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olpint
1,000+ Views

수요미식회와 동네 국수집

원래 작은 동네 국수집이었다.

베트남에서 한국으로 시집온 아주머니가 남편 이씨와 함께 시작한 가게. 그래서 상호가 굳이 Saigon Lee. 일요일엔 문을 닫기 때문에 나는 주로 토요일에 찾아가곤 했는데, 그러면 아마도 주인 아주머니와 잘 아는 사이일 법한 베트남인들이 아이들을 데리고 놀러와서 코코넛을 잘라 먹곤 했었다. 빨대를 꽂아서 코코넛밀크를 마시고, 반으로 갈라 속을 파먹은 뒤 가게 뒷편에 껍질을 버리곤 하는, 그런 모습. 걸어서 5분만 움직이면 베트남 골목이 눈앞에 펼쳐지는 것 같았다.

맛은 참 좋았는데, 왜냐하면 이런 분위기 때문이었다. 편하고 애들이 모국어로 웃을 수 있는 곳. 반미와 스프링롤과 쌀국수를 만드는데 고수를 아끼지 않았고(물론 고수 싫어하면 미리 말하라고 주문받을 때부터 얘기한다) 정어리통조림과 느억맘을 잔뜩 쌓아둔 가게 풍경도 좋았다. 하지만 무엇보다 대단한 것은 가격이었다. 5000원짜리 쌀국수는 얇은 쇠고기와 야채 그릇에 흘러넘칠 듯한 모습으로 가득 담겨 나왔고, 5000원짜리 반미 샌드위치는 하나를 혼자 먹기가 쉽지 않을 크기로 팔렸다. 가끔 집에 손님이라도 오는 날에는 애피타이저를 만들기 귀찮아서 집에서 만든 것처럼 내놓으려고 사오던 스프링롤은 1만원 어치를 늘어놓으면 대여섯명이 충분히 먹고도 남을 양이었다.

수요미식회가 모든 걸 바꿔놓았다. 평일에도 줄이 늘어서기 시작했고, 주말이면 두시간씩 기다리는 손님도 생긴다고 했다. 그리고는 다들 한마디씩 저마다의 탄식을 뱉고 돌아선다고. “내가 이거 먹으려고 두시간을 기다렸나!”

두시간을 기다릴 음식을 파는 곳이 아니다. 그냥 동네 사람들이 모여서 인심좋은 베트남 아줌마의 동네 음식을 먹는 곳일 뿐. 한 때 손님이 너무 없어서 우리 와이프에게 하소연을 하던 사이공댁 아주머니는 이제 괜히 수요미식회 촬영을 허가해 줬다고 한숨을 쉰다고 한다.

이젠 이런 방송 좀 없어져도 되지 않을까. 동네 식당을 전국구 식당으로 만들면, 결국 작고 개성있는 식당들은 사라진다. 전국구 손님을 받을 능력이 되는 대형식당들만 살아남을 뿐. 그게 수요미식회의 지향점이라면, 이 프로그램이야말로 골목상권 파괴자다.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장사 잘 되면 좋은거 아닌가? 수요미식회만큼 신뢰도 높은 음식소개 프로그램도 없구. 그 반대의 경우는 생각 안하나? 파리 날리는게 개성인가? 너무 글쓴이 이기적인 생각으로 들린다. 돈벌어야 장사고 사업인거지...내가 그들보다 먼저 알았기에 텃새를 부리는 건가? 아님 기다리기 싫어 짜증내는건가?
파리날리는 곳은 아니었습니다. 그러면 애초에 수요미식회에 소개도 안 됐겠죠. 동네에서 적절한 크기로 잘 운영되던 곳에 방송이 찾아가면 이렇게 변하곤 합니다. 수요미식회에 나온 가게들 중 문닫거나 맛이 변한 작은 가게들이 한두곳이 아닙니다.
방송보며 꼭한번 방문하고 싶다 생각했는데, 주인아주머니가 속상해 하신다고 하니 안타깝네요. 좋은 방법을 생각해서 어려움을 이겨냈으면 좋겠어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핫한 여행지 다낭에서 꼭 가봐야 할 맛집&카페 리스트
다낭 최고 맛집, 포슈아 다낭 맛집이라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것이 바로 쌀국수집이 아닐까? 베트남 쌀국수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물론 쌀국수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 이들도 감탄할 곳! 바로 다낭 최고 맛집이라고 불리는 “포슈아”다. 쌀국수 맛은 이미 잘 알려졌고 가격도 착해 더욱 사랑받는 곳이다. 소고기 쌀국수인 포보에와 프라이드 완탕이 인기 메뉴. 관광객만 많은 곳이 아니라 현지인들에게도 꾸준히 사랑받는 맛집이다. 호불호가 많이 갈리는 고수는 따로 나와 원하는 만큼 곁들여 먹을 수 있어 좋다. TIP. 한화로 쌀국수 한 그릇이 약 2,500원 정도 다낭 시내의 소문난 맛집, 포홍 다낭 시내에 쌀국수 맛집으로 통하는 포홍은 쌀국수 뿐만 아니라 짜조가 최고 인기 메뉴다. 튀김만두와 비슷한 짜조와 함께 먹는 쌀국수의 맛은 말이 필요 없다. 포홍 또한 가성비 좋기로 유명하고 고수 또한 따로 나오니 참고!  반미 맛집, 반미푸엉 최근 국내에서도 인기를 끌고 있는 베트남 식 바게트 샌드위치 반미! 다낭에 왔으니 현지 반미 맛집 방문은 당연 필수다. 많은 반미 음식점 중 맛집으로 소문난 반미푸엉을 방문해보길 추천한다. 많은 고민없이 베스트메뉴를 주문하면 그 자리에서 바로 만들어 준다.반미푸엉 역시 다른 다낭 맛집과 같이 착한 가격에 맛까지 보장한다. 빵 속에 들어있는 재료 또한 풍성해 만족도가 높은 맛집이다. 고급스러운 다낭 맛집, 시트론 인터컨티넨탈 다낭 안에 위치한 맛집 시트론은 럭셔리한 분위기를 내기 좋은 곳이다. 독특한 인테리어 덕에 하늘 위에서 식사하는 것 같은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 탁 트인 뷰가 시트론의 가장 큰 매력 포인트. 시트론 방문을 계획한다면 초저녁에 방문해 아름다운 선셋을 감상해보길 추천. 음식 맛 또한 좋으니 안심하고 주문해도 된다. 맛을 보장하는 쌀국수도 괜찮지만 베트남 식 해물 부침개인 반쎄오를 꼭 먹어 보길 바란다. 다낭 최고의 커피 맛, 에스프레소 스테이션 커피로 유명한 베트남에서 카페 방문은 필수 코스! 다낭에도 커피 맛이 뛰어난 카페들이 많지만 그 중 에스프레소 스테이션은 커피 애호가들에게도 소문난 곳이다. 다른 커피들도 맛있지만 딱 한 가지만 고른다면 베트남의 특별한 커피인 코코넛 커피를 마셔보길 추천한다. 구름을 얹어 놓은 듯한 비주얼 또한 일품. 달콤한 베트남식 커피 맛집, 콩 카페 콩 카페는 이미 입소문이 난 유명 카페! 콩 카페의 시그니처 메뉴 또한 코코넛 커피다. 콩 카페의 경우 커피 맛이 굉장히 달달한 편이라 단 맛을 꺼려하는 이들이라면 흠칫 놀랄 수 있다. 같은 코코넛 커피여도 카페마다 개성이 있어 비교하며 즐기는 재미도 쏠쏠하다. 요즘 가장 핫한 카페, 타임커피 세련된 인테리어로 여성들에게 더욱 핫한 타일커피. 사진 찍기 좋은 인테리어도 만족스럽지만 커피 맛 또한 훌륭해서 요즘 가장 핫한 카페라고 이야기해도 손색없다. 이 곳의 코코넛 커피는 달지 않고 진한 편이라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들었던 카페다. 더욱 다양한 다낭 여행 정보 + 할인 정보 확인▶ http://expediakr.me/3av 글/사진: 이넷 편집/사진: 익스피디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