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00% 수제 카라멜 만들기! 어렵지 않아요. :)
카라멜 좋아하시나요? 저는 단 거라면 물 불 가리지 않고 다 좋아합니다.❁'▽'❁ 근데 집에 카라멜을 사놓고 먹자니, 판매하는 제품이 대부분 대용량이라서 선뜻 구매할 수가 없었어요. 유통기한 내에 다 먹다가는 몸이 1.5배 불어날 것 같거든요. :-( 그래서 이걸 직접 만들 수 있지 않을까? 했는데, 만들 수가 있었습니다. 심플한 재료에 심플하지 않은 (대존)맛. 그리고 소량제작이 가능한 카라멜 레시피를 알려드릴게요! 코딱지만큼의 물에 설탕을 팬에 담고 약불에 뭉근-히 끓여주세요. 오래된 흔적이 고스란히 담긴 냄비는 카이코 법랑 밀크팬이에요. 불을 이용하는 레시피는 항상 이 밀크팬과 함께해요!(*´꒳`*) 계속 끓이다보면 점점 설탕이 갈색으로 변하기 시작해요. 팬의 1시방향이 갈색으로 변하신게 보이나요? 카라멜화 되면서 색이 변하는 거랍니다. :-) 여기서 절 대 하지 말아야할 것이 있어요. 절대 휘저어주면 안된다는 거에요! 저어주는 순간 설탕이 결정화 되어 딱딱하게 굳기 때문이에요. 저는 유독 한 쪽만 갈색으로 변하고 다른 쪽은 안변하길래 몇바퀴 저어줬더니 ......굳었습니다...^^..... 절대 저어주지 마세요.. 눈으로만 봐주세요.. 갈색으로 변하면 이제 가스불을 끄고, 크림을 조심히 첨가해줍니다. 저는 동물성 휘핑크림을 사용 했어요. ˘◡˘ 여기서 조심히 첨가하라는 이유는 사진에 설탕이 계속 끓고있다는 느낌이 들지 않나요? 가스불을 껐음에도 저렇게 부글부글 끓는 것 처럼 보이는 이유는 크림을 넣는 순간 저렇게 끓어 오르기 때문이에요. 설탕을 끓일 때 크림을 상온에 잠시 꺼내뒀다가 넣으면 덜 그럴 거예요! 크림을 첨가하고 다시 불을 켭니다. 약불에 끓여주시는데, 이제는 저어줘도 됩니다. 충분히 저어주세요! 여기서 기호에 맞는 농도가 될 때까지 끓여주시면 되는데요, 끓일 때는 내가 원하는 농도보다 살~짝 묽게 해주시는게 좋아요! 카라멜이 식으면 끓인 직후보다 꾸덕해지기 때문이에요.(๑•᎑•๑) (간식 카라멜처럼 쫀득하게 만들려면 바짝 졸여주시는게 좋습니다~!) 냉장고에 충분히 식힌 카라멜 입니다. 쌈장 같기도 한데 카라멜 맞아요. 시중에서 파는 카라멜과 완벽히 똑같진 않지만, 달고나 향이 싸-악 돌면서 달달하니 맛있었어요! 여기에 버터나 소금 등을 첨가해주면 더욱 풍미가 깊고 맛있는 카라멜이 될 거예요. ( ´͈ ◡ `͈ ) 만드는 과정에서 설탕이 한 번 굳었었고, 그걸 열심히 저어서 다시 풀었는데 완벽히 풀리진 않았는지 설탕 씹히는 느낌이 있었어요. 그게 조금 아쉽습니다.(˃̵͈᷄⌓˂̵͈᷅) 홈메이드 카라멜을 컵에 담고 우유를 담고 열심히 섞어준 다음.. 에스프레소 2shot을 호로록 담아주면 홈메이드 카라멜마끼아또 완성! (● ˃̶͈̀ロ˂̶͈́)੭ 제가 만들어서 그런걸까요 매우 만족스러웠습니다! 한입 와-압 마시고 남은 컵 공간에 휘핑크림을 올려서.. 소금을 살짝 뿌리고 지퍼백에 카라멜 소스를 담아서 끄트머리를 톡 자른 뒤 드리즐을 호로록 해주면 비주얼로도 퍼펙트한 카라멜마끼아또 완성! 사진으로 보니..또 먹고싶어요.(*´﹃`*) 잘 보이진 않지만 컵 끄트머리를 보시면 소금 뿌린 흔적이 보입니다.ㅋㅋㅋ 단짠단짠은 진리인 거, 뭔지 RG요? 사실 처음 만들어보는거라, 망하면 어떡하지? 설탕 타서 밀크팬 버리면 어떡하지? 오만 걱정을 다 했었는데요.. 성공해서 너무 행복했습니다. 뭔가 다가오는 가을과도 어울리는 색 같지 않나요?٩( *˙0˙*)۶ 만든 카라멜의 유통기한은 냉장고에 넣어두면 오래오래 먹을 수 있지만 크림의 유통기한을 따르는걸 권장 합니다! 특히 동물성 생크림을 사용할 경우 빠른 시일 내에 드셔주세요! (๑ˇεˇ๑) 생크림 설탕 물의 비율은 6:5:1로 제작 했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