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5+ Views

배달앱-프랜차이즈 연계할인의 명과 암

"그런데 골목상권은?"


요기요, 카카오톡 주문하기 등 소비자는 '방긋'...마케팅 비용은 누가 낼까

요기요와 카카오 등 일부 배달음식 중개 플랫폼과 치킨, 피자 등 대형 프랜차이즈 업체가 공동으로 제휴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가운데, 프랜차이즈 가맹업소의 부담을 가중시킨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러한 프로모션이 골목상권의 가맹점주에게 프로모션 비용을 부담시키고, 비프랜차이즈 업소에는 주문수 감소 등의 악영향을 끼친다는 것이다.

2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배달앱 요기요는 ‘슈퍼레드위크’라는 이름으로 일주일 내내 대형 프랜차이즈와 연계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카카오 주문하기 역시 비슷한 할인 이벤트를 꾸준히 진행 중이다.

배달앱 요기요의 경우 9월 내내 매주 월요일 또래오래치킨 3천원, 화요일 bhc치킨 3천원, 수요일에는 BBQ치킨 3천원에 판매하는 방식으로 매일 치킨, 피자, 보쌈 등 프랜차이즈 연계 할인을 진행하고 있다. 카카오 주문하기 역시 매주 화요일 BBQ치킨 2천원, 토요일 파파존스 피자 5천원 할인 등 상시 할인 프로모션을 벌이고 있다.


0 Likes
0 Shares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Like
Comment
Share