할 수 있는 맥(Mack)이라는 레인코트가 버버리보다 먼저 나왔었어!ㅎㅎ 근데 고무로 만들어지다보니 땀과 냄새라는 큰 단점이.. 그래서 군인들이 엄청 입기 싫어했다고 함ㅎ 이 단점을 보완한 소재를 개발한게 바로 버버리야! 그래서 지금의 버버리가 유명해지게 된 거지~! 신사들의 소속감을 드러내던 단체복 "블레이저 자켓의 역사" 블레이저 자켓은 영국 해군 군함인 HMS블레이저호의 함장인 월모트가 즉위하고 빅토리아 여왕에게 잘 보이기 위해 생각해낸 옷이라고 해~! 그래서 조정경기 할 때도 선수들이 많이 입고 나와! <무한도전에도 나왔던 조정경기, 헨리 레가타에 출전한 선수들, 노를 젓는선수 외에는 모두 보팅 스트라이프 블레이저를 입고있음> 그렇다면, 블레이저 자켓은 어떻게 일반인들이 입게 된건지 내가 알려준다~ (오늘의 TMI) 블레이저 자켓을 보면 뭐가 떠올라? 난 교복! 블레이저는 교복으로 누구나 한번씩은 다 입어본 경험이 있을거야~! 우리나라 뿐만 아니라 해외 여러 교복들을 보면 블레이저 자켓을 입고 있는 곳이 많지~ 왜 그런걸까? 과거에 스포츠는 상류층들이 즐기는 취미생활이 였지만 점차 평민들도 즐기기 시작했어. 그러다 보니 상류층들은 평민을 비롯한 하위계층들과 구분을 하고 싶어했어 누구나 학교든,단체든 소속감에 대한 자부심 가진적 한번씩은 있잖아? 상류층들은 그런 특정 단체의 일원이 되는 것에 대한 유대감을 패션으로 나타내고 싶어한거야. (나는 평민들과 급이 다르다를 보여주기 위한.) 그래서 스포츠를 비롯한 사교클럽 등에 블레이저 자켓을 입으면서 소속감을 나타내기 시작했고, 그게 점차 퍼지면서 학교와 단과대학들이 자신들만의 색이나 무늬를 넣은 단체복으로 입기 시작했단거~~ 오늘의 TMI는 여기까지~ 트렌치 코트나 블레이저 자켓은 기본템으로 사실 어떤 옷에 입어도 너무 잘 어울리는 아이템 중 하나! 패피가 될 수 있는 코디 꿀팁 알려주겠음! <트렌치코트 코디 추천> 아우터 ▶ 온앤온 아웃포켓 벨티드 트렌치 코트NW1SR269 상의▶온앤온 레터링 자수 스웻셔츠NW1SE273 하의▶히드코트 조거 팬츠(베이지) 신발▶컨버스 올스타 하이 화이트M7650C 아우터▶행커치프 슬리브 네이비 울트렌치코트 상의▶온앤온 플랫카라 셔츠블라우스NW0XB0180 하의▶[UNISEX]허리 밴드 와이드 울 팬츠 블랙 신발▶리플라19B508 black walker <블레이저 자켓 코디 추천> 아우터 ▶ 라임라이크 허쉬 블레이저 상의▶라임라이크 브이넥 크로스 가디건 하의▶라임라이크 린넨 원턱 팬츠 신발▶플로리다스튜디오 오키드 베이직2CM단화 아우터▶라뮤스튜디오 콜린 오피스 클래식 오버핏 투버튼 블레이저 상의▶콜라보토리 스트링 코튼 블라우스 하의▶라뮤스튜디오 덱스 케주얼 드레이프 밴딩 포켓 조거팬츠 신발▶커스텀에이드 리퍼블릭3cm소가죽 모던 스니커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